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39 아메노스
작성
18.06.16 23:32
조회
1,502
표지

Inferior Struggle

유료웹소설 > 미리보기 > 판타지, 퓨전

유료

요개
연재수 :
222 회
조회수 :
525,000
추천수 :
10,270
왜 수많은 주인공은 다른 세상을 간 것만으로 강해지는가?

왜 역경을 극복하지 못하고 도피하는 주제에 잘난 인간이 되는가?

못난놈은 끝까지 못난놈이다. 직시하고 이겨내지 않으면 아무것도 바뀌지 않는다. 지금까지 퓨전판타지가 외면했던 처절한 이야기를 담은 이야기.


작품 소개글입니다. 그리고 이 작품의 주제를 관통합니다. 여기서 묵직한 크기의 고구마를 느끼셨다면 예, 제대로 본 것이 맞습니다. 하지만 저 소개글에서 참 복잡미묘한 감정을 느끼셨다면 저는 저 소설이 이 글을 보고 계신 독자님을 부르는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이게 언제적 글인지.. 참 오래된 글입니다. 2013년도, 한창 차원이동 퓨전판타지가 유행했던 시절이죠. 지금은 회귀나 게임시스템, 혹은 미리 소설이나 게임을 해서 미래는 아는 주인공이 나오는 소설, 성좌가 나오는 성좌물 등 저당시에 유행했던 한국인이 갑작스럽게 차원이동을 하는 차원이동물과는 많이 다른 유행이 흐르고 있습니다만 그당시나 지금이나 독자가 원하는 것은 엇비슷합니다.

바로 대리만족입니다. 현실에서 일어날 수 없는 일을 주인공을 통해 대리만족하는것이죠. 하지만 모두가 대리만족을 원하는 것은 아닙니다.

대리만족을 좋아하지만 우리는 가끔 소설 속 주인공이 아닌 이야기자체에 빠져들고싶은 기분을 느낄때가 있죠. 대리만족은 분명 우리에게 즐거움을 선사하지만 대리만족 뿐이라면 그 이상의 여운은 느낄수 없습니다.


이 소설의 주인공 도군은 천하제일의 둔재입니다. 지능과는 별개로 타고난 육체가 무술의 발전을 막죠. 그는 천검문의 소문주로써 매일같이 무술을 연마하나 실력이 늘지않습니다. 초반부터 약혼자가 준 기연같은 비급, 천의결을 받지만 그뿐 그의 오성에 커다란 영향을 주진 않죠.

둔재이기만 하면 다행이겠으나 그는 찌질하기까지 합니다. 천검문의 제자로 들어온 백윤이라는 자에게 협박당하고 얻어맞아 위아래의 것을 정신없이 쏟아내죠.

그리고 그것으로 끝이 아닙니다. 혼돈이라는 거대한 존재에 의해 흔히말하는 중세판타지 시대에 다시 태어나게되지만 그 존재에게 끊임없이 이용당하고 자신의 자존심때문에 중요할때 제대로 힘을 쓰지못하는 말그대로 못난이의 극치입니다.


이 소설은 그러한 도군의 내면적 갈등에 초점을 두며 아주 미세하게나마 차근차근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줍니다.저는 도군을 욕하면서도 그의 이야기에 빠져들수 밖에 없었죠. 말하자면 둔재에 이야기에 매료된 것입니다. 이 소설은 크나큰 대리만족을 제공하지 않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이야기를 제공합니다. 그 이야기에 이끌려 즐거움, 슬픔, 분노를 느끼게 되죠. 작품소개에 이끌려 이 소설을 읽으신다면 어느순간 몰입되어 보고 있는 자신을 발견할 것입니다. 확신하건데 어떤방식으로든 읽으시는 분 마음에 각인될 글입니다.


추천합니다.



