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용기내어 추천합니다

작성자
Lv.6 elsa96
작성
19.05.12 21:42
조회
2,077
표지

선독점 천재 컨설턴트 : 투자의 신

유료웹소설 > 연재 > 현대판타지, 대체역사

유료 완결

블랙민
연재수 :
106 회
조회수 :
1,159,056
추천수 :
22,203

 댓글도 몇 번 달아보지 않았는데... 다른 독자님들께서 쓰신 추천글을 읽어만 보다가 용기를 내어 제가 재미있게 읽고 있는 글에 대해 조심스럽게 소개해볼까 합니다.

 

 제가 추천하는 글은 [천재 컨설턴트 : 투자의 신] 입니다.

 

 작가님께서 공모전 초반에 올리셨던 전작 [AI가 너무 똑똑해] AI호컴에 매료되어 작가님의 글을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우선 [천재 컨설턴트 : 투자의 신]의 스토리는 미래의 천재 수학자가 리만가설을 증명해 제타함수를 통해서 30년 전 과거의 자신에게 기억을 전송하다가 어느 시점에서 지병으로 그만 쩝. 리만가설이고 제타함수고 제가 잘 몰라서... 아무튼 회귀하는 방식이 아닌, 과거의 자신에게 기억을 전송한다는 설정이 신선했습니다.

 

 19살 기억을 전송받은 소년은 대학생이 되어 햄버거 가게를 시작하고, 그걸로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면서 차츰차츰 돈을 벌기 시작합니다. 당연히 전송 받은 기억으로 쉽게 돈을 벌겠구나 싶었는데 주인공은 그 전송받은 기억을 그냥 꿈 정도로 알고 자신의 능력으로 사업을 시작합니다. 제목과 같이 기업분석과 컨설팅 방면에 탁월한 능력을 보여주며 승승장구하고 있습니다. 최신화에선 주식으로도 돈을 많이 벌더군요.

 

 1997년부터 시작되는 이야기인데... 제가 96학번이라... 간간이 나오는 그 당시 시대상이제 감성을 자극했습니다. IMF 외환위기에 관한 기사들, 모두들 힘들었던 시기에 조금이나마 기운을 북돋아주었던 박찬호 선수의 승전보, 대학생 때 소문으로만 들었던 번개맨 아저씨 이야기 등등 ... 옛날 기억도 새록새록 나고요. 제 나이 또래 독자님들은 많은 흥미를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

 

 장점은 글이 술술 읽히고 연참이 자주 되어서 좋았구요. 전작을 엎고 이번 공모전에 새로 출품하는 글이어서 분량 맞추시느라 5연참을 두 번이나 해내더군요. 끝까지 노력하는 모습에 감동받아 이렇게 추천글을 적게 되었구요^^

 그리고 마치 경영학개론?? 투자성공스토리?? 그런 것을 읽는 느낌을 줍니다. 나혼자 천재DNA랑은 좀 다른 느낌이지만 전문가적 냄새가 좀 난다고 할까요?

 4학년짜리 아들이 고등학생이 되어 한 번은 읽어보았으면 하는 글입니다. ^^

 

 단점은... 우선 전 서사와 로맨스를 좋아하는데... 그 부분이 좀 부족해 보입니다. 주인공의 옆에서 항상 헌신하는 여자친구가 있긴 한데 로맨스가 좀 부족. 서사부분도 좀 그렇구요.

 그리고 작가님이 왜 그런지는 모르겠는데 자꾸 1화 도입부에서 정치인을 도입합니다. 전작 [AI가 너무 똑똑해]에서는 보수층에서 엄청 욕을 먹더니... 이번 1화에선 박정희 대통령을 끌고와 진보층에서 엄청 욕을 먹었습니다. 제가 최신화까지 다 읽어봤을 때 김영삼 김대중 대통령 얘기도 나오는데 거의 중립적입니다. 두분다 모두 좋게 평가를 하시는 것 같아요. 굳이 안써도 되는 얘기를 왜 써서 욕을 먹는지... 그 부분이 좀 이해가 안됩니다.

