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21 여란
작성
18.11.03 21:22
조회
871
표지

선독점 위대한 소설가

유료웹소설 > 연재 > 현대판타지, 판타지

유료 완결

임한백
연재수 :
395 회
조회수 :
3,494,789
추천수 :
146,080

문피아에서 처음으로 추천글을 씁니다. 다른 분들의 추천글에 많은 도움을 받고 있는지라 한 글 더 보태고 싶어 이렇게 글을 쓰네요.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제가 추천하는 소설은 임한백 작가님이 쓰신 [위대한 소설가] 입니다.

다른 분들이 어떤 기준으로 작품을 고르시는지는 잘 몰라서 개인적인 이야기를 조금 하려고 합니다.


아직 완결나지 않은 책의 전권을 읽으며 가슴 두근거리다, 마지막 장을 넘기고서는 언제 다음 권을 볼 수 있을까 숨을 내쉰 적 있으신가요? 그럼 그 때, 다른 동네 서점에 그 소설의 다음 권이 이미 들어 와 있다는 소식을 듣는다면, 어떻게 하실 것 같습니까? 기다리면 우리 동네 서점에도 들어오기는 할 테지요. 간절한 마음이 덜했다면 그랬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못 참겠더랍니다. 그럼 어쩌겠어요. 발품 팔아서 읽을 수 있다면 읽어야죠. 전 그렇게 문피아를 찾아왔습니다.

[위대한 소설가]는 제목 그대로 위대한 소설가가 되고 싶어 하는 소설가의 이야기입니다. 한 번 나락까지 떨어졌던 천재 소설가가 처음 성공했던 소년 시절로 돌아와, 평생 한을 풀듯 글을 써내며 위대한 소설가를 목표로 살아갑니다. 실패를 거듭하지 않으려고 아등바등하며 살죠. 인생은 가볍지 않습니다.

위대하다는 말은 정확하게 정의내리기 힘든 수식어입니다. 하지만 주인공의 인생이 말해줍니다. 소설 속 주인공의 작품이 그걸 말해줍니다. 위대해진다는 건 그런 거라고. 그 답을 향해 달려나갑니다.

작가가 주인공인지라, 글은 작가의 시선을 보여 줍니다. 창작자의 고통에 어느 정도 광기마저 느껴지죠. 하지만 과하지 않습니다. 그걸 볼 때마다 글에 중심이 잘 잡혀 있다고 느꼈습니다.

현대 판타지지만 판타지가 두드러지는 요소는 적은 편입니다.

회귀를 소재로 한 것 치고 거창하게 사회를 뒤짚어 엎는 소설도 아닙니다. 대신 사람의 마음을 움직입니다. 작은 입장이나마 바꿔 놓죠. 이야기는 세상에 퍼지고 사람들의 반응을 이끌어냅니다. 사회가 아니라 사람이 움직입니다. 큰 서술보다 자잘한 시선들이 모여 큰 그림을 그려냅니다. 등장인물들이 살아 숨쉬는 듯 생생합니다. 매끄러운 문장과 과하지 않은 묘사, 담담하게 풀어나가는 문체에 격정적인 이야기가 담기죠. 따라 읽다 보면 심장이 뛰고, 저도 모르게 숨을 멈추기도 여러 번 했습니다.

이야기가 너무 가볍지도 않고, 지나치게 무겁지도 않습니다. 균형을 잘 잡는데 떨어지기는 또 훅 떨어집니다. 모니터로 읽으면서도 종이책을 갈구하게 되는 매력이 있습니다. 거기에 작중작이 정말 매력적입니다. 그러고보면 작가님은 소설 속 소설로 독자들 괴롭히시는 걸 좋아하시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소설을 읽다 보면 작중작을 못 읽는다는게 그렇게 안타까울 수가 없습니다.

주인공이 다 해결하고 때려 부수는 단순한 이야기가 아닙니다. 인간적인 인물들이 자신의 삶을 살아가는 걸 볼 수 있어요. 주인공이 답답하니,전개가 느려서 고구마니 하는 걸 싫어하신다면 아마 마음에 드는 글은 아닐 테지요.

하지만 사람 사는 게 어디 그렇게 쉽답니까. 고뇌 없는 창작자가 그렇게 매력적이겠습니까. 빠르고 강한, 말초적인 자극만 자극은 아니잖습니까.


이야기의 완결을 보고 나서, 이 책을 제 책장에 꼽아두고 싶다는 욕망을 느꼈습니다.

깊이 있는 이야기에 종이의 무게감을 더한 소설을 읽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누가 뭘 읽느냐고 물어보던 간에 좋은 책이라고 말할 자신이 있습니다.


