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28 chamchi0..
작성
19.10.17 13:27
조회
988
표지

선독점 역대급 제작사의 탄생

유료웹소설 > 연재 > 현대판타지

새글 유료

유나파파
연재수 :
137 회
조회수 :
914,812
추천수 :
26,829



항상 문피아 추천란에서 좋은 소설들을 많이 추천받고 있는데 

저도 지금 재밌게 보고있는 작품 혹시 같은 취향이신 분들에게 도움이 될까 싶어 처음으로 추천글을 써봅니다.


유나파파님의 <역대급 제작사의 탄생>


일단 저는 영화 제작사, 시나리오 작가, 드라마 제작자물을 상당히 좋아합니다ㅎㅎ


이 작품은 사력을 다한 시나리오로 처음 입봉작품을 맡게 된 이준호감독(주인공)이 제작사와 투자사의 횡포로 원하던대로 작품을 완성시키지 못하고  ‘실패한 감독’이라는 불명예를 안고 추락하면서부터 시작합니다. 본인이 정말 원하던 영화를 찍는 일을 할 수 없게 되자, 겨우 여기저기서 편집일을 맡아 입에 풀질이나 하면서 절망 속에 살던 주인공은 어느 날 일거리도 떨어지고 할 일이 없어지자 잔뜩 술에 취해 인터넷 여기저기에 ‘도와 달라’는 말을 써놓고 잠이 듭니다.


인생을 다 바친 단 한 가지, 다시 영화를 찍고 싶다는 그 간절한 열망에 응한 것은 신도, 어떤 세계 외적인 존재나 마법은 아닙니다. 잠에서 깨어난 이준호 감독에게 연락한 것은 ‘아테나’라는 CG 편집자. 그녀가 누구인지는 알 수 없지만, 엄청난 재력과 능력으로 머릿속에만 존재하던 어떤 그림이나 장면을 아주 빠르고 정확하게, 영상으로 표현하고 구현합니다. 


(솔직히 아직 소설 회차가 많지 않은 편이라, 아테나가 정확히 누구인지에 대해서는 나오지 않습니다. 다만 그저 제 추측에ㅠㅠ 판타지적 존재는 아닐 것 같아서..)


 이후의 내용은, 이준호 감독이 자신을 절망에서부터 끌어낸 이 아테나의 도움을 받아, 그리고 다시 영화를 찍겠다고 마음먹은 후부터는 과거의 인맥이나 우연한 기회들로 만난 사람들과 힘을 합하여 영화를 제작하는 쪽으로 전개됩니다. 



일단 이 작품을 제가 추천하게 된 이유를 몇 가지 쓰자면


- 초반에는 ‘아니..CG작업하는 아테나 능력이 너무 넘사벽인데다 이것만으로 영화제작을 한다는게 말이되나’ 라는 생각이 들었고, 아무래도 작품 초입부분에는 아테나의 능력에 기대는 식으로 전개가 됩니다만

갈수록 이 작품에서 하고 싶은 이야기가 ‘CG능력과 개쩌는 재력이 있으면 영화 만들수있다’가 아니라, 

영화를 만드는 데에 어떤 사람들과 능력들이 필요한지, 자신이 가지고 있는 능력과 다른 사람들의 도움을 가지고 어떻게 활용을 해야 하는지, 그리고 주인공 본인이 가지고 있는 영화 제작에 대한 열망과 작품 속에 나오는 배우들과 시나리오 작가들, 컨셉아트 제작자들의 자신이 하고 있는 일에 대한 자부심과 열정이 잘 어우러질 수 있다면 어떤 결과가 나올 수 있을지에 대한 아주 긍정적인 상상력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실제로 전개되는 현재 후반부에는 아테나가 위주라고는 전혀 말할 수가 없구요. (물론 여전히 치트키수준인 것은 맞지만요)


-아직 회수가 많지는 않습니다 (29화) 그러나 꾸준히 연재하고 계시고, 실제로 작가님 전작은 보지는 않았지만 완결작과 출간작도 있는 분이라 완결이나 완성도에 대한 걱정은 하지 않아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게다가 한 회수에 상당히 괜찮은 전개속도와 용량이 있어서 29화까지 보고나니 아, 재밌는데 같이 볼 사람들이 더 많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 영화 제작사에 대한 글을 쓰면서 영화 제작사 환경에 대한 표현이 두루뭉실하면 당연히 안되겠지요. 제작과정이나 액션스쿨, CG 작업에 대해서도 전문용어로 모르는 사람도 이해하기 쉽게 구체적으로 서술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그렇게 하나하나 해나가는게 목표치를 향해 하나씩 클리어하는 것 같아서 재밌습니다.


