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 낭의 가시
  • 달을 품은 여인
  • 은조 해성전
  • 조선 노비 공주


작성자
Lv.1 양지안음지
작성
16.02.15 05:20
조회
746

사람들이 살아가는데 있어서 최초의 발생하는 감정은 무엇일까?
내 말은 살아가는데 있어 원동력이 되는 것이지 사는 것에 있어서 절대적으로 필요한것은 아니다.
그것은 흥미와 욕구이다.
흥미에는 욕구,사랑,질투,분노,호기심등 수도없는 감정등이 파생되며
욕구에는 흥미,욕심,배신,이기심등의 수도없는 감정등이 파생되는데
왜?
왜?
딱 2가지만을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는 말인걸까?
가정하에 말하여서 사랑이라는 상황에 대하여 말해보자.
누군가를 사랑하게되는 상황을
첫눈에 반하다와 도중에 반하다로 가정지었을때
후자인 도중에 반하다는 최초에 생기는 것이 흥미일까?욕구일까?
두가지중에 무엇이 옳다라고 볼수없지만 내 마음속에 있는 혹자의 생각으로는
흥미라고 하고 싶다.
이에 대한 내 개인적인 생각을 설명할순있지만 정확하게 설득할수있는 것이아니기에
무조건적으로 이게 옳다고 생각하진 않으니 부담없이 들어주길바란다.
예를 들어서 남성은 여성을 보고 욕구보단 흥미가 먼저 발생하는 것이 정상적일 것이다
향기를 맡고 그 여성을 쳐다보게 되는 것은 흥미에서 시작된 것,
그녀의 몸매라인을 보고 그녀에 대해서 더욱 세밀하게 지켜보는 것,
그녀의 흑발머리 혹은 금발머리 또는 백발머리 일지라도 그녀의 작은부분을 보고
호기심을 느껴 지속적으로 지켜보게 되면 욕구로 발전하는 것, 이것이 흥미라고 생각한다
이 시점에서 이 글을 읽고있는
분(내 글을 책같은 대단한것이아니기에 구독자라는 말을 쓰지 못하겠다)들이
호기심과 흥미가 같은 것이라고 생각하신다면
호기심에는 계속 지켜보고 싶은 마음속에 관찰이 내포되어있다면
흥미에는 계속 지켜보고 싶은 마음속에 애정이 깃든것이라 말하고싶다.
너무 외딴 길로 빠진것같다.
각설하고 다시돌아와서 첫눈에 반하다에 대해 말하자면 '첫눈에'은 순간적이지만
그 순간속 '밀리초' '마이크로초'속에도 분명히 본인이 인지하지못하는
감정. 최초의 감정이 있다는것인데 내마음속 혹자는 그것을 흥미라고 말하고 싶다.
내 마음속 혹자의 개인적인 견해로 비추어보았을때 인간은 1초라는 시간속에서도 수많은
감정을 느끼고 있는 것 같다.
그것을 증명해주는 것이 사랑의 시작이며 '흥미와 욕구'에 관한 내 개인적인 생각이다.
아!!
짧은 글을 읽어주신분들께 감사하며 늦은소개를 하자면
본인은 특목고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외식경영들 조리에 관하여 전공을 했던
문학에 관하여서 혹은 철학에 관하여서는 전혀 전문적인 지식이없는
'문외한' (더군다나 술에취해 쓰는 헛소리일테니)이니 이글을 읽으신 분들은
지하철역 독실하신 신자분들의 전도말씀같이
한 귀에 흘려주시길바란다.
그럼 다들 행복한 숨소리로 가득하시길


Comment ' 1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로맨스 자유게시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2 로맨스 란이요...그냥 평범한 로맨스는 찾... +1 Lv.8 파랑창문 16.07.16 1,506
141 공모전 발표 전까지 +6 Lv.1 신이원·X 16.06.04 1,062
140 첫 소설쓰는 연재중입니다 ㅎㅎ +2 Lv.1 후르츠링·X 16.05.06 1,155
139 내 이야기....시작하기전에... +2 Lv.49 패왕무적 16.04.30 896
138 로맨스 베스트 +9 Lv.1 글치레·X 16.04.20 1,407
137 아~몃년만에 방문하니 아는분이 한분도 없... +10 Lv.9 안유현 16.04.07 771
136 이런 게시판 공간도 있었다니 신기합니다, +4 Lv.4 사월열엿새 16.04.07 738
135 데조로입니당~ +6 Lv.1 데조로·X 16.04.04 664
134 보통 수위조절을 어떻게 판단하나요? +3 Lv.4 writer또리 16.04.04 1,047
133 반가워요- +5 Lv.2 쩡느 16.03.25 603
132 답답하서 글 남겨봅니다...ㅡㅡ +7 Lv.36 월혼(月魂) 16.03.22 993
131 문피아 공모전에서 로맨스의 활약을 기대합... +15 Lv.21 Alfine 16.03.16 1,085
130 글 쓰는 이야기 +2 Lv.1 허튼·X 16.02.29 795
129 문피아 로맨스에 희망은? +8 Lv.18 밍교s 16.02.23 1,187
» 개인적이지만 절대적인 인간 최초의 감정 +1 Lv.1 양지안음지 16.02.15 747
127 로맨스 완결지었습니다. +8 Lv.18 시문아 16.02.05 810
126 로맨스... 정말 잘 쓰고 싶습니다 +19 Lv.4 베리쿵 16.01.07 1,309
125 왜 로맨스 유료 베스트가 된거죠? Lv.9 끝에서서 16.01.03 922
124 처음 와봅니다. +3 Personacon 수[秀] 15.12.30 624
123 음.... 게시판이 죽었군요.. +3 Lv.55 아르케 15.12.15 899
122 아내의 남자 Lv.49 난정(蘭亭) 15.10.16 1,043
121 추천해 주실 로맨스 소설 Lv.1 이해맑음 15.09.22 993
120 밤손님 Lv.49 난정(蘭亭) 15.09.18 982
119 드디어 나타날 황진이 +4 Lv.49 난정(蘭亭) 15.09.11 877
118 샤방샤방 신입임당~ +1 Lv.1 데조로·X 15.08.23 642
117 먹고사느니즘과 열정의 가운데서............. +2 Lv.18 밍교s 15.08.22 693
116 나는 당신을...... +4 Lv.49 난정(蘭亭) 15.08.19 552
115 첫 완결 냈어요~ +6 Personacon 진주하 15.07.14 964
114 안녕하세요 :) 뉴비입니다. +8 Lv.1 달콤한벚꽃 15.07.07 771
113 돌아왔는데...! +13 Personacon 변혁(變革) 15.07.07 957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이 작품은 어때요?

< >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