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 허니문_거울 속의 이방인
  • 허니문_황궁에 핀 꽃은, 미쳤다
  • 허니문_냉미남의 은밀한 취향
  • 허니문_쪽빛 로맨스


똑똑~!!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
15.06.09 12:20
조회
972

다들 잘 계시지요?


저도 나름 잘... 있답니다. 허허허허허허..


요새 뭔가 극한 슬럼프에 빠져버린 기분에서 헤어나올 수 없어요..


평소 만자 정도 썼던 작업량이...


하루 2천자 쓰기가 힘듭니다.


여러분들은 이럴 때 어떻게 극복하시는지요?


알피네님께서는 푹~~ 쉬라고 저에게 권면을 하셨지만..ㅠ_ㅠ


마음이 불안하야 쉬는 것도 쉬는 게 아니네요...


하하하하하....


그래도 힘을 내서 글을 써봅니다.


우리 작가님들도 좋은 하루와 메르스 따위는 씹어드실 강한 체력으로


화이팅하시고^^


독자님들께서도 건강 조심하시고~


우리 로맨스란에도 사랑을 주시옵소서~


그럼.. 저는 이만^^


Comment ' 13

  • 작성자
    Lv.18 시문아
    작성일
    15.06.09 12:58

    힘내세요! 화이팅!
    마음이 심란하다는 것은 몸이 아픈 것보다 더욱 힘이 드는 걸 알고 있습니다. 아자아자!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일
    15.06.09 18:48

    감사합니다^^ 헤헤헤헤~~ 좋아지겠죻ㅎㅎㅎ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2 채운영
    작성일
    15.06.09 16:38

    헉! 평소 하루 만자..ㅎㅎ 아이들도 돌보시면서..! 엄청 대단하세요!! ^^
    저는 별 일도 없는데... 음... 보통 하루 5천자 쓰는 것 같아요..ㅋㅋㅋㅋ
    그것도 쓰고 나면 절반은 완전 이상해서 지워요..ㅋ 결국 이틀에 5천자..ㅠㅜ

    그동안 쉼없이 달리셔서 조금 휴식이 필요하신 걸지도 모르겠어요...
    며칠 쉬시면서 충전하시고 기운 내셨으면 좋겠습니다~^^
    애정합니다~~ 키스님~♡ 화이팅!! 아자아자~~ 힘!! ^^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일
    15.06.09 18:49

    정말 혼자서 쉬고 싶은데 현실은 그게 아니니 쉬어도 쉬는 것이 아니여라~~ ㅎㅎㅎㅎㅎ 하지만 곧 나아지겠죠.. 아마.. 요즘 자신감이 떨어져서 그런것 같아요.. 채운님. 애정합니다. 운영님도 화이팅!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6 바람과불
    작성일
    15.06.09 16:48

    정말 좋아하는 작가의 신작
    또는
    예전 작을 읽습니다.

    자기 취향의 드라마 영화 음악을
    행복해하며 보고 듣습니다.

    그러다보니 자연스레
    무의식/의식
    교차지원
    이 되어서인지 다시 즐겁게 글을 쓸 수 있어졌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일
    15.06.09 18:50

    아... 그런 행복함을 맛보고 싶다..ㅋㅋㅋㅋ 티비는 아이들에게 양보한지 오래..ㅋㅋㅋㅋㅋ 히히히히히히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26 바람과불
    작성일
    15.06.09 18:57

    우리에겐 컴퓨터와 노트북 태블릿과 맛폰이 있습니다!

    스마트기기를 쥐고 전진!!!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렌아스틴
    작성일
    15.06.09 19:59

    마, 만자... 대단하시네요.ㅠㅠ 부럽습니다.
    슬럼프에는 역시 쉬는 것이 좋지 않을까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일
    15.06.10 10:20

    다작을 하다보니 그러하네요... ㅎㅎㅎㅎㅎㅎㅎㅎ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1 Alfine
    작성일
    15.06.09 22:04

    ^^ 딱 이틀만 쉬시라는 거죠~ 그런데 쉬려고 해도 불안해서 쉬지 못하는 것은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나마 잠은 오더군요~~~ 그런 여러분을 위해서 추천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H7HmzwI67ec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일
    15.06.10 10:21

