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72 코털레리
작성
18.01.14 09:09
조회
315

문피아는 기본이 글을 읽는 사람이오는데 왜 악플을달고 욕을할까?

우선저도 글을보다 너무한다 싶으면 좋지안은 댓글을 쓰개되더군요

몆일전에 정담에 글을한개 쓴적이 이씀니다 내용은 조사좀하고

재목배끼기나 하고 뼈대좀세우도 글쓰자 라고 써씀니다. 그런대 댓글들내용이

그러개쓰면 평타는친다 베스트 오르는건 독자들이 그런글을 좋아해서다

그러니 작가도 짜집기나하고 설정배끼기하는거다 대부분 그러더군요

그런대 정말 그럴까요? 전 아니라고 생각해요

예를 들어서 누군가 통닭이라는 신매뉴를 개발해서 통닭집을 차렷써요

사람들은 “정말 좋다 괜찬타 먹을만하다” 등등 장사가잘되씀니다

그러자 다른사람이 “장사가 잘되내” 하고 양념통닭을 팜니다

사람들은 “이거도 괜찬내” 하고 팔아줌니다

그뒤로 우후죽순 한집건너 통닭집만 생기고 다른음식점은 다 사라지죠

사람들이 말함니다 통닭집좀 그만차리고 다른거도 좀 팔아라 이젠 질린다

식당주인들은“통닭은 평타는침니다 다른거차리면 망해요”이럼니다

사람들은 말하죠 “맛이업쓰니 망하지 맛만이써봐 왜망하나”

“새로 매뉴개발할 생각 서비스개발할생각은업고 맛잇는요리 할 생각조차업쓰면서

통닭은 안망할거같냐 이제부터 통닭집차리면 망하라고 욕할꺼다“

지금 문피아 상황이 위에 예를 든것과 비슷하다고 생각 듬니다

처음 판타지소설을 볼때 전 정말 신세계여씀니다 “와 이런 재밋는글이 이써구나”

지금은 많은 소설을 보다보니 몽땅 똑같아보여요

이제는 작가님들도 새로운 요리를 할때가 아난가 생각함니다

독자의수준이 그런개 아니고 작가들이 모두 그런글만 쓰는개 아닐까요?

혹은 얼마나 볼깨업깨면 그런글을볼까? 이런건 아닐까요?

독자가 욕을할땐 독자가 무시당햇다고 여겨질때임니다

글을보다 보면“아무리생각업써도 그러지 독자는 생각도 업는사람인줄아나”

이런 말이 저절로 나올때가 이씀니다 그러면 나도 모르개 댓글로 욕을하개되죠.

이제는 독자들이 새롭고 재미있는 글을 원함니다 작가님들도 노력하셔야되고요...

그냥  주절 주절 해씀니다....

욕은하지마시고 작가님들도 고민좀 해보세요... 

 

 

 

 


Comment ' 10

  • 작성자
    Lv.98 이통천
    작성일
    18.01.14 09:12
    No. 1

    제생각에 적당한 표현 독자와 작가의 쌍방과실.

    찬성: 0 | 반대: 2

  • 작성자
    Lv.18 Vanvam
    작성일
    18.01.14 09:18
    No. 2

    이 글을 읽다가 욕이 나올 것 같은데요...

    찬성: 18 | 반대: 2

  • 작성자
    Lv.68 강림주의
    작성일
    18.01.14 09:27
    No. 3

    악플은 보잘 것 없는 사람들이 보잘 것 없는 짓을 하는거라 생각합니다.

    찬성: 8 | 반대: 4

  • 작성자
    Lv.33 야원(夜猿)
    작성일
    18.01.14 09:46
    No. 4

    양고기 국이 비록 맛있다 하나 뭇 사람의 입을 다 맞추기 어렵다.

    식당에서 밥 먹고 맛이 없으면 보통 어떻게 하십니까?
    조미료 맛만 잔뜩 난다거나, 간이 잘 안 맞다거나.
    다시는 그 식당에 안 가는 게 보통일 겁니다.
    그렇다고 그 자리에서 주인 멱살을 붙들고 욕하는 사람은 정상이 아니겠지요.
    반찬 재활용을 하다 걸렸다든가, 음식 값을 두 배로 바가지씌우는 사람이 아니라면요.

    그런데 글을 읽을 때는 그렇지 않은 분들이 많더군요.
    아마 얼굴을 마주보고 말하는 게 아니라서 그런가 봅니다.

    글이라는 건 다행히도 누가 읽는다고 해서 닳는 물건이 아니긴 하지만,
    마음에 안 든다고 욕설을 남길 독자라면 차라리 처음부터 읽지 말아달라 부탁하고 싶은 게 작가의 심정입니다.


    앞으로 글을 쓸 일이 있다면 꼭 서장에 남기고 싶은 말이 있습니다.
    "악플 다실 분은 그냥 보지 마세요." 라고.

    찬성: 7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72 코털레리
    작성일
    18.01.14 09:59
    No. 5

    악플을 옹호하거나 괜찬다고 쓴글은 아니고요
    악플이 늘어나는 상황을 작가도 같이 고민해야되지안나 해서 쓴글임니다
    글솜씨가 업써서 잘못전달 된듯함니다 죄송함니다..

