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판타지백과

판타지관련 자료 모음



무기 목록

작성자
Lv.1 용자랜드·X
작성
14.05.12 17:22
조회
4,225

1.검

검은 일반적으로 양날을 가진 자루가 잛은 병기를 뜻한다. 검은 일반적인 전장에서 사용 빈도가 가장 적은 병기중 하나이며 살상능력이 가장 떨어지는 병기였다. 그러나 평복을 입은 상황에서 검은 매우 효과적인 살인능력을 발휘하며 찌르기를 이용한 공격은 적들에게 치명적인 부상을 입혀 불시에 기습하거나 암살을 시도할 때 혹은 일상생활에서의 호신 도구로서 많이 쓰였다.

2.창

동서양을 막론하고 창은 인간이 만들어낸 냉병기들 중 가장 뛰어난 병기였다. 다루기도 쉽고 살상능력은 검에 비해 월등히 뛰어나며 제작에 들어가는 비용역시 능률적이어서 군의 표준병기로 쓰였다. 갑옷을 효과적으로 상대 가능하며 기병을 상대로도 뛰어난 효과를 발휘한 다목적 병기로써 이름이 높았다.

3.도

도는 검과는 반대로 한쪽에만 날이 달린 병기를 뜻하며 주로 기마민족에게서 나타나는 대표적인 마상병기들 중 하나이다. 검신이 삼각인 검은 베기에 불리해 마상에서 자주 쓰이지 않았지만 곡선으로 휘어지고 날이 짧은 도는 마상에서 보조무기로 많이 쓰였다.

4.도끼

도끼는 주로 갑옷을 상대로 쓰인 병기였다. 위에 쓰인 병기들과 달리 도끼는 일상적인 도구로 쓰이며 병사들이 많이 접해본 무기였기 때문에 군에서 많이 쓰였으며 가죽으로 재작된 갑옷은 도끼질을 버티지 못했기 때문에 창을 대신해서도 많이 쓰였다.

5.방패

검이나 도와 더불어 쓰인 병기이다. 나무나 철을 이용해 만들며 주로 창 같은 장병기를 상대로 쓰였으며 이 병기를 잘다루면 많은 전장에서 살아 돌아올 수 있는 매력적인 병기이다. 활을 상대로도 효과적이어서 인기가 많은 병기였다.

6.활

인류 역사상 가장 오래 쓰인  병기들 중 하나. 인류를 통틀어 이 무기를 쓰지 않은 민족이 없을 정도로 단순하면서도 뛰어난 무기이다. 공들여 만든 장궁은 얇은 철갑옷도

뚫으며 기마 민족의 경우 작게 만든 복합궁을 쓴다. 복합궁은 주로 소의 뿔과 나무 혹은 철을 이용해 만들며 크기가 작고 탄력이 강하다. 주로 말을 이용한 전술을 많이 쓰는 기마민족은 마상에서 불편하지 않은 작은 병기를 선호하며 복합궁은 크기가 작음에도 불구하고 장궁에 버금가는 힘을 발휘하는 활이었다.

7.둔기

갑옷을 입은 적을 상대로 효과적인 무기. 가죽 갑옷을 입어도 둔기가 주는 충격을 상쇄하지 못하며 골절,타박상,장기파열등의 부상을 일으키는 잔인한 무기이나 장병기에 버금가는 무게 때문에 그리 널리 쓰이지는 않았다.


Comment ' 10

  • 작성자
    Lv.77 립빠
    작성일
    14.10.04 00:29
    No. 1

    역시 창이 최고죠. 그래서 저는 뭐든지 하면 창을 주무기로 하거나 창든 캐릭터 해요.
    오프라인에서도 나무막대기 들고 봉술 연습 ㅋㅋ 창술이랑 비슷하겠지라고 생각하면서.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별명뭐하지
    작성일
    14.10.12 00:08
    No. 2

    글에 수정할 점이 있는것 같습니다.
    먼저 무기의 살상능력에 대한 기준인데, 전열을 갖춘 전투라면 모를까, 1:1 전투나 적아가 뒤섞여 싸우는 난전에서 창은 별로 쓸모가 없었습니다. 실례로 그리스는 창병을 이용한 팔랑크스 전술(밀집대형)을 펼쳐 페르시아와의 전쟁에서 승리했지만, 글리다우스와 방패로 무장한 로마군에게 패했습니다. 로마의 병사들은 그리스의 전열을 무너뜨리는데 주력했고, 전열이 무너지고 난전이 발생하자 필요이상의 리치에 좁은 가용범위를 가진 창보다 상대적으로 리치가 짧고 가용범위가 넓은 글리다우스로 무장한 로마에 참패했죠. 창이 군대의 제식병기로 사용된 이유는 하나의 무기를 만드는데 사용되는 철의 가성비와 창의 전성기였던 중세시대의 전투가 전열을 맞춰 돌격하는 전투였기 때문입니다.

