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비평란

읽은 글에 대한 비평을 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작성자
Lv.11 민효신
작성
17.12.29 21:14
조회
525


제목 : 토르소 - 회색지옥

작가 : 민효신

출판사 : - 

장르 : 현대판타지/추리

연재분량 : 25화, 11만자

연재란 : 무료연재란 - 일반연재 코너 

https://blog.munpia.com/dazna/novel/104881


제목에는 도발적으로 추리소설가 엘러리 퀸의 유명한 코너명을 넣었습니다만, 단순한 비평 요청글입니다. ^^; 문피아에는 추리/범죄/스릴러 장르의 소설이 많지 않아 연재에 대한 고민도 했었지만 그래도 추리소설에 대한 향수를 가지신 분들도 계시지 않을까 싶어 틈새시장을 노리고 연재중입니다. :)


'토르소-회색 지옥'은 연쇄 토막 살인 사건을 추적하며 벌어지는 다양한 사건과 인물들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현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범죄/스릴러 장르이며 VR 게임, 머신 등과 관련된 약간의 SF적 요소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who, how 보다는 why에 초점을 맞춘 소설이며, 현재 연재된 'chapter 9. 교차' 부분까지 벌어진 대략의 사건은 다음과 같습니다. 


1. 도심 빗물펌프장에서 우연히 발견된 토막 사체 묶음. 한 명 분량이지만 세 명의 신체가 조합되어 있다. 몸통에 해당하는 여성의 사체엔 ‘Like a gold ring’이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고 팔다리의 남성 신체 2구에선 면역 억제제가 검출된다. 

2. 일상화된 VR 게임. 3류 게임 BJ가 게임 방송 도중 사망한다. 사고냐 실수냐 혹은 살인이냐로 온라인 게시판이 달아오른다. 드러나지 않은 또 다른 게이머의 사망은 조용히 수면 아래 가려져 있다. 

3. 모텔에서 투숙객에 대한 도촬이 벌어진다. 직원들 가운데 두 명이 해고되고 한 명이 실종된다. 그리고 새로 들어온 알바는 우연히 매니저의 실종 장면을 목격한다. 

4. 차세대 게임기의 출시를 앞두고 업계 2위의 VR 게임기 제작사 대표가 음주 교통사고를 일으킨다. 의식을 회복한 곳은 전신불수 상태의 병원 침대 위. 중요한 정보가 담긴 회사 데이터베이스의 패스워드가 일치하지 않는다. 그리고 새벽에 울리는 경고음. 누군가 그에게 암호화된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위의 모든 사건은 연결되어 있습니다. 새로 부임한 여형사와 민완의 강력팀 경위, 그리고 모텔의 아르바이트생이 사건을 추적합니다. 그려진 범인상은 과시형 쾌락범, 정의구현의 확신범, 혹은 금전을 노린 지능범일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단서를 모아가며 용의자를 추적하던 중 인터넷 언론사 기자가 두 번째 사체를 제보합니다. 


총 21 chapter 분량이며, 편의상 chapter 1~9 까지를 '사건편', chapter 10~21까지를 '해결편'으로 나누었을 때 사건편까지 연재된 상태입니다. 즉, 아직은  엘러리 퀸의 소설처럼 '이제 모든 단서를 제공했으니 범인을 지목해보라'고 할만큼의 최종장은 아닙니다. 오히려 chapter 10으로 접어들며 본격적인 사건이 진행되며 범인의 살육제도 지금부터 시작됩니다. 

 

하지만 토막 사체 사건과 관련된 모든 중요 인물들이 등장했고 모든 배경이 설명되었습니다. 추리물을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이미 who에 대한 감을 잡으셨을 수도 있겠지요. 곧 범인이 모습을 드러내며 그때부턴 why에 관련된 사건들과 퍼즐 맞추기로 이야기가 전개됩니다.  


1월 연참대전 기간 동안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중단없이 결말까지 연재될 예정입니다. 조회수에서 알 수 있듯이 소개하기 부끄러운 졸고입니다만 그래도 추리/범죄물에 관심이 있으시다면 부디 읽어주시고 의견 나눠주시면 더없이 감사드리겠습니다. 



Comment ' 4

  • 작성자
    Lv.34 나모라
    작성일
    18.01.08 18:28
    No. 1

    문장이 토막이 나서 읽기 불편하고 전달력이 떨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참고해보시죠.~ 새로운 사체의 DNA 검사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소득 이 있었다. 김규민의 신원이 확인되기 전, 문신 사체의 신 원 확인을 위해 실종된 조직 폭력배가 있는지 탐문 수사 를 하던 과정에서 범중앙파의 조직원 한광연이 석 달 전부터 실종 상태라는 것이 확인되었던 것이다. 한광연의 가족을 만나 DNA를 확보하고 문신이 새겨진 팔 뿐만 아니라 다리의 남성 사체와도 대조해왔지만 일치하지 않았었는데, 새로 발견된 사체 토막들과 DNA 대조과정에 서 몸통 부분이 한광연의 것으로 확인되었던 것이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4 나모라
    작성일
    18.01.08 18:31
    No. 2

