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28 흔한꼰대
작성
18.12.06 20:47
조회
266
하긴 나 같은 찐따가 그렇지 뭐.

근데 얘기할 친구가 없어서 이런데 글 올리네요.

우헤헤



Comment ' 13

  • 작성자
    Lv.28 흔한꼰대
    작성일
    18.12.06 20:47
    No. 1

    일기는 일기장에 써야 하지만 혹시나 위로해 줄 사람이 없나 해서 글 올리는 찐따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1 원섭元燮
    작성일
    18.12.06 20:51
    No. 2

    힘내세요... 더 좋은 인연이 찾아 올겁니다... 드릴말씀이 이것 밖에 없네요.ㅠ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3 쓰고보고
    작성일
    18.12.06 21:31
    No. 3

    연애 얘기는 친한 친구보다는 혼자서 정리하게 더 좋더군요. 물론 예전 제 경험상은 그렇습니다. 이렇게 사람마다 다르니 쌍방에 그린 나이트는 그 만큼 쉽지 않겠죠. 나중에 좋은 인연 만나실 겁니다. 하면 바로 안 와 닿으실 겁니다. 그런데 진짜 시간이 지나면 둘 중 하나입니다. 생각만으로도 조금 뻐근하던 심장이 단련되어 괜찮아지거나. 진짜 다른 이성이 생기거나요.
    사랑은 타이밍 입니다. 님이 누군가에게 좋은 감정을 품었듯 주변에 님을 좋게 생각하는 감정을 품은 사람이 없나 먼저 찾아보세요.
    좋은일 있을 겁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5 달멍
    작성일
    18.12.06 21:47
    No. 4

    심심한 위로를 드립니다.

    허나 고백도 없었는데 차이는게 이해가 안되네요
    여자는 '특정시점에서의 이 남자가 고백할 가능성에 대해 미리 거절함'
    이런 것일까요...

    일종의 '풋옵션' 발동인건가...
    여자로서는 손해가 적은 기술이군요

    찬성: 0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28 흔한꼰대
    작성일
    18.12.06 21:57
    No. 5

    이런 겁니다.
    찐따가 좋아하는 애 한테 친한 척 하려고 사적으로 카톡보내는데 상대쪽에서
    '사적으로 연락하는 거 불편해요. 자제하시길 바래요.' 라고 했습니다.

    찬성: 3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2 dlfrrl
    작성일
    18.12.06 22:04
    No. 6

    으으으 뭐라 할 말이...
    힘내십쇼. 그냥 안맞는 사람은 안맞더라고요.
    노력해봤는데 그렇게 선을 딱 그어버리면 어쩔 수 없죠..
    더 좋은 인연이 나타나리라 믿습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1 초짜의반란·X
    작성일
    18.12.06 22:29
    No. 7

    쿨럭... 그저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7 BradFatt
    작성일
    18.12.06 22:34
    No. 8

    이년은 인연이 아니다!
    그렇게 생각하시고 다른 인연을 찾으세요.
    2019년 새년이 밝아옵니다. ㅋㅋ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21 설천
    작성일
    18.12.06 23:28
    No. 9

    여자는 연상이 더 좋습니다.
    연애 경험이 없을 수록,
    연하나 또래는 별로 입니다.
    그리고 눈을 너무 믿지 마세요.
    우리 눈은 거짓을 잘 말합니다.
    무턱대고 만나보는 게 중요합니다.
    아무튼.
    저도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3 맛간코코아
    작성일
    18.12.07 11:10
    No. 10

    다짜고짜 가서 사귀자고 하면 핏좋고 잘생기고
    몸좋은 사람이 그나마 성공할 확률이 높습니다.
    남녀불문하고 어렸을때부터 친구,연인만드는 것과
    나이먹고나서 친구 연인만드는건 난이도가 다릅니다.
    1. 개인간의 낯을 없앤다(이게 가장 힘듭니다.)
    2. 인사하는 사이로 만든다.
    3. 간혹가다 대화하는 사이로 만든다.
    4. 밥먹는 사이로 만든다.
    5. 술마시는 사이로 만든다.
    6. 연인이나 친구 사이로 만든다.

    1번이 가장 어렵습니다.
    적어도 여러번 눈도장해서 낯을 없애는 작업을 해야하며
    실패할까봐 두려워하는 사람들이
    시도조차 안하려고 하는 단계입니다.