Comment ' 9

  • 작성자
    Lv.39 아메노스
    작성일
    18.06.16 23:37
    No. 1

    와 저질렀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9 아메노스
    작성일
    18.06.17 00:33
    No. 2

    무료글입니다.. 저기 골드붙은거 폼이니 읽어보세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3 아그룬타
    작성일
    18.06.17 00:08
    No. 3

    가입 초반만 해도 성장형이 주였는디... 언제부턴가 먼치킨이 대세하더니 사이다물로 대체되고 설정 편의점의 대명사인 상태창물로 변했네요.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32 사계
    작성일
    18.06.17 00:13
    No. 4

    추천글이 정말 좋네여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Personacon 불死조
    작성일
    18.06.17 05:36
    No. 5

    근데 1년에 10편 정도를 연재 중이신데.. 과연 이 작품을 따라가야할지 의문이 드내요.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70 푸르니모
    작성일
    18.06.17 12:29
    No. 6

    재미 없지는 않는데 주인공이 무능력자에 자격지심만 있는 병신이라서 취향 갈릴듯

    찬성: 4 | 반대: 1

  • 작성자
    Lv.32 희화야
    작성일
    18.06.17 15:58
    No. 7

    전 이글은 도저히 못읽겠음. 취향 갈릴듯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27 요개
    작성일
    18.06.18 10:56
    No. 8

    위 소설의 작성자입니다. 갑자기 유입이 발생하기에 이리저리 찾아보다가 찾아오게 되었네요.

    네, 맞습니다. 초중반 전개는 정말 눈뜨고 보기 힘들 정도입니다. 미숙함이 넘쳐오를때 휘갈겨 쓴 탓인지 전개며 설정이 전부 부끄럽기 짝이 없습니다.

    이렇게 모자란 글을 어렵사리 읽어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부족한 글을 추천해주신 분께는 더 큰 감사를 전해드립니다.

    찬성: 2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9 아메노스
    작성일
    18.06.18 11:39
    No. 9

