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차에 크게 치일뻔 함

작성자
Personacon 볼께요
작성
19.07.06 17:22
조회
230
신호등 바뀌어서 자전거로 조심스레 건널려 하는데 배달 오토바이가 걍 무시하고 가네요 그래서 더 조심히 살피고 건넜죠 맞은편 차랑들이 꽤 멀리있어서요 아 근데 과속으로 트럭이 과속 하더니 급정거 사는거에요 놀래서


뭐예요!


소리쳤죠

신호등보니 시간이 이십칠초 때였고 몇 발자국만 움직이면 보도블럭이죠 이 미친놈은 지가 밝으면 사람들이 안건널 줄 계산한거고 난 자전거다 보니 타이밍이 안 맞은거죠

자재가 그득한 1.5톤 화물 트럭이었어요

작업복 입은 아재가 울 아버지나 삼촌뻘 이었어요 근데 최소 창밖으로 고개라도 내밀며 사과 할 줄 알았는데

손만 흔든거에요 부딪히면 죽을수도 있는 속도였는데

거가서 꼭지가 돌더군요

사과를 해야 하는데 손을 흔들어?

크게 쌍욕 한번 내뱉고 억지로 그 자리를 벗어났어요

자전거 내려서 발로 헤드라이트 부순 다음 멱살쥐고 주먹 날리고 싶은 욕구가 너무 강렬한거에요

가진 자산이라곤 몸뚱이가 전부인데

지도 놀랜거 같은데 내리진 않아도 최소한 창밖으로 머리라도 내밀고 사과 해야 하는데 손을 흔들어?

그러고 보면 신호등 건너다가 시간 충분한데도 차에 치일 뻔한적이 몇번 있는데 죄다 장년인 아니면 할아버지 였어요 개중에는 그냥 도망간 애도 있고

날도 더운데 진짜 눈 돌아갈뻔 했어요

참 또라이들 많네요

어떻게 그 상황에서 손을 흔들 수 있지?


Comment ' 14

  • 작성자
    Lv.28 에리카8
    작성일
    19.07.06 17:37
    No. 1

    너무 놀라셨겠어요.
    저도 한국와서 어리버리 다니다가 배달오토바이에 치일뻔했어요.
    횡단보도에서 서지않는 차량도 많고요.
    원래보행자 우선일텐데..
    마음을 진정시키고 널라고 화난 마.음을 가라앉혀보세요.
    일단 조상신이 도왔네요.
    큰사고 안나셔서 다행입니다.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볼께요
    작성일
    19.07.06 17:44
    No. 2

    네. 조상님들께서 도우셨고. 에리카님 부동산 글 마지막에 즐거운 주말 되라는 덕담에 네,라고 답글 남긴게 부적이 되었나봅니다. 그 글 읽고 밖에 볼일 보러 자전가 타러 나갔어요.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Personacon 적안왕
    작성일
    19.07.06 17:53
    No. 3

    그래서 파란불이어도 차가 빠르면 안건넙니다.
    무서운 세상입니다.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볼께요
    작성일
    19.07.06 17:53
    No. 4

    네. 우리나라 교통법규를 강화해야 돼요.

    찬성: 0 | 반대: 2

  • 작성자
    Lv.62 EricKal
    작성일
    19.07.06 18:06
    No. 5

    자전거도 교통법상 차 취급이라 횡단보도에서 타고 가시면 안 됩니다. 끌고 가셔야 해요.

    찬성: 5 | 반대: 2

  • 작성자
    Lv.78 사래긴밭
    작성일
    19.07.06 18:39
    No. 6

    자전거 횡단도가 있는 경우 자전거를 타고 횡단할 수 있습니다.

    이 글 같은 경우는 거기 자전거 횡단도나 책임 비율 이전에, 보행신호를 자동차가 무시하면 그 횡단보도를 건너는 모두가 위험하기 때문에 저 운전사는 반성해야합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5 평안하길
    작성일
    19.07.06 18:54
    No. 7

    빵빵 소리조차도 없고 딱 뒤돌자마자 코앞으로 차가 쌩 지나가서 그대로 뻣뻣하게 굳어버린 적은 있음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2 흔들릴때한잔
    작성일
    19.07.06 20:56
    No. 8

    안다쳐서 다행입니다 전 비슷한경우를 세네번 당해서

    엄청 조심하고 다닙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볼께요
    작성일
    19.07.07 23:13
    No. 9

    고맙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9 고지라가
    작성일
    19.07.06 21:19
    No. 10

    볼께요 님도 운이 좋았고 그 트럭기사도 운이 좋았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피리휘리
    작성일
    19.07.06 22:32
    No. 11

    가서 쌍욕해야죠...욕좀 쳐먹어야 들하죠...놀라셨것네요....

