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Personacon 윈드데빌改
작성
19.05.22 10:34
조회
123

그냥 갑자기 생각나서 써보는 글입니다.


제련기술의 발전은 침에도 적용이 되는데요.

지금이야 위치에 거의 상관없이 침을 놓지만

옛날에는 얼굴은 위급한 경우가 아닌 이상 놓지 못하도록 되어있었습니다.

제련기술이 떨어져서 침이 굵어서 흉터나거나 덧날수 있어서 그랬는데요.

과거의 침은 최소 주사바늘 이상 굵기인데 비해

현대 침은 굵어도 0.5mm 가늘면 0.2mm 이하입니다.

아예 얼굴에 놓는 미용침은 더 가늘기도 하고요.


이렇게 침이 가늘면 또 다른 방법이 생깁니다.

침이 굵으면 그만큼 혈관을 찌를 가능성이 높다보니 더 조심해야하죠.

근데 현대의 얇은 침으로는 쑥 놓은 상태에서 반 정도 뺐다가 넣었다가

마구 쑤시는 침법도 있습니다(그만큼 아픕니다 -ㅁ-)


그 외에도 현대의 침은 과거보다 탄성이 뛰어납니다.

옛날침으로는 그냥 직선으로 쑥 쑤시는 정도만 가능한데

현대의 침은 엄청 잘 휘어서 이걸 이용해서 놓기도 합니다.

예를 들면 발톱뿌리 바깥 부근에 침을 놓고 발가락 바닥을 빙 둘러서 반대쪽 발톱뿌리 부근까지 ( 이런식으로 놓을수도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제련기술이 떨어지는 시대의 동네 의원들의 침술은 별게 없었겠죠.

하지만 신의나 명의들은 어떨까요?

먼저 생각해볼수 있는건 금으로 된 침이 있겠네요.

과거에 금으로 된 세공품이 많은건 그만큼 부식도가 적고, 가공이 쉽기 때문입니다.

그러면 그만큼 침을 만들때도 가늘고 길게 만들수 있을테고

이걸 통해 침을 놨을 가능성이 높겠죠.


그 외에는 만년한철같은 특이한 금속 재질을 통해 침을 만들었거나

유명 대장장이들이 만든 침을 사용했을수 있겠네요

무림 고수들은 명검을 쓴다면 신의들은 명침(?)을 쓴다!

그리고 그 침을 빼았기 위해 수많은 의원들이 몰려들어 피로 피를 씼는 쟁탈전이 벌어질...리가?


또 다른 가능성으로는 신의가 무림고수일 가능성입니다.

머리카락을 이용해서 침을 놓을수도 있고

아니면 강기를 아주 가늘게 만들어서 침을 놓는다거나

심검이 아닌 심침(?)의 경지로 침을 놓을수도 있겠네요.

근데 이러면 굳이 침을 놓을 필요가 있나? -_-;;;


일단 제가 생각해본건 여기까지입니다 -ㅁ-


Comment ' 4

  • 작성자
    Personacon 적안왕
    작성일
    19.05.22 10:43
    No. 1

    사실 깜빡하고 심침(?)을 유지하는 걸 잊을 수 있기에 필요성이 있다고 생각됩니다. =3=;;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윈드데빌改
    작성일
    19.05.22 11:27
    No. 2

    아직 미숙(?)한 신의군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2 랙신강림
    작성일
    19.05.22 15:03
    No. 3

    침은 작두와 같은 메커니즘 아닌가요?
    작두를 잘타는걸보니 신의인가보군
    문외한에게 보이기위한 포퍼먼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윈드데빌改
    작성일
    19.05.22 15:33
    No. 4

    침에도 여러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퍼포먼스로 보여주는게 있기도 하지만 실제로 효과를 위해 놓는 방법도 있습니다.
    본문에서 나온 침을 넣었다 뺐다 하는 방법이나 둥글게 휘게해서 놓는 방법이죠.
    주로 근육통(MPS라고 부릅니다)을 치료할때 자주 사용하고(TP를 친다고 부릅니다) 특히 후자는 간단하게는 비만침(장침으로 복부 지방층을 따라 둥글게 놓습니다)이나 약간 난이도 있게는 뼈의 경계선을 타고(뼈나 장기를 찌르지 않도록) 놓을때 사용합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3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6,241
246147 연재작들이 통 없는데 어디 볼만한데 있나요 NEW Lv.62 턴을넘긴다 20:08 9
246146 소설 제목 아시면 가르쳐 주세요 NEW Lv.74 여덟손가락 19:35 11
246145 추천하는거 좀 쉬어야겠어요... NEW +3 Lv.69 베르튜아스 19:16 21
246144 모형만들다 아트나이프에 엄지를 푹..ㅠㅠ NEW +1 Lv.52 마흑련 19:15 12
246143 홍보 왔습니다! NEW +5 Lv.4 아온스토리 18:10 31
246142 기생충 봤어요 NEW Personacon 볼께요 16:56 27
246141 일반연재 신청했는데 NEW +4 Lv.4 아온스토리 14:08 66
246140 혹시 뭇찌 라는 분 아세요? NEW +4 Lv.69 베르튜아스 12:59 111
246139 재막 네번째로 다시 정주행했네요 NEW +3 Lv.50 rhwlq 11:07 69
246138 자유연재에서 일반연재로 옮기려면 NEW +2 Lv.4 아온스토리 09:59 42
246137 차기작으로 바둑물을 생각중인데. NEW +13 Lv.18 義香道 09:08 91
246136 명작 애니 추천, 도로로 NEW Lv.55 풍운고월 09:03 26
246135 복수물 보면 꼭 있는 놈들이... NEW +6 Lv.38 외노자데싸 08:09 56
246134 최근 새로 읽은 작품들 NEW +4 Lv.69 베르튜아스 08:04 68
246133 킵차크 한국의 속국이었던 우크라이나 NEW +6 Lv.23 악중선 02:26 114
246132 문제가 생겼네요 NEW +1 Lv.4 아온스토리 19.06.15 74
246131 스테이지 k(엑소 편) +2 Lv.32 고룡생 19.06.15 46
246130 육아물이 보고싶엇는데 +1 Lv.39 뿌잉1뿌잉 19.06.15 76
246129 작고 강한 적이 덩치큰 본체로 돌아가면 벌어지는 모순들 +5 Lv.55 풍운고월 19.06.15 144
246128 볼만한 소설 다 보셨으면 +9 Lv.4 아온스토리 19.06.15 152
246127 쌍커플 수술 Lv.47 이제백수개 19.06.15 29
246126 다시보기 어려운 작품들.... +7 Lv.89 심해관광 19.06.15 174
246125 구매수 3만 넘기는 작품 슬슬 나올 때가 된 것 같은데... +2 Lv.38 외노자데싸 19.06.15 138
246124 놀러 다니는 것도 여행도 Lv.40 藝香(예향) 19.06.15 29
246123 회귀한다면 언제로 회귀하고 싶으세요? +15 Lv.69 베르튜아스 19.06.15 92
246122 소설-감독이나 에이전트물, 매니저물 또는 재능발굴 소설 +13 Lv.55 dlfrrl 19.06.15 100
246121 입..대 +22 Lv.72 19.06.15 58
246120 비만 마네킹, 말할 권리와의 충돌 +4 Lv.55 풍운고월 19.06.15 55
246119 판타지 설정 '공허'가 실재한다. +1 Lv.55 풍운고월 19.06.15 113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