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감상

추천에 관련된 감상을 쓰는 곳입니다.



환생 전생 너무 많아요

작성자
Lv.22 마혜객
작성
19.10.05 11:11
조회
1,266

제목 : 환생 전생 다수 모든 작품

작가 :

출판사 :


무협 목록을 살펴보면 환생과 전생물이 너무 많습니다. 하나같이 획일적인 설정이 독자들을 식상하게 만듭니다. 아류가 따르는 것은 인정하지만 붕어빵 찍어내는 것처럼 천편일률적으로 모방하는 것은 좋은 현상이 아니라고 봅니다. 좀더 작가님들이 분발하면 좋겠습니다.


Comment ' 19

  • 작성자
    Lv.45 외노자데싸
    작성일
    19.10.06 03:22
    No. 1

    그게 계속 독자들한테 팔리니까 어쩔 수 없겠죠. 토이카, 맥치, 준솔, 소유현 같은 작가들 글이나 아넘강 같은 글들 보면 솔직히 폐기물과 동급이라고 보지만 계속 독자들이 읽고 베스트 찍으니까요. 솔직히 저도 이 트렌드가 마음에 안 들긴 하는데 작가들한테만 책임을 돌리는 것도 힘들 듯...

    찬성: 14 | 반대: 1

  • 작성자
    Lv.45 외노자데싸
    작성일
    19.10.06 03:24
    No. 2

    환생물이라도 솔직히 재막이나 환생표사 같은 건 필력이나 전개가 워낙 좋아서 재밌게 보고 있는데... 아이디어도 필력도 개뿔도 안 되면서 "일단 치트 스킬 준 다음 환생시키고 보자! 그럼 독자들이 읽겠지" 하는 작품들이 확실히 많이 나오는 건 아쉽긴해요. 문제는 그게 계속 팔리니까. ㅡㅡ;

    찬성: 10 | 반대: 0

  • 작성자
    Lv.36 ds생사지로
    작성일
    19.10.10 05:10
    No. 3

    독자들이 사이다물만 찾아서 그런점도 있습니다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Personacon 느림뱅이
    작성일
    19.10.14 12:33
    No. 4

    그래도 온갖 노력하시는 작가님들이 아직 많이 계십니다.

    다만 안타깝게도 너무 음지에 계신 탓에 안 보인다거나,
    혹은 기대만큼의 성적이 따라주질 않아서 중도하차 하는 경우도 심심치 않게 있고요.
    제 지인 중 한 명도... 결국 문피아에서의 연재는 포기해야겠다며 다른 곳으로 떠나갔습니다.

    실제로 대세와 동떨어진 소설을 써보면 갖가지 생각을 하게 됩니다.
    겨우 선작과 추천수 1개에 기분이 싱숭생숭하기도 하죠. 초연해지기가 정말로 쉽지 않습니다,

    하물며 작가란 직업을 생업으로 삼는 분들이라면,
    좋아하는 글과 잘 팔리는 글 사이에서 느껴지는 괴리감이란 훨씬 더 크겠지요.

    요약하자면 이미 위 댓글에서 언급된 것과 같이
    작가들에게만 책임을 전가하는 것엔 다소 무리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찬성: 9 | 반대: 1

  • 작성자
    Lv.52 핏빛여우
    작성일
    19.10.25 17:35
    No. 5

    돈이 되니까 그렇지 않을까 싶습니다.
    다만 필력좋은 작가가 그러면 괜찮은데 이게 글인가 싶을 정도의 소설들이 잘팔리는게 아이러니 하네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52 핏빛여우
    작성일
    19.10.25 17:44
    No. 6

    물론 일부 필력이 많이 좋은분들은 주제와 상관없이 엄청난 성적을 보이지만
    그런분들은 엄청 드무니까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6 파라k
    작성일
    19.10.26 19:19
    No. 7

    하나의 분류를 만들어낼 만큼 막강한 소재라 어쩔수 없는거죠 머
    평범한 무협물도 환생! 전생! msg를 부어주면 할 수 있는게 많아지니까요 ㅎㅎ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47 검은사탕
    작성일
    19.10.29 23:26
    No. 8

