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가짜뉴스의 옛 사례

작성자
Lv.52 풍운고월
작성
18.12.06 08:38
조회
325

예전에 제가 어릴 때 연예인 관련 루머가 참 많았더랬죠.

지금 다시 그 얘기를 다룬 TV프로를 보다 보니 허실이 바로 보이는데, 그 때는 그냥 그런가보다 했었던 기억이 납니다. 

“에이. 설마...”

“진짜라니까.”

실명 거론은 어렵고, 암튼 많았던 옛적 가짜뉴스들...

그 때는 정보의 유통이 제한적이었다면 지금은 정보는 많은데 가려 들을 식견이 필요한 시기가 아닌가 싶네요.


아홉의 진실속에 하나의 거짓을 숨겨라.

라는 말은 좀 웃기게 된 상황인 것이

진실은 없고 거짓을 바탕으로 또다른 거짓을 만들어 내는 판이라...


예컨데 초등학교 때 인기 있던 여자애가 고등학생이 되어 공공도서관 화장실에서 나쁜짓을 했다는 소문이 돌았습니다. 예전이라면 도서관에 오긴 왔는데 시기하는 애들이 하지 않은 행위를 퍼트리는 경우. 지금은 아예 도서관에 오지도 않았는데 걔는 초등학교 때도 도서관에 다니면서 그런 소문이 있었다더라 하면서 퉁치고 소문을 만들어 내는 격이죠. 실은 초등학교 때의 그 소문 역시 처음부터 근거가 없던 것이었고 말이죠.


가짜가 가짜의 근거가 되는 세상이니 참.

더 웃긴건 그걸 그대로 믿고 재생산 되어 지인의 입으로 듣게 될 경우...참. 난감하더군요.


Comment ' 5

  • 작성자
    Lv.1 초짜의반란·X
    작성일
    18.12.06 09:02
    No. 1

    소문의 재생산만큼 무서운게 없더라구요... 아무런 근거없이 믿고 그 믿음에 근거를 만들고....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11 칼카
    작성일
    18.12.06 12:54
    No. 2

    그래서 요즘에는 가만히 지켜보고, 함부로 떠들지 않고 판단하려고 노력중이에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19 제멋
    작성일
    18.12.06 13:39
    No. 3

    타진요 보면 사람하나 바보만드는거 쉬워보여요.
    거기에 우리나라사람 특유의 학력컴플랙스도 작용했겠지만...

    찬성: 2 | 반대: 3

  • 작성자
    Personacon 윈드데빌改
    작성일
    18.12.06 14:57
    No. 4

    지금도 가짜뉴스가 횡행하죠.
    저도 3년전 아님말고식 가짜뉴스때문에 피해본 입장에서 열받더군요.
    더 짜증나는건 사람들은 뉴스에서 없는말 했겠냐.고 생각한다는거죠.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60 주판알
    작성일
    18.12.06 20:40
    No. 5

    가짜뉴스 퍼뜨려놓곤 아무도 책임지지 않죠 그게 문제에요

    찬성: 5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4794 좋아하는 애 있었는데 고백도 못하고 차였다. +13 Lv.28 흔한꼰대 18.12.06 270
» 가짜뉴스의 옛 사례 +5 Lv.52 풍운고월 18.12.06 326
244792 일본의 연중문화 +14 Lv.45 고지라가 18.12.06 453
244791 인생 다시한번 재밌네요 +15 Lv.34 뿌잉1뿌잉 18.12.05 315
244790 이젠 소설도 분야가 파생이 되어야할듯 +2 Lv.45 에움 18.12.05 320
244789 무거운 분위기의 헌터물은 비인기물인가요?? +11 Lv.1 초짜의반란·X 18.12.05 292
244788 작가님들한테 후원하시는 분들 계시던데 후원은 어느경로... +2 Lv.1 마다한·X 18.12.05 202
244787 여긴 어디, 나는 어디에.... +2 Personacon 적안왕 18.12.05 112
244786 키보드 추천 부탁드립니다 +4 Lv.2 dsfo 18.12.05 104
244785 작품 찾아요. +1 Lv.35 spirts 18.12.05 105
244784 말(馬)에 대해 좀 알고 썼으면 좋겠습니다. +31 Lv.1 자유종·X 18.12.05 503
244783 '매직 키드' 김태술, 흐려져 가는 명가드 이미지 Personacon 윈드윙 18.12.05 88
244782 소설추천부탁드려요ㅠㅠㅠ +11 Lv.37 rero 18.12.05 241
244781 소설 제목이 궁금합니다. +2 Lv.67 화랑(花郞) 18.12.05 107
244780 실연 이후 연패? 캐러웨이, 진화 없이는 도약도 없다 Personacon 윈드윙 18.12.04 75
244779 닉네임 추천좀 해주세요. +6 Lv.19 제멋 18.12.04 111
244778 소설 제목이 궁금합니다. +3 Lv.71 루오나 18.12.04 110
244777 제목 아시는분 있나요 +2 Lv.35 모르기 18.12.04 170
244776 무림 배경에 판타지가 섞인 글을 찾습니다. +4 Lv.29 아르세닉 18.12.04 151
244775 공기청정기 필수입니다!! +1 Lv.21 설천 18.12.04 221
244774 태블릿 필요해서 갤탭s3샀어요 +5 Lv.69 18.12.04 150
244773 생겼으면 하는 기능 +3 Lv.19 제멋 18.12.04 185
244772 소설 하나만 알려주세요~ +4 Lv.57 동각 18.12.04 142
244771 첩보, 특수부대 물 같은거 추천좀 부탁 드려요ㅋㅋ +11 Lv.87 우키히 18.12.03 203
244770 한국국민들에게 큰 문제가 될 수 있는 유엔국제이주협정... +8 Lv.84 곽일산 18.12.03 269
244769 연독률을 유지한다는게 참 대단한거같습니다 +3 Lv.43 위드엘 18.12.03 359
244768 행운으로 쓰는글은 퀄리티가 정말 높지않는한 아닌것같아요. +3 Lv.93 소설필독중 18.12.03 324
244767 비가 옵니다! +1 Lv.1 초짜의반란·X 18.12.03 84
244766 진짜 읽을 거 없네요 문피아의 암흑기 도래인듯 +21 Lv.28 ezimaru 18.12.03 625
244765 무협고수님들 +9 Lv.10 하늘을쓰다 18.12.03 199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