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논단

대중문학 전반에 대한 것을 논하는 곳입니다.



Comment ' 8

  • 작성자
    Lv.18 목용단
    작성일
    08.08.07 12:17
    No. 1

    보기를 망설였는데, 한 번 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 Odysseus
    작성일
    08.08.07 12:31
    No. 2

    저와 비슷하게 생각하시는군요.. 1,2권읽고 살까말까 망설이기까지 했는데.. 지금은 안산게 다행이라고 느껴지는.. 시놉시스가 잘 안느껴지더군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끌림
    작성일
    08.08.08 09:05
    No. 3

    도움 되는 말씀이 많네요. 잘 읽었습니다(__)

    찬성: 0 | 반대: 0 삭제

  • 작성자
    Lv.41 잡치라
    작성일
    08.08.09 10:04
    No. 4

    잘 읽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4 바꿔볼까
    작성일
    08.08.10 23:45
    No. 5

    돈주고 5권까지 사서보다가 제대로 짜증난 작품중하나.. 어떻게 하면 내용이 이렇게 삼천포로 빠지는건지.. 나름 취향 때문에 산소설은 몇번씩 보건만 지금 이소설은 처분 중에있음..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운보
    작성일
    08.08.13 22:37
    No. 6

    멋진글 감사합니다. 임홍준님이 이글을 읽으시면 앞으로의 집필활동에 큰 도움이 될거 같은데 꼭 읽어보셨으면 좋겠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 화사촌
    작성일
    08.08.26 09:30
    No. 7

    공감합니다.
    특히 6권은 아쉬움이 많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 元亨
    작성일
    08.10.14 04:23
    No. 8

    요즈음 독자들 뿐만이 아니라 예전부터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번안무협에서 구무협으로 변하는 순간 이미 변한 것인데 그때가 벌써 20여년이 넘었고 30여년 가까이 됩니다.

    처음 본 것이 와룡강의 무협에서 나왔지요. 나체를 보여도 강간을 당해도 내여자. 라는, 물론 그이전에는 무조건 남의 여자가 되는 그런시대였지요. 또한 사회가 그러한 사회이기도 하였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목록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