완결이 가까웠다는 걸 느끼면서 많이 아쉬웠습니다. 한 편 한 편 읽는 게 아까웠죠.

하고 싶은 말은 다 하신 듯 미련 없이 완결을 내 버리신 작가님이 조금 야속하기까지 할 정도입니다. 하지만 그만큼 깔끔하게 끝났다고 생각합니다. 여운이 남는 마무리였습니다.


읽고 나면 의미 있는 독서였다고 생각할 수 있는 글입니다. 자신 있게 추천드립니다.



Comment ' 11

  • 작성자
    Lv.7 n2552_ku..
    작성일
    18.11.03 21:43
    No. 1

    소설가 이야기는 흥미가 없는데 추천글을 너무 잘 쓰셔서 무료까진 읽어보고 판단하겠습니다 ~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Lv.51 심심타파하
    작성일
    18.11.03 23:41
    No. 2

    재밌긴한데 2권이후부터가 좀 폭발이되기시작해서 ..
    전 대여점 추천드림~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56 솔릴로퀴
    작성일
    18.11.04 10:58
    No. 3

    연재 중 매일 기다렸던 글입니다. 추강요~~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7 n2552_ku..
    작성일
    18.11.04 13:36
    No. 4

    일단 무료부분까진 봤는데 이걸 판타지 장르에 넣어야 하는가 애매하네요. 판타지보다는 일반문학에 가깝고 글적은분도 일반문학 지망하는 분 같습니다.

    끝까지 다 보지 못해 뭐라 하긴 그런데 , 이 작가분이 위자드 스톤 작가분하고 협업하면 재미있는 결과가 나올 것 같습니다.

    위자드 스톤 작가분은 스토리는 흥미 있게 이끌어 나가는데 비해, 상황을 디테일하게 묘사하는데 약하고

    이 작가분은 글은 잘쓰시는데 스토리에 흥미가 떨어지네요.

    찬성: 7 | 반대: 0

  • 작성자
    Lv.31 dlfrrl
    작성일
    18.11.05 20:19
    No. 5
  • 작성자
    Lv.27 방구석여포
    작성일
    18.11.06 12:58
    No. 6

    초중반까지 결제하며 읽었으나 중후반부터 흥미가 떨어짐. 무료보기까지 딱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5 육경육갑
    작성일
    18.11.07 14:37
    No. 7

    흠 저랑 비슷하신듯 근디 닉넴 재밋으시네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3 madlen99
    작성일
    18.11.09 00:19
    No. 8

    연재중 계속구매해서보고 이북도 구매했습니다
    완결 안되길 바랬지만...
    뒷부분에서 좀 힘빠지는 느낌이지만 재밌게 봤습니다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39 니꼬알
    작성일
    18.11.12 16:43
    No. 9

    재밌어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1 커피조아요
    작성일
    18.11.13 00:59
    No. 10

    완결 까지 결제해서 본소설중 하나.. 초반 중반은 재미있고 흥미도 끌어 좋았지만 후반과 결말은
    안타까운 작품으로 기억에 남아있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28 susia8
    작성일
    18.11.13 22:09
    No. 11

