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6 이르쿠츠크
작성
19.07.09 11:35
조회
1,252
표지

선독점 나, 스탈린이 되었다?!

유료웹소설 > 연재 > 대체역사, 전쟁·밀리터리

새글 유료

세상밖으로
연재수 :
279 회
조회수 :
1,283,068
추천수 :
51,409

1941년 6월 22일 나치 독일의 침공으로 동유럽 전체를 폐허로 만든 4년동안의 끔찍한 전쟁, 독소전쟁이 시작되었습니다. 이 전쟁에서 가장 큰 피해를 본 것은 다름아닌 승리자인 소련이였죠.  최소한으로 잡아도 군인 1000만명, 민간인 2000만명 이상이 죽었고, 아직도 옛 소련 구성국들에는 심심찮게 시체로 이루어진 지층이 발굴됩니다. 산업시설이 몰려있던 소련 서부는 완전히 초토화되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했죠.


이런 참상은 상당부분 소련의 강철의 대원수, 스탈린의 오판과 실책에서 비롯된 부분이 있습니다. 히틀러가 불가침조약을 깨고 침공하지 않을 것이라고 확신했고, 독일이 침공해왔다는 소식을 듣고는 히틀러의 의중이 아닐 것이라고 생각해 대응하지 말 것을 지시했고, 후퇴금지명령을 내려 수백만 병력이 무의미하게 포로가 되게 했고, 충성스럽지만 무능한 장군들을 사령관으로 앉혀 참패를 초래한 것도 스탈린입니다.

물론 스탈린은 히틀러와는 달리 이런 실패에서 배우고 결국 전쟁을 승리로 이끌었지만, 전쟁 초기의 엄청난 피해는 복구하는데 수십년이 걸렸습니다.


그러니 밀덕 중에서도 러빠, 소빠라 자칭하는 이라면 한번쯤 생각해본 적 있을 겁니다. 내가 스탈린의 자리에 있었다면? 소련은 그런 피해를 입고도 결국 전쟁에서 승리할 정도로 엄청난 인력, 생산력, 정신력을 가지고 있었는데, 만약 미래지식을 가지고 스탈린이 한 실책들 대신 소련의 잠재력을 최대로 발휘할 수 있게 소련을 이끈다면?

만약 이런 생각을 해보신 적 있다면 추천합니다. 세상밖으로 작가님의 ‘나, 스탈린이 되었다?!’



마지막으로 독소전쟁기의 군가 한곡


https://www.youtube.com/watch?v=nQVt377u8MI

Священная война(성스러운 전쟁)


Вставай, страна огромная, Вставай на смертный бой. 

С фашистской силой тёмною,С проклятою ордой.

일어나라, 거대한 국가여, 일어나라, 죽음의 전투를 위하여! 

사악한 파시스트 놈들과의, 저주받을 놈들과의 전투를 향해 일어서라!


Пусть ярость благородная,Вскипает, как волна, —

Идёт война народная, Священная война!

고결한 분노가, 파도처럼 끓어오르게 하라.

전 인민의 전쟁이, 성스러운 전쟁이 치뤄지고 있다!


Дадим отпор, душителям Всех пламенных идей,

Насильникам, грабителям, Мучителям людей!

모든 믿음의 압제자를, 침략자를 격퇴하리라.

강간범들을! 약탈자들을! 인간 학대범들을!


Пусть ярость благородная,Вскипает, как волна, —

Идёт война народная, Священная война!

고결한 분노가, 파도처럼 끓어오르게 하라.

전 인민의 전쟁이, 성스러운 전쟁이 치뤄지고 있다!


Не смеют крылья чёрные, Над Родиной летать,

Поля её просторные, Не смеет враг топтать!

검은 날개는 감히 조국 영공을 범하지 못하리.

조국의 광활한 평야를 적은 디딜 수 없다!


Пусть ярость благородная,Вскипает, как волна, —

Идёт война народная, Священная война!

고결한 분노가, 파도처럼 끓어오르게 하라.

전 인민의 전쟁이, 성스러운 전쟁이 치뤄지고 있다!


Гнилой фашистской нечисти, Загоним пулю в лоб,

Отребью человечества Сколотим крепкий гроб!

썩은 파시스트 망령들의, 이마에 총알을 박아 넣으리.

인류의 쓰레기를 위한 튼튼한 관을 짜리라.


Пусть ярость благородная,Вскипает, как волна, —

Идёт война народная, Священная война!

고결한 분노가, 파도처럼 끓어오르게 하라.

전 인민의 전쟁이, 성스러운 전쟁이 치뤄지고 있다!




