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감상

추천에 관련된 감상을 쓰는 곳입니다.



탈명검- 용대운 작품의 시작

작성자
Lv.3 元雲
작성
19.01.21 14:48
조회
887

제목 : 탈명검

작가 : 용대운

출판사 : 도서출판 뫼



이 작품은 개인적으로 괜찮다고 생각하는 작품이다. 


 

탈명검은 용대운이란 필명을 단독으로 처음 내 건 작품이다. 그래서 그런가 기존의 혹은 다른 용대운 작품과 다른 요소들도 있지만 기본적 틀은 동일한, 어쩜 용대운 작품의 초석이라 할 수 있는 작품이라 할 수 있겠다. 


 

줄거리로 넘어가자


 

철룡화방에서 일하고 있던 임무정은 어느 날 천하제일의 가문인 화씨세가의 무남독녀 화쌍옥을 만난다. 그리고 그들은 열렬한 사랑에 빠진다. 그리고 몇 개월 뒤 임무정은 영생뇌란 감옥에 갖힌다. 그리고 그곳에서 북해의 인물인 곽거업을 만나 북해에서 전설적으로 내려오는 필살검인 탈명검의 존재를 알게된다. 10년뒤 임무정은 좌천리란 사내에 의해 자유를 얻게되고 북해로 향하는데


 


 

이 작품은 전형적인 복수물임과 용대운작품의 시초이기도 하다. 먼저 작품의 분위기다. 독보건곤을 제외한 대부분의 용대운 작품의 밀도가 이 작품과 유사하다. 또한 무공명이 이 작품에서 나온 것이 꽤 있다. 탈명검은 주인공 임무정의 무공이며 그 특징은 굉장히 빠른 쾌검이다. 또한 미간을 베는 무공이기도 하다. 이는 탈혼검이란 이름의 무공에서도 나타나는 특징이다. 또한 칠살검법등의 무공과 일장개천지 같은 명호등은 지금도 용대운 작품에 꾸준히 쓰이는 무공 및 별호이다.


 

그런가하면 다른 작품과 차별화되는 것이 있다. 바로 우정과 관련된 주제이다.


 

이 작품에서 임무정은 남자답고 여자들에게 천성적으로 끌리는 인물로 나온다. 하지만 다른 작품들은 다르다. 굉장히 마초적이며 오직 남자의 우정만 강조되지 남녀의 사랑은 용대운 작품에서 찾아보기 힘들다. 탈명검의 후속작들을 보면 그렇다. 태극문, 독보건곤, 냉혈무정, 군림천하, 군림천하를 제외하면 사랑이란 단어는 용대운 소설에 있어서 찾아보기 힘든 주제다.


 

대신에 용대운 작품에 가장 짙게 드러나는 것이 있다. 무공이다. 


 

우린 보통 소설을 볼 때 여러가질 추구한다. 그중 하나가 대리만족이다. 이것의 방향성은 여러가지다. 그중 남주인공과 여주인공의 로멘스는 분명히 들어간다. 그런데 용대운 작품에서 이는 잘 드러나지 않는다. 이 자리를 우정이 대신하기 때문이다. 용대운 작품 특유의 마초적 분위기와 남자들의 무조건적 우정이 이를 대체하고 남는다고 독자들이 판단하기 때문이라 본다.


 

그럼 의문이 생길 것이다. 그럼 임무정은 어떤 사랑을 하는가? 굉장히 절절한가? 화쌍옥과의 금단의 사랑도 그렇게 절절하게 느껴지진 않았다. 아마 절절하진 않다 본다. 그리고 그에게 유의미하게 관심을 보인 여성등장인물은 3명이다. 아마 그래서 차기작부턴 사랑이란 감정에 비중을 크게 두지 않은 듯 하다. 


 

등장인물로 넘어가자


 

임무정- 용대운적 주인공이긴 하다. 하지만 마초적 분위기는 이전작 케릭터보다 강해졌다. 탈명검 전작들은 이 작품보단 마초적 분위기가 약하다 생각한다. 철혈도를 제외한 낙성무제, 마검패검, 유성검의 주인공들은 마초라기 보단 좀 쌘 남자주인공이라 보는데 이 작품부턴 주인공의 마초적 기질이 강해졌다 생각한다. 그리고 위에서 언급했듯 작중의 여자등장인물들이 그에게 끌리는 듯 하다. 이런 점을 봤을 때 임무정은 용대운 식 주인공의 시발점이라 생각한다.


 

따지고들면 독보건곤의 주인공인 노독행과 비슷한 위치다. 그도 수련중에 인간적인 일면이 사라졌단 말이 있었다. 하지만 노독행과 임무정은 다르다. 노독행에겐 사랑의 경험이 없고 임무정에겐 금단의 열정적 사랑을 한 경험이 있다. 그러기에 인간적 감정이 사라지는건 불가능하다 말할 수 있다. 나름 매력적인 케릭터다


 

화쌍옥- 임무정과 금단의 사랑을 한 케릭터다. 그녀에게 있어 불 같은 사랑은 오직 임무정만이 가능하다. 그녀의 남편인 사마백혼에게도 열정적 모습은 안보여준다. 그만큼 터부를 꺠는건 강력한 배덕감을 주는 듯 하다. 하지만 금단의 사랑은 결국 비정상적 모습이다. 그러기에 결국 불가능하다. 


