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Comment ' 1

  • 작성자
    Lv.24 orMyo
    작성일
    18.10.27 16:41
    No. 1

    여러번 읽히는 글이 분명 있습니다. 저한텐 뭔가를 마시는 새들이 그랬죠. 그 이전에는 어둠의 다크한 감성에 젖었던 시기 빠져들었던 공의 경계라거나... 공의 경계는 다시 읽어보니 처음 읽었던 때의 맛이 안나더군요. 새들을 지금 다시 읽어보면 또 어떠려나 싶기도 합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목록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