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비평란

읽은 글에 대한 비평을 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작성자
Lv.1 새벽 서
작성
09.05.30 21:31
조회
1,646

작가명 : 손병규

작품명 : 낙화루

출판사 : 뿔미디어

항주에 홀연히 나타난 객잔, 낙화루에는 네명의 절세 미남자가 있었으니.

마교의 소천마. 지배인 '천태성'

황궁에서 몰래나온 다섯번째 황자, 주방의 어린숙수 '주동동'

북해제일고수 '북궁설'

거지촌 출신의 점소이 '황보현중'

섞이지 않을 것만 같은 이들 네 남자가 한데 모여 벌이는 가슴 따뜻한 이야기.

마교의 소교주 천태성이 진정한친구와 아내를 얻기위해 기루를 차리고, 요리를 좋아하는 황태자 주동동이 황궁을 빠져나와 숙수로 합류, 옛여인의 복수를 하기위해 온 북궁설이 주동동의 요리맛에 감동해 합류, 배가고파 무전취식을 하려던 거지 황보현중 합류. 이런흐름입니다.

저는 소설을 읽고 약간 실망했습니다.

첫째로는 인물들의 행동이 약간 비상식적이란건데요, 어렸을적부터 받들어져오며 살아왔을 천태성은 밖에 나가자마자 익숙한듯 기루를 차리고 운영합니다. 마치 세상밖에서 굴러온 사람처럼요.

또, 주동동도 마찬가지입니다. 아무리 요리를 좋아하고 성격이 착하다고 해도 세상밖에 그렇게 쉽게 적응할수있었을지 의문이 듭니다.

북궁설의 경우는 연인의 복수를 하고 객잔에 와서 요리를 먹은후 옛 여인이 해주던 소채를 떠올리며 주동동에게 찾아가 갑자기 자기를 제자로 삼아달라고 합니다. 겨우 소채 한그릇 때문에 그렇게 덥석 자신을 제자로 삼아달라고 할수있을까요? 거기에다 이 인물의 성격은 냉정한 설정인듯한데, 여러차례 시간을두고 합류를 했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황보현중은 무전취식을 하려다 천태성에게 걸리고 음식값을 갚기위해 약간의 내기를해 점소이로 일하게됩니다. 나중에 황보현중을 의심하던 천태성과 주동동 등이 몰래 뒤를밟고 그가 어려운 처지인것을 알고 힘을 합해 도와줍니다.[여기서 약간 의도적으로 보이는 감동적인 장면이 나옵니다.]

두번째는, 글의 분위기 입니다. 이 작품은 좀더 진중한 분위기에 펼쳐졌어야 하는게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세번째, 인물들의 말투입니다.

천태성은 북궁설에게 '얼음땡이' 라는 말을 자주 사용합니다. 소설의 시작부분에 보여주었던 진지한 성격의 천태성이 저런 말을 쓰는지 의문이 듭니다. 또 황보현중은 주동동을 만나 대사 3줄만에 '같은나이니까 말 놓자' 라는 말을 합니다. 처음만나서 그 1~2분되는 사이에 말놓자..... 저만 그런건지 모르겠습니다만 조금 어색해 보였습니다.

==========================================

어째 써놓고 보니 비평이 아닌 비판이 되어버린 느낌이네요. 작가님이 이글을 보신다면 오해 없어주시길 바랍니다. 전 이 소설이 싫은게 아닙니다. 오히려 마음에 들고요. 스토리자체도 흥미를 유발하고 대체적으로 문제점들은 다른 작품들에 비해 적습니다. 제가 단지 세세하게 따져가며 읽었을 뿐이죠. 저같은 사람 별로 없을지도...

아무튼 작가님이 오해없으시길 바라고요, 앞으고 건필하셔서 좋은작품 쓰시길 바랍니다.