-영화 제작뿐만 아니라 쩌는 CG능력과 주인공 감독의 시나리오 제작, 연출 능력 등등으로 CF나 뮤직비디오 쪽도 맡아서 제작하는데, 각각의 영상물이 스타일이 다르다보니 각 부분에서 필요로 하는 부분도 다르고 그래서 그 때마다 새로운 인물들이 영입되면서 스케일이 점점 커지고 있는 것도 재밌네요.


- 이건 완전 제 취향에 관한 이야기지만.. 저는 사람이 어딘가에서 오는지 알 수도 없는 ‘무언가를 하고싶다’는 열정에, 아무리봐도 환경은 답이 없지만 기어이 도전해서 실패했거나, 혹은 여전히 도전하고 있는 사람들이 만나서 그 도전의 가치가 있는 결과를 얻어내는 이야기들을 좋아합니다.  현실이 노답이라 그런가 괜히 감정이입해서 기뻐하고 그러네요. 




더 써볼까했는데 그냥 제 취향만 주구장창 나올 것 같아서 여기까지만 하려고 합니다. 화수가 아직 적은 편이라 보류하시는 분이나 취향이 아닌 분도 있겠지만 이런 류의 작품 좋아하신다면, 그리고 재밌게 보고 있는 독자님들과(저 포함)  같이 가실 분도 있으실 수 있다는 희망(? 을 품으며 마무리하겠습니다.

길고 웅앵웅한 추천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Comment ' 11

  • 작성자
    Lv.31 sublimat..
    작성일
    19.10.17 16:45
    No. 1

    사람의 형태를 한 기계장치 신 이네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62 찰리호텔
    작성일
    19.10.17 17:05
    No. 2

    웅앵웅??

    찬성: 6 | 반대: 0

  • 작성자
    Lv.66 suzan
    작성일
    19.10.17 19:55
    No. 3

    괜찮네요. 특히 작중 제작되는 영상 내용에 대한 상세한 묘사가 좋은 듯. 글로 시각을, 특히 환상적인 광경을 전달하는게 쉽지가 않은데 말입니다. 다만 어색한 문장이나 단어가 꽤 자주 나오는건 아쉽네요.
    그리고 아테나는 추천글과 달리 아무리 봐도 판타지 그 자체... 판타지가 아니면 SF겠고요. 이름대로 신이라거나 미래에서 온 AI라거나 하는게 아니면 작중에서 보여주는 활약은 못 할 듯. 창의성이 없다는걸로 봐서는 후자가 아닐까 싶지만요.

    찬성: 6 | 반대: 0

  • 작성자
    Lv.43 카티
    작성일
    19.10.17 20:56
    No. 4

    얼마전 영완작가가 영화소설하나 졸작내버리는바람에 좋아하던장르지만 접었는데 한번 가봅니다

    찬성: 4 | 반대: 0

  • 작성자
    Lv.28 헤나투
    작성일
    19.10.17 20:59
    No. 5

    정성스러운 추천글에 이끌려서 연재분 다 봤는데 재밌네요. 전개가 스피디하면서도 부분 부분 묘사가 상세하네요. 물론 이게 말이 되나 싶은 부분이 없는 건 아니지만 괜찮네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26 ㄹ현
    작성일
    19.10.18 08:33
    No. 6

    영화제작물 좋아하는데 재밌게 보고왔습니다. 추천 글 때문에 보게되었는데 충분히 만족하면서 봤어요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70 홍가55
    작성일
    19.10.18 10:43
    No. 7

    오~ 진심이 담긴 추천글 !!
    달려갑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35 출발출발
    작성일
    19.10.19 04:11
    No. 8

    초반 전문용어들이 어렵긴 하지만 몰입도가 좋고 시나리오에 대한 묘사가 생생해서 좋습니다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32 Stiop
    작성일
    19.10.19 21:08
    No. 9

