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비평란

읽은 글에 대한 비평을 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작성자
Lv.24 urstoryz
작성
18.06.30 17:11
조회
569

제목 : 튜토리얼이 너무어렵다, 링크더오크, 황좌의 게임 공통점은?

작가 : gandara, 냉장고, 브라키오

출판사 :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는 재미있어서, 중간에 1번 다시 정주행을 하여 읽었다.

정주행을 하면서, 이러이러한 부분의 설정이 어긋나있군.

이러면서 읽었다. 주인공과 주변 인물들의 미래의 모습까지 그려보기까지 했다.


이디, 박정아, 이연희, 거인들 등 


그런데, 작가는 떡밥만 무수히 뿌리고 완결을 해버렸다. 그런데, 이완결이라는 것도 난데없이 완결이라고 했다가 독자들이 어떻게 완결을 그렇게 하냐? 라고 말하니 죄송하다는 말고 함께 더 추가가 된 완결이라는 거다.


처음부터 이렇게 완결을 하려고 했다는 작가의 후기를 보면, 초반에 시점문제로 악플이 달렸을 때 우발 적으로 삭제하려고 했다는 말이 나온다.


여러번의 지각, 휴재 등을 거치더니 완결을 갑작스럽게 하겠다고 했을 때, 난 댓글로 “이 작가는 더이상 쓸 내용이 생각이 나지 않아서 그런것 같아요.”와 유사한 댓글을 적었다. 좀 더 심하게 쓴거 같기도 하고 그런데, 어느순간부터 이 작가에게 댓글을 쓸수가 없다. 그냥 자기가 듣고 싶은 댓글만 보고 싶다는 거겠지. 자신이 쓴 글의 주인공과 등장인물을 아끼는 많은 독자들의 원성이 악플로만 보이는 거다.


지각, 휴재등을 한참하다가 갑자기 완결을 하겠다고 하는데 좋은 생각이 드는 사람이 있을까?


그런데, 문피아엔 참 좋은 사람이 많은지..... 작가에게 화이팅을 외친다. 난 알 것 같다. 이 사람들도 더 좋은 글을 보고 싶거든. 작가 성격건드려서 그나마 보던 글을 못 볼까봐 그러는 거다.


작가가 갑질을 하는거지. 최악의 갑질이라고 해야할까? “ 내 생각은 원래 이랬어.” 라고......


--------------------


요즘 재미나게 보고 있는 글 중에 공작가 장남이지만 엑스트라라는 글이 있다. 처음엔 백작가의 망나니가 되었다가 인기있으니깐 누군가 아류작을 쓰나하고 봤는데, 생각보다 재미있었다.  그래서 선호작으로 보다가 작가의 완결된 글이 있길래 읽기 시작했다.


글의 제목은 링크더 오크.


휴가를 내고 몇날 몇일을 재미나게 읽고 있는 도중에.... 완결이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수준으로 끝난다. 


떡밥 회수는?  글 엔딩에... 쓰고 싶은 글을 써도 굶어 죽지 않을 것임을 확인했단다.

그냥 제가 쓰고 싶은 머리속에 있는 글을 꺼내서 쓴글이란다.


문득 지금 연재중인 공작가 장남이지만 엑스트라도 이렇게 끝이 날까봐 겁이 났다.

댓글에, 그런식으로 끝날거냐고 물어봤다. gandara 수준의 작가라면 차단을 해버릴 것 같은 느낌도 든다.


-------------------------------------


황좌의 게임


초반부터 특이한 설정으로 재미있었다. 수많은 떡밥이 남기더니, 난데없이 완결을 한다고 한다. 그리고 완결되는 순간 역시 수많은 혹평을 받았다.


그나마 다행인것은 이 작가는 어느정도 글을 다시 수정을 했다는 것이다. 하지만, 이미 완결된 글을 보고 난 이후 보고 싶은 마음이 사라졌다.