    히히히히~ 알피네님~~ 압니다 이틀만 쉬라고 하신거...ㅎㅎㅎㅎ 하지만.. 현실은 손가락을 움직이고 있다..ㅎㅎㅎㅎ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문은정·X
    작성일
    15.06.10 14:58

    무니는 이만자 쓰기에 도전인데요.... 보통 오천에서 만자쓰는데 역시 이만자는 무리일지도... 전업작가들은 하루 삼만자를 쓴다고 해요. 그래야 밥벌이가 된다는 군요. 삼만자면 판무로 2챕터고 문피아 기준 오천자 로맨스는 6회가 나오는 거든요. (판무와 달리 로맨스는 배경과 묘사가 있으니가 판무보다는 글쓰기가 어렵다는 것은 가시 해야죠.) 그 이상은 머리가 어지러워서 쓰지 않는다고 합니다. 프로도 하루치는 삼만자가 한계인듯 해요. 참 재미나지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 줄라이키스
    작성일
    15.06.12 10:47

    하루에 삼만자ㅠ_ㅠ 손가락이... 남아나지 않을 듯 합니다ㅠ_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로맨스 자유게시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4 안녕하세요 :) 뉴비입니다. +8 Lv.1 달콤한벚꽃 15.07.07 784
113 돌아왔는데...! +13 Personacon 변혁(變革) 15.07.07 1,008
» 똑똑~!! +13 Lv.8 줄라이키스 15.06.09 973
111 그래서 로맨스 무료 베스트란 오류는 수정... +6 Personacon 렌아스틴 15.06.07 1,210
110 흑형 힐링음악! +6 Lv.18 시문아 15.06.01 762
109 음 며칠 전 예전 들었던 노래가 생각나서..... +6 Lv.18 시문아 15.05.31 751
108 아! 너무 아프다.. +8 Lv.18 시문아 15.05.27 1,022
107 간만입니다. +16 Lv.8 줄라이키스 15.05.26 1,125
106 드디어!!! +4 Lv.1 글치레·X 15.05.23 915
105 살아있습니다. ^-^ +16 Personacon 변혁(變革) 15.05.20 935
104 3개월만에 복귀... +6 Personacon 진주하 15.05.20 859
103 그대, 그대, 그대가 완결되었습니다~~ +12 Lv.8 줄라이키스 15.05.20 1,074
102 대랑(待郞) +11 Lv.6 가윤 15.05.14 1,012
101 모두들 좋은 하루~~ +12 Lv.8 줄라이키스 15.05.14 729
100 짜장면 비비다가 +11 Lv.26 바람과불 15.05.13 1,249
99 맘속으로 공모전을 포기하고 오늘은. +20 Lv.6 전선비 15.05.13 1,151
98 오늘은 관심분야의 출판기념회 +17 Lv.26 바람과불 15.05.12 987
97 저는 귀차니즘이 너무 심해서! +17 Lv.6 가윤 15.05.11 1,260
96 흰색 반팔T에.. 김치국물 한 방울~ 톡! +8 Lv.6 이자까야 15.05.10 834
95 Universal Mind +10 Lv.26 바람과불 15.05.10 945
94 유행을 따라... +8 Lv.22 더마냐 15.05.09 749
93 큰일입니다. +8 Lv.1 글치레·X 15.05.07 683
92 음극반양陰極反陽 물극필반物極必反 +14 Lv.26 바람과불 15.05.07 1,069
91 저는 이상하게도 +22 Lv.6 가윤 15.05.07 822
90 제 눈에는 +28 Lv.6 가윤 15.05.06 701
89 힘이 드네요... +66 Personacon 렌아스틴 15.05.06 1,021
88 노래소개 +9 Lv.26 바람과불 15.05.06 763
87 달빛에 내 마음 흠뻑 적시네 +14 Lv.6 가윤 15.05.06 757
86 정말 그런걸 +3 Lv.16 MirrJK 15.05.06 562
85 감정의 고조라고 할까... +12 Lv.32 마지막한자 15.05.05 781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이 작품은 어때요?

< >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