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멀티미디어

멀티미디어에 관한 감상. 생각 등을 쓸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5 바다별
작성
16.09.14 01:25
조회
404

  원제 - To Kill A Mockingbird , 1962

  감독 - 로버트 멀리건

  출연 - 그레고리 펙, 메리 배드햄, 필립 알포드, 존 메그나

 

 

 

 

 

   소설 '앵무새 죽이기'를 원작으로 한 영화이다. 주연으로는 한때 어머니의 사랑이었던 그레고리 펙이 맡고 있다. 어떻게 저 사람이 어머니의 사랑인줄 알았냐면, 예전에 케이블에서 그가 나오는 영화를 보시면서 "옛날에 저 사람 참 좋아했는데."라고 하셨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랑은 변하는 법. 최근까지는 배용준이나 소지섭을 좋아하셨다.

 

  영화의 줄거리는 소설과 별로 다르지 않다. 오빠 젬과 방학마다 놀러오는 옆집 꼬마 딜과 함께 선머슴아처럼 동네를 뛰어노는 여섯 살 먹은 여자아이 스카우트가 주인공이다. 두 남매의 아버지는 변호사인데, 백인 여자를 강간했다고 지목된 흑인의 변호를 맡게 된다. 두 남매와 한 친구는 여름 방학을 즐기며, 즉 온갖 소문이 떠도는 옆집 탐방하기라든지 몰래 재판정 구경하기 등등의 여러 활동을 하면서, 어른들의 세계를 엿보게 된다.

 

  이번 작품을 보면서 다시 한 번 느낀 것은, 원작이 있는 영화는 반드시 원작을 나중에 봐야한다는 것이었다. 영화는 굵직한 사건들만 다루어서 왜 그런 일이 일어나야했는지 세세한 부분까지는 얘기하지 않았다. 그래서 원작은 어떻게 보면 스카우트의 3년에 걸친 성장소설이라 할 수 있었는데, 영화는 그냥 누명을 쓴 흑인을 돕는 정의로운 백인의 이야기로 그치고 말았다. 그 점이 무척이나 아쉬웠다. 특히 혼신을 다해 변호를 마친 그레고리 펙을 향한 흑인 방청객들의 일동 기립장면은 으음……. 오글거린다는 말을 능가하는 단어를 찾지 못해서 안타깝기만 하다.

 

  인종 차별에 관한 내용을 다루고 있는 듯하지만, 결국 백인 쓰레기를 치우는 백인 용사에 대한 이야기였다. 여기서 흑인은 그냥 부수적인 피해자에 불과했다. 백인 용사가 백인 쓰레기를 처리할 명분을 주는 동기였다. 이건 마치 나쁜 초능력자와 착한 초능력자가 싸우면, 일반인이 옆에서 구경하다가 날벼락을 맞는 것 같은 상황이었다. 그 때문에 착한 초능력자가 위기에 처했을 때 그를 도울 수 있는 건, 같은 초능력자이지 지나가던 일반인이 아니었다. 스카우트와 젬이 공격을 받았을 때 둘을 구한 것이 은둔자 내지는 히키코모리로 살아가던 옆집의 ‘부’였다는 것에서 알 수 있다. 흑인은 백인에게 도움을 받아야하는 존재이지, 감히 백인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위치는 아니라는 느낌을 받았다. 소설에서는 그런 생각이 들지 않았는데, 영화를 보면서는 왜 그런 걸까? 음, 역시 그레고리 펙을 너무 부각시켜서가 아닐까하는 결론을 내릴 수밖에 없을 것 같다. 역시 재판정에서 그를 향한 흑인들의 단체 기립은 무리수였던 것 같다.

 

  스카우트네 집안을 향한 주위 사람들의 멸시, 그러니까 백인 여자를 강간한 못된 흑인을 변호한다는 이유로 친척에게서도 모욕을 받는 과정이 빠졌기 때문이 어딘지 모르게 영화는 싱거웠다. 그 과정을 겪으면서 젬과 스카우트는 같은 사람을 피부색 때문에 차별하는 것에 의문을 품고 옳지 않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런데 그게 빠졌기에 두 꼬마의 내적 성장 과정이 생략되었다.