Comment ' 20

  • 작성자
    Lv.51 꼬마마법사
    작성일
    19.07.09 12:11
    No. 1

    잘 쓴 작품입니다. 고증도 좋고 인간미 넘치는 캐릭터들도 종종 나오죠. 전쟁이야기가 많아서 캐릭터가 주류는 아닙니다.

    기본적으로 독소전쟁은 인류사 최대의 인외마경급 전쟁이죠. 독일군 500만과 소련군 900만이 격돌해서 독일군 전사자만 500만명, 소련군은 최소 1000만명, 소련 민간인도 아마 1000만명은 족히 죽었을겁니다. 미군과 영국군의 역할은 보급, 랜드리스, 전략폭격, 태평양 전쟁 등에서 소련 이상의 역할을 해냈지만 서부전선만 한정해서 보면 사실 동부전선의 일부 구역 정도의 전투에 불과했습니다.

    독소전에서 수많은 인민들은 참혹하게 희생당했지만 결국은 애국심 하나로 자발적으로 끔찍한 전투와 죽음을 감수하기 시작했습니다.

    100명의 학교 동갑 친구 중 홀로 살아남은 병사, 스탈린그라드 전투 개시 때 기갑사단을 하루 이상 저지하면서 전멸한 여고생 고사포 부대, 평균 생존기간이 24시간에 불과한 스탈린그라드의 신병들, 독일군이 공장에 도달할 때까지 T-34를 생산하다가 마지막으로 생산한 T-34를 몰면서 전투를 하러 나간 탱크 공장 근로자들, 낙하산도 없이 야간폭격에 나선 여군 야간 폭격기 부대 등 독소전쟁은 충격과 공포 그리고 평범한 사람들의 영웅적이고 참혹한 희생 이야기로 꽉 차있죠.

    스탈린의 초반실책이 없었다면 이렇게까지 끔찍하고 가슴아픈 비극들이 줄지어 있었을까하는 생각은 안할 수가 없습니다. 그리고 이 작품은 그런 상상을 실현시켜줍니다.

    찬성: 34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67 연참무새1
    작성일
    19.07.09 16:49
    No. 2

    보러갑나다.

    찬성: 2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자하림
    작성일
    19.07.09 17:32
    No. 3

    보러 갑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61 LunStell..
    작성일
    19.07.09 17:12
    No. 4

    요새 재미있게 보는 작품중 하나입니다. 웹연갤 눈팅중에 홍보글 올라온거 보고 한번 들여다봤는데 작가님께서 당시 독소전에 대한 충실한 이해와 인물에 대한 확실한 고증을 바탕으로 전쟁사를 맛깔나게 풀어내시던게 딱 취향저격이더군요. 특히 최근편수 들어서 나타난 적에 대한 설정도 나쁘지 않아 읽는 맛이 있었습니다. 독소전이나 혹은 전쟁사 및 국가총동원 체제등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라면 한번 읽어보실만한 것 같습니다.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34 이스트s
    작성일
    19.07.09 19:09
    No. 5

    개인적으로 세계2차대전 관련 게임을 자주해봐서 재미있게 보고는있데 역시 배경지식이 필요한 소설인듯 합니다.T34,KV1,IS전차 등등 세계2차대전 관련 밀리터리 지식이 지식이 없다면 재미없을겁니다. 하지만 반대로 말하면 이들을 조금이라도 이해하고 있다면 매우 흥미롭고 즐겁게 읽힙니다.

    그리고 빙의물의 최대 단점인 빙의를 해서 모든걸 성공시키고 압살하고 그렇게 소설속 역사를 뒤틀었으면서도 결국 실제 역사대로 진행되어 예측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글의 긴장감을 느낄수 없는 실수들을 이 소설에서는 하지 않고 있습니다.

    역사가 뒤틀림에 따라 상황은 변화하고 주인공을 대항할 상대역을 배치하고 계속해서 행하는 일들이 함정카드가 아닐까 하는 요소들을 배치하여 글의 긴장감을 계속살려 나가면서 재미를 끌어올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주인공을 심하게 과로시켜서 미래 지식만으로 모든걸 해결하는게 아닌 노력한자가 보상받고 이런 성공이 거저 주어는 것이 아니라는것을 계속 확인시켜줍니다.

    그리고 상대 배역의 출신이 너무... 흥미를 끄는군요.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38 보스만
    작성일
    19.07.09 19:26
    No. 6

    승전국의 향기가 불어오는군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2 k2664_kj..
    작성일
    19.07.10 00:39
    No. 7

    솔직히 기존 대역소설들에 비해서 라이트하지는 않음 밀덕 역덕이 좋아할만함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3 간성뇌증
    작성일
    19.07.10 10:07
    No. 8

    소뽕에 취하러 갑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5 밀덕마약
    작성일
    19.07.10 14:08
    No. 9

    개인적으로 작가님을 굴라그에서 짜장면과 군만두만 먹이면서 글만 쓰게 하고싶네요

    찬성: 4 | 반대: 0

  • 작성자
    Lv.45 리시스
    작성일
    19.07.10 14:38
    No. 10

    한국인과 일본인이, 소련과 나치독일로 플레이 하는 하츠 오브 아이언 4! ... 이게아닌가?

