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51 풍운고월
작성
19.01.11 21:13
조회
138

이번에 해볼 이야기 주제는 두가진데 둘다 제목으로 넣으면 길어지니 한가지만 적었습니다. 


첫째, 잘못엔 과거에 당연했던 것은 없다.


 과거에 잘못인 줄 몰랐던 일에 대해선 지나치게 몰아부치거나 따지면서 욕되게 해선 안될 것입니다. 그러나 지금 왜 이런 주제를 꺼내는가 하면 과거에 있었던 일 자체를 따진다기보다 그와는 별도로 반성을 하지 않는 태도가 있기 때문이며, 심지어 정당화 하는 목소리마저 있어서 입니다.


 과거의 잘못된 관행 또는 잘못된 어떤 일 가운데는 과거 기준으로도 명백한 잘못인 경우도 있고 불분명한 경우도 있으며 때론 그것이 문제인 줄 모르는 문제도 있었을 것입니다.   그런데 명백한 잘못마저 외면하려 하거나 과거의 관행 쯤으로 말하는 사람들이 꽤나 있습니다. 


그리고 제목에 달은 것처럼 그걸 공개석상에서 비유를 드는 경우가 생깁니다.  과거의 잘못된 일들을 바로 잡는 사회적 노력이 적고, 오히려 일일이 따지고 든다며 반발하기도 하다 보니 나름 양식 있는 지식인의 입에서조차 주어진 원고대로 발언을 하다가도 발언과 관련 된 한두가지 비유를 든다는 것이 그만 잘못된 비유를 들어 비난을 받고 욕 먹는 경우가 발생하게 됩니다. 


돌이켜 보면 여성 또는 사회적 약자에 대한 편견과 비합리적이고 비양심적이며 크게 잘못된 인식이 담긴 용어나 표현들이 많았었습니다. 이제 그러한 인식이 담겨 있던 과거의 유행어나 관용적 표현은 모두 버릴 때가 되었습니다.


둘째, 일에 부여되는 인격

 

말 뿐만 아나리 글에 거친 표현을 쓰는 분들 계시죠. 사실  이게 왜 잘 안고쳐지냐면 직언을 해줄 사람이 옆에 없거나 있더라도 고집이 쎄기 때문일 것인데요.  대화 상대간에 필요에 의해서건 아니면 사회적 관계 때문에서건 앞에선 하하 같이 웃고 얘기하지만 뒤돌아서면 욕을 포함한 거친 표현을 하는 사람에 대한 평가는 최악을 달립니다.  혀를 끌끌 차는 정도는 양반이고 사람 자체에 대한 신뢰도가 매우 낮아지게 됩니다. 그런데 그걸 본인이 모를까... 습관이 되면 자기 합리화를 하게 되고, 문제로 지적된다는 것을 알면서도 슬그머니 편한대로. 하던대로 하려 하게 됩니다. 



말에 대해 주저리 주저리 써봤습니다.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1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5,594
245240 무료 베스트 작품들 이름보소... NEW +2 Lv.33 쥬랄 08:22 97
245239 구입한 계약만료작 다시 읽기가 어렵네요 NEW +2 Lv.70 管産 19.01.20 88
245238 유승준이 연예인 병역에 관해선 큰 공헌을 했다고 생각해요. NEW +11 Personacon 보고의원칙 19.01.20 139
245237 개인적인 잼순위. NEW +2 Lv.71 슬로피 19.01.20 134
245236 오랜만에 NEW Lv.44 출근이개 19.01.20 47
245235 사랑의 헌신에 대한 차길진 법사의 말 공감이 가네요. NEW Lv.83 곽일산 19.01.20 47
245234 노블 커미 믹서와 아메리카노 NEW Lv.30 고룡생 19.01.20 36
245233 '야망의 스텝' 딜라쇼, 세후도까지 짓밟나 NEW Personacon 윈드윙 19.01.20 27
245232 그림판 표지판의 시대가 열렸습니다 +3 Lv.71 Barebug 19.01.20 197
245231 공모전..// 쩐다.. +4 Lv.9 하늘을쓰다 19.01.19 369
245230 자취요리의 시작은 뭐니 뭐니해도 !! +2 Lv.24 약관준수 19.01.19 107
245229 슬픈 나의 하루... 삼각김밥이 아침 식사 +10 Lv.30 고룡생 19.01.19 124
245228 첫글이란게 이렇게 힘든지 몰랐네요 +12 Lv.9 쿤빠 19.01.19 148
245227 요새 긴호흡의 글이 꺼려지는게... +2 Lv.33 뿌잉1뿌잉 19.01.19 228
245226 3개월 여가 남았다면.... +8 Lv.30 고룡생 19.01.19 125
245225 소설 속에 빠지다(J사이트)-소설 속 엑스트라 표절? +5 Lv.24 마검기사8 19.01.19 328
245224 인생은 노가다인 거 같아요. +2 Lv.22 시우(始友) 19.01.19 114
245223 모바일에서 pc버전 보기 +2 Lv.38 dlfrrl 19.01.18 78
245222 스쿼트 똥간 포즈까지 내려가야 하나요? +12 Lv.24 약관준수 19.01.18 173
245221 영생, 그리고 무기징역 +30 Lv.8 하안 19.01.18 274
245220 기다리지만 아직 오시지 않는 작가님들 +5 Lv.33 도깨비꾼 19.01.18 412
245219 이제 글이 써지는 것 같습니다. +1 Personacon OldGear 19.01.17 155
245218 소설 속 고리대금업자에게 돈을 안갚는 것은 정당한가? +21 Lv.71 Barebug 19.01.17 305
245217 저도 빨리 렙업하고 싶네요.. +14 Lv.12 연필살인마 19.01.17 141
245216 '론다 로우지' 힘쎈여자 도봉순 미국 리메이크판 주연 +7 Personacon 맨닢 19.01.17 172
245215 마법과 과학을 하나로! +6 Lv.12 이나다 19.01.17 132
245214 부모님한테 얼마나 자주 사랑한다 말하시나요? +3 Lv.72 강림주의 19.01.17 80
245213 아는형님 재방 보다가 +4 Lv.44 출근이개 19.01.16 221
245212 문피아 독자님들의 취향을 아직도 모르겠다 +7 Lv.42 교관R 19.01.16 368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