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54 깽승사자
작성
18.07.11 16:58
조회
422
가끔 정담이나 소설댓글에 보이는 글중 제일 어이없다고 생각하는게 조회수도 이만큼나오니까 대충 글만써도 하루에 얼마씩 버는건데 작가가 이유없이 연중할리가 있냐 이런겁니다.

조회수가 얼마가 나오던 선작수가 얼마이던 비성실한 작가는 성실하게 글을 쓸 생각이 없습니다.

물론 실제로 몸이 좋지 않다거나 이럴수 있지만 작품초반부터 아픈게 아니라 100화 200화넘어가면서 작가가 작품을 이끌어나갈 능력이 부족하니 점점 질질끌게되고 점차 지각하다가 몸이 않좋다는 핑계로 하루씩 휴재하는걸 한두번 본게 아닙니다.

문피아는 연중작가에 대한 강력한 패널티를 작용할 필요가 있습니다.


Comment ' 5

  • 작성자
    Lv.43 신기淚
    작성일
    18.07.11 17:19
    No. 1

    핑계대는 분도 분명히 계실꺼고 안 써지는 걸 계속 붙잡고 있다가 몸이 축나는 분들도 계실 겁니다. 아마도?

    찬성: 4 | 반대: 1

  • 작성자
    Lv.4 dd68923
    작성일
    18.07.11 17:20
    No. 2

    지각이나 무단 잠수는 어떤 변명으로도 정당화하기 힘든 작가의 실책이라고 봅니다만... 이해할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하는 측면도 있습니다. 몇 번이고 걸러낸 끝에 재밌다고 생각한 작품만 결제를 하니, '이렇게 재밌는 작품인데 쉽게 써 내려갈 수 있을 리가 없지'하고 가슴 한편에서 납득은 되거든요.

    물론 그런 무단 연중이 1년이 넘고 하면 짱똘 던져... 는 심하고, 작가 스스로 자성할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찬성: 3 | 반대: 1

  • 작성자
    Lv.66 Bangre
    작성일
    18.07.11 17:33
    No. 3

    보통 아프다 뭐다 변명하는데... 내가 보기에 가장 큰 이유는 스트레스를 못버티는거 같네요.
    공부도 그렇고 일도 그렇고 하다가 잘안풀리거나 어려워지면 스트레스를 받게 되죠. 공부잘하는 아이들이나 성공하는 사람은 그걸 꾹 참고 극복하는거죠.
    반면 스트레스를 못버티는 사람은 하다 말다 하다가 나중에는 할까 하고 생각하는 순간에 밀려오는 스트레스에 시작도 못하게되고 그러다 그만두게되죠.
    연중하는 작가들도 그런거 같아요. 알기로 글은 뒤로 갈수록 등장인물이 늘고 인과관계가 쌓이면 점점 전개하기가 힘들어지는걸로 알아요. 처음 생각한 소재도 고갈될테고... 그러다보면 글쓰기가 어려워지고 스트레스도 점점 쌓이다보면 쓰기가 싫어지는거겠죠. 성실한 사람은 그걸 참고 꾸역꾸역 써나가는거고... 그게 안되는 사람은 쓰다말다 연중하고 욕먹으면 또 스트레스 받을테고쌓이다보면 run하는거겠죠.
    그래서 연중 전적있는 작가는 그 다음에도 그럴 가능성이 높을듯. 병이나 집안에 뭔가 일이 있어서 연중하는 경우도 있겠지만 그것보다는 성향 자체가 스트레스를 못버티는 사람일 가능성이 더 높을것같아요.

    찬성: 9 | 반대: 0

  • 작성자
    Lv.33 일민2
    작성일
    18.07.11 20:39
    No. 4

    저도 연중치면 입이 댓발이나 나오는 독자 중 하나입니다.
    저의 친구는 습작생입니다.
    저의 친구 말로는 '도저히 진도가 안나간다.'고 하소연입니다.
    ('필력이 딸린다'의 완화된 표현이지요. 초반은 많이도 써 봤으나 중반이후로는 거의 써 본 경험이 없으니...)

    대부분의 연중치는 글은 '필력의 한계'로 인식하시면 되겠습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31 익명e3kt43
    작성일
    18.07.12 13:15
    No. 5

    연중했다 하지 마시고 ‘온후’했다라고 써주셨으면 좋겠네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1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4,567
243933 우와.... 그 소설 유료화확정 NEW +6 Lv.57 念願客 03:10 200
243932 재벌막.. NEW Lv.35 검이달빛에 01:50 86
243931 소설찾습니다 전문가님들 도와주세요 NEW +4 Lv.35 ljsung95 01:44 71
243930 조금전에 외국인 친구에게 놀림 받음 ㅡㅡ NEW +4 Lv.35 검이달빛에 01:35 142
243929 날씨가 미쳤네요. NEW +2 Personacon 볼께요 18.07.18 82
243928 근데 제 팬이 있나봐요 NEW +2 Lv.38 부유령 18.07.18 106
243927 문의 NEW +2 Lv.38 부유령 18.07.18 54
243926 파이널보스 NEW Lv.30 guswo554.. 18.07.18 48
243925 결제창 맛간거같음 NEW Lv.33 글도인 18.07.18 43
243924 ㅎㅎ손풍기 구입~!(아이언맨) NEW +6 Lv.29 고룡생 18.07.18 60
243923 문피아가 아이돌 홍보해주는거 맞죠? NEW +1 Lv.36 yunja202 18.07.18 64
243922 이번 여름 지옥입니다. NEW +4 Lv.33 은빛821 18.07.18 49
243921 이정도면 우주소녀 소속사랑 뭔가 주고받은거 아닌가요? NEW +3 Lv.77 지리산불곰 18.07.18 129
243920 문제를 풀 땐 '출제자의 의도를 먼저 파악해야 한다' 합... NEW +3 Lv.33 일민2 18.07.18 80
243919 진짜로 이번 결제창은 아닌거 같아요. NEW +1 Lv.32 소르시에 18.07.18 46
243918 수원을 떠나고 싶습니다. 하지만.....(3가지 이유) NEW +4 Lv.29 고룡생 18.07.18 90
243917 예. 많이 불편합니다. NEW +2 Lv.71 和而不同 18.07.18 83
243916 와아... 장하다! 겉절이~!!(레시피 참조) NEW +6 Lv.29 고룡생 18.07.18 49
243915 '무엇'같은 영화 리뷰 해드립니다. NEW Lv.14 기병대장 18.07.18 25
243914 하도 결제창 연예인 말이 많아서 직접 해봤습니다. NEW +15 Lv.75 립빠 18.07.18 197
243913 일본 영화는 망조가 든 듯. NEW +16 Lv.21 약관준수 18.07.18 218
243912 특별상은 영 감감무소식이네요 NEW Lv.39 키르슈 18.07.18 77
243911 만들까 말까 하다가.... NEW Lv.29 고룡생 18.07.18 73
243910 유영진... 오토바이 사고를 보고서.... NEW +7 Lv.29 고룡생 18.07.18 181
243909 화두를 던져주는 판타지 소설 없을까요? NEW +4 Lv.4 dd68923 18.07.18 125
243908 와 속았네요 NEW +3 Lv.28 뿌잉1뿌잉 18.07.18 162
243907 연재주기에 관해서 조언을 구합니다... NEW +5 Lv.47 전설의 18.07.18 82
243906 (잡담) 진짜 억울하네요. NEW +11 Lv.10 조상우 18.07.18 188
243905 기병대장의 영화리뷰 <속닥속닥> +6 Lv.14 기병대장 18.07.18 86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