    찬성: 1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46 육감
    작성일
    18.01.15 16:53
    No. 6

    식당에 갔을때 기본적으로 기대 하는것이 있지요. 설탕쳐야 하는 음식에 소금을 잔뜩 쳐서 못먹겠거나 깨끗한 물을 기대 했는데 설겆이도 제대로 안해서 고춧가루 묻은 컵에 담긴 기름기가 보이는 물이라든가.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조용히 먹고 다시는 그 식당에 안가는게 아니라 식당 주인에게 불만 토로 하고 음식값 안내려고 하는게 정상 아닙니까? 남이 따귀 때리면 반대쪽 뺨도 내주고 상대방의 기분을 헤아리는 사람들을 예전부터 성인이라고 부르고 우러러 보는게 비정상이기 때문 아닐까 생각합니다.

    찬성: 0 | 반대: 1

  • 작성자
    Lv.59 n2613_su..
    작성일
    18.01.14 10:41
    No. 7

    제발 맞춤법 좀요 해도해도 너무 해

    찬성: 8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98 이통천
    작성일
    18.01.14 11:02
    No. 8

    일부러 그렇게 쓴거라고 생각하는 1인.

    찬성: 2 | 반대: 3

  • 답글
    작성자
    Lv.39 선비홍빈
    작성일
    18.01.15 04:06
    No. 9

    공감합니다. 글의 질은 두번째고요. 적어도 글이라면 어려운 것도 아닌 쉬운 맞춤법은 지켜야죠. 만화에 나오는 대사보다도 부족하다고 생각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9 선비홍빈
    작성일
    18.01.15 04:05
    No. 10

    두 가지 요인이 동시에 작동하는 것이겠죠. 어느 일방의 책임으로 몰아가는 것은 무리에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1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4,976
244613 자기 레벨 보는 방법 좀 알려주세요 NEW +2 Lv.18 반한결 16:50 22
244612 우와! 오늘 가을 날씨 장난 이니네요. NEW +2 Lv.30 고룡생 15:04 45
244611 고구마와 사이다. NEW +4 Lv.30 고룡생 11:55 101
244610 골드 충전 이벤트는 보통 언제 하나요? NEW Lv.6 알라까비 10:30 21
244609 롤드컵 8강 다시보기 후기. NEW Lv.68 슬로피 09:42 25
244608 작가들이 그순간 ㅇㅈㄹ하는 이유가 뭘까? NEW +17 Lv.48 도박카이지 00:25 233
244607 오늘 첼시VS맨유 축구 비길 줄은 몰랐는데... NEW Lv.23 가연(假緣) 18.10.20 34
244606 이런 작품류가 있나요? NEW +3 Lv.10 이나다 18.10.20 148
244605 롤드컵이 광주에서 4강한다네요... +6 Lv.68 슬로피 18.10.20 85
244604 27인치 qhd 144 커브드 모니터 후기. +6 Lv.68 슬로피 18.10.20 105
244603 샤킬 오닐 "LA 레이커스 올스타, 이 정도면 지구 방위대?" +2 Personacon 윈드윙 18.10.20 35
244602 소아과 바로 앞에 아이스크림가게 잘되네요 Lv.50 풍운고월 18.10.20 96
244601 문피아는 소설에 욕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나요? +1 Lv.10 에어폴크 18.10.20 128
244600 최근 선작해서 보고있는 작품들. +5 Lv.35 kerin 18.10.20 215
244599 왜 일베사이트는 폐지가 안되는 걸까요? +33 Lv.26 훈민정음. 18.10.19 220
244598 2015년 이후 갑자기 방명록에.... +2 Lv.30 고룡생 18.10.19 123
244597 책먹는 마법사 전편 다 샀는데 배신감 쩌네요 +9 Lv.24 TreeP 18.10.19 331
244596 요즘 귀가 즐겁네요. +1 Lv.27 바람의책 18.10.19 123
244595 작품 리메이크 중이라면... +4 Lv.10 이나다 18.10.19 131
244594 마나를 왜 활용하지 않을까요. +4 Lv.50 풍운고월 18.10.19 176
244593 ‘절대자’ 하빕, 카렐린·표도르 전설 계보 이을까 +2 Personacon 윈드윙 18.10.19 34
244592 '투지 넘치는 노장' 표도르, 영원히 존경받는 이유 Personacon 윈드윙 18.10.19 37
244591 여러분은 소설의 여캐등장을 +7 Lv.10 이나다 18.10.19 165
244590 http 차단까지 앞으로 얼마 안남았네요 +1 Lv.10 이나다 18.10.18 229
244589 분실 확정? +6 Personacon 적안왕 18.10.18 141
244588 탑 매니지먼트 드라마가 나왔네요 +6 Lv.60 iio6 18.10.18 281
244587 <필독>119불러서.... +6 Lv.30 고룡생 18.10.18 243
244586 취업성공패키지를 받고 있습니다. +7 Lv.10 이나다 18.10.18 162
244585 일상에서 흔히 쓰는 일본식 관용구들 +24 Lv.53 지나가는2 18.10.18 275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