 

 결론을 얘기하자면 막 와!! 하는 재미는 솔직히 없습니다. 중간중간 피식하는 정도고. 그런데 또 읽다보면 글이 술술 읽혀서 그런지 그 당시로 돌아간 느낌도 듭니다. 기업분석하고 투자하고 뭘 하던지 컨설턴트다운 분석을 합니다. 기업, 경영물, 투자 이런 것 좋아하시는 분들에겐 잘 맞을 것 같네요.

 

 그럼 이만.

 글솜씨가 부족해서 두서가 없었네요... 괜히 작가님에게 누만 끼치게 되는 것 아닌지 모르겠어요...

 




Comment ' 34

  • 작성자
    Lv.17 아마나아
    작성일
    19.05.13 15:29
    No. 21

    총맞고 뒤진 놈이요? ㅎㅎ

    찬성: 22 | 반대: 1

  • 작성자
    Lv.91 흙퍼먹
    작성일
    19.05.13 16:07
    No. 22

    일본 문화를 그렇게 싫어하면서 일제도 그렇게 싫어하면서..

    본인은 일본 군사 처럼 칼들고 설치고.. 뒤질때 제일 잘나가는 여대생 가수를 불러

    일본 노래 시켜서 듣다가 총 맞고 가셨죠 ~ 캬~

    나는 좋아하지만 니들은 하지마라~

    찬성: 23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63 vcombo33
    작성일
    19.05.13 17:12
    No. 23

    아주기냥 화려하게 가는 냥반이었죠 ㅋㅋㅋㅋ
    너무 화려서해서 글에서조차 안봤으면 하는냥반 ^^

    찬성: 17 | 반대: 1

  • 작성자
    Lv.56 이블바론
    작성일
    19.05.13 16:32
    No. 24

    박정희고 나발이고 그냥 글이 별로임

    찬성: 15 | 반대: 0

  • 작성자
    Lv.65 주판알
    작성일
    19.05.13 23:29
    No. 25

    어휴 볼사람보고 안볼사람 안보면 되는걸 뭐 다까끼가 어떻고 도요타가 어떻고 미주알고주알 따지고있네

    찬성: 1 | 반대: 15

  • 답글
    작성자
    Lv.47 카뮴
    작성일
    19.05.14 05:11
    No. 26

    ??재미만 있으면 히틀러 모에화 소설 읽기 가능?

    찬성: 12 | 반대: 0

  • 작성자
    Lv.24 연참의신
    작성일
    19.05.14 06:34
    No. 27

    독재는 민주주의의 적입니다. 자꾸 잊어버리는 분들이 있네요.

    찬성: 11 | 반대: 0

  • 작성자
    Lv.24 연참의신
    작성일
    19.05.14 11:13
    No. 28

    친인척이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억울하게 고통받다 죽었어도 작가가 박정희 환생 이딴 소리를 썼을까? 독재에 대한 경각심이 없는 건 전쟁이 없어 평화로우니 군인 우습게 아는 의식하고 똑같은 수준인데 뭐가 부끄러운 줄도 모르더라. 독재에 대한 혐오는 좌우를 떠나 민주시민의 기본 의무이거늘. 시간이 지나고나면 별 의미가 없다나?

    찬성: 13 | 반대: 1

  • 작성자
    Lv.19 k3773_vo..
    작성일
    19.05.14 13:35
    No. 29

    뭐 박정희가 뭐 같긴 하지만 고속도로로 개통은 잘했죠
    욕할건 욕하고 잘한것 까지는 욕하지 맙시다

    찬성: 3 | 반대: 10

  • 작성자
    Lv.25 g548
    작성일
    19.05.14 16:57
    No. 30

    신고된 글이라 볼 수 없습니다.