    몇회인지 기억은 없지만 작가님은 쉽게 찾으실듯, 원문과 비교해 보세요. 도움이 되시길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11 민효신
    작성일
    18.01.08 20:11
    No. 3

    의견 감사드립니다. 나름 퇴고한다고 했고 옮겨주신 문장도 몇 번인가 고쳤던 기억이 나는데 왜 그 모양으로 남아있는지 모르겠습니다. 뭔가 짧게 정리해야한다는 강박이 작용해서 고치고 줄이고 하다가 '대충 이만하면 의미는 통하겠지' 하고 넘겨버린 듯 합니다. 적어주신 내용 참고해서 좀 더 깔끔하고 분명한 문장으로 고쳐보겠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4 나모라
    작성일
    18.01.08 20:52
    No. 4

    저도 늘 하는 실수입니다.다만, 제 삼자 눈에 잘 뜨일 뿐이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비평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찬/반
공지 비평란 통합공지 +2 Personacon xeed 14.03.13 7,208 0 / 0
5111 현대물 [판!] 정의의 이름으로 널 심판해! 비평 NEW Lv.31 Arkadas 18.07.17 23 0 / 0
5110 비평요청 <신이 죽은 세계에서> 비평 부탁드립니다. NEW Lv.2 쓰렁쓰렁 18.07.17 19 0 / 0
5109 현대물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비평 NEW Lv.31 Arkadas 18.07.17 56 1 / 0
5108 현대물 책보고 가라 비평 +2 Lv.31 Arkadas 18.07.15 101 2 / 2
5107 퓨전 마신강림 비판 Lv.26 미스터바람 18.07.14 124 1 / 9
5106 현대물 프로페서(이북) 비평 Lv.31 Arkadas 18.07.13 97 4 / 0
5105 비평요청 <재난 생존 매뉴얼> 비평 부탁드립니다. Lv.19 비령수 18.07.11 82 1 / 0
5104 판타지 이세계를 걷는 황제, 비평 부탁드립니다! Lv.10 김잭키 18.07.09 53 0 / 0
5103 현대물 영웅이 은퇴했다 비평 +3 Lv.54 온달곰 18.07.09 165 7 / 2
5102 판타지 이 작품 조금 비슷한 부분이 많은듯 +1 Lv.60 나태한교주 18.07.08 223 2 / 0
5101 비평요청 [무협] 주인공이 마공을 숨김 비평요청합니다 Lv.53 로봇타자기 18.07.04 78 0 / 0
5100 무협 첫 연재 [ 괴협 소악(怪俠小惡) ] 의 비평 부탁드... Lv.6 무무달 18.07.04 67 0 / 0
5099 판타지 [칭호를 파는 사냥꾼] 비평 요청드립니다 (90도 인사) Lv.14 기병대장 18.07.03 73 3 / 0
5098 로맨스 '중년 로맨스 쟁탈전' 아프지 않게 비평 부탁드립니다 +1 Lv.18 직깨미 18.07.01 108 0 / 0
5097 퓨전 튜토리얼이 너무어렵다, 링크더오크, 황좌의 게임 ... +6 Lv.23 urstoryz 18.06.30 336 9 / 1
5096 스포츠 작가님 프로 맞습니까? +2 Lv.29 이름도둑 18.06.29 479 11 / 7
5095 현대물 칼든 자들의 도시 +1 Lv.33 세마포 18.06.23 356 10 / 1
5094 SF 현직 바이러스다 질문 비평부탁드립니다 +4 Lv.10 라구요 18.06.15 285 2 / 0
5093 판타지 판타지 SF [가을의 언덕] 비평 부탁드립니다. +1 Lv.20 설화S 18.06.14 166 0 / 0
5092 비평요청 카르마(KARMA) 비평 부탁드립니다. +1 Lv.6 빅커즈 18.06.12 176 0 / 0
5091 판타지 『심연의 사냥꾼들』 비평을 부탁드립니다. +2 Lv.8 이단영 18.06.12 212 0 / 0
5090 SF [파국의 끝에서] 혹동한 비평 부탁드립니다. +6 Lv.5 기이태 18.06.11 297 1 / 0
5089 비평요청 '백일몽을 꾸는 소녀는 오늘도' 비평 부탁드립니다. +2 Lv.11 B.T.Blan.. 18.06.08 212 1 / 0
5088 비평요청 비평 재 요청 드립니다. +7 Lv.12 koc 18.06.07 338 0 / 0
5087 일반 디멘션 헌터, 읽어봤습니다. +1 Lv.67 Kittykir 18.06.04 349 1 / 0
5086 비평요청 인터넷에 올리는 첫 글 비평 부탁드립니다 +2 Lv.4 글쓰는유씨 18.06.01 279 0 / 0
5085 비평요청 게임기획자 → 소설가 이직 희망중인 작가지망생입... +7 Lv.8 [이아인] 18.05.31 624 1 / 0
5084 비평요청 글 비평 부탁드립니다 +4 Lv.10 따스한가을 18.05.30 349 0 / 0
5083 일반 이 것 도 글인가요? (게발 선인장/전부 당신 작품... +2 Lv.18 직깨미 18.05.30 544 0 / 2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