 

  차라리 백인 쓰레기와 백인 용사의 대결을 부각시키려면, 아이들의 성장을 그렇게 생략할 거였으면, 백인 쓰레기의 나쁜 짓을 더 두드러지게 보였으면 좋지 않았을까? 하지만 그건 원작을 너무 파괴하는 것이라 부담스러웠을까?

 

  원작을 읽지 않고 영화를 받으면 나름 감동을 받았을지도 모르겠지만, 원작을 읽은 뒤라 트집 잡을 부분만 눈에 들어왔다. 아쉽다.

 

  ‘부’ 역할을 맡은 배우가 로버트 듀발이라는 사실에 깜짝 놀랐다.


  왜 젬과 스카우트는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 못하고 이름을 부르는 걸까? 홍길동도 아닌데.

 




 


Comment ' 2

  • 작성자
    Lv.20 화신화장품
    작성일
    16.09.15 16:11
    No. 1

    산드라 블록이흑인학생을 구원하는 영화보니 앵무새 죽이이가 생각나더군요,
    밑바닥 흑인학생은 백인중산층만이 구원활수 잇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7 복날
    작성일
    17.12.06 23:35
    No. 2

    작품은 사회에서 받아들여지는 범위 안에서 표현을 할 수가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당시 백인들이 작품을 받아들이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선택이지 않았을까요?
    만약에 흑인이 백인과 싸워서 이기는 내용이었다면 책과 영화가 널리 보여지기는 힘들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적어도 결점없는 완벽한 백인 용사 정도는 있어줘야 백인 들이 위협감을 안 느끼면서 볼 수 있었기에 그런 설정을 한것이 아닐까 한번 생각해 봅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멀티미디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영화][게임][음악][만화애니][드라마][기타] 등 카테고리를 지켜주세요 Personacon 문피아 07.01.02 2,550
6060 영화 여전히 설래고 아련해지는 일본영화 러브레터swf(... Lv.22 허재창 17.03.08 250
6059 만화 너의 곁에서-주말엔 숲으로, 두번째 이야기 +1 Lv.22 무한오타 16.10.14 361
6058 영화 살인소설2: 다시 시작된 저주 를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26 365
6057 영화 실종 을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26 297
6056 영화 극비수사 를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21 327
6055 영화 베테랑 을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20 366
6054 영화 암살 을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18 348
6053 영화 헬베이비 를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17 314
» 영화 앵무새 죽이기 - 앵무새만 죽였을까요? +2 Lv.5 바다별 16.09.14 405
6051 영화 라이트 아웃 - 태초에 엑스 파일이 있었으니……. +1 Lv.5 바다별 16.09.08 356
6050 영화 고스트버스터즈 - 감독님, 2편 찍으셔야죠 ^^ Lv.5 바다별 16.09.07 329
6049 영화 노조키메 를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07 455
6048 영화 픽셀 을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05 351
6047 영화 라이트 아웃 을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04 447
6046 영화 이퀄스 를 보고 Lv.22 무한오타 16.09.03 361
6045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9.02 396
6044 영화 고스트버스터즈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9.01 280
6043 영화 본 아이덴티티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8.13 365
6042 영화 블랙번: 죽음의 숲 을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31 295
6041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31 335
6040 영화 혹성탈출 2: 반격의 서막 을 보고 +4 Lv.22 무한오타 16.07.29 284
6039 영화 백트랙 을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8 371
6038 영화 혈의 누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7 399
6037 영화 쥬라기 월드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6 338
6036 영화 추파카브라: 죽음의 습격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6 471
6035 영화 학교괴담-저주의 언령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6 337
6034 영화 마신자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5 421
6033 영화 카니발-피의 만찬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5 346
6032 영화 댄싱 히어로 를 보고 +2 Lv.22 무한오타 16.07.24 379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