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이중아이디 경과, 마지막

작성자
Lv.63 墨歌
작성
18.07.11 16:18
조회
335

정담란에선 소강상태입니다만, 한담란은 불타고 있네요.

해서, 7.5일 이후 경과에 대해서 짧게 써봅니다.

아무튼 경과에 앞서서 개인적 소고


흔히 갑질, 진상 등으로 불리우는 행위는 누구나, 일상적으로 행할 수도 있는 일들입니다.

오죽하면 진상 짓을 하는 본인만 모른다는 소리가 있으니까요.

입장을 바꾸면 저 또한 누군가의 갑일 수 있고, 누군가에겐 을이 될 수 있으니 조심해야겠죠. 이런 생각은 저 뿐만 아니라 대부분 일반적인, 보편 타당한 감성이라고 봅니다.

제가 느끼기엔 지금 한담에서 꾸준히 글을 올리시며, 주장을 하시고, 여론을 형성하는 행동이 갑질의 한 면이 아닌가 싶습니다.

한 사람이 의문을 표하면 무시할 수 있지만, 다수의 사람이 행동이나 태도, 논리를 지적하면 한 번쯤 냉정하게 돌아보시고 행동이나 태도, 논리를 돌아보시는게 어떨까요?


이중아이디 사건의 당사자 분께서 느꼈을 정신적인 피해를 비전문가인 제가 헤아릴 수 없으니 온당한지 온당하지 않은지 판단하긴 어렵습니다.

게시판에 글을 쓰는 것을 광장에서 큰 목소리로 주장하는 것과 같다면 분명 그 목소리로 인해서 피로를 느낄 분들이 있다는 점을 생각해주시면 좋겠네요.


두서 없는 서론은 이만 줄이고, 한담란 경과를 보겠습니다.

오늘은 올라온 당사자 분의 주장은 제외했고, 추후엔 따로 관련 글을 쓰지 않을 생각입니다.

제 개인적인 입장에선 문피아의 답답한 대응과 질척한 블랙 컨슈머인 당사자 분의 지저분하고 소모적인 사건에 굳이 주목하고 싶은 생각은 크게 없네요.

일일히 댓글을 보지 않았습니다. 몇 개만 봐도 피곤해지네요.

서론이 실제 글보다 길어져서 정말 죄송합니다.


*

여러분들의 의견은 감사히 들었습니다.
http://square.munpia.com/boTalk/859855


제 나름대로 고민했고, 이제는 문피아측과 직접 얘기하고 그 결과가 나오는대로 정리해서 이 게시판에 남기겠습니다.


7.6일 올라온 당사자 분의 입장 표명입니다.

이대로 흘러간다면, 문피아의 대응과 결과를 보면 되었겠죠.


*


서버이전 공지가 쪽지로 왔습니다.
http://square.munpia.com/boTalk/860122


1. 상식적으로 그럴리는 없겠지만....

2. 그냥 넘어가기엔 아쉬운 기횝니다.


1번은 첫 문장이며, 2번은 본문 중 내용입니다.

원인 없는 결과는 없는 것처럼 이미 당사자 분의 원고에 비상식적인 응대가 진행 된 경과는 공개가 된 상태입니다.

잘 못은 분명 잘 못입니다만, 원인제공을 당사자가 했다면 잘 못 또한 참작이 이루어져야 하는 것이 아닐까요?

그런 내용 없이 상식을 끌어오시니, 다분히 비꼬시려는게 아닌가 하는 의도가 느껴집니다.


그리고 2번은 어떠한 기회를 말씀하시는 걸까요?

당사자 분의 명분이 이제와서는 너무나도 너덜너덜해서 걸레짝과도 같은데 아리송한 말이로군요.

진심으로 부당한 대우에 대한 정당한 사과를 원하신다면, 그리 하면 될 일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부당한 대우에 대한 사과가 아닌 정신적 피해에 대한 보상을 원하시는거라면 깔끔하게 법적으로 대응하실 일이 아닌가 다시 한 번 고민을 해봅니다.


