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고구마 가차 없네요.

작성자
Lv.17 희치
작성
18.10.10 10:09
조회
271

답답해서 사이다 마시러 나가셨나 봅니다.


안녕하세요~ 어제 새벽 비가 제법 오더군요.

요즘  1년 간 쓴 소설 중, 제 생각에 가장 반응이 좋은 소설 쓰느라 뇌 용량 초과 직전입니다. 일 쉬는 김에 라이브로 하루 2편 씩 올렸거든요. 그것도 에피소드 설정 안하고, 즉흥적으로...(쓰기 전 명상)

오늘 아침 16회 올리고, 조금 전 확인으로 선작 500을 바라보고 있습니다.

500이란 수치도 지금껏 써온 소설보다 많은 수치라서 두근두근 합니다.

그래서 즐겁게 쓰는 거겠죠.


아직 몇 회 올리지 않았지만, 연독률이나 추천, 반응도 나쁘지 않은 것 같고요. 그렇다 보니 독자들이 뭘 원하는 지가 더 명확하게 보이네요.

주인공이 멍청한 짓 하면, 다음 회 조회수가 몇% 줄고, 추천도 조금 낮아 지고요.

재밌네요. 사이다가 없어도 뭔가 재미 요소가 있으면 추천이 늘고 말이죠.


이제 막 무료 웹소설 투베 끝자락에 들고, 초기 1회 조회수 2천을 바라보고 있어 갈 길이 멀지만 시작은 나름 선방 하고 있다고 봅니다. 기쁘고, 기대하게 되네요.

내일부터 일을 다시 해야 해서 걱정이지만...


지금 쓰는 소설은 소위 말하는  ‘양판소’ 입니다.

각성자 나오고, 헌터 나오고, 던전 나오고, 탑 나오고... 그런데 전 달리 생각했거든요. 그것은 그냥 소재일 뿐이고, 같은 소재로도 얼마든지 색다른 소설을 쓸 수 있다... 제가 그렇다는 건 아닙니다. 전 그냥 이야기 꾼이니까요. 나중에 써봐야지 했다가 지금 쓰고 있지만... 쓰게 된 동기도 해프닝으로 인한 분노 표출이었고요.


오래전 대여점에서 ‘묵향’을 본 이후로, 소설을 안보다 처음 접한 웹 소설이 ‘달빛조각사’였습니다. 게임을 좋아하다 보니 푹 빠졌죠. 그 다음에 본 소설이 지인이 보던 ‘아크’, 그 후에 접한 소설이 ‘드래곤라자’입니다. 처음 봤을 때 와... 했습니다. 보면서 가끔 졸립기도 했지만, 빵 터져 10분 동안 웃은 적도 있죠. 그다음이 ‘템빨’ 그리고, 평점이 좋은 소설 위주로 봤습니다. 읽는 속도가 느려서 많은 소설은 보지 못했죠.

그러다 작년부터 저도 머릿속 이야기를 풀어보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다 가능성도 보고 좌절도 맛보며 꾸역꾸역 쓰고 있네요. 그러다 본 소설이 지인 추천 ‘하얀 늑대들’. 감동 먹었습니다. 거의 즉흥적으로 쓰는 제가 지금은 흉내 낼 수 없는 소설입니다. 전 참을성 있게 오래 설정을 못 하거든요. 그림 그릴 때도 그랬고...

제목과 다른 사설이 너무 길었네요. ^^


이번엔 잘 됐으면 좋겠네요.

그림도 고등학교 때 1년 미술 학원 다닌 것 빼곤 거의 독학으로 그려서 실전으로 실력 키워 직업으로 삼았었는데... 지금은 손을 놨지만...

재밌게 보는 소설 읽으면서 나랑 뭐가 다른가, 배울 점은 뭐가 있나 열심히 공부라고 부르고, 즐기고 있습니다.


그냥 그렇다고요. 고구마와 사이다로 독자 반응을 보고 뭔가 배움이 있어 이걸 어찌 이용해야 하나 싶었습니다.


