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틈틈히 쓰고 있는 추리소설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
18.08.03 09:59
조회
119

한국 최초로 제1호 사립탐정(자격증 취득)을 등장시켜서 진행합니다.

대기업 회장님의 살인사건....


유서 발표 이후 벌어진 사건인데... 범인은 그야말로 오리무중....

그저 머릿속에 그려진 스토리로 하루에 한 줄 혹은, 닷새에 한 페이지?ㅋㅋ

아무튼 부담없이 써내려 갑니다.


단 철저한 에피소드는 기본 소양입니다. 바탕에 깔아놓고서 시작하는데...

하나 양파 껍질 벗기듯이 벗겨나갈 것입니다.


한국 추리소설 사상 최초로 시도하는....

이런 말을 듣고 싶은데...ㅋ 어림도 없는 일이란 건 압니다.


김성종 작가가 스스로 망쳐놓은 한국 추리소설계....

정말 일으키고 싶습니다.


그래서 매일 쓰겠다. 긴박감을 살리기 위하여 이어서 쓰겠다...

하루 한페이지라도 무조건 쓰겠다. 언제까지는 반드시 완결시킨다.. 등등


그런 건 아예, 일체 없습니다.

생각나는 날, 씁니다. 그게 한 시간 후가 될 수도 있고,

하루 뒤가 될 수도 있으며 한 달 후가 될 수도 있습니다.


오늘도 집필을 조금 했는데 일주일 만에 씁니다.


즉 마음을 비우고 쓰니... 정말 잘 쓰지는 것 같습니다.

언제 완결할지는 모릅니다. 써다보면... 끝나겠죠??^^


그나마 이 찜통 더위를 잊게 하는... 차가운 물수건 역할을 한답니다~


향후 10일 정도는 여전히 폭염... 더 빨리 이 더운 공기를 몰아낼 차가운 공기가

유입되어 비라도 시원하게 내려주길 우리 모두 기원합시다~~


Comment ' 5

  • 작성자
    Lv.13 모리바에스
    작성일
    18.08.03 10:58
    No. 1

    김성종 작가가 스스로 망쳐놓은 한국 추리소설계.....
    저만 이렇게 생각한 게 아니었네요^ 기대됩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일
    18.08.03 11:57
    No. 2

    그건 사실입니다. 예전 김성종 작가가 검궁인의 소속 출판사에서 '가을의 유서'란 작품을 쓸 때 한 잔 했는데 저도 거기에 있었죠.
    전 노골적으로 따지고 들었습니다. 여러 말이 있었지만 단 한 마디가 송곳이었죠.

    '작가님 때문에 수많은 추리작가가 꽃도 피우지 못하고 사라졌습니다.'
    사실은 지금도 사라지고 있지요??^^

    추리소설, 최후의 증인, 제5열, 그 다음으로 나온 것이 아마도 백색인간일
    것입니다. 백색인간부터 돈 벌기 수단으로 변질되었습니다.

    전 벌써 알아보고 안 보았죠. 모르는 사람들은 봤을 테지만...(심력과 돈 낭비^^)

    아무튼 바람입니다. 누구라도 추리소설계를 부화시켰으면 좋겠는데 아직 없습니다.
    슬픈 일이죠. 그리고 저에게는 도전할 기회라고 생각합니다~ㅋㅋ*^^*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일
    18.08.03 11:59
    No. 3

    작품을 쓸 때(출간할 때)
    부화-> 부활..ㅋ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13 모리바에스
    작성일
    18.08.03 13:11
    No. 4

    꼭 성공하시길 빕니다 한국 추리소설도 날아오를 때가 되었죠^ 응원할게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고룡생
    작성일
    18.08.03 16:03
    No. 5

    그저 최선을 다할 뿐이고, 마음이 가는 대로, 마음을 비우고 씁니다.

    무언가 나와도 나오겠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평생을 글과 살아볼 생각이 있으시다면... +14 Personacon 금강 18.04.11 1,680 0
공지 [필독] 결제문제 등의 오류 관련 게시물은 연재한담에 쓸 수 없습니다 Personacon 연담지기 15.07.17 3,668 6
공지 연재한담 이용방법에 대한 공지. +38 Personacon 문피아 14.07.24 17,474 10
공지 연재한담 통합공지(사용법, 연참대전 참가방법 등) +23 Personacon xeed 14.03.11 25,568 0
153201 요청 현판 제목좀 알려주세요 Lv.55 양웬리님 18.10.22 45 0
153200 한담 이상한 컨셉을 잡아버렸는데... Lv.7 씁쓸한설탕 18.10.22 80 0
153199 한담 이제 결심을 하게되었습니다. Lv.30 고룡생 18.10.21 80 1
153198 홍보 [자연/현판] 마이너 부심으로 똘똘 뭉친 헌터 +2 Lv.15 마e너 18.10.21 29 1
153197 요청 오래된 소설 제목 찾습니다 Lv.23 sex. 18.10.21 16 0
153196 한담 조연의 이야기가 주인공보다 잘 짜지는거 무엇? +2 Lv.18 ForDest 18.10.21 47 0
153195 요청 소설제목 찾습니다. +1 Lv.35 ahahha 18.10.21 13 0
153194 요청 소설 제목 찾습니다. 도와주세요. +1 Lv.41 0xlip 18.10.21 29 0
153193 한담 프롤로그 어떻게 써야할까요? +2 Lv.4 카배어 18.10.20 45 0
153192 홍보 <부자가 되고 싶으십니까!!!!> Lv.5 얼음귀신 18.10.20 29 0
153191 홍보 [작연/무협] 소림속가제자 Lv.30 고룡생 18.10.20 39 0
153190 요청 소설 찾습니다. +3 Lv.32 베르베루 18.10.20 49 0
153189 요청 소설 제목 문의드립니다. +1 Lv.38 간큰감자 18.10.19 44 0
153188 요청 슈퍼리치 신용카드에 대한 질문입니다 +5 Lv.11 BradFatt 18.10.19 77 0
153187 요청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5 Lv.36 시우천월 18.10.18 64 0
153186 한담 글을 리메이크 중인데 Lv.10 이나다 18.10.18 59 0
153185 요청 소설 추천을 받고싶습니다. +4 Lv.76 우에왜오엥 18.10.18 57 0
153184 한담 예전에 봤던 경제 소설을 찾고 있습니다 +2 Lv.80 마루포 18.10.18 54 0
153183 한담 대체 역사장르물중 제가 옛날에 봤던 소설을 찾고 ... +1 Lv.42 푸스파스 18.10.18 46 0
153182 추천 던전이나 몬스터 영지 운영하는 소설 재밋는거 있... +5 Lv.19 kimjungh.. 18.10.17 71 0
153181 한담 요즘 작품 불복 복제가 많은거 같네요... +3 Lv.36 시우천월 18.10.16 202 7
153180 한담 3일동안 2만 5000자 넘게 썻는데 죽을거 같아요 Lv.17 율려(律呂) 18.10.15 109 0
153179 홍보 [현대판타지/퓨전] 마신의 신전 - 김희건입니다 Lv.8 김희건 18.10.15 53 0
153178 알림 무료 표지 이벤트 마무리합니다. +8 Lv.55 ysdp 18.10.15 113 3
153177 한담 19금 현대 판타지를 쓰고 있습니다. +6 Lv.13 건마(健馬) 18.10.15 116 0
153176 한담 의욕이 솟아 오를려고하면 주변 상황이 좋지가 않... Lv.17 홀릭패밀리 18.10.15 86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