    찬성: 1 | 반대: 2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볼께요
    작성일
    19.07.07 23:13
    No. 12

    쌍욕은 한마디 했어요. 고마워요.

    찬성: 0 | 반대: 1

  • 작성자
    Lv.47 컵라면의깊이
    작성일
    19.07.08 03:21
    No. 13

    제가 차사고 나봐서 아는데 사고 나면 트라우마 생겨요
    그땐 무섭다 죽고싶지 않다 이런 생각만 머릿속에서 미친듯이 들고 몸이 움직일 생각이나 어디가 아프다 이런것 보다 정신이 몸에서 빠져나온것 처럼 무감각해지는데 그게 정말 사람 미치게 만들더라구요 사고 나고 자는데 창문으로 가로등 불빛이 자동차 헤드라이트가 다가오는 것처럼 느껴지면서 그때의 두려움이 다시 찾아오곤 했어요. 몸은 부모님이 튼튼하게 낳아주셨는지 큰 문제는 없었지만 정신적인 고통은 3년이 지났는데도 저도 모르게 남아 있더라구요.
    그런 의미에서 가고로 이어지지 않은 것에 다행이라고 느껴지네요.
    화나시고 억울하신거 이해합니다. 그래도 자신의 몸은 자신이 챙기셔야 되는게 우리 사는 세상 꼬라지예요. 이번일을 그냥 놀라고 화나는 일로 그냥 넘어 가지 마시고 항상 조심하면서 다니시길 바래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볼께요
    작성일
    19.07.08 12:56
    No. 14

    고맙습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6274 카피타타 키우기 +4 Lv.54 최경열 19.08.05 61
246273 본업이 따로 있으신 작가님들은 주로 언제 글을 쓰세요? +6 Lv.9 두드려만듦 19.08.05 153
246272 +1 Lv.51 가을이개 19.08.05 66
246271 어린 시절로 돌아간다면 ... 소소하게 +10 Lv.59 풍운고월 19.08.04 125
246270 주인공 타입에 대해 고민이네요 +2 Lv.13 도민호 19.08.04 89
246269 덕분에 새 별명이 생겼습니다! +8 Lv.53 비단연꽃 19.08.04 125
246268 여성독자와 남성독자의 차이 +14 Lv.67 dlfrrl 19.08.04 329
246267 정담지기가 없나요? +43 Lv.28 에리카8 19.08.04 232
246266 개콘의 코너를 하나씩 몰아보고 있는데 +4 Personacon 적안왕 19.08.04 101
246265 미용실에 처음 갔었던 제 친구 이야기.... +6 Lv.10 게르의주인 19.08.04 143
246264 관찰 예능과 아이돌 +4 Lv.59 풍운고월 19.08.04 104
246263 나선인형은 다시 연재 안하나 Lv.40 세마포 19.08.04 85
246262 혹시 문피아에서 연재했던 소설 찾으려면 연재한담 가야... +3 Lv.41 송과체김치 19.08.04 131
246261 취미로 글쓰는 즐거움 +5 Lv.17 마법사로이 19.08.04 93
246260 게발선인장 키우기 +14 Lv.54 최경열 19.08.04 83
246259 요즘 같은 시국에 기분 좋아지는 프로그램 +5 Lv.17 마법사로이 19.08.04 175
246258 닉네임을 눈여겨 보십쇼. +8 Lv.79 유주혁 19.08.04 208
246257 오랜만에 교보문고에 갔습니다. +2 Lv.10 게르의주인 19.08.04 111
246256 정담에서는 정치 이야기는 금지 아닙니까? +11 Lv.9 쌍날검객 19.08.03 191
246255 싸우는거 다 좋다 이거에요. +4 Lv.5 평안하길 19.08.03 122
246254 해보지 않고는 모르는 것 (질문) +4 Lv.64 백우 19.08.03 78
246253 플라스틱 안 쓸려고 했는데 깜빡했네 Lv.64 백우 19.08.03 47
246252 스승님을 만났다 (2) +2 Lv.64 백우 19.08.03 78
246251 감정과잉 싫어하는분들 많던데 전 그런게 취향인듯 +1 Lv.46 뿌잉1뿌잉 19.08.03 93
246250 스승님을 만났다 (1) Lv.64 백우 19.08.03 81
246249 어느 만화방에 갔는데 +6 Lv.64 백우 19.08.03 127
246248 맞춤법 틀리는 여친.. +20 Lv.28 에리카8 19.08.03 169
246247 밀리의 서재 괜찮네요. +1 Lv.17 아마나아 19.08.03 108
246246 상대의 입장에서 생각하라. +22 Lv.67 대추토마토 19.08.03 172
246245 안타깝고도 슬픈 현실 +23 Lv.39 도바민 19.08.03 124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