------------------------------------------------------------


위의 3가지 작품의 공통점은, 수많은 떡밥을 남겨놓고 회수를 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연재작품의 특징상, 연재가 되는 그 시간을 기다리며 그 다음 이야기는 어떻게 될까? 를 생각하곤 한다. 내 생각과 다르다면 감탄을 하기도 하고, 작가에게 재미나다고 댓글을 달기도 한다.


작가의 머리속에 나온 글이라고 하지만, 주인공과 그 주변 인물들은 독자의 머리속에도 살아있는 객체가 되는 것이다. 독자들의 그 등장인물들에게 대해서 감정이입이 되는 것이다.


그런데, 그 세계의 창조자가 미련없이 시궁창에 박아놓았다.


원래 그렇게 엔딩을 하려고 했어요.


“떡밥 회수”는 가장 기본이 아닐까?


오늘에서야 알았다.


진짜 좋은 작품이란 작가와 독자가 서로 만족하는 엔딩을 보여줘야 한다는 것.


대충 생각나는대로 글을 써서 독자에게 똥을 싸지르는 작가들에게 분노하며 글을 마친다.



Comment ' 6

  • 작성자
    Lv.7 janghie6..
    작성일
    18.07.02 08:50
    No. 1

    훗 문피아에 작가가 있나?그냥 글좀 싸질러서 돈좀 벌어볼려는 아마추어밖에 없든데 베스트라고 나온글들 대개가 다그렇더만 예전에 문피아1위라고하면 믿고 봤지만 요샌 뭐 한심스러운 수준이다.좋은작가들은 글을 안올리는건지 보이지 않고 돈벌이할려고만 혈안이된 작자들밖에 안보인다.자신에 글에 대한 애착이나 정성도 없고 안좋은글은 댓글차단하는 갑질의근성도 제대로 보여주지..소비자에 글팔아먹어면서 그것도 책값보다 비싸게 무엇보다 작가란 타이틀을 너무쉽게 취득하는것같아서 작가란 직업이 우스워진다.어느정도 기본기 갖추고 자격이 증명됐을때 작가란 직업을 가질수있는 제도가 필요할거같다

    찬성: 11 | 반대: 3

  • 작성자
    Lv.61 墨歌
    작성일
    18.07.03 13:09
    No. 2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엔딩은 소드마스터 야마토랑 비교해서 다를게 전혀 없다고 봅니다.
    소위 안 팔리는 만화나 라이트 노벨 등에서
    "우리들의 모험은 이제부터다!"
    라고 주인공이 말하면서, 떡밥이고 뭐고 다 내던지고 완결내는 거랑 똑같은데 말이죠.
    하다못해 소드마스터 야마토는 떡밥 회수라도 다 완료했으니, 관점에 따라서는 소드마스터 야마토만도 못 하다고 볼 수도 있겠네요.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34 비나야
    작성일
    18.07.06 07:49
    No. 3

    튜토리얼 최악의 소설 완결읽고 선삭과 더불어 작가의 이름을 기억에서 지워버림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65 나태한교주
    작성일
    18.07.08 01:36
    No. 4

    와 튜토리얼 보다가 나중에 보려고 했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안보길 잘한듯 ㅋㅋㅋ 그래도 초반부는 진짜 재밌었는데 ㅠㅠㅠㅠ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7 활자혼합물
    작성일
    18.07.08 14:54
    No. 5

    튜토리얼은 진짜 끝까진 본 다음에 너무 어이가 없어서... 방에서 혼자 중얼거림
    아니, 그래서 호우우재가 무슨 뜻인데?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4 마리모리
    작성일
    18.07.08 17:29
    No. 6