Comment ' 1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비평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찬/반
1401 무협 내가 읽은 산조. 이해할 수 없는 표현들. +230 Lv.18 얼라리 09.07.23 4,871 58 / 35
1400 무협 무당신선의 무한이가 진정 신선이 맞나요?? +23 Lv.1 황걸 09.07.22 5,114 9 / 7
1399 무협 악마전기-아쉬운 점들 +30 Personacon 명마 09.07.21 3,045 6 / 9
1398 무협 무협에서 협이란? +8 Lv.15 자쿠 09.07.20 1,831 1 / 11
1397 무협 전륜마도(완) - 작가는 대체 무얼 쓴것인가(스포) +15 Lv.73 惡賭鬼 09.07.19 3,843 21 / 26
1396 무협 무당신선의 전투씬의 생략(간소화)에 대해서.. +9 Lv.1 흑오조 09.07.18 2,398 3 / 2
1395 무협 [잠마검선] 재밌는데 조금 아쉽다. 미리니름 有 +11 Lv.65 OtsukaAi 09.07.16 3,054 4 / 2
1394 무협 절대군림을 보며 느낀 의문 +18 Lv.26 비류연윤 09.07.16 4,383 7 / 0
1393 무협 흑룡을 읽고... 이건대체... +13 Lv.1 마초남 09.07.15 3,244 9 / 1
1392 무협 황금백수7권 너저분해진 내용 +9 Lv.42 이싸毁毁毁 09.07.13 4,497 6 / 2
1391 무협 무협에서 나오는 성묘사 +22 Lv.49 신기한사람 09.07.12 6,744 4 / 5
1390 무협 황룡 무적 +10 幻首 09.07.06 4,490 11 / 3
1389 무협 묵향 25권 +30 Lv.35 감시하는자 09.07.01 5,676 13 / 1
1388 무협 가르딘 전기 +12 Lv.42 이싸毁毁毁 09.06.29 6,294 4 / 0
1387 무협 와룡강 '패왕독보' +15 Lv.39 용문신 09.06.27 5,196 7 / 1
1386 무협 하늘관조자님 영구불량사용자로 등재합니다. +34 Personacon 문피아 09.06.25 5,242 0 / 1
1385 무협 암천제 4권 +2 Lv.99 금동산 09.06.20 3,395 2 / 2
1384 무협 초우님의 표기무사 +36 Lv.15 좋은세상 09.06.17 6,983 22 / 5
1383 무협 요즘 무협지는 다 왜 이런가요.. +35 Lv.1 청운의꿈 09.06.15 4,317 29 / 9
1382 무협 월혼검. 도대체 뭐하자는 건가. +8 Lv.50 현룡. 09.06.14 4,849 29 / 0
1381 무협 그나마 가장 괜찮은 작품.. 천봉종왕기 +10 Lv.1 無利 09.06.14 3,669 0 / 3
1380 무협 와룡강 '색정만리' +15 Lv.1 無利 09.06.14 9,781 1 / 7
1379 무협 환영무인 1권에서 하차합니다. +29 Lv.18 얼라리 09.06.14 6,705 26 / 8
1378 무협 <참마전기>, 황규영의 전환점인가 통과점인가. +19 Lv.34 까망군 09.06.10 6,570 13 / 15
1377 무협 광휘의 제국 (미리니름 약간) +9 Lv.44 벼락공부 09.06.07 2,771 4 / 0
» 무협 낙화루 1권을 읽고 [미리니름 약간] +1 Lv.1 새벽 서 09.05.30 1,647 1 / 0
1375 무협 권왕무적은 과연 마공서인가 +36 Lv.44 콜트1911 09.05.29 6,124 7 / 18
1374 무협 자하무 와 청룡출해의 유사점 확인 부탁드립니다. +12 Lv.75 아디로마 09.05.28 2,629 3 / 9
1373 무협 무당신선 1권을 읽고 +8 한풍(閑風) 09.05.21 2,318 11 / 4
1372 무협 절대군림에 대한 건의 +12 Lv.1 우차싸 09.05.20 2,793 11 / 11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