퀵바


추천/감상

추천에 관련된 감상을 쓰는 곳입니다.



작성자
Lv.8 st.Lyu
작성
13.02.05 12:11
조회
5,609

 

개인적인 취향인데, ‘게임’과 ‘현실’의 조화라는 건 참 재밌는 소재라고 생각합니다.

 

사실상 ‘달빛 조각사’가 이미 한국 게임 판타지가 가질 수 있는 모든 재미를 보여줬고, ‘소드 아트 온라인’은 가상현실로 다룰 수 있는 모든 문제─데스게임, 현실살인, 게임에서의 죽음, 인공지능의 인권─를 다뤘습니다. 작품성이나 재미, 취향의 문제는 재쳐두고 양국의 두 작품은 너무나도 다른 방향성을 지니면서, ─적어도 제가 생각 할 수 있는 범위 하에서─게임 판타지가 가질 수 있는 소재의 90퍼센트 정도를 소모했다고 봅니다. 즉, 퀘스트나 캐릭터의 성장적인 측면에서는 달빛 조각사가. 그 외의 ‘가상현실’ 자체에 대한 고찰로는 소드 아트 온라인이 말이죠.

 

결국 이후의 ‘가상현실게임’을 다루는 작품은 필연적으로 이 두 소설의 소재를 재탕 할 수 밖에 없는 겁니다. 물론 달빛 조각사나 소드 아트 온라인이 굉장히 독창적이라기보다는, 기존에 있던 소재를 잘 활용했다는 것입니다만. 그렇다 하여도 대여점계의 레전드인 달빛 조각사는 물론, 물 건너에서 소드 아트 온라인은 애니화, 게임화 등의 수혜를 얻으며 밀리언 단위로 팔린 만큼, 이후의 작품들이 두 작품의 소재를 재탕했다는 오명을 받지 않기는 매우 어렵습니다. 아크나 프레스티지가 그렇고, 로그 호라이즌이 그렇네요.

 

저는 ‘달빛 조각사’로서 한국 게임 판타지의 리소스는 거의 전부 소모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정확히는 히든 클래스, 퀘스트, 길드전, 레벨업, 뭐 이런 식으로 전개되는 이야기의 한계인 겁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가상현실 게임이라는 소재 자체가 더 이상 써먹을 수 없나? 그건 아니죠. 달빛 조각사가 사실상 재미의 극한을 보여준 덕분에, 이제는 한때 양산되던 게임 판타지의 소재로는 더 이상 재미를 이끌어내기 힘들다는 의미일뿐입니다.

 

이를 돌파하기 위해선 어떻게 하느냐? 어떻게 하긴, 당연히 틈새를 노려야죠. 그나마 현재까지 틈새, 라고 할만한 게임 판타지 관련 장르는? 네, 현실과 게임의 크로스입니다.

 

물론 게임과 현실의 크로스가 ‘비교적’ 덜 시도된 장르라고 해도, 앞선 자가 전혀 없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세피로스(게임 속의 능력을 소원으로 빔)’나 ‘투레이센(게임 상의 능력을 얻음)’, ‘퍼스트맨(게임 능력을 갖고 이계로)’, ’마궁탐험대(신의 게임에 참여)‘.  ‘리리아(게임 속의 능력을 얻음). 그리고 개인적으로 제가 좋아하는 ‘올마스터’나 ‘DIO’. 당장 생각나는 장르 소설만 해도 꽤 되는군요. 물 건너로 넘어가보면, 최근의 ‘오버로드(주인공 길드가 차원이동)’도 있고.

 

그리고, 제대로 ‘게임’이 나오는 것은 아님에도 게임 같은 분위기를 띠는 소설이 있습니다. 어찌 보면 이게 주제인데, 그리고 조아라 노블레스 연재작인 ‘생존본능’. 그리고 ‘나는 귀족이다’. 아슬릿님의 ‘좀비 버스터’. ‘얼라이브’. 일본의 만화 ‘간츠’, 그리고 사실상 이 글을 쓰게 된 원인인 ‘이차원 용병’ 등입니다. 엄밀히 말해서 게임과는 관계 없습니다. 다만 분위기가 게임 같을 뿐이죠.

 

‘이차원 용병’을 보면, 악마와도 같은 힘을 지닌 정체불명의 회사에 ‘취업’하여 이계의 영혼을들의 고민을 해결하게 됩니다. 언뜻 게임 판타지와는 관련이 없어 보이지만, 회사 ‘영혼팔이’는 미션, 레벨, 아이템, 스킬 등의 용어를 통해 RPG를 플레이하는 기분을 들게 합니다. 즉, 언뜻 단순해보이는 스토리에 게임 판타지로서의 재미를 추가한 거죠. 이는 ‘생존본능’의 아스가르드의 퀘스트나─물론 생존본능이 게임삘 나는 건 초반부 뿐입니다-_-;; 중반부 이후로는 스케일이 아스트랄하게 커지기 때문에─ DIO의 노블레스의 미션과 유사합니다.