    작가님 힘빠졌는지 갑자기 끝냄. 유료 잘따라가고 있었지만 저는 완결 10편도 안남기고 하차함요. 급조한 마무리 보느니 그 몇백원도 아깝다 싶어서...;;; 꾸준히 유료 따라갈 만큼 선작해놓고 글올라오는 시간맞춰 보곤했지만 작가님 다른소설 올리면 자체스킵할겁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표지 공지
[이벤트 공지] 문피아 추천하기 이벤트 10월 당첨자를 발표합니다.^^!
표지 공지
[이벤트 공지] 문피아 추천하기 이벤트를 진행합니다!^^(수정 2017. 04. 03)
표지 공지
[필독] 추천하기 게시판 이용 방법 (2017. 08. 01)
2
표지
현대판타지
회기의 축복 NEW +5
읽을수록     왕고릴라님의  노력이   보임니다   ......
1
표지
판타지, 퓨전
이런 야설, 태어나서 처음 봅니다! NEW +18
작가와 지인입니다. 어렸을 때부터 알던 사이라는 걸 미리 밝힙니다.   한달전인가, 두달전인가. 작가가 저한테 말하더군요. 야설을 써야......
  • No. 4625
  • Lv.3 3707kk
  • 등록일 : 18.11.18
  • 조회 : 892   좋아요 : 4
1
표지
SF, 판타지
사상최강의 보안관 +33
글쟁이S님의 작품입니다.  이분 글 좋아하시는 분들은 이미 아시겠지만 글쟁이S님의 글들은 결코 가볍지만은 않은 주제가 관통하고 있습니다......
3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2018공모전참가작
입체적인 캐릭터들의 좀비물 추천합니다 +17
오랜만에 또 재밌는 작품을 찾았네요. (feat.좀비물)공모전 작품인데 이 작품이 100화 넘게 쌓이면서도 왜 유료화가 안 되었는지 알수 없을 ......
2
표지
현대판타지, 일반소설
여러분들 생각은 어떠신가요? +13
안녕하세요 문피아에 입문한지 1달가까이 된 새내기 유저입니다^_^ 눈팅만 하다 가입한지는 얼마 안 됬는데 읽다 보니 필력 좋은 작가님들이 많이 ......
  • No. 4622
  • Lv.1 wjddk718
  • 등록일 : 18.11.17
  • 조회 : 603   좋아요 : 0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NPC의 끝을 보여준다, +4
처음 쓰는 추천글인데, 제가 받은 재미를 다른 분께도 공유해보고자 써봅니다.일견 보기에는 어느 헌터물과 크게 달라 보일게 없습니다.그러나, 주인......
  • No. 4621
  • Lv.2 poiewq
  • 등록일 : 18.11.16
  • 조회 : 645   좋아요 : 7
1
표지
현대판타지, 드라마
재미있게 잘 보고 있습니다.
재미있게 잘 보고 있습니다. 런앤런 같은 게임은 그나마 뭔지 알 거 같은데 나머지는 사실상 문외한에 가까울 만큼 생소한 용어도 적지 않습니다. ......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앱스토어의 지배자!!! +11
회귀해서 스마트폰이라는 블루오션을 탐하는 게임 프로그래머의 이야기입니다. 추천글 잘 쓰지도 못하는 사람이지만 이 작품은 주목이 필요해보여서 추천......
2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자살로 생명을 살리는 헌터 +28
여태껏 소설 많이 읽었지만 추천글 남기는건 처음이네요.. 모바일로 쓰는거니 자잘한 오타는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 소설의 도입부에서 주인공은 다른......
1
표지
게임, 퓨전
클래식한 겜판이지만 뭔가 다르다, 하드캐리 서포터 +11
안녕하세요, 문피아 여러분. 중학교 1학년부터 지금 스물 두 살까지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길다고 할 수 있는 시간 동안 장르소설을 읽어온 한 독......
1
표지
무협, 퓨전
구무협의 향취가 묻어나는 글입니다. +18
 제목을 처음 봤을때는 라노벨형 소설인가 했는데 글을 읽어 나가다 보니 라노벨은 전혀 아니고 현재는 성장형 무협 소설로 보입니......
1
표지
퓨전, 판타지
"몬스터를 암살해드립니다"를 추천합니다~ +16
글 읽는 재미에 빠진 지 얼마 안 된 문피즌입니다. 매일 눈팅만 하던 소극적 독자지만, 오늘은 적극성을 발휘해보려 합니다. 우선 추천하고자 하는......
3
표지
판타지
진정한 대작... 너무 현실적이여서 무섭고 슬픈 이야기... +46
진정한 대작입니다. 그리고 너무 현실적이여서 무섭고 슬픈 이야기 입니다.작가님이 뭐랄까? 전업작가가 아니시고 처녀작 같은데, 말도 않되는 필력입......
3
표지
판타지, 전쟁·밀리터리
제독 미하엘 +19
일단 아시는 분은 잘 아시는 작가님이시죠! 보헤미아님^^저는 개인적으로 참 좋아합니다.전작이신 임페리얼 가드와 통일된 세계관이신 레기움 제국을 ......
2
표지
스포츠, 판타지
양판이나 양판아닌 양판같은 하지만 무언가 남는 축구소설.. 지니스카우트 작가님! +24
지금 추천드릴 글은 ‘지니스커우터’를 쓰신 “미스터H”님의 ‘축구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이라는 다소 유치한 제목의 글입니다.  ......
3
표지
로맨스, 현대판타지
안보이는 투명츄 - 제 안에선 탑3안에 드는 19금계 일상소설 +7
똥망캐라 30살까지 동정모쏠이었던 주인공. 어느날 그에게 다가온 서큐버스와 계약하게 되면서 펼쳐지는 19금 시트콤같은 현대물입니다. 저 위의 소......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믿고보는 작가 검미성의 신작! 망겜의 성기사 키 2.26m! 상남자탱커 15살여중생쟝이에오! +35
리니지나 던파같은 게임에 수백만원을 지른 사람이 게임캐릭터의 능력을 얻는다고 영웅이 될수있을까? 보통사람에게는 불가능하겟지만 주인공에겐 가능한듯......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