    덕분에 정주행하고 왔습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82 미르별
    작성일
    19.10.22 20:40
    No. 10

    제가 느끼기엔 그냥 소재만 조금 다른 비슷한 류의 클리셰 덩어리 사이다 추구 소설이네요
    갑질에 무너진 주인공, 갑질한 사람은 깨지고 주인공 주변에는 남들이 못 찾은 인재들로 넘치고, 하는 일은 다 잘 되고
    물론 이런 것들도 잘 쓰면 재밌는 소설이 되지만 얘는 그냥 뻔하고 과하네요
    자! 사이다야 마셔 하는 느낌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82 본아뻬띠
    작성일
    19.10.29 13:55
    No. 11

    좀 납득이 안가는게 .비인간적인 cg능력과 시대를 뛰어넘은 기술을 가진 드론 까지 가지고 영화를 찍었으면서 자꾸 저예산으로 찍은 영화라는걸 강조 하네요 감독의 빛나는 아이디어로 부족한 예산을 커버하는 씬을 만든것도 아니고 걍 돈대신 미래기술 초능력이 들어간셈인데 저예산 영화라고 계속 이야기하는 이율 모르겠네요

    찬성: 1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1
표지

산지에서 따끈따끈하게 온 빌런 +9
대략적 내용은어느날 '사신'의 망토가 주인공에게 왔고ㄹㅇ 사신의 망토라서 이게 잘못되면 온갖 코스믹 잡것들이 몰려오는데...아무튼 이 킹왕짱 망......
5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매력있는 악당이 있는 소설 +12
처음은 미국대통령이 죽으면서 시작합니다.그 후 검사가 나타나서 활개치는 소설입니다.요즘 소설보면 주인공 돋보이게 하려고 악당들 강제 지능 다운되......
  • No. 5892
  • Lv.25 phe1212
  • 등록일 : 19.12.07
  • 조회 : 1,128   좋아요 : 15
1
표지
현대판타지, 무협
선무협소설입니다 +2
고구마를 싫어하는 사람은 소설을 추천하지 않습니다 .이소설은 무공이 존재하는 세계관입니다.세계관이 다른소설과 다른것이 무림이라는 세계만 있는것이......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볼만한 회귀물 추천합니다. +10
회귀해서 그림자 군주인데 볼만합니다.주인공이 회귀해서 먼치긴으로서 탑에 올라가고 길드를 만들어 종말을 대비하는 소재입니다. 흔한 소재가 잘 버무......
  • No. 5890
  • Lv.55 pdjtamg
  • 등록일 : 19.12.07
  • 조회 : 957   좋아요 : 9
4
표지
현대판타지
깔끔한 요리소설 추천합니다. +16
히든 퀘스트로 탑셰프라는 작품입니다. 개인적으로 요리소설을 참 좋아합니다. 네X버에서 타 작가들이 연재하는 먹방/요리 웹툰/소설들도 어지간하면 ......
  • No. 5889
  • Lv.17 RefL
  • 등록일 : 19.12.07
  • 조회 : 583   좋아요 : 30
1
표지
무협, 퓨전
상당히 재미있는 선협물 +8
재미에 비해서 사람들이 별로 안 보시는 것 같아서 추천합니다.이 작가님 전작도 꽤 볼만한데 사람들이 적게 보더라고요..왜 그런지 모르겠네요.바로......
4
표지
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흡인력을 놓치지 않는 소설, 아직도 무료?! +14
글재주가 없어서, 재미있게 보는 소설들에 거의 추천글을 써본 적이 없는데 이 글은 퀄러티 대비 조회수가 턱없이 낮은 듯하여 약간의 긴장과 함께 ......
10
표지
전쟁·밀리터리, 퓨전
위탁요원 위신호 추천합니다 +26
작가님은 '더 스트라이크'를 쓰신 위선호 작가님입니다. 제가 알고있기로는 더 스트라이크, 이블 엠파이어, 위탁요원 위신호 이렇게 3작품 연재하신......
3
표지
무협
흑천의 칼이 울어 +12