    이거 쓰면서, 작가님을 맥인게 아닌가하는 의구심이 들긴했는데, 이렇게 댓글을 달아주시니 추천글로써 한목 한것같네요.
    뭐 무료글이니 바라는건 얼마없고, 완결내주시는거랑 조만간 다음편 써달라는거 정도. 기대합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3
표지
현대판타지, 드라마
직장인의 리얼한 애환과 이상향을 그린 신의 게임 메이커 추천합니다. +13
이 작품은 직장인의 애환과 직장생활의 이상향을 그린 작품입니다. 실제 작가님이 직장인 이라 그런지 굉장히 사실적으로 나오네요.   제 취향의 작......
1
표지
판타지, 퓨전
이 글을 아시나요? 만약 보신다면 후회하지는 않으실 것입니다. +21
여러분들도 아시다시피 이 소설은 ‘레벨이 왜 계속 올라?’를 집필하신 진범 작가님의 판타지 소설입니다. 진범 작가님 특유의 가볍게 볼 수 있는 ......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가수는 아무나 하나. +8
이 글은 1년전에 완결이 난 글입니다. 보신 분들도 있고, 보고 포기하신 분도 있겠지요. 음..이 글은 정말 극단적으로 호불호가 갈릴 수 있겠습......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최악의 상황, 최강의 귀환자가 다시 탑을 오르다 +8
가끔 좋은 글을 찾아다니면서 보고 있는 글쟁이 겸 독자입니다. 제가 추천하고 싶은 작품은 탑으로 세계정복! 입니다. 탑을 오른다는 형태의 작품은......
2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언제 연중할지 모르는 아포칼립스물 +23
제목이 자극적이죠? 어쩌겠습니까 사실인데. 추천하기에 앞서 작가의 지인임을 밝히겠습니다. 단 글을 읽은 독자로서 냉정하게 평가하겠습니다. 제 추......
  • No. 4245
  • Lv.62 곰11
  • 등록일 : 18.06.22
  • 조회 : 1,999   좋아요 : 38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변태들을 위한 하드코어 소설 +9
시리어스한 소설 좋아하시는 분들, 고구마 먹으면 다음 내용이 궁금해 달아오르는 분들께 추천. 상처에 소금 바르는 듯한 짜릿한 소설. 소설 제목처......
  • No. 4244
  • Lv.37 crxn
  • 등록일 : 18.06.22
  • 조회 : 1,707   좋아요 : 8
1
표지
대체역사, 판타지  2018공모전참가작
삼국지 좋아하시는 분은 한번쯤 보실만한 글. +20
정말 오랜만에 추천글을 써 보네요.  추천이라는게 쓰는거 자체가 참..쓰고도 욕먹는 경우가 너무 많기도 하고, 써볼까 하면 정말 글 잘......
4
표지
무협, 일반소설
<경축>천재17의 신작 -협객(俠客)- 연재기념 화마추천 +26
"그럼 이제 죽어라." 마치 혈맥 속의 피가 폭죽처럼 터지고, 백회혈로는 별빛이 쏟아져 들어오는 것 같았다. 정말 오랜만에 느껴보는 절정의 환희......
3
표지
퓨전, 대체역사  2018공모전참가작
무사, 기사되다 추천합니다 +9
공모전 때 추천하고 싶은 글이었는데 반응 안좋을거 같아 그때는 안했던 소설입니다 이제 공모전도 끝났으니 한번 추천해봅니다 처음 시작할 때는 고려......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위선자 끌어내리기 : <킬 더 히어로> - 이 소설이 인기 있는 세 가지 이유 (10) +29
이 글은 109편까지 읽고 쓴 글입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에 몬스터가 있는 던전이 나타나고, 그것을 파괴할 수 있는 ......
4
표지
스포츠, 현대판타지
야구 이야기 +27
저는 [너의 스텟이 보여]을 추천합니다.  [야구 프런트O] [능력O] [비선출 주인공/] [근데 아버지는 선출]  [노트가 ......
2
표지
스포츠, 현대판타지
최고의 축구선수로 만들어드립니다 +11
제가 추천드리고 싶은 글은 최고의 축구선수로 만들어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인데요 이글의 줄거리를 간단히 말하자면 축구 에이전시인 주인공이 헬퍼라는......
1
표지
현대판타지, 드라마
작가가 묘사를 너무 잘함. +6
22화 연재. 적다면 적은 분량이지만, 이 작품은 필력에 비해 너무 덜 알려진 것 같아 꼭 추천하고 싶어서 추천글을 쓰게 됬네요. 일단......
1
표지
판타지, 게임
새빨간 거짓말과 새하얀 거짓말. 당신이였다면? +21
【추천글은 처음 쓰기 때문에 약간의 오타라도 잘 봐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기대치가 매일마다 커지면서, 그 기대를 위한 노력을 쥐어짜내면, 그......
5
표지
판타지, 현대판타지
리터너즈 비운의 수작 +71
안녕하세요 독자여러분.오늘도 즐거이 소설 한두편씩 출퇴근길에 읽으며 자투리시간을 보내는 어딜가나있는 흔한 20대 중반의 독자입니다.이런추천글을 ......
1
표지
무협
이초도 필요없다! 한초식으로 모든 적을 꿰뚫는 강호의 신성 +8
이초불요 적을 격살하는데 이초식이 필요치 않다는 주인공을 일컫는 별호이며 책의 제목이기도 합니다. 주인공 양서문은 양가 창법이라는 가전창법으로 ......
  • No. 4234
  • Personacon 핫바맨
  • 등록일 : 18.06.17
  • 조회 : 1,205   좋아요 : 15
3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작품이 독자를 숨김! +28
이라는 식의 표현법, 문피아 독자 여러분 많이들 보셨을 텐데요!  우리 로드~롤러~~! 가 아니고, 로드워리어 작가님께서 쓰신 [주인공......
  • No. 4233
  • Lv.70 神殺
  • 등록일 : 18.06.17
  • 조회 : 1,636   좋아요 : 21
1
표지
판타지, 퓨전
왜 주인공은 아무런 역경도 없이 성장하는가? +9
왜 수많은 주인공은 다른 세상을 간 것만으로 강해지는가? 왜 역경을 극복하지 못하고 도피하는 주제에 잘난 인간이 되는가? 못난놈은 끝까지 못난놈......
3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고인물의 아쉬움에 추천하는 조회수가 아쉬운 로드워리어의 신작. +16
로드워리어의 [왜 나처럼 못하냐]입니다. 최근 스트리밍 장르의 소설이 범람하는걸 자주 보셨을 겁니다. 저도 요즘 전지적 독자시점같은 스트리밍물을......
  • No. 4231
  • Lv.70 Emc
  • 등록일 : 18.06.16
  • 조회 : 1,414   좋아요 : 23
7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안티 게임시스템. 세상은 게임이 아니다. +15
(50화 기준) 줄거리는 대략 이렇습니다. 유능하지만 뛰어나지 못한 주인공이 회귀합니다. 회귀한 주인공이 두번째 삶에서 편안하게 생활을 하던 어......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