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비평란

읽은 글에 대한 비평을 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비평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찬/반
402 기타장르 레이피어에 대해 그냥 끄적여 봅니다. +11 Lv.1 패왕의알 06.10.16 2,458 4 / 1
401 기타장르 생각은 나쁜 것입니다. +40 Lv.1 끓는물 06.10.15 2,561 7 / 14
400 기타장르 누구의 잘못입니까? +17 Lv.1 진륭 06.10.15 2,658 16 / 2
399 기타장르 친구와의 대화에서 느낀 독자들의 문제점. +26 Lv.40 Eclipse 06.10.14 2,511 3 / 1
398 기타장르 비추에 관한 짧은 소견 +10 Lv.1 자마리 06.10.14 1,480 4 / 2
397 기타장르 [게임]마존전설... +13 Lv.69 샤르웬 06.10.13 3,637 0 / 11
396 기타장르 비난의 우선순위 +23 Lv.1 참칭무황 06.10.13 2,741 4 / 15
395 기타장르 해결방안 없는 출판시장의 문제 +16 Lv.3 스트리나 06.10.11 2,262 2 / 2
394 기타장르 소심한 문피아. +22 Lv.70 청춘여행 06.10.10 2,605 20 / 24
393 기타장르 인간적으로 출판사 숫자가 너무 많습니다. +8 Lv.1 뽀오오옹 06.10.10 2,412 3 / 0
392 기타장르 혼자만의 불만을 씁니다...거의 출판사에...욕나옴... +8 Lv.1 투호화랑 06.10.10 2,141 4 / 0
391 기타장르 장르문학 변화의 시작은 문피아로부터.. +24 windsound 06.10.09 2,065 8 / 3
390 기타장르 장르문학 침체의 근본적인 원인과 대책 +39 Lv.1 참칭무황 06.10.09 2,449 2 / 0
389 기타장르 서점에서 사라져가는 장르소설... +20 Lv.1 진륭 06.10.05 3,000 13 / 0
388 기타장르 내 맘이 좋을까? 독자 맘이 좋을까? +8 만마万摩 06.10.04 1,517 4 / 1
387 기타장르 괜찮던 글도 출판한 이후에 망가지는 일부 원인 +17 windsound 06.10.03 3,107 3 / 7
386 기타장르 비슷한 길을 걷고 있는 장르문학과 스타크래프트 +7 Lv.1 가납사니 06.10.03 1,757 4 / 3
385 기타장르 비평에 대한 단상 3 +7 Lv.1 해모수아들 06.10.03 1,461 8 / 4
384 기타장르 판타지에 간 무림고수들.... +17 Lv.4 kaio 06.10.02 2,453 4 / 1
383 기타장르 양판소 - 게임소설에 관해.. +17 Lv.69 샤르웬 06.10.01 2,300 4 / 3
382 기타장르 스타크래프트와 장르문학의 비교를 통한 고찰 +13 Lv.17 o마영o 06.10.01 2,297 8 / 1
381 기타장르 비평에 대한 단상 2 +11 Lv.1 해모수아들 06.09.30 1,665 10 / 7
380 기타장르 장르문학의 미래는 밝습니다. 이런 인재라니... +23 Lv.1 봄의전설 06.09.27 2,731 3 / 30
379 기타장르 작가님이 이 글 보시면 마음이 어떻겠어요? +12 당근이지 06.09.26 2,942 31 / 3
378 기타장르 모든 소설에 대한 테클 +4 Lv.1 운까미노 06.09.26 1,635 5 / 4
377 기타장르 출판사의 자성을 촉구 +14 Lv.49 법생 06.09.26 2,121 13 / 7
376 기타장르 비난 비판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6 windsound 06.09.25 1,575 3 / 2
375 기타장르 비평에 대한 단상 +19 Lv.1 해모수아들 06.09.25 1,699 8 / 13
374 기타장르 [옛소설과 근래소설에 대한것과 문제점들] +4 비도(飛刀) 06.09.24 1,656 0 / 0
373 기타장르 소설의 영화화 +6 Lv.1 Cyrano 06.09.24 3,228 3 / 2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