    또 검이 일반적인 전장에서 가장 사용빈도가 떨어지는 무기라고 하셨는데, 일반적인 전장이라 함은 중세시대의 전장일거고, 창이 더 많이 사용된 이유는 위에서 설명했으니 생략하겠습니다. 또 검은 고대부터 근현대에 이르기까지 전장에서 주, 보조무기로 가장 많이 사용된 무기입니다. 고대의 페르시아, 로마, 우리나라(백제는 환두대도로 유명하고, 신라 화랑들의 보조무기) / 중세 유럽 기사의 주, 보조무기 / 근대 기병의 무기(세이버) / 현대 대검. 에 이르기까지 사용되고 있는 데다가, 중세시대에는 십자가의 상징으로써 전장에서 전투용은 물론 지휘용으로도 자주 사용되었습니다.

    쓰다보니 도검 만능주의자같은 성향의 비판글이 나왔네요.. 과장없이 사실만을 사용했고, 집필하신 분께 하고싶은 말은 언제나 강한 무기는 없으니 가장 강력한 무기는 상황에 따라서 항상 다르다는 겁니다.

    p.s 저도 헬버드 좋아해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9 竹槍
    작성일
    15.01.24 18:02
    No. 3

    ??
    5m짜리 사리사를 일반 창과 동일선상에서 보면 되나요??
    저런 초대형 장창과 일반적 창은 사용기법이 전혀 다른데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9 竹槍
    작성일
    15.01.24 18:09
    No. 4

    도검이 보조무기로 널리 사용된건 다양한 상황에 대응할수 있는 범용성덕분이지 특별히 검이 다른무기를 씹어먹을정도로 우수해서가 아닙니다. 전장에서 어떤상황에서 어떤 적과 마주칠지 모르기 때문에 어떤 상황에서든 일정수준이상의 위력을 낼수 있는 무기가 도검이기 때문에 사이드암개념으로 사용된겁니다. 실제로 검만을 주무기로 사용했던 병종이 역사상 몇이나 되죠?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6 섬광의레이
    작성일
    15.02.26 17:36
    No. 5

    그렇기때문에 일분 창병들의 경우 허리춤에 짧은 글라디우스를 소지한 경우가 많죠.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체셔냐옹
    작성일
    15.09.18 02:15
    No. 6

    말씀중에 오류가 있어서 지적합니다.
    팔랑크스 방진이 무너진 건 로마 레기온이 글라디우스랑 파쿠툼을 들고 돌입해서 그런 게 아니었습니다. 로마군은 당시 창대를 자르며 전진하기, 방패로 비스듬히 튕기며 전진하기, 검으로 창을 밀치며 전진하기, 소수의 인원이 침입해 휘저어 공간을 넓히고 전진하기 등, 인간이 생각할 수 있는 모든 종류의 "검으로 밀집한 방진을 돌파하는 법"을 다 시도했습니다(이 부분에서는 역시 로마군대. 천재들만 모여있지!"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끝내주는 아이디어가 많았습니다.)

    하지만 깡그리 실패했습니다. 결정적으로 팔랑크스가 무너진 건, 소수의 인원이 돌파해서도 아니고 밀집한 곳에 들어온 짧은 검을 제압할 방법이 없어서도 아닌, 패주하는 로마군대를 뒤쫓기 위해 방진을 풀어버렸기(!) 때문입니다. 결국 어떤 우수한 무기와 전법보다 무능한 지휘관이 무섭다는 훈훈한 교훈을 남겼지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6 킨나이프
    작성일
    14.11.12 15:43
    No. 7

    보충댓글까지...알뜰살뜰하게 보고 갑니다. 다시금 훑으니, 멋지네요. 검과 창은... 관우의 창이 생각나서 더. ㅋ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0 여울람
    작성일
    14.11.20 01:49
    No. 8

    난전은 몰라도, 1:1에서는 검은 창을 절대 못 이김니다.
    창을 충분히 휘두를 수 있는 공간에서 맞붙는 다고 했을 때, 그 우월한 길이와 그것을 이용한 공간의 지배력은 검으로는 절대로 커버 하지 못합니다. 방패가 있지 않는 한 말이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Blizzard..
    작성일
    15.10.08 15:43
    No. 9

    보통 창병들이 앞으로 돌진하면 거의 무적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한번 부딪힌 후에는 종이쪼가리가 되기 때문에, 머리가 있는 지휘관이라면 기병들을 날개로 붙여주죠.
    난전을 대비할 경우엔 미늘창 = 핼버드 (모양은 도끼 + 창)를 사용하고, 갑옷을 입은 기마병은 그냥 말 다리만 자르면 끝...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LiAee
    작성일
    16.12.14 21:59
    No. 10

