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작성자
Lv.29 카르니보레
작성
18.07.11 20:47
조회
275

요새 소설을 보면 주인공이 다른 부분에서는 몰라도 인간관계에서는 더럽게 눈치없다는 설정이 많습니다. 특히 로맨스판타지 같은 경우에는 거의 100%라고 해도 좋을 정도로 말입니다.


스토리 전개를 위해 일부러 하는 것이겠지만 가끔 보면 거슬리기 그지없습니다. 주인공이 원래 멍청해서 멍청한거면 당연히 거슬리고, 다른 부분에선 똑똑하다는 설정인데도 눈치가 없어 멍청하게 굴면 더 짜증이 납니다.


그냥 공부만 잘한다 정도의 수준이 아니라, 여러 사업을 하고 갖은 음모를 헤쳐나가는데에는 통찰력을 발휘하는 거 같으면서, 인간관계나 연애사정에 관해서만은 부자연스러울 정도로 갑자기 눈치를 밥말아먹는 행위도 문득 보입니다.


옛날에 어떤 분이 연애사정에서 주인공이 눈치가 없으면 개새끼가 될 확률이 높고, 눈치가 좋으면 더한 개새끼가 될 확률이 높다는 이야기를 한적도 있었는데 그 때문일까요?


어쨌든 요점은 통찰력이 완벽에 가깝도록 뛰어난 주인공을 보고 싶습니다. 다른 부분에선 확실한데 한 부분만, 특히 인간관계나 연애사정 같은 부분에서 눈치를 밥말어먹는 일은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물론 '난다데?'계 주인공은 저도 싫기 때문에 인간관계 포함해서 통찰한 부분은 최소한 독자들에게는 모두 알려주고 바로바로 통찰이 행동에 반영되었으면 합니다. 



<요약>

1. 통찰력이 완벽에 가깝게 뛰어난 주인공. 한번 보면 합당한 근거하에 모든 것을 통찰해낼 수 있어야 한다. 당연히 눈치도 매우 빨라야 한다. 특히 인간관계나 연애사정에 대해서도 정통해야 하고, 둔치처럼 자기주변사정에 어두워서는 안된다.

 적어도 1인칭 주인공 시점을 기준으로 독자들도 뻔히 알만한 것을 몰라서는 안되고, 주인공이 당연히 독자들보다 정보량이 많을 것이기에 더한 통찰력을 보여야 한다. 


2. 자기자신을 속여서는 안된다. 뻔히 알만한데도 자신에게 불리하다는 이유로 깨닫지 못한 척, 다른 것인 것처럼 스스로나 독자를 기만하는 서술은 안된다. 


3. 예의를 차릴 줄 알아야 한다. 예를 들어 격의없는 자리에서 부하나 친구 같은 경우에 반말하는 것은 이상한 일이 아닐 것이다.

 하지만 명백히 윗사람, 연장자, 사회적인 지위가 확고한 유명인이나 세력가에게 격의없이 반말하는 것은 일반적으로 생각했을 때 예의없는 짓이다.

 하물며 양아치처럼 시비것들 반말하는 것은 상식적으로 있어서는 안되는 일이기도 하다. 또한 사람은 상황에 따라 눈치껏 유도리있게 굽힐 줄도 알아야 할 것이다.

 그러므로 특별한 목적이 있어서 의도를 가지고 냉철하게 계획적으로 실행하는 경우가 아니라, 그저 감정에 맞기거나 갖잖은 프라이드 때문에 세게 나가려고 예의를 차리지 않고 반말하지 않는 주인공이어야 한다.

 단, 속내는 따지지 않기 때문에 겉으로 하는 행동이 연기여도 상관없고, 성향이 명백히 악성향이라도 겉으로 무례하지 않게 예의를 갖추고 냉철하게 판단하여 상황을 주도할 수 있으면 그건 괜찮다.


4. 현대판타지, 영지물, 사업물 절대 사절. SF는 미묘하지만 현대지명 들어가는 것이면 아웃. 회귀는 로맨스판타지에 자주있는 한 번 회귀는 그리 끓리지 않지만, 주인공의 인성이 피폐해질 정도의 무한회귀물이면 대환영.  


5. 당연하지만 개연성이 얼추 맞아야 하고, 전개를 위해 부자연스러운 설정이 없어야 함.




이런 소설을 찾습니다. 추천 부탁드립니다. 자추도 환영.


PS - 위의 조건에서 남주여도 좋지만, 여주면 더 좋습니다. 또한 여주에 판타지인 소설 있으면 그것도 추천 부탁드립니다. 남주에게 주는 포상 같은 히로인이 아니라, 역경을 이겨내고 상황을 주도하는 독립적인 존재로서의 여주가 나온다면 말입니다.  


Comment ' 9

  • 작성자
    Lv.14 적설사과
    작성일
    18.07.11 21:24
    No. 1

    납골당의 어린왕자, 할케기니아 씰브레이커

    찬성: 0 | 반대: 1

  • 작성자
    Personacon 니나뇨
    작성일
    18.07.11 21:28
    No. 2

    회귀자 사용 설명서.

