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공모전 잡담...

작성자
Lv.22 희치
작성
19.04.22 11:37
조회
516

안녕하세요~

새로운 한 주의 시작 월요일 입니다.

다들 열심히 집필 중이신가요~!!


저는 공모전에 소설 두 편 올리며 계속 기웃기웃 하는 중입니다.

4월도 이제 9일 정도 남았군요.


이번 공모전에 성적이 생각보다 저조해서 실망이 이만저만 아니지만...

꾸역꾸역 쓰고 있습니다.

하나는 오늘 올리면 30회. 취향과 초반 고구마로 인해 이제 선작 75 찍었네요.

하루  2~3씩 꾸준히 오르는데... 위로 치고 올라가긴 힘들어 보입니다. (시무룩...)

나름 신경 쓴 소재와 시스템이나 상태, 아이템 등을 ‘지침서’라는 메인 소재에 녹여봤는데...(시무룩...)


두 번째 소설은... 실망감에... 잠시 중단.


세 번째 소설은 회 당 3000~3500 자로 이제 20회 썼습니다.

일주일 정도 늦게 올렸는데... 선작은 200을 넘기고, 어제 100위 안에 처음 들어봤네요. (와아아아!)

각성자, 몬스터, 이계, 게이트란 흔한 소재로 상태 창과 시스템이 없습니다.

중요한 건 주인공 방에 게이트가 생겼다는 겁니다. +_+)

딱히 고구마 없고, 미적지근한 사이다라 연독률도 평범한 것 같아 보입니다.

계획은 막힘없이 주인공 성장 시키듯 독자 유입이 됐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이렇게 소설 쓰느라 기존에 읽던 소설을 제하고 신작은 자중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갑자기 공모전 순위에 등장한 <내 딸이 천마인데 나는 무림맹주>를 호기심에 봤고, 가볍고(나쁜 뜻 아님) 위트 있는 대사와 진행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즉흥적으로 라이브로 가벼운 세 번째 소설을 쓰게 된 계기입니다.


며칠 전에는 1위 달리는 소설 <절대 검감>이 궁금해 읽어 봤습니다.

대여점 이후 20년 만에 제대로 읽은 무협이지만, 쉽게 빠졌고 ‘회귀’와 ‘검의 목소리’란 트랜디한 소재로 풀어가는 스토리가 재밌더군요.

나중에야 작가님이 공모전 3회 대상 받으신 분이란 걸 알았습니다. (역시는 역시여.)

전 아직 회귀 소재가 주인 소설은 제대로 안 읽어 봤습니다. (전독시는 애매하군.) 써보지도 않았고요.

그런데... ‘나도 써보고 싶다. 회귀’ 란 생각이 들게 하는 작품이었습니다.

어느덧 핸드폰에 설정과 에피소드를 메모하고 있더군요.

물론 다른 방식의 회귀 물입니다.


그리고... 추천란에서 댓글 평이 좋은 소설을 어제부터 보고 있습니다.

<게임 속 전사가 되었다.> 게임 속 빙의 물이지만... 전통 판타지 느낌이 물씬 풍기는 게 좋더군요.

처음엔 문단이 너무 붙어있어 불편했는데, 읽다 보니 적응돼서 빠져들었습니다.

왠지 쭉쭉 치고 순위가 올라갈 것 같습니다.


재밌는 소설들 읽어서 좋긴 한데...

덕분에 글 쓸 시간이 줄어 드네요.


0002.jpg


크어어...

그래서 신작 보기를 자중하고 있었는데... 망했다.

이상... 일기 같은 잡담이었습니다.


Comment ' 2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3356 요청 유입이 많은 시간대를 알고 계신가요? +3 Lv.22 dritos 19.05.24 246 0
153355 한담 여자가 주인공인 소설에서... +15 Lv.74 빈배4 19.05.21 357 3
153354 한담 비축분이 떨어질수록 기운이 빠지는 것 같고 +4 Lv.11 걓디 19.05.20 361 3
153353 한담 오늘 베스트 들어갔는데 가슴이 아프네요 +2 Lv.3 숡룱 19.05.20 762 1
153352 요청 소설 제목찾습니다 +1 Lv.61 Luces 19.05.19 174 0
153351 한담 공모전 마감이 끝나서 그런 걸까요. +6 Lv.12 죠쑤 19.05.19 334 0
153350 한담 가끔 잡생각이 들고는 합니다. +8 Lv.11 트로그 19.05.18 191 2
153349 한담 정말 오랜만에 다시 오네요... +2 Lv.13 화연化緣 19.05.17 184 1
153348 한담 우린 양판소라는 괴물을 방치한 죄를 짓고있지 않... +17 Lv.1 soook·X 19.05.17 594 3
153347 요청 카사노바관련 소설제목을 찾습니다 Lv.41 gksthsrj.. 19.05.17 86 0
153346 홍보 <일연/현판> '내 부하는 특수부대' 홍보합니다. Lv.25 은반지 19.05.16 145 0
153345 요청 배우물 연예계물 제목이 기억이안납니다 ㅠㅠ Lv.45 스모 19.05.15 164 0
153344 요청 이 소설 제목 아시는분 잇으신지요 +2 Lv.25 킥마왕 19.05.15 143 0
153343 한담 제 실력이 퇴보한 것 같아서 슬픕니다. +4 Lv.35 아휀 19.05.15 336 2
153342 한담 장기휴재 작품들. +3 Lv.62 천마뇌제 19.05.14 438 0
153341 요청 글 제목이나 근황 아시는분 알려주시면 감사합니다... +2 Lv.61 참치볶음밥 19.05.13 287 0
153340 한담 공모전이 끝나니 한결 마음이 편안해 집니다. +4 Lv.44 마학 19.05.12 413 0
153339 한담 공모전도 끝났는데 완결낸 전작에서 선호작 쪽지 ... +1 Lv.8 글쓰는노예 19.05.12 334 0
153338 한담 어찌되었건...공모전이 끝났네요! +2 Lv.56 데코몽쉘 19.05.11 173 0
153337 한담 공모전 최종일 현황 및 잡설입니다. +10 Lv.35 아휀 19.05.10 491 8
153336 한담 공모전 기간내 마지막 연재분을 올렸습니다. +7 Lv.9 두드려만듦 19.05.10 163 0
153335 한담 공모전 마감 끝냈습니다ㅠㅠ +4 Lv.18 kashumir 19.05.10 180 0
153334 한담 삼류환생어디갔나요? +1 Lv.30 genoga 19.05.10 212 0
153333 요청 이 작품 근황 아시는분 계신가요? +1 Lv.99 달냥별냥 19.05.10 280 0
153332 한담 드디어 공모전 끝이네요. +11 Lv.23 민트호빵 19.05.10 363 1
153331 한담 드디어 공모전 분량 다채웠네요! +11 Lv.11 트로그 19.05.08 285 1
153330 요청 갑자기 생각난 소설이 있는데 근황이 어떻게 되는... Lv.19 각영 19.05.08 240 0
153329 홍보 뻔한 클리셰 세계에 떨어졌다 Lv.26 기형작 19.05.07 262 0
153328 한담 글좀 추천받고 싶네요 +9 Lv.84 겨울의화가 19.05.07 408 0
153327 한담 이제 목표 달성까지 1화 남았네요 +9 Lv.11 트로그 19.05.06 125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