  • 작성자
    Personacon 霧梟
    작성일
    19.05.15 04:51
    No. 31

    연쇄살인마가 죽인 사람 중에 악인 한둘 끼어있다고 공과를 논할 사람들일세...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55 올라가다
    작성일
    19.05.16 01:02
    No. 32

    독제자 찬양하는 소설을 쓸 사람을 알고 있습니다.
    ATM기라 불리는 1호, 2호, 3호... 와 그들과 동류이겠죠.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99 글로리엔젤
    작성일
    19.05.17 09:17
    No. 33

    추천할게 없어서 기껏 용기낸게 이딴거라니...그냥 평생 용기내지말기를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20 마루다롱
    작성일
    19.05.26 19:15
    No. 34

    박정희를 숭배;;;; 추천글에서 설명하신 내용은 호기심이 가지만 역시 이것만큼은 안되겠습니담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6
표지
판타지, 게임  2019공모전참가작
동화같은 느낌, 사후세계에서 안녕하세요 +6
해피엔딩 좋아하십니까? 저는 대부분 사람들이 해피엔딩을 좋아한다고 생각하고 그렇게 알고 있습니다. 이 소설 제목처럼 주인공은 이 세상에서 살다 ......
4
표지
퓨전, 대체역사
인질공녀는 집에 좀 가고 싶다. +14
최근 문피아에 다양한 소재의 대체역사물들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기존에는 역사의 오욕을 씻고 부국 강병을 추구하는 흐름인데, 최근에는 한반도에 국......
  • No. 5295
  • Lv.54 B사감
  • 등록일 : 19.06.01
  • 조회 : 848   좋아요 : 34
1
표지
판타지, 퓨전
주인공이 힘을 숨기는척함 +5
주인공이 힘을 드러내지않으려고 하지만 상황이 힘을 드러내야할 상황이 생겼을때 다른 소설처럼 고민하다가 주변사람들 다죽고서야 드러내는 소설이 아니......
  • No. 5294
  • Lv.15 edc1102
  • 등록일 : 19.06.01
  • 조회 : 1,311   좋아요 : 4
2
표지
무협, 판타지
바램 +4
아~ 정말 재미있읍니다 . 다른 소설과 틀리것이 많이 있고 그리고 스토리가 아주 안정적으로 노련한 작가님이 쓰시는것처럼 잘 스토리 흐름을 아주 ......
5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크리셰는 흔하지만 케릭터들이 살아있내 +10
정말한가하고 선호작도 오링이고 해서읽기시작했는대뭐 진행은 크게 예상에서 벗어나는 것은없는대 케릭터들이 하나하나 살아있는 글이내요.스쳐가는 액스트......
10
표지
퓨전, 판타지
잊혀졌던 활자의 느낌. 과거 명작들을 추억하며 +26
현재의 장르문학은 말 그대로 찰나의 순간에 소비되는 문학이 되어버렸다. 이는 장르문학이라는 그 특징에서 오는 가벼움에 의한것이지만, 그래도 과거......
6
표지
퓨전, 현대판타지
암울하고 불친절하나 결국에는 유쾌한 분위기의 작품 +8
우리의 주인공은 객관적으로 보자면 아주 불우한 친구입니다. 두 가지 특이체질 때문이죠. 하나는 아이큐입니다. 주인공의 아이큐는 84로, 평균치를......
  • No. 5290
  • Lv.9 Tminute
  • 등록일 : 19.05.31
  • 조회 : 841   좋아요 : 42
10
표지
퓨전, 판타지
제목은 별 것 없지만 내용은 별천지인 소설 +43
사실 이 글이 무료연재 될때 약 3화정도까지 읽고 그만둔 적이 있었다. 초반에 설명이 너무 많고 지루하다고  느꼈기 때문이다. 그리고 ......
  • No. 5289
  • Lv.37 Arkadas
  • 등록일 : 19.05.31
  • 조회 : 2,191   좋아요 : 85
2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톱배우 매니지먼트 +5
완결이 난 배우물 입니다 ...주인공인 어찌어찌해서 스탯창 이라는 능력을 가지게 되고 이것을 이용해서 로드매니저에서 매니저로 실장으로 팀장으로 ......
1
표지