겨루님의 연재작 ` 흑천의 칼이 울어`를 추천합니다 저는 30여년 전부터  김용선생의 모든 작품부터 읽기 시작하여 우리나라 &......
  • No. 5885
  • Lv.60 은소
  • 등록일 : 19.12.05
  • 조회 : 594   좋아요 : 16
1
표지
퓨전, 현대판타지
신인사원이 활약하는 재미난 글 +4
간단하게 신입사원이 벼락을 맞고 능력을 얻으면서 펼치는 활약상입니다 그렇지만 슈퍼맨처럼 아주 동떨어진 것은 아니고 회사 동료들과 잘어울......
  • No. 5884
  • Lv.64 죠리
  • 등록일 : 19.12.05
  • 조회 : 893   좋아요 : 13
5
표지
현대판타지, 드라마
인생에 꼽히는 수작^^ +14
어느덧 이 글의 주인공과 비슷한 삶의 시간을 겪어보면서 그동안 경험했던 수많은 글들중에 단연 눈에 띄는 글이라  생각되서 처음으로 추천......
5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제목과는 다른 하드보일드한 맛이 일품인 현대 폭력 검술 느와르! +14
나 혼자 검술상점. 제목만 보면 흔해보이는? 뽑기 소설이지만 묵직한 한 방이 있습니다. 마냥 가볍지 않은, 아뇨. 묵직한 하드보일드 영화를 보는......
  • No. 5882
  • Lv.13 딩글
  • 등록일 : 19.12.05
  • 조회 : 778   좋아요 : 10
8
표지
현대판타지, 공포·미스테리
공포흉가 비제이+×÷리메이크 하길래 버렸다가 요즘 다른글 수준 낮아서 찾아가봤습니다. +20
꽤 인기가 높았던 글이라 희미하게 기억하시는 분들도 있을텐데요.무료분량이 리메이크하기 전보다 나빠져서 저처럼 나가신분들 계신다면무당집 챕터 다음......
2
표지
현대판타지, 판타지
소소한 재미가 있는 소설 +5
투베 순위에 있길래 보기 시작한 작품인데, 오늘부로 최신화까지 다봤습니다. 현재 29화까지 연재가 되었구요.   줄거리는 다음......
4
표지
현대판타지
추천을 안할수가 없는 요리소설 입니다 +13
원래 추천 같은건 귀찮아서 잘 안하게 되는데  요즘 보는 이 “히든 퀘스트로 탑셰프”라는 소설은 슬슬 유료연재 들어갈 시기인데......
  • No. 5879
  • Lv.71 쿠바
  • 등록일 : 19.12.04
  • 조회 : 516   좋아요 : 17
4
표지
전쟁·밀리터리, 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74화까지 되고 나서야 드디어 추천할 용기가 생긴 소설 +40
블루멘크란츠의 소개글은 간단합니다. 실연 당하고 버림 받은 한 남자가 용병이 되어 길을 떠났다. [전쟁][흑색화약시대][용병] 정말 특정 사람들......
1
표지
무협, 퓨전
漢字 . 말 장난 +19
먼저 이 글은 안티 추천글 아님을 밝힙니다. 좋은 글을 부족한 추천글로 소개하기에는 능력 달리지만, 어차피~......ㅠㅠ어떤 글에서는 대박을,......
1
표지
판타지
정통판타지가 남아있다는 점에서. +4
이 작품을 추천하기에 앞서, 한가지만 사과드리고 넘어가려고 합니다. 이 작품은, 휴재중인 작품입니다. 작가님의 건강상 문제로 인해, 한달째 휴재......
1
표지
퓨전, 판타지
여태까지 묻혀있었다는 것이 의아한 작품. +7
총 연재수 266화로 완결난 무료 연재 작품입니다. 개인적으로 꽤나 애정이 가는 작품인데, 여태까지 묻혀있는 게 의아해서 추천글이라도 하나 써봅......
2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2019공모전참가작
200회 넘는 무료 연재인데......! +30
  처음 이 글을 접하게 된 사유가 무료 중 편수가 많은 작품을 찾던 중 보게 아니 듣고 있는 작품임.   200회 넘게 무료......
  • No. 5874
  • Lv.5 hotoh
  • 등록일 : 19.12.02
  • 조회 : 2,739   좋아요 : 42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