    찬성: 6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1 꼬마마법사
    작성일
    19.07.10 16:49
    No. 11

    그렇기는 하지만, 게임으로 치부하기에는 캐릭터들이 좀 살아 있습니다.

    말과 함께 대 평원을 달리다 죽기를 소망하는 늙은 장군, 살아남기 위해 허덕이고 (죽은 전우들의) 전공을 본의아니게 가로채면서 죄책감에 시달리는 어린 병사, 전차를 몰면서 최일선에서 돌격하는 미친 사단장, 스탈린의 의심과 편집증 인격을 이겨내기 위한 우리 주인공의 정신적 투쟁, 마더 러시아의 은혜로운 누님들을 눈앞에 두고서도 비아그라가 없어서 울고 있는 우리 주인공 ㅠㅠ

    찬성: 4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5 리시스
    작성일
    19.07.10 17:30
    No. 12

    일단 고개숙인 남자이신 대원수님이 너무 불쌍하긴 하더군요... 아무튼 덕분에 오랜만에 하츠오브아이언이 땡기네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74 호랑무늬곰
    작성일
    19.07.10 16:33
    No. 13

    혁명문학추ㅋㅋㅋㅋㅋㅋ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38 보스만
    작성일
    19.07.10 17:31
    No. 14

    작가가 HOI를 할 확률이 매우 높음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8 needrive..
    작성일
    19.07.10 22:27
    No. 15

    재미있네요 ㅎㅎ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38 Tartaros
    작성일
    19.07.11 01:33
    No. 16

    여기서 읽어보니 재밌어서 뒷내용이 너무 궁금해 원래 올리던곳 이라는데를 찾아가 이후 내용을 읽어 봤는데
    미국과 김구, 이승만을 배척하고 김원봉과 박헌영, 여운형을 이용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세우도록할 예정이라고 나오는 소설입니다.

    찬성: 0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1 앙띠
    작성일
    19.07.11 02:03
    No. 17

    공산주의를 왜 좋아하는지 모르겠네요

    찬성: 2 | 반대: 4

  • 작성자
    Lv.32 wonywony
    작성일
    19.07.12 09:43
    No. 18

    이거 진짜 재밌어요 ㅋㅋ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50 SWMON
    작성일
    19.07.15 03:10
    No. 19

    전 독빠라 ㅠㅠ 제피소님꺼 즐겨봤었는데 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77 프라디스
    작성일
    19.08.27 04:07
    No. 20