어째 일기가 된 것 같네요. 하하하......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Comment ' 5

  • 작성자
    Lv.11 화연化緣
    작성일
    18.10.10 16:20
    No. 1

    희치님 정말 축하드려요 >_<
    이런 경험이 모이고 모여서 나중에 큰 성공의 그릇이 되어가는 과정이라는 생각이 문득 드네요~~~ 앞으로도 대박길 향해 쭉쭉 나아가시기를, 건필하세요 :-)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17 희치
    작성일
    18.10.10 16:33
    No. 2

    감사합니다. 항상 배우는 자세로 취하려 노력 중입니다. ^^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6 매트라
    작성일
    18.10.11 14:22
    No. 3

    무조건 사이다가 아니라 좋은 내용이면 보게 되겠죠. ㅋㅋ 그 좋은 내용이란 기준이 각기 달라서 문제지만요. ㅋ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17 희치
    작성일
    18.10.11 15:43
    No. 4

    그렇죠. 웃으며 재밌게 쓴 부분에 즐거워 할 때가 참 기쁜데... 다 웃는 건 아니니까요. 개그 프로처럼.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만렙독자·X
    작성일
    18.10.13 11:17
    No. 5

    허걱, 읽은 순서가 저하고 똑같아요 ㄷㄷ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평생을 글과 살아볼 생각이 있으시다면... +14 Personacon 금강 18.04.11 1,992 0
공지 [필독] 결제문제 등의 오류 관련 게시물은 연재한담에 쓸 수 없습니다 Personacon 연담지기 15.07.17 3,791 6
공지 연재한담 이용방법에 대한 공지. +38 Personacon 문피아 14.07.24 17,734 10
공지 연재한담 통합공지(사용법, 연참대전 참가방법 등) +23 Personacon xeed 14.03.11 25,819 0
153251 한담 독자분들은 몇일만에 문피아에 다시 돌아오시나요? NEW Lv.37 시우천월 17:31 12 0
153250 홍보 [일연/판타지] 마법사가 된 외계인이 있다고요? Lv.13 데시스 18.12.09 25 1
153249 요청 BJ 대마도사 어떤가요? +3 Lv.22 1415211 18.12.08 115 0
153248 한담 완결까지 1화 남았네요. 이제 최종화를 쓰고 있습... +2 Lv.42 교관R 18.12.08 64 1
153247 홍보 태어나서 처음으로 소설을 써봅니다. Lv.2 Croix 18.12.08 68 0
153246 요청 정통판타지 추천좀 해주세요 +2 Lv.36 레마 18.12.07 48 0
153245 알림 "씹어먹는다" 연재 시작합니다. Lv.9 vanbarg 18.12.07 36 0
153244 한담 판타지 소설 추천해 주세요 +4 Lv.1 as0574 18.12.06 78 0
153243 요청 현판연예인소설제목 Lv.26 겨냥이집사 18.12.03 72 0
153242 홍보 좀비물 연재 끝냈습니다. +1 Lv.5 펭귄펭귄 18.12.02 83 0
153241 한담 sf추천 받습니다. +3 Lv.80 바둥 18.12.02 52 0
153240 한담 글의 90%가 무슨넘의 헌터인지 +7 Lv.59 사월이아빠 18.12.01 314 6
153239 홍보 [현대/헌판]나는 지구를 지키지 않겠습니다. Lv.11 하늬르 18.12.01 32 0
153238 요청 글을 찾고싶습니다 +2 Lv.35 등장음 18.12.01 48 0
153237 한담 연참대전 마지막날은 원래 V체크 안 되나요? Lv.17 희치 18.12.01 34 0
153236 한담 아이디어 짜는게 이렇게 힘들 줄은 +3 Lv.11 이나다 18.12.01 118 0
153235 한담 연재 게시판 오류?! +5 Lv.18 연중하 18.11.30 59 0
153234 요청 삼국지 소설인데 제목이 생각이 안나네요 +1 Lv.55 마패 18.11.29 52 0
153233 홍보 [일연/현판]멸망 이래 탑클래스 의사 Lv.28 achime 18.11.27 56 0
153232 요청 찾아주세요. +1 Lv.25 dooptop 18.11.26 61 0
153231 요청 선협물 좀 추천이요.몇년전 작품 제목도요. +1 Lv.89 하늘나무숲 18.11.25 59 0
153230 요청 이 소설 제목좀 알려주세요 Lv.36 jh252714 18.11.22 97 0
153229 한담 글을 끝낼 시기를 어찌들 잡으시나요? +1 Lv.27 펠딘 18.11.21 174 0
153228 홍보 [좀비물이 그리우셨나요?]우리는 그럴 수밖에 없었다. +2 Lv.5 지옥사령귀 18.11.20 124 1
153227 공지 던전디펜스보다재밌었던 1년전 판타지 소설 제목좀... +1 Lv.3 kjo2502 18.11.18 172 0
153226 한담 비독점에 관해 아시는 분 조언 좀 부탁드려요 +6 Personacon 가을선 18.11.18 178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