 

다만, 개인적으로 아쉬운 점은 상기의 두 작품의 미션에 비해, 영팔이의 미션이 다소 작위적이라는 느낌이 든다는 거군요. ‘생존본능’에서 아스가르드는 인류를 성장, 진화시켜 새로운 종족으로 만들기 위한 관문으로 퀘스트를 이용했습니다. ‘DIO’에서는 신적 존재들이 커버하지 못하는 우주를 지키기 위해 미션을 수행하죠. 반면 ‘이차원 용병’은, 뭐 아직 스토리가 그리 진행되지 않아서 단언하기는 어렵지만 ‘미션’을 진행해야 하는 이유가 너무 작위적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리고, 앞서 말한 ‘생존본능’과 상당한 유사점을 느낀 것도 약간 거슬렸습니다. 한없이 불행한 주인공. 다른 세계로 가서 수행하는 정체불명의 미션. 사실 ‘생존본능’이 소재나 아이디어는 참 뛰어난데 별로 필력이 좋지 않은 편이라, 개인적으로는 ‘이차원 용병’을 더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런 건 별로 신경쓰지 않는 편이지만 유사점이 느껴지니 좀 거슬리더군요. 실제로 영향을 받았는지 아닌지는 뭐라 말하기 어렵습니다만.

 

이러니 저러니 해도 이차원 용병 재밌게 읽고 있습니다. 서론이 더럽게 길어진 탓에 이 글의 정체성이 모호해졌네요. 귀찮으니까 대충 쓰고 접겠습니다.

 

 

 


Comment ' 11

  • 작성자
    Lv.14 케이크
    작성일
    13.02.05 12:26

    글의 요점은 걍 이차원용병이 재미있다는 건데 너무 서론이 길다는....

  • 작성자
    Lv.1 태풍매미
    작성일
    13.02.05 14:07

    좋은감상글 잘 읽었습니다. 책 고르는데 많은 도움이 되겠어요

  • 작성자
    Lv.16 淸流河
    작성일
    13.02.05 15:04

    소드 아트 온라인에 대해 평이 상당히 좋은거 같은데... 소드 아트 온라인이 가상현실이 불러일으킬 현실의 반도 제대로 표현하지 못했다고 생각하는 전 그닥 공감이 안가는 감상문이네요...

  • 답글
    작성자
    Lv.8 st.Lyu
    작성일
    13.02.05 16:34

    딱히 평이 좋은 건 아니고, 단지 가상현실게임이 짚을 수 있는 포인트는 다 짚었다고 생각해서 언급한 것 뿐입니다. SAO 자체의 재미보다는 그 영향력, 그러니까 더럽게 많이 팔렸다는 점-_-;;에서 다른 작품들이 그 그림자에서 벗어나기 힘들다고 생각했거든요. 이 두 작품에, 현실+게임의 클리셰를 더하면 사실상 겜판이 다룰 수 있는 거의 대부분 분야를 커버하는듯해서 말이죠. 뭐, 크리스 크로스 같은 경우도 있지만.

    뱀발이지만, SAO은 1부는 너무 급박해서 마음에 안들었고, 2부, 3부는 무의미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제가 마음에 드는 부분은 가상현실의 의학적 사용 부분을 다룬 '마더스 로자리오'랑(뭐 국내 겜판 중에도 '대장장이 지그'나 '섀도우월드'처럼 현실이 장애나 식물인간 상태인데 게임을 하는 클리셰가 사용된 경우가 꽤 있습니다만, 진지하게 다룬 건 SAO밖에 못본 것 같군요) 인공지능의 인권을 다룬 4부 뿐이네요.

  • 작성자
    Lv.16 로안필스
    작성일
    13.02.05 16:54

    그나저나 디오9권 언제나올라나..

  • 작성자
    Lv.1 초무얌
    작성일
    13.02.06 19:49

    백화어충 어그로 잘끄네요. 글 쓴거보니까 머리에 든것도 없어보이고.

  • 작성자
    Personacon 시디
    작성일
    13.02.07 02:31

    달조가 겜판소의 재미를 모두 보여준지는 모르겠지만 한계는 명확하다고 봅니다. 게임판타지의 가장 중요한 게임이 현재 상상력의 한계인지 기술의 한계인지는 모르지만 가장 발전된 게임조차 그나마 가상현실일뿐이죠. 그리고 게임역시 한계가 뚜렷합니다. pvp하고 몬스터잡고 렙업하고 다른거해봤자 뭔가를 만들거나 하는것뿐. 그밖에 딱히 할것도 없고 틀에박힌 게이밍만으로는 좀 그러니까 현실의 상황도 넣어서 그나마 좀 한계에서 벗어나려 발버둥을 치는거죠. 좀 색다른 게임판타지가 나오려면 RPG장르에서 벗어나서 FPS나 가상현실따위를 뛰어넘는 정말 생각하지도 못할만한 발상으로 새로운개념의 게임설정을 만들어야 할텐데 fps는 그닥 재미가 없을테고 현재 기술력으로 생각할수있는 가장 이상적인 게임은 가사현실게임이니 다 똑같은방식으로밖에 쓸수 없죠.