Comment ' 2

  • 작성자
    Lv.34 일민2
    작성일
    18.07.11 17:14
    No. 1

    곧 결말이 나겠지요.
    연담은 글 쓰는 이들 중심이지만 정담은 독자 위주이기에 왠만하면 이 곳에 흔적을 남기려 하지않았지만
    님 글에 힘 입어 저도 이번 주말 쯤 하나 올리겠습니다. 독자들이 알 수 있도록.

    찬성: 0 | 반대: 12

  • 작성자
    Lv.49 41번동네
    작성일
    18.07.11 17:31
    No. 2

    걍 병x임

    찬성: 10 | 반대: 2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1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5,197
244763 양판소 기준이 뭔가요? NEW +1 Lv.7 파파야 18.11.14 59
244762 근현대사에서 아쉬웠던 점을 뽑아보자면 NEW Lv.26 훈민정음. 18.11.14 47
244761 69키로 어렵게 70키로대를 탈출했습니다. NEW +9 Lv.23 약관준수 18.11.14 51
244760 폭토에 대해 NEW +1 Lv.50 풍운고월 18.11.14 116
244759 오늘 문피아행사 출격합니다! 후기쓸게요 NEW +2 Lv.52 성실 18.11.14 128
244758 phone 벨소리 고수님들 NEW +2 Lv.32 가프 18.11.14 65
244757 (스포X) 신비한 동물사전 2 아주 짧은 주관적인 감상평 NEW +2 Lv.23 미스터스웩 18.11.14 99
244756 장르소설이 마이너라고 느낄때 NEW +4 Lv.44 에움 18.11.14 222
244755 말빨로 풀어나가는 소설 추천좀해주세요 NEW +4 Lv.23 g9435_tj.. 18.11.14 89
244754 4차 산업혁명... NEW +7 Lv.22 시우(始友) 18.11.14 106
244753 김용 선생님 타계하셨네요. +4 Lv.17 제멋 18.11.13 175
244752 이 소설 제목 아시는 분? +2 Lv.38 연란 18.11.13 165
244751 조진행씨 좀 이상해졌나요? +3 Lv.17 제멋 18.11.13 397
244750 고구려 관련된 대체소설 없나요? +16 Lv.33 g2646_ff.. 18.11.13 121
244749 승리 거둔 세로니-다리우쉬... 베테랑다웠다 Personacon 윈드윙 18.11.13 23
244748 평가 부탁드립니다. +6 Lv.38 작은소설가 18.11.13 92
244747 연참하면 좋은 점이 뭐가 있나요? +7 Lv.2 하안 18.11.13 112
244746 "지구는 우리들 인류, 스스로의 힘으로 지켜나가지 않으... Lv.10 이나다 18.11.13 63
244745 집에 개미가 왜이리 많은지...눈에 잘보이지도않는 개미... +5 Lv.60 크라카차차 18.11.12 96
244744 피자마루 +4 Personacon 볼께요 18.11.12 115
244743 여러분들은 여자인 친구, 동료 같은 건 어떻게 보십니까 +7 Lv.10 이나다 18.11.12 186
244742 컴퓨터에 문제가 있는데 어떻게 해결을 못하겠네요. +18 Lv.81 곽일산 18.11.12 129
244741 요즘 프라모델에 빠졌는데 +3 Lv.47 마흑련 18.11.12 95
244740 여러분께서는 어떠한 설정이나 인물의 등장 등등에서 하... +13 Lv.27 cks1129 18.11.12 176
244739 고추가루의 소중함 +7 Lv.50 풍운고월 18.11.12 150
244738 초보작가들의 런닝메이트 구합니다.^^ +14 Lv.1 천지명월·X 18.11.12 190
244737 K-1 챔피언, 세미슐츠를 아십니까. +3 Lv.50 풍운고월 18.11.12 75
244736 계약 종료소설에 대한 문피아 대응에 관해서. +10 Lv.71 P.H 18.11.11 343
244735 qhd 모니터 이 사양으로 감당 할수 있나요? +3 Lv.1 레일즈 18.11.11 107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