    튜토리얼은 딱 튜토리얼에서 빠져나오기 직전까진 좋았음
    결말은 욕 나옴 떡밥 회수따윈 1도 없고 호오우재의 뜻도 끝까지 안가르쳐줌 ㅋㅋㅋㅋ

    찬성: 1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비평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찬/반
5098 로맨스 '중년 로맨스 쟁탈전' 아프지 않게 비평 부탁드립니다 +1 Lv.21 직깨미 18.07.01 212 0 / 0
» 퓨전 튜토리얼이 너무어렵다, 링크더오크, 황좌의 게임 ... +6 Lv.24 urstoryz 18.06.30 570 15 / 1
5096 스포츠 작가님 프로 맞습니까? +4 Lv.30 이름도둑 18.06.29 853 21 / 11
5095 현대물 칼든 자들의 도시 +1 Lv.33 세마포 18.06.23 564 11 / 3
5094 SF 현직 바이러스다 질문 비평부탁드립니다 +4 Lv.11 라구요 18.06.15 387 2 / 0
5093 판타지 판타지 SF [가을의 언덕] 비평 부탁드립니다. +1 Lv.21 설화S 18.06.14 249 0 / 0
5092 비평요청 카르마(KARMA) 비평 부탁드립니다. +1 Lv.6 빅커즈 18.06.12 247 0 / 0
5091 판타지 『심연의 사냥꾼들』 비평을 부탁드립니다. +2 Lv.12 이단영 18.06.12 328 0 / 0
5090 SF [파국의 끝에서] 혹동한 비평 부탁드립니다. +6 Lv.6 기이태 18.06.11 399 1 / 0
5089 비평요청 '백일몽을 꾸는 소녀는 오늘도' 비평 부탁드립니다. +2 Lv.12 B.T.Blan.. 18.06.08 339 1 / 0
5088 비평요청 비평 재 요청 드립니다. +7 Lv.13 koc 18.06.07 450 0 / 0
5087 일반 디멘션 헌터, 읽어봤습니다. +1 Lv.68 Kittykir 18.06.04 471 1 / 0
5086 비평요청 인터넷에 올리는 첫 글 비평 부탁드립니다 +2 Lv.4 글쓰는유씨 18.06.01 376 0 / 0
5085 비평요청 게임기획자 → 소설가 이직 희망중인 작가지망생입... +7 Lv.9 [이아인] 18.05.31 748 1 / 0
5084 비평요청 글 비평 부탁드립니다 +4 Lv.10 따스한가을 18.05.30 425 0 / 0
5083 일반 이 것 도 글인가요? (게발 선인장/전부 당신 작품... +2 Lv.21 직깨미 18.05.30 643 0 / 2
5082 비평요청 <삼국지-장각전> 절실하게 비평을 요청합니다. +2 Personacon 취비(翠琵) 18.05.29 351 0 / 0
5081 SF '리턴' 비평 부탁 드립니다. Lv.13 내가너를 18.05.29 214 0 / 0
5080 비평요청 반골의 히어로로 강제취직 비평 요청합니다. +2 Lv.9 이나다 18.05.28 266 0 / 0
5079 일반 이런 글도 소설 축에 끼워주는지요? +2 Lv.21 직깨미 18.05.28 575 0 / 3
5078 판타지 최고의 헌터 비평 +8 Lv.32 Arkadas 18.05.26 757 7 / 4
5077 비평요청 다시 시작하는 박태신 비평부탁드립니다. Lv.12 연속공격 18.05.25 359 0 / 0
5076 비평요청 "최고의 헌터" 첫 작품입니다. 가감없는 비평 부탁... +2 Lv.27 바람벽 18.05.22 504 0 / 0
5075 비평요청 wolf in the city 비평 요청합니다. +2 Lv.5 현실주의2 18.05.19 235 0 / 0
5074 판타지 [미르가 만든 세계] 비평 요청드립니다. +3 Lv.15 기병대장 18.05.19 369 2 / 0
5073 비평요청 뼈가 되는 조언과 비평 부탁드립니다. +2 Lv.13 koc 18.05.19 274 0 / 0
5072 비평요청 시바(Shiva)- 그때 있었던 일 비평 요청합니다. Lv.4 백수하마 18.05.18 175 0 / 0
5071 현대물 최고의 능력? 최고의 연재? Lv.90 능묘 18.05.08 803 12 / 7
5070 현대물 금일 '갓 싱어' 글 늘이기에 대하여 +1 Lv.52 하늘이호수 18.05.06 953 7 / 1
5069 스포츠 현직 구단주다.........댓글 삭제 +9 Lv.65 구스타프 18.05.02 1,064 20 / 18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