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토론마당

각종 토론을 위한 곳. 상대에 대한 예의를 지키는 것외에 의제에 대한 제한은 없습니다.



작성자
Lv.4 실롯s
작성
17.01.05 20:55
조회
87

제가 핫이슈란에 들어갔다가

한국의 환상문학에 관한 제목을 보고 들어갔더니

판타지 장르에 대해서 논하고 계시더군요 그래서 글을 써봅니다.

한국 위키피디아에도 잘못 나와있던데

https://en.wikipedia.org/wiki/Fantastic

해당 영어 위키로 들어가면

확실하게 환상(The fatastic)과 판타지(Fantasy)로 구분이 되어 있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판타지 (Fatasy) 란?

판타지란 마법, 초자연적 현상, 미신이 주제인 문학을 말합니다.

지금 문피아에 연재되고 있는 수많은 소설들이 대부분 판타지이니 넘어가겠습니다.


-환상문학(The fantastic)이란?

환상문학이란 영어 위키의 정의에서도 알 수 있듯이 독자의 감각을 혼란스럽게 하여 ‘the uncanny’라고 되어 있는데 (uncanny;이상함, 묘함) 한국말로 하자면 풀이하자면‘어색하게 만드는 것’정도로 할 수 있을텐데요.


예를 들어 시간의 흐름을 뒤죽박죽 바꾸어 놓고서 독자를 혼란스럽게 하거나 혹은 상황이나 장소들은 일부러 현실감없게 설정 해놓고서 지극히 현실적인 얘기를 한다던가 하는 문학을 말합니다.


때문에 보통 포스트아포칼립스, 디스토피아, 유토피아 적인 요소에서 ‘만일 이러한 사건이나 환경 또는 미래에서는 인간이란 이렇게 행동하지 않을까?’라는 주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판타지(Fantasy)는 마법, 초자연적 현상, 미신이 주제가 되는 반면에 환상문학(The fantastic)은 현재와는 극도로 다른 환경을 설정하여 인간의 심리탐구나 실존주의적 철학탐구와 같은 다분히 문학적인 주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Fatasy를 쓰시는 여러분이 The fatastic과의 차이점을 알았으면 하셔서 글을 올립니다.


Comment ' 3

  • 작성자
    Lv.8 MIROA
    작성일
    17.01.07 15:15
    No. 1

    외국에서 들여온거긴 한데 이미 한국형으로 굳어진거라 ... 굳이 그런 미묘함까지 따라할 필요가 없을거 같네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 실롯s
    작성일
    17.01.07 16:27
    No. 2

    이미 '환상문학 전집'나올 정도로 학문적으로도 실제 사전에 등재되어있는 개념적으로 환상문학과 판타지는 다른데 일부의 잘못된 언어사용으로 인해서 아무런 이유도 없이 기존의 개념을 파괴하는게 옳바른 일인가를 생각해보면 간단하지 않을까요.

    실제로 한국에도 환상문학 작품들이 있는데 그런 작품들을 판타지로 분류를 할건가요?
    아니면 일부에서 잘못 사용되고 있다 이유로 한국에서만 새로운 개념을 만들까요?
    판타지쓰는 사람이 판타지와 환상문학을 구분 못한다면 비웃음만 당할 뿐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 실롯s
    작성일
    17.01.07 17:07
    No. 3

    판타지 소설 = 환상 소설은 정식 명칭인 것을 확인했습니다.
    하지만 환상 문학 = 판타지에 대해서 찾아보면 일부분만이 쓰고 있으므로
    잘못된 언어 사용인 것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간단하게 구글링해서 나오는 페이지들만 확인 해봐도 알 수 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토론마당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832 무협 장르를 쓰시려는 분에게 NEW Lv.25 일민2 00:39 10
8831 작가가 1랩이라고 무시해요 ㅠㅠ +4 Lv.1 하루문 17.01.19 77
8830 탑매니지먼트 정말 화가 나네요 ; Lv.32 임기 17.01.17 85
8829 만약 일상 학교물 소설에 일본어 단어를 쓰면 거부감이... +4 Lv.4 리규 17.01.13 68
8828 무협 설정 중 단체 이름에 대해 글쓴이들이 꼭 봐줬으... +7 Lv.26 겨울에핀꽃 17.01.09 122
8827 한국의 틱꽝득. +4 Lv.7 칼라비 17.01.08 111
» 환상문학과 판타지 (The fatastic, Fantasy)의 구분 +3 Lv.4 실롯s 17.01.05 88
8825 정말 옛날 부터 궁금하던건데.... +18 Lv.47 여덟손가락 17.01.03 545
8824 사드 배치 문제 +8 Lv.8 MIROA 17.01.03 155
8823 여러분 정유년 새해입니다. Lv.33 꼬물로봇 17.01.01 40
8822 온후작가 이분 +2 Lv.32 꺄믈레앙 16.12.29 409
8821 현 인터넷 소설에 관한 조그만 노파심. +11 Lv.6 스프링 16.12.29 187
8820 지난 연참대전 창작지원금 결과가 나왔네요. +5 Lv.12 사콘 16.12.28 242
8819 여러분 다음 아고라에 서명해주세요. +63 Lv.24 마브로스 16.12.28 529
8818 문피아는 왜 베스트라는 이름을 달고 집계 90일이라고 ... +4 Lv.21 호롷호롷롯 16.12.27 122
8817 또 연중걸린 작품이 나오네.. +1 Lv.48 freebsd 16.12.26 140
8816 누가 이해좀 시켜주세요 +8 Lv.30 개세 16.12.24 341
8815 어차피 문제인이나 반기문이나 같지 않음? +22 Lv.13 별줍는아이 16.12.26 202
8814 어제자 그것이 알고싶다를 보고 눈물이 났습니다. +2 Lv.14 메틸아민 16.12.25 89
8813 [글 쓰기가 어렵다],,,,,,,,,,,,??? +15 Lv.65 진리의용사 16.12.23 119
8812 궁금해서 그러는데 작가로 전업하려면 몇 편정도 봐야 ... +35 Lv.12 사계의원소 16.12.22 523
8811 요즘 +3 Lv.46 담적산 16.12.22 84
8810 현판에서 주인공이 순진하고 부모눈치보면은 ? +1 Lv.46 대인33 16.12.21 91
8809 문피아 게시판에 쓰이는 플래시는 안전한가요? +3 Lv.36 꼬마마법사 16.12.20 67
8808 쥐뿔도 없는 회귀를 읽고 +4 Lv.20 Diara 16.12.16 485
8807 이게 마나를 느끼는 순간이라 봅니다. +1 Lv.6 백수존자 16.12.17 75
8806 박근혜의 오후시간을 밝혀라? 오전이 더 중요한데? +5 Lv.40 풍운고월 16.12.14 135
8805 초밥뷔페에서 회만 골라먹는 거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8 Lv.2 SK8T 16.12.12 338
8804 문피아는 항상 늦는군요. +6 Lv.12 이중원 16.12.10 380
8803 민중의 소리 Personacon 水流花開 16.12.11 89

신고 사유를 적어주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