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틈틈히 쓰고 있는 추리소설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
18.08.03 09:59
조회
147

한국 최초로 제1호 사립탐정(자격증 취득)을 등장시켜서 진행합니다.

대기업 회장님의 살인사건....


유서 발표 이후 벌어진 사건인데... 범인은 그야말로 오리무중....

그저 머릿속에 그려진 스토리로 하루에 한 줄 혹은, 닷새에 한 페이지?ㅋㅋ

아무튼 부담없이 써내려 갑니다.


단 철저한 에피소드는 기본 소양입니다. 바탕에 깔아놓고서 시작하는데...

하나 양파 껍질 벗기듯이 벗겨나갈 것입니다.


한국 추리소설 사상 최초로 시도하는....

이런 말을 듣고 싶은데...ㅋ 어림도 없는 일이란 건 압니다.


김성종 작가가 스스로 망쳐놓은 한국 추리소설계....

정말 일으키고 싶습니다.


그래서 매일 쓰겠다. 긴박감을 살리기 위하여 이어서 쓰겠다...

하루 한페이지라도 무조건 쓰겠다. 언제까지는 반드시 완결시킨다.. 등등


그런 건 아예, 일체 없습니다.

생각나는 날, 씁니다. 그게 한 시간 후가 될 수도 있고,

하루 뒤가 될 수도 있으며 한 달 후가 될 수도 있습니다.


오늘도 집필을 조금 했는데 일주일 만에 씁니다.


즉 마음을 비우고 쓰니... 정말 잘 쓰지는 것 같습니다.

언제 완결할지는 모릅니다. 써다보면... 끝나겠죠??^^


그나마 이 찜통 더위를 잊게 하는... 차가운 물수건 역할을 한답니다~


향후 10일 정도는 여전히 폭염... 더 빨리 이 더운 공기를 몰아낼 차가운 공기가

유입되어 비라도 시원하게 내려주길 우리 모두 기원합시다~~


Comment ' 5

  • 작성자
    Lv.13 모리바에스
    작성일
    18.08.03 10:58
    No. 1

    김성종 작가가 스스로 망쳐놓은 한국 추리소설계.....
    저만 이렇게 생각한 게 아니었네요^ 기대됩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일
    18.08.03 11:57
    No. 2

    그건 사실입니다. 예전 김성종 작가가 검궁인의 소속 출판사에서 '가을의 유서'란 작품을 쓸 때 한 잔 했는데 저도 거기에 있었죠.
    전 노골적으로 따지고 들었습니다. 여러 말이 있었지만 단 한 마디가 송곳이었죠.

    '작가님 때문에 수많은 추리작가가 꽃도 피우지 못하고 사라졌습니다.'
    사실은 지금도 사라지고 있지요??^^

    추리소설, 최후의 증인, 제5열, 그 다음으로 나온 것이 아마도 백색인간일
    것입니다. 백색인간부터 돈 벌기 수단으로 변질되었습니다.

    전 벌써 알아보고 안 보았죠. 모르는 사람들은 봤을 테지만...(심력과 돈 낭비^^)

    아무튼 바람입니다. 누구라도 추리소설계를 부화시켰으면 좋겠는데 아직 없습니다.
    슬픈 일이죠. 그리고 저에게는 도전할 기회라고 생각합니다~ㅋㅋ*^^*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일
    18.08.03 11:59
    No. 3

    작품을 쓸 때(출간할 때)
    부화-> 부활..ㅋ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13 모리바에스
    작성일
    18.08.03 13:11
    No. 4

    꼭 성공하시길 빕니다 한국 추리소설도 날아오를 때가 되었죠^ 응원할게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일
    18.08.03 16:03
    No. 5

    그저 최선을 다할 뿐이고, 마음이 가는 대로, 마음을 비우고 씁니다.

    무언가 나와도 나오겠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평생을 글과 살아볼 생각이 있으시다면... +14 Personacon 금강 18.04.11 2,265 0
공지 [필독] 결제문제 등의 오류 관련 게시물은 연재한담에 쓸 수 없습니다 Personacon 연담지기 15.07.17 3,826 6
공지 연재한담 이용방법에 대한 공지. +38 Personacon 문피아 14.07.24 17,865 10
공지 연재한담 통합공지(사용법, 연참대전 참가방법 등) +23 Personacon xeed 14.03.11 25,955 0
153310 홍보 [작연/판타지] '제국을 향해 쏴라!' 를 홍보합니다. NEW Lv.18 아모리아 19.01.16 4 0
153309 한담 글을 쓰는게 참 재밌네요. NEW +3 Lv.8 義香道 19.01.16 21 0
153308 한담 글을 쓸 시간만 되면.... NEW +3 Lv.52 수색영장 19.01.16 20 0
153307 한담 제목이 문제인 걸까요.....? +8 Lv.23 A소하 19.01.15 108 0
153306 요청 어디 양 많고 재밌는 소설 없나... +5 Lv.26 데르데르곰 19.01.15 73 0
153305 홍보 [일연/현판] 지옥으로 깔쌈하게 슛 홍보합니다. +1 Lv.22 작가G 19.01.15 10 0
153304 한담 보통 몇화정도 써야 홍보하는게 되죠? +4 Lv.6 연이요 19.01.15 56 0
153303 한담 의지에 비해 글이안나옵니다 ㅠㅠ +2 Lv.2 ANIMMAN 19.01.14 79 0
153302 한담 뭔가 기분이 나쁘네요... +7 Lv.4 키레키레 19.01.14 172 0
153301 한담 솔직히, 설정그대로 따오는건 좀 아니잖아요.... +4 Lv.38 시우천월 19.01.13 189 3
153300 홍보 사체처리반의 이레귤러 홍보합니다.^^ Lv.11 한방인생 19.01.11 62 2
153299 한담 작가님들 글쓰실때 담배 얼마나 태우시나요? +15 Lv.3 천백운 19.01.11 183 0
153298 한담 상태창이 사라졌다가 사라졌다! Lv.30 나귀턱뼈 19.01.09 69 0
153297 요청 레이드물 추천해주세요 +3 Lv.43 겨울에핀꽃 19.01.09 37 0
153296 요청 무협소설 하나 찾고 있습니다.... Lv.23 박별 19.01.08 68 0
153295 홍보 [일연/판타지] 제 3장 홍보합니다. Lv.5 Qwner 19.01.08 25 0
153294 한담 완결이 주는 감동이란 거 정말... +12 Personacon 미네나인 19.01.08 207 0
153293 요청 소설을 찾습니다. +2 Lv.48 両儀式 19.01.08 55 0
153292 요청 이런 소설 있으면 추천해주세요~아니면 만들어 주세연 +5 Lv.28 19.01.07 140 0
153291 한담 아주 오랜만에 원고를 하며... Lv.11 화연化緣 19.01.07 59 0
153290 한담 독점 베스트나 같음거 종류별로 볼수있는법 있나요? +2 Lv.8 등록 19.01.07 35 0
153289 요청 문피아 14년차..소설 추천 받고싶습니다 +18 Lv.41 싯가 19.01.07 162 1
153288 홍보 [일반/판타지] '발렌타인의 마녀' 홍보합니다. Lv.18 ForDest 19.01.06 29 0
153287 요청 무협을찾고있습니다! +4 Lv.81 우에왜오엥 19.01.06 49 0
153286 요청 망나니 너무 지겹습니다. +3 Lv.26 n6083_dl.. 19.01.06 175 1
153285 요청 갑자기 생각난작품인데 안보여서여 +3 Lv.63 무한영역 19.01.05 142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