    찬성: 1 | 반대: 3

  • 작성자
    Lv.70 Bangre
    작성일
    18.07.13 11:17
    No. 3

    납골당의 어린왕자 주인공이 그렇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미네나인
    작성일
    18.07.13 15:38
    No. 4
    비밀댓글

    비밀 댓글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지드
    작성일
    18.07.13 22:58
    No. 5

    타플랫폼으로 이사가긴 하셨지만 피어클리벤의 금화요. 여주에 판타지. 독자가 가끔 내가 머리가 나쁜가 생각하게 만드는 몇수를 앞둔 대화까지.. 취향에 맞으실듯요

    찬성: 0 | 반대: 1

  • 작성자
    Personacon 지드
    작성일
    18.07.13 23:04
    No. 6

    신을 만나면 신을 죽이고 도 좋은데 주인공이 고생해서 고슴도치 같아서 예의 부분에서 탈락하겠고..
    피그말리온은 유죄인가 도 좋은 추리스릴러 sf인데 인공이 아재라 ㅜ ㅜ 예의 부분이 어렵군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6 TrasyCla..
    작성일
    18.07.15 22:15
    No. 7

    제가 쓰는 주인공이랑 얼추 맞네요.
    분량이 너무 적어서 당장 보셔도 별로 기대할 수는 없을 겁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봐 주셨으면 하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lackhole
    작성일
    18.07.26 13:14
    No. 8

    박제후 작가글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 Gral
    작성일
    18.08.13 22:23
    No. 9

    어... 던전디펜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평생을 글과 살아볼 생각이 있으시다면... +15 Personacon 금강 18.04.11 1,491 0
공지 [필독] 결제문제 등의 오류 관련 게시물은 연재한담에 쓸 수 없습니다 Personacon 연담지기 15.07.17 3,571 6
공지 연재한담 이용방법에 대한 공지. +38 Personacon 문피아 14.07.24 17,325 10
공지 연재한담 통합공지(사용법, 연참대전 참가방법 등) +23 Personacon xeed 14.03.11 25,408 0
153122 홍보 제 작품을 홍보해보겠습니다! NEW Lv.16 홀릭패밀리 02:34 4 0
153121 요청 질문 하나만 드리겠습니다. NEW +1 Lv.6 백휴녕목예 00:36 14 0
153120 요청 최근 연재되고 있는작품중에 추천해주실분~ NEW Lv.56 영혼헌터 18.09.21 24 0
153119 한담 멘탈 흔들릴 땐 어떡하나요? NEW +22 Lv.14 희치 18.09.21 129 0
153118 홍보 [일연/퓨전] '하필이면 11황자' 홍보합니다. Lv.14 혼(魂) 18.09.20 24 0
153117 한담 마찬가지로 연참대전이 예전처럼 흥했으면 하는... +6 Lv.16 홀릭패밀리 18.09.20 77 2
153116 한담 밑에분 글에 동조하기 위해 문린이 근황글 올립니다. +3 Lv.5 월클 18.09.20 83 2
153115 한담 연재한담 홍보에 관하여... +1 Lv.6 키르디엘 18.09.19 106 0
153114 홍보 [일연/판타지] 이세계 무속인 Lv.14 희치 18.09.19 26 0
153113 요청 연참대전 지금부터 참가할 순 없나요? +3 Lv.42 교관R 18.09.15 146 0
153112 한담 문피아 처음 해봅니다 +7 Lv.1 사향비 18.09.15 196 2
153111 홍보 문피아 새내기... 홍보하러 왔습니다...(꾸벅) Lv.5 월클 18.09.14 98 0
153110 한담 연참대전 중계가 없는 이유 +6 Lv.36 패스트 18.09.14 188 5
153109 한담 현대판타지 작가분들 제발 좀... +9 Lv.22 미떼핫초코 18.09.14 284 3
153108 한담 현자타임 진짜 떠날 줄을 모르네요 +6 Lv.10 낭화연 18.09.14 142 1
153107 한담 연참대전에서 탈락한 것 같은데 이유를 알 수 있을... +12 Lv.20 허란 18.09.14 205 0
153106 한담 주간 연재로의 전환...... Lv.10 낭화연 18.09.13 131 0
153105 한담 조용한 글쓰기 +6 Lv.24 글터파수꾼 18.09.13 187 3
153104 홍보 [일연/현판] 영환록을 홍보합니다. +2 Lv.21 성현(晟鉉) 18.09.13 75 1
153103 한담 이번 연참대전은 중계 없나요? +9 Lv.75 악소진 18.09.13 137 0
153102 요청 소설 추천 좀 해주세용 +5 Lv.25 냉기마법사 18.09.12 84 0
153101 한담 아 이런 멍청한 실수를 ㅋㅋㅋ +3 Lv.21 성현(晟鉉) 18.09.11 251 0
153100 홍보 [일연/무협] 천마귀환天魔歸還 을 홍보합니다. +2 Lv.50 무영武映 18.09.08 139 4
153099 한담 진짜 때가 있다는 말이 사실인가 보네요. +10 Lv.16 홀릭패밀리 18.09.08 445 1
153098 한담 조횟수가 영 오르지 않아 고민입니다. +3 Lv.9 사이오메 18.09.08 245 0
153097 한담 [소설 속의 소설]을 다루는 장르소설에 관해... +3 Lv.29 카르니보레 18.09.07 131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