    글에 보충할 점이 있는 것 같아 적어봅니다.
    창이 냉병기들 중 가장 뛰어난 무기라고 하셨는데 창이 냉병기 중 범용성이 높고 유용하긴 했습니다. 그렇지만 기술력의 측면에서 바라보자면 도가 냉병기의 극한이라고 부를 정도의 기술력으로 만들어진 병기입니다. 제가 도검제일주의(?)를 강하게 신봉하고 있는 것은 아니지만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서양에서는 처음으로 단조로 병기를 만들어 그 기술을 동양에 전해주었지만 온도를 올리는 방법이 없었습니다. 그에 반해 온도만 올릴수 있었던 동양은 주조로 병기를 만들다 주조가 병기에는 어울리지 않다는 것을 깨닫고 철제농기구를 만듭니다. 후에 단조 기술이 유입되어 고온을 낼수 있는 기술력과 단조가 합쳐져 도나 검이 만들어지게 되는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에 반해 서양은 끝내 온도를 올리지 못하고 화약병기로 전환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간단히 말씀드리자면 동양의 도는 서양과 동양의 '기술력'을 합쳐 만든 냉병기의 최고봉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어디까지나 '기술력'의 측면에서이지 병기로서는 창이 압도적으로 우수하였다는 것은 당연한 사실입니다. 극과 같은 병기들만 보아도 얼마나 뛰어났는지 알 수 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판타지백과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6 지리 지도 제작 사이트 물어 보시는 분 있어서. 올립니다. +10 Personacon 가상화폐 18.05.30 561
595 상식 업무에는 무엇이 있나요? +6 Lv.18 펠리온 18.05.06 474
594 용어 성격 묘사 +2 Personacon 가상화폐 18.03.15 756
593 상식 캐릭터를쓰고싶은데요 +4 Lv.3 코링 18.01.30 715
592 종족 목각전기-목각인 Lv.6 abcdcode 18.01.02 409
591 종족 고블린에 종류에 대해 궁금합니다. +7 Lv.19 Moveaway 17.05.09 1,275
590 종족 '티푸아'에 대하여... +2 Lv.3 kin123 17.01.12 1,333
589 상식 판타지소설 제목좀 알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 +1 Lv.1 tjsgurrl.. 16.12.21 1,192
588 종족 언데드 대백과 Lv.77 악소진 16.10.12 1,858
587 무기 가장 흔히 나오는 롱소드에 대해 알아보자! +3 Lv.29 겨울바른 16.09.11 2,121
586 용어 원소에 대한 몰이해. +10 Lv.1 Cherub·X 16.07.01 2,314
585 용어 마도학과 광학 +3 Lv.1 첼린 16.06.15 1,626
584 상식 서클마법이 마나를 흡수하는 원리와 신성력의 힘 +2 Lv.29 wishdrea.. 16.06.12 1,872
583 용어 용병의 대해서 나 혼자 고찰 +6 Lv.1 한매 16.04.09 1,922
582 종족 자작한 종족 (세스) +1 Lv.1 kin2 16.02.25 1,688
581 용어 마법과 마나에 대한 고찰 +4 Lv.7 한신자 16.01.31 2,265
580 신화 슈퍼 히어로의 탄생 신화 +2 Lv.1 아바스다·X 16.01.29 1,918
579 무기 인도 무기 목록 +1 Personacon 이르실 16.01.25 2,078
578 종족 자작 - 언데드 종족 관련 보고서 1 Lv.37 라이프베슬 16.01.22 1,643
577 종족 리자드맨 설정 +2 Lv.7 불사신군 15.08.17 1,873
576 종족 기본종족에 새로운 설정 Lv.21 잘되기를 15.07.27 2,260
575 무기 방어구에 대하여 Lv.25 커튼 15.01.29 2,330
574 무기 검, 창, 활, 던지기의 테크닉 +3 Lv.1 이현강현 14.05.26 4,727
573 계급 작위의 종지부 +3 Lv.1 이현강현 14.05.26 4,250
» 무기 무기 목록 +10 Lv.1 용자랜드·X 14.05.12 4,226
571 용어 자작 - 네크로맨서의 주술들. +9 Lv.1 입니다. 14.03.08 4,911
570 용어 원래 있던것에 조금 살을 더 붙여봤습니다. +1 Lv.1 모르지아나·X 14.02.20 2,352
569 계급 중세관직 +13 Lv.8 진짜냐 14.01.20 5,733
568 문화 저작권 말소 된 중세 관련 그림들 Lv.68 강림주의 13.12.11 4,458
567 상식 신성마법 종류 +7 Lv.1 M성운M·X 13.09.21 5,363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