추천글입니다. +10
뭐라 인사차례드릴말은 없기에, 바로 본론으로 들가겠습니다. 1.기본적 소개. 제목은 [나만 클리어한 게임이 현실로] 작가님은 멍멍킴. 전적은 [......
  • No. 5287
  • Lv.59 00602
  • 등록일 : 19.05.30
  • 조회 : 1,312   좋아요 : 18
2
표지
무협
고전 스타일의 무협지 추천 드립니다. +8
정말 오랜만에 무협지 다운 소설을 읽게되었습니다.  이미 완결된 소설이라 끝까지 읽은 후에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글을......
1
표지
현대판타지, 무협
이상형을 만난 느낌을 주네요, 글이. +16
우와. 진짜 첫편부터 우와- 란 생각밖에 안 들었어요. 무슨 스펀지처럼 읽는 내내 사람을 쭉 빨아들이는 글의 힘이 장난 아니란 느낌이 들었달까요......
1
표지
판타지, 현대판타지
제육덮밥 좋아하시나요 +9
저는 제육덮밥을 좋아합니다.일주일 내내 점심을 제육덮밥으로 먹고서도 또 먹을 수 있을정도로요.제육덮밥은 어딜가나 맛이 비슷비슷 하지만은, 개중에......
2
표지
현대판타지
숨어있던 작품 "대호 심부름센터"를 소개합니다. +4
오늘은 [대호 심부름센터]라는 글을 소개합니다.   “홍얼” 작가님이 쓰셨습니다.   어린 시절 홀로된 주인공을 강진 덕룡사라......
  • No. 5283
  • Lv.44 basal
  • 등록일 : 19.05.30
  • 조회 : 1,215   좋아요 : 9
4
표지
게임, 스포츠  2019공모전참가작
LoL 몰라도 볼수있는 겜 판 +46
마치 야구나 축구 계열 소설 스타일로 LoL 플레이어에 대한 관점의 소설.주인공이 4부리그 를거처 2부리그 이성으로 승격. 이적하는 등 스포츠 ......
  • No. 5282
  • Lv.3 ryuib2
  • 등록일 : 19.05.30
  • 조회 : 1,597   좋아요 : 16
5
표지
현대판타지, 판타지
너 내 신도가 되어라 +43
너무 자주 추천란에 출몰해서 민망하네요. 문피아에 재미난 글이 너무 많아서 자주 추천란을 들락거리게 되는 것 같아요. 오늘 추천하고 싶은 글은 ......
1
표지
판타지, 퓨전
묵향 2부 느낌의 판타지 +34
저는 정통 판타지, 정통 무협을 좋아하고, 회귀, 환생, 시스템창, 차원이동 등의 장르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1서클, 2서클, 소드 익스퍼트, ......
  • No. 5280
  • Lv.35 편곤
  • 등록일 : 19.05.29
  • 조회 : 2,042   좋아요 : 40
1
표지
현대판타지
어머니의 손맛으로 한식의 제왕이 되다. +5
필건님의 한식의 제왕이라는 작품입니다. 현재까지 연재분량은 10회까지 밖에 안되어서 추천하기가 조금 애매하지만... 그래도 한식요리와 관련된 이......
1
표지
현대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가르침과 배움이 노래처럼 어우러진 글 추천해요 +7
문피아에서 두번째로 쓰는 추천글이네요.^^ 참고로 저는 굉장한 음치에 박치인, 소위 음악에는 문외한 중에서도 문외한입니다. 사람은 원래 가질 수......
2
표지
무협
오랜만에 읽어보는 정통무협의 향수 '귀소곡' +6
제가 오늘 추천드리려고 하는 소설은 변재흠 작가님의 '귀소곡'이라는 무협소설입니다.  신인이신거 같은데 읽으면서 정말 문장력과 주인공의......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