    환생 전생글 중에서 주인공이 성격좋은 사람없음.
    전부 완장질 마인드뿐임.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82 황혼의검
    작성일
    19.11.01 15:48
    No. 9

    좋은 글 써도 안 보는데요.
    정적인 글일수록 더 심해집니다.
    게다가 환생, 전생은 전개가 편합니다. 여기에 필력이 더해지면 잘 팔리니 어쩔 수 없죠.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60 덤덤.이
    작성일
    19.11.02 18:14
    No. 10

    요즘트렌드가 그런것을 어쩌겠습니까... 저는 좋은 글 쓰는 작가들만 골라서 보는 형편입니다.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9 cks1129
    작성일
    19.11.05 01:51
    No. 11

    카카X에서 내가 어떤 소설 본지 아세요 ???
    7-80년대 무협 소설을 단어 몇개만 바꾸어서 그대로
    환생한 판타지 소설을 내놓은거 몇부분 읽다가 때려쳤습니다..
    막말로 개나 소나 글 쓰니 할말이 없네요..

    찬성: 1 | 반대: 2

  • 작성자
    Lv.70 게쁘리
    작성일
    19.12.14 00:26
    No. 12

    음... 그냥 추억이 미화된 겁니다.
    과거에 무협지가 대세일때, 절벽에서 떨어지면 기연이 있는등등 흔한 설정인 작품들이 아주 널렸습니다. 그냥 그게 요즘 환생 전생 일뿐입니다.
    어차피 좋은 작품은 손에 꼽습니다. 언제나 똑같다고 전 여기고 있습니다.
    그저 똑같은 소재인데 순위권에 같은게 주르륵 있는게 이해가 안 가지만... 워낙 많은 사람이 읽어서 그런가 아닐까 싶어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7 七星
    작성일
    19.12.17 10:25
    No. 13

    환생, 전생, 빙의, 시스템, 회귀, 먼치킨, 각성자, 던전
    요즘 트렌드다보니 획일화되어 앞으로 어떻게 될지 궁금하네요..
    이대로 쭉 갈런지..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5 NewtDrag..
    작성일
    19.12.24 19:22
    No. 14

    장르물에서 답답한 걸 찾는 사람은 거의 없으니 어쩔 수 없죠 뭐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6 총려
    작성일
    19.12.26 09:33
    No. 15

    예전보다 보기 쉬워졌고 사기 쉬워졌기에 많은 사람이 몰리는데 대부분이 그저 주인공이 사이다만 마시게 해 주면 그만이라는 사람들이기에 그렇죠.
    옛날 소설들이라고 다 명작이고 수작이며 다양한 소재를 사용한 건 아니었으나 이렇게 오랫동안 동일한 트렌드가 유지되지는 않았어요, 독자들이 많아진 건 긍정 할 만한 부분이지만 이런 반작용은 달갑지 않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9 ReComple
    작성일
    20.01.04 04:25
    No. 16

    환생, 전생 독자들이 많이 찾으니간 어쩔수없는듯.. 주인공의 말도안돼는 행동들이 미리 겪어봤던거라고 말하면 전부 설명이 되기도 하구요.. 근대 확실히 환생물이 초반에 잠깐만 재밌고.. 금방 주루하고, 지루해지네요.. 똑같은 패턴때문에.. 결국은 미리 겪어봤고, 아는 내용들이라 해결이 된다는 가정이 깔려있으니..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2 Guest11
    작성일
    20.01.10 18:09
    No. 17

    전 재벌환생물 중에 제발 IMF 이전으로 좀 안갔으면 좋겠어요. 어찌 그리 상상력이 부족한지. 그냥 있는 그대로 갖다쓸려고. 무조건 애플, 구글 등 미국기업 주식사서 부자되는 식상한 전개 좀 바꿨으면. 미래로 가서 작가 상상력으로 소재 만들어서 재벌되는 그런 작품은 못쓰는 걸까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2 wlgp
    작성일
    20.01.21 05:21
    No. 18

