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51 풍운고월
작성
19.01.11 21:13
조회
139

이번에 해볼 이야기 주제는 두가진데 둘다 제목으로 넣으면 길어지니 한가지만 적었습니다. 


첫째, 잘못엔 과거에 당연했던 것은 없다.


 과거에 잘못인 줄 몰랐던 일에 대해선 지나치게 몰아부치거나 따지면서 욕되게 해선 안될 것입니다. 그러나 지금 왜 이런 주제를 꺼내는가 하면 과거에 있었던 일 자체를 따진다기보다 그와는 별도로 반성을 하지 않는 태도가 있기 때문이며, 심지어 정당화 하는 목소리마저 있어서 입니다.


 과거의 잘못된 관행 또는 잘못된 어떤 일 가운데는 과거 기준으로도 명백한 잘못인 경우도 있고 불분명한 경우도 있으며 때론 그것이 문제인 줄 모르는 문제도 있었을 것입니다.   그런데 명백한 잘못마저 외면하려 하거나 과거의 관행 쯤으로 말하는 사람들이 꽤나 있습니다. 


그리고 제목에 달은 것처럼 그걸 공개석상에서 비유를 드는 경우가 생깁니다.  과거의 잘못된 일들을 바로 잡는 사회적 노력이 적고, 오히려 일일이 따지고 든다며 반발하기도 하다 보니 나름 양식 있는 지식인의 입에서조차 주어진 원고대로 발언을 하다가도 발언과 관련 된 한두가지 비유를 든다는 것이 그만 잘못된 비유를 들어 비난을 받고 욕 먹는 경우가 발생하게 됩니다. 


돌이켜 보면 여성 또는 사회적 약자에 대한 편견과 비합리적이고 비양심적이며 크게 잘못된 인식이 담긴 용어나 표현들이 많았었습니다. 이제 그러한 인식이 담겨 있던 과거의 유행어나 관용적 표현은 모두 버릴 때가 되었습니다.


둘째, 일에 부여되는 인격

 

말 뿐만 아나리 글에 거친 표현을 쓰는 분들 계시죠. 사실  이게 왜 잘 안고쳐지냐면 직언을 해줄 사람이 옆에 없거나 있더라도 고집이 쎄기 때문일 것인데요.  대화 상대간에 필요에 의해서건 아니면 사회적 관계 때문에서건 앞에선 하하 같이 웃고 얘기하지만 뒤돌아서면 욕을 포함한 거친 표현을 하는 사람에 대한 평가는 최악을 달립니다.  혀를 끌끌 차는 정도는 양반이고 사람 자체에 대한 신뢰도가 매우 낮아지게 됩니다. 그런데 그걸 본인이 모를까... 습관이 되면 자기 합리화를 하게 되고, 문제로 지적된다는 것을 알면서도 슬그머니 편한대로. 하던대로 하려 하게 됩니다. 



말에 대해 주저리 주저리 써봤습니다.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5181 혹시 최신화로 맨 위에 올라가게 되는 텀이 +5 Lv.42 교관R 19.01.12 101
245180 띄어쓰기의 진실과 이야기를 만드는 방식 +2 Lv.12 썬듀 19.01.12 146
245179 머리좋은 주인공이 나오는 소설 없을까요?? +7 Lv.30 BlackCar.. 19.01.12 175
245178 제목에서 벗어나니 글이 가벼워집니다. +2 Personacon 메앓 19.01.11 134
245177 프롤로그 좀 평가해 주세요!!! +9 Lv.23 A소하 19.01.11 87
245176 영국인들의 유머감각 +3 Lv.9 게르의주인 19.01.11 206
» 말, 노년층의 과거 비유는 조심해야 한다. Lv.51 풍운고월 19.01.11 140
245174 요즘 외국에 떠오르는 대마합법화.... +3 Lv.71 슬로피 19.01.11 116
245173 공공기관 채용박람회 +3 Lv.44 출근이개 19.01.11 90
245172 (푸념글) 사이트, 모바일 앱 등 개발, 관리는 누가하나요? +3 Lv.42 받아쓰기 19.01.11 90
245171 부메랑이 되어 돌아온 '슈퍼보이' 최두호의 한마디 +4 Personacon 윈드윙 19.01.11 102
245170 PUMA 롱패딩을 아주... 어렵게 구입했는데... +6 Lv.30 고룡생 19.01.11 181
245169 (많이 더러운 이야기)하다하다가... 이젠 +2 Lv.12 이나다 19.01.11 174
245168 시간전환하는 장면이 잘안이어지네요 ㅠㅠ 너무부자연스... +1 Lv.43 구기얌 19.01.11 112
245167 심석희선수 사건 문체부 뿐 아니라 교육부도 책임이 있지... +3 Lv.24 약관준수 19.01.10 157
245166 조기종결을 보니 전업이라는게 참 어려운가 봅니다. +2 Lv.51 풍운고월 19.01.10 320
245165 2만원으로 주말 술상을 마련했습니다 +11 Lv.24 약관준수 19.01.10 198
245164 연주자 주인공을 찾습니다. +7 Lv.65 우룰레 19.01.10 116
245163 여러분 서울2033 이라고 아십니까 +3 Lv.56 bujoker 19.01.10 178
245162 약사 계신가요? 처방전 없이 싸게 약 줄수 있나요? +11 Personacon 보고의원칙 19.01.10 266
245161 쪽지를 수신할 수 없는 계정도 있네... +5 Lv.44 추연(秋緣) 19.01.10 195
245160 긴급, 긴급, 님들아 이 제목고자를 도와주세요. +12 Lv.23 A소하 19.01.10 119
245159 진짜 짤막하개 글쓰는 감익힐려고 하거든요?? 이것도 평... +12 Lv.43 구기얌 19.01.10 133
245158 그거아십니까? 중고생들 이제 방학합니닷! +12 Lv.9 쿤빠 19.01.10 189
245157 아 진짜 문피아 왜 이러세요... +2 Lv.79 심해관광 19.01.10 282
245156 '슛 없는 남자' 신명호? 사실 KCC에는 그가 필요하다 +7 Personacon 윈드윙 19.01.09 36
245155 1월, 좋은 술안주 뭐가 있을까요? +21 Lv.24 약관준수 19.01.09 110
245154 레인보우 식스 시즈)사회생활특 Lv.12 이나다 19.01.09 65
245153 연참대전 완주자는 과연... +5 Lv.14 매크로파지 19.01.09 190
245152 의식의흐름대로 쓴글 평가줌요 +6 Lv.43 구기얌 19.01.09 206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