    꾸밀줄도 알아야됩니다.
    얼굴이 못생기고 키가 작더라도
    옷잘입고 본인에 맞는 헤어스탈도 찾아보고
    운동해서 몸관리도 하며,이야기를 하더라도
    쉽게 공통의 관심사를 만들어 길게
    대화도 할줄 알아야 합니다.

    게임으로 결혼하는 부부
    취미생활이 맞아 결혼하는 부부
    같은 직장에서 연애해 결혼하는 부부
    생각보다 많습니다.

    난이도를 낮추려면 본인의 지인과 좋아하는 사람의지인이 같아
    밥먹거나 술마실때 꼽사리껴서 보는게 최곤데
    보통은 이게 잘안되지요.ㅋ

    찬성: 2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18 ForDest
    작성일
    18.12.07 14:21
    No. 11

    결론 : 우리는 안돼 ㅋ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3 맛간코코아
    작성일
    18.12.07 16:43
    No. 12

    맞음.. ㅋㅋ
    생각보다 낯없에는게 정말 힘듭니다...ㅋㅋ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0 흙색불사조
    작성일
    18.12.07 17:31
    No. 13

    그래서 새 친구 사귀는 게 참 어렵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1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5,704
245401 소년만화같은 소설없나요? NEW Lv.34 뿌잉1뿌잉 14:41 10
245400 마이클잭슨에 대해 몰랐던 것들 NEW +5 Lv.52 풍운고월 11:07 80
245399 우물안 개구리 NEW +5 Lv.20 에리카8 00:26 152
245398 오늘은 김독자의 생일. 당신의 멘탈을 잡으세요 NEW +5 Lv.81 심해관광 19.02.15 137
245397 작가님들 너무 멋지지 않나요 NEW +3 Lv.3 DokjaTub.. 19.02.15 139
245396 <드래곤볼 슈퍼: 브로리>를 보고 왔습니다.(스포 ... NEW +1 Lv.28 흔한꼰대 19.02.15 85
245395 사랑은 타이밍 +5 Lv.52 풍운고월 19.02.15 148
245394 재벌집 막내아들 종이책 없나요? Lv.43 루카엘 19.02.15 87
245393 2월 14일은 무슨 날인가요 +21 Lv.3 DokjaTub.. 19.02.14 199
245392 중심 세계관이 잡히고 나면 +2 Lv.52 풍운고월 19.02.14 127
245391 나이차이많이나는 로맨스물없나요 +3 Lv.2 g5369_ap.. 19.02.14 55
245390 우즈벡출신 알카에다 요원들 한국에 대규모 입국시도... +14 Lv.84 곽일산 19.02.14 292
245389 세월무상... +6 Lv.73 달의아이룬 19.02.14 136
245388 전독시 요즘 참 재밌네요 +1 Lv.56 그림자술 19.02.14 238
245387 베스트 현대물 안타깝습니다 +1 Lv.60 밝은달 19.02.14 224
245386 작가님들의 서재는 어떻게 찾아가지요? +5 Lv.87 로상(露霜) 19.02.13 159
245385 문피아는 처음입니다 +18 Lv.3 DokjaTub.. 19.02.13 178
245384 영화 제목을 모르겠네요 +6 Personacon 적안왕 19.02.13 135
245383 좌백작가님 +6 Lv.20 에리카8 19.02.13 253
245382 질려가는 +6 Lv.42 천극V 19.02.13 167
245381 괜찮은 스포츠 소설 추천 부탁드려요. +5 Lv.70 Titanic 19.02.13 83
245380 제목을 잊어버렸습니다.ㅠ +2 Lv.49 슬론 19.02.13 84
245379 명태, 대구, 고등어의 공통점... +5 Lv.84 곽일산 19.02.13 148
245378 마케팅 책속 주장이 여전히 유효하네요 +3 Lv.52 풍운고월 19.02.13 174
245377 무협) 저도 한 번 써봤습니다. +12 Lv.45 고지라가 19.02.13 165
245376 내 모든 것 +1 Lv.16 길시언 19.02.13 77
245375 저는 조카가 걱정입니다. +3 Lv.45 고지라가 19.02.13 224
245374 제 사촌동생 어떻게 해야할까요. +16 Lv.22 광명로 19.02.12 328
245373 박건작가님 요즘 활동 안하시나요? +5 Lv.26 로망스. 19.02.12 207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