    옛날에도 하나의 트렌드가 유행하면 다 비슷한 작품밖에없었어요
    그게 문제가 아니라 진짜 문제는 요즈음 글은 필력이 없어서 그냥 다 쓰레기같이 느껴지는거임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8 jinahp
    작성일
    20.01.23 22:36
    No. 19

    동의합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감상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감상란 통합공지 Personacon xeed 14.03.11 6,108 0
29572 무협 흑천의 칼이 울어 - 흙수저로 처지를 비관 ... Lv.41 astiful5.. 20.01.06 189 0
29571 무협 연재중인 최고의 무협 소설 - 환생표사 +2 Lv.1 선발라이언 20.01.05 201 4
29570 판타지 망나니가 세상을 구한다!? - 대공자 가출하... Lv.1 선발라이언 19.12.31 102 0
29569 무협 처음 장르소설을 접했을 때의 그 느낌 Lv.49 발광두 19.12.02 392 0
29568 무협 [ 전혁 ]작가님이 복귀하셨습니다 - 천마성... +3 Lv.31 Highrisk 19.11.10 560 0
» 무협 환생 전생 너무 많아요 +19 Lv.22 마혜객 19.10.05 1,267 11
29566 판타지 시스템 에러로 베스트에 들어간 작품 +6 Lv.45 외노자데싸 19.09.06 1,502 12
29565 퓨전 (현대판타지) 은둔형 마법사 추천합니다 +5 Lv.42 파란곰팡이 19.08.26 521 7
29564 판타지 이북 원령기갑 Lv.69 보은군자 19.07.09 505 0
29563 판타지 소설 속 엑스트라 - 장점을 버린 소설의 추락 +13 Lv.45 외노자데싸 19.07.06 2,007 15
29562 현대물 영화의 신 - 다좋은데 작가의 인성이 문제... +11 Lv.80 열혈혼 19.06.25 1,700 26
29561 퓨전 내가 미륵이니라 Lv.56 어흥이라네 19.06.22 463 3
29560 판타지 본편을 이기는 외전 한 편의 임팩트 Lv.45 외노자데싸 19.05.27 1,210 0
29559 퓨전 구매수는 5000이 넘는데 선호작 수가 10000... +5 Lv.45 외노자데싸 19.05.04 3,943 3
29558 현대물 이런 마왕님이라니! 날 가져요!!! +4 Lv.94 고철아주큰 19.04.26 1,105 3
29557 판타지 백작가의 망나니가 되었다 (★★★★☆) +4 Lv.5 밥집착공 19.04.19 1,397 2
29556 판타지 아빠가 너무 강함 - 구매가 너무 많음 +9 Lv.45 외노자데싸 19.04.14 2,635 13
29555 일반 공모전 읽을게 없다 +29 Lv.46 dlsqhdtm.. 19.04.05 2,981 15
29554 무협 학사신공 흥미롭네요 +13 Lv.1 vldkdyd 19.03.04 2,094 4
29553 판타지 뫼신사냥꾼-윤현승식 동양설화 +8 Lv.3 元雲 19.02.14 877 2
29552 현대물 톱배우 매니지먼트 +5 Lv.37 나보코프 19.02.10 1,253 2
29551 무협 군림천하- 찬란했던 시작 추한 현재 +14 Lv.3 元雲 19.01.29 2,492 8
29550 무협 탈명검- 용대운 작품의 시작 +4 Lv.3 元雲 19.01.21 818 3
29549 무협 마검패검- 정제되지 않은 하지만 생생한 용... +2 Lv.3 元雲 19.01.18 603 1
29548 무협 독보건곤-그는 오직 혼자일 뿐이다(외전4편... +5 Lv.3 元雲 19.01.15 670 2
29547 무협 태극문- 과거작을 뛰어넘기 위해 신무협의 ... +5 Lv.3 元雲 19.01.07 876 0
29546 퓨전 가라사대 전에도없고후에도없는 ○○을 보고.. +1 Lv.77 별일없다 19.01.02 995 5
29545 퓨전 <마제의 신화>의 주인공에 대해 +3 Lv.33 고구마작가 18.12.24 758 1
29544 퓨전 10서클 대마법사의 귀환을 읽고 문득 든 생각. +4 Lv.49 덕구킹 18.12.01 921 1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