    스탈린이 별로라서 안땡기는 글...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10
표지
퓨전, 판타지
이 작품 거르시는 분들이 안타까워서 추천해봅니다. +74
안녕하십니까. 평소 글은 물론 일기도 안쓰는 사람이라서,  추천글을 어떻게 써야할지 모르겠네요. 다만 이 작품을 꼭 읽어보셨으면 좋겠다......
5
표지
스포츠, 일반소설
늘 처음이 어려운 글 ... 재미 있습니다! +6
늘 처음이 어려운 글을 쓰는 분 입니다단지 처음 몇편을 지나면재미있는 글을 읽을 수 있습니다글을 읽으며무엇인가 얻는다 라고 느낄 수도 있습니다빈......
  • No. 5515
  • Lv.58 능화
  • 등록일 : 19.07.30
  • 조회 : 1,129   좋아요 : 18
1
표지
판타지, 퓨전
망나니는 죽었다 +7
안녕하세요 문피아에서 오랫동안 서식하고있던 책벌레입니다사실 추천글을 써보는게 처음이라 어떻게 써야할지 감도 안옵니다 재밌는 소설에 선작수가 늘길......
  • No. 5514
  • Lv.55
  • 등록일 : 19.07.30
  • 조회 : 963   좋아요 : 13
1
표지
판타지, 대체역사
삼국지의 후반을 되돌아보게하는 글을 보고... +14
흔히 삼국지를 읽을 때 오정원에서 떨어진제갈량의 죽음을 기점으로 많이들 종료합니다그렇기에 삼국지의 후반에 대해서는 관심도 애정도 부족한 것이 사......
3
표지
판타지, 무협
학사신공과 함께 보면 좋을 듯한 선협풍 소설. +9
우연히 보게 되었는데 상당히 재미있어서 많은 분들에게 알리고자 테블릿으로 추천글을 씁니다. 내용과 설정이 학사신공과 비슷한 부분이 있습니다. (......
1
표지
대체역사
나는 제국익문사였다 +4
조선시대 말 고종 재위시절로 회귀한 현대인의 활약상을 그린 작품으로 일본 제국주의에 의하여 패망한 조선은 1905년 일본에 외......
8
표지
현대판타지, 공포·미스테리
정신을 차려보면, 당신은 페이지를 넘기고 있을것이다. +58
먼저 추천하기 전. 저는 추천 글을 처음 써봅니다. 어수룩한 점 미리 사과드립니다. 당신은 나폴리탄 괴담이라고 아십니까? 어떠십니까? 이 무슨 ......
4
표지
판타지, 전쟁·밀리터리
영주는 왜 옷을 벗었는가 +28
재작년에 ‘꼬마 영주와 전투 골렘’을 쓰신 호질님 작품입니다. ‘벌써 벗은 영주님’은 딱 봐도 어그로성 제목입니다. 호기심에 클릭하게 되죠. 그......
2
표지
대체역사, 전쟁·밀리터리
히틀러로 살아남기 +12
   제가 추천해드리고픈 작품은 -무료- , -완결작-인 ‘히틀러로 살아남기’입니다.      이야......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노력하는 작가의 글 - 핵먼치킨 생활안전과 5팀! +19
  이 추천글을 작성하는 필자는 남들에겐 찰나라 여길 짤막한 시간 동안 ‘야매비평가A’ 로 활동해 왔습니다만, 요즘은 비평쪽보다는 자유......
1
표지
스포츠
야구소설 mitt 추천합니다. +7
오래전 추천을 한 번 한것 같은데 5년정도는 지난거 같으니 봐주세요 헤헤..스포츠 물은 현실과 상당히 맞닿아 있다고 느껴지면서도주인공을 따라 함......
4
표지
무협, 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나만 알고 있는 맛 집 같은 소설 추천합니다. +14
안녕하세요!   하늘에 노래하다!  제 생각에 글의 재미나 작가님의 성실함, 친절성에 비해서 너~무도 선호작 수가 적......
8
표지
현대판타지, 공포·미스테리
비오는 날엔 공포소설이 제일이쥐! +40
여러분은 공포에 대해 얼마나 무덤덤하세요?  전 5살 때 그렘린 본 게 최초의 공포영화였는데 어른들 말이 제가 참 해맑게 웃으면서 봤대......
5
표지
스포츠, 현대판타지
차근차근 성장해 나가는 축구드라마 +12
몰락해버린 구단을 위해 다시 돌아온 주인공의 분투로 명가건설을 위해 모여든 좋은 인연과회귀빨보다 더 강력한 구단을 응원하는 사람들의소소하지만 재......
1
표지
판타지, 현대판타지
(07.30수정)그럭저럭 볼만한 헌터물 +23
안녕하세요!분홍빛날개입니다.이번에는 나름 재미있지만 선작이 매우 낮은 작품이 안타까워서 추천글을 쓰게 되었어요. 돈이 안되면 연중될테니까요..ㅠ......
8
표지
스포츠, 일반소설
축구감독 이야기 ... +9
하나더 추천해요.어느 이탈리안 감독의 스코틀랜드 축구이야기 입니다.추천하는 이유는1. 계속 다른 리그는 언급된 축구이야기가 많은데 스코티쉬프리미......
3
표지
스포츠, 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환생축구 ... 유료 전환전 주말용 +11
축구소설입니다 ... 주인공이 환생해서 그리고 특별한 능력가져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활동을 하게되는 크게 챕터가 2개 있는데 어린시절(스페인 유......
2
표지
대체역사, 현대판타지
바이킹이 주인공인 중세 게임 소설. +12
안녕하세요! 이번에 제가 추천할 글은 바이킹 된 김에 왕까지입니다. 작가님께 25화 찍으면 추천하겠다고 댓글로 말씀드렸는데, 정말 제 마음에 쏙......
1
표지
판타지
이세계 사이비종교 소설 추천합니다. +5
  신준 작가님이 쓰신 ‘이교도로 살아남기’라는 소설입니다.   예전에 ‘깡패가 종말에서 살아남는 법’이라는......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픽미업 작가님의 차기작 다크판타지 +17
추천글을 처음 쓰는데 그냥 작품이 재미있고 나름 작품성도 가지고 있어서 짧은 견해와 지식으로 추천글을 써봅니다. 이 글은 픽미업을 쓰신 해르모드......
  • No. 5497
  • Lv.20 Retimes
  • 등록일 : 19.07.26
  • 조회 : 1,116   좋아요 : 19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