  • 작성자
    Personacon 文pia꺽쇠
    작성일
    13.02.08 05:16

    백화어충 님을 불량사용자로 등재합니다.

  • 작성자
    Lv.10 에나스
    작성일
    13.02.08 14:35

    꺽쇠님이 솔로몬이시네

  • 작성자
    Lv.10 도랑트
    작성일
    13.02.09 22:20

    요새들어 막말 하시는 분들이 늘었네요...

  • 작성자
    Lv.8 느린시간
    작성일
    13.02.18 16:13

    게임 소설 이야기하니까...
    약먹은인삼님께서 자기가 쓰고싶은데로 쓴 글 spectator랑
    대중화된 소설로 잡은, '게으른 영주'가 생각나네요.ㅎ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감상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8346 무협 판소리 같은 무협^^* Lv.6 che 13.02.11 2,867 1
28345 기타장르 바람의 노래를 들어라 / 1973년의 핀볼 을 .. +6 Lv.20 무한오타 13.02.09 1,538 2
28344 라이트노벨 오버로드 2권 : 칠흑의 전사 감상. +16 Lv.9 惡賭鬼 13.02.09 3,097 1
28343 판타지 수잔 콜린스의 <헝거 게임>을 읽고 +11 Personacon 닭둙이 13.02.09 1,991 2
28342 현대물 화려하게 잔혹하게 5권까지 읽고 +7 Lv.1 진시황제님 13.02.08 5,668 1
28341 퓨전 레벨업 1,2 권을 읽고, 저평가받을 소설이 .. +20 Lv.7 어익후우 13.02.08 7,925 0
28340 무협 잠룡전설을 다시읽고 +9 Lv.9 총체족난국 13.02.08 3,635 3
28339 공지 백화어충(eb**) 님을 불량사용자 등재합니다. Personacon 文pia꺽쇠 13.02.08 3,092 12
28338 무협 전능천왕 2권까지 읽고(미리니름) +8 Lv.16 유니셀프 13.02.07 7,260 3
28337 무협 천애협로 7권-진정한 협을 보여주다 +15 Lv.3 지존보 13.02.06 7,641 5
28336 무협 포졸 이강진 1~3권을 읽고 +10 Lv.6 인형법사 13.02.05 6,122 6
28335 판타지 거신 완결까지 보고... +22 Lv.16 유니셀프 13.02.05 6,164 0
» 판타지 이차원 용병─생존본능, DIO와 게임 판타지 +11 Lv.8 st.Lyu 13.02.05 5,610 2
28333 판타지 오렌님의 흑제 재미있습니다. +12 Lv.25 곽일산 13.02.04 9,856 2
28332 무협 대여점에서 한 번 빌려 본 소명전기 괜찮네요. +2 Lv.25 곽일산 13.02.04 5,319 0
28331 무협 이우혁-쾌자풍 +7 Lv.24 서래귀검 13.02.04 4,707 2
28330 판타지 이차원 용병을 읽고.. +5 Lv.10 아르케 13.02.04 3,123 3
28329 판타지 마계군주, 재밌기는 한데... +5 Lv.3 설사(雪蛇) 13.02.04 4,607 0
28328 판타지 해리 포터와 마법사의 돌 을 읽고 +22 Lv.20 무한오타 13.02.03 1,933 0
28327 무협 베를린과 암왕 +8 Lv.6 che 13.02.03 3,270 2
28326 퓨전 현대에 d&d 룰이 적용 된다면...라 만차의 .. +28 Lv.14 케이크 13.02.02 5,279 12
28325 판타지 달빛조각사에 대한 생각 +96 Lv.1 어두침침 13.02.02 5,942 7
28324 일반 생텍쥐페리,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을 필사.. Lv.1 쿠쿠리야·X 13.02.02 1,130 1
28323 현대물 '부서진 세계'- 요즘현대물이 질리신다면 +24 Lv.2 때려잡기 13.02.02 5,790 2
28322 현대물 MR.프레지던트 1부 완결..? +3 Lv.7 다집한 13.02.01 3,288 0
28321 현대물 오메가 4권과 능력자물.. +12 Lv.7 다집한 13.02.01 4,544 2
28320 판타지 생존시대 +6 Lv.12 제주곰 13.02.01 4,087 2
28319 판타지 기갑마도사를 추천합니다. +13 Lv.4 바람의할배 13.02.01 6,700 0
28318 무협 비적 유성탄 같은 소설 또 없나? +16 Lv.4 qwerasdfz 13.02.01 5,993 7
28317 게임 달빛조각사 39권. 와 진짜... +184 Lv.7 슈자 13.01.31 14,142 5

신고 사유를 적어주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