 

백난향- 그녀는 죽음의 위기에서 임무정에게 도움을 받았다. 하지만 그는 인의를 지켰고 백난향은 그런 그에게 사랑에 빠졌다. 하지만 임무정에겐 마음속에 화쌍옥이 있었다. 하지만 그녀는 결국 떠났고 그의 마음엔 자리가 남았다. 아마 그녀는 이 기회를 놓치지 않을것이다.


 

등장인물 관련해서 좀더 쓸게 있을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없다. 마무리하겠다


 

탈명검이 용대운 작품들중 꼽으라면 그렇게 얘기가 나오진 않는 작품이긴하다. 하지만 나름 매력이 있고 뭔가 싱싱한 느낌이 드는 작품이다. 한번 보길 권한다.



Comment ' 4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감상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감상란 통합공지 Personacon xeed 14.03.11 6,291 0
29548 일반 높은 하늘의 한국인 - 최후의 연합함대 스... +2 Lv.72 로사페티다 20.08.24 233 2
29547 무협 삼재검법 클리세 그만~~ +12 Lv.73 네발개발 20.08.21 384 4
29546 판타지 판타지 한글 신화 감상 Lv.46 절망의만 20.08.19 161 0
29545 일반 약 빨고 쓰는 작품들에 대한 개인적인 견해 Lv.10 프로하스카 20.08.10 450 0
29544 무협 무협판 조커와 할리퀸 Lv.20 별명맨 20.08.10 161 0
29543 기타장르 더 이상 자극적인 것은 없다. Lv.55 가우리요 20.08.09 178 0
29542 판타지 최강최악의 빌런, 소설 속 세상에 환생하다. Lv.4 Victory1.. 20.08.08 141 0
29541 판타지 쥐쟁이 챔피언: 포스트 아포칼립스에 어울... +4 Lv.69 40075km 20.07.21 264 2
29540 기타장르 내가 추천하는 글(수정) +36 Lv.81 구스타프 20.07.05 1,068 2
29539 스포츠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 체육고 영재로 회귀... Lv.54 이제운 20.06.21 237 0
29538 무협 <무명소> - 반전과 정교한 짜임, 중... +1 Lv.14 hylee959 20.06.16 295 2
29537 일반 연재중인 소설들 주관적 기준 1~3티어 분류... +1 Lv.32 나이슈우 20.06.13 732 1
29536 현대물 전생천마(현철) 이계 내가 가 봤는데 별거 ... Lv.29 모든숲 20.06.03 319 0
29535 SF 철수를 구하시오 안타깝습니다.. +9 Lv.64 아하즈 20.05.28 1,193 7
29534 현대물 악몽을 먹는 작가!!!잼 잼 Lv.52 유히 20.05.21 216 0
29533 현대물 전생하고 보니 크툴루 감상 +5 Lv.30 Scarecro.. 20.04.25 706 3
29532 현대물 댓글 막아두는 작가님은 다 이유가 있네요... +8 Lv.46 kerin 20.04.24 2,014 9
29531 현대물 작가님, 솔직히 말해봐요. 이거 쓰려고 업... Lv.15 천강호 20.04.21 1,087 0
29530 감상요청 무적 투명 드래곤 감상 Lv.8 만년백작M 20.04.13 550 1
29529 SF [함장에서 제독까지] 수작이지만 명작은 아님 +2 Lv.21 모튼 20.04.09 375 9
29528 기타장르 근육조선 (1부) - 살다 살다 이런 소설은 ... +3 Lv.6 슈가트 20.04.01 817 2
29527 판타지 전지적 독자시점을 읽고 있는데 +1 Lv.11 나의천국 20.04.01 629 0
29526 판타지 집사의 자격이 없는 주인공 Lv.31 아키호타루 20.03.30 222 6
29525 판타지 신의 스탯 Lv.4 flytomyr 20.03.13 203 2
29524 판타지 1억번째 희생자 Lv.1 arcy2017 20.03.03 265 3
29523 무협 흑천의 칼이 울어 - 흙수저로 처지를 비관 ... +2 Lv.44 astiful5.. 20.01.06 866 4
29522 무협 [ 전혁 ]작가님이 복귀하셨습니다 - 천마성... +4 Lv.35 Highrisk 19.11.10 963 1
29521 판타지 시스템 에러로 베스트에 들어간 작품 +8 Lv.48 외노자데싸 19.09.06 2,316 16
29520 퓨전 (현대판타지) 은둔형 마법사 추천합니다 +7 Lv.48 파란곰팡이 19.08.26 810 7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