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토론마당

각종 토론을 위한 곳. 상대에 대한 예의를 지키는 것외에 의제에 대한 제한은 없습니다.



작성자
Lv.24 별줍는아이
작성
19.02.24 13:17
조회
120

박근혜가 지난 대선 당시 80kg 당 17만원 하던 쌀값을 21만원으로 올리겠다고 약속한 바 있습니다. 

21만 원 대 인상을 약속했던 쌀값은 13만 원 대로 폭락했고 그 와중에 또 쌀수입까지 하겠다고 하는데 시위 안하겠습니까 ? 80kg면 50평의 논에 농사지어야 얻을수 있는 쌀의 양입니다 4인가족 한달 쌀소비는 40kg에 한달 소비 합니다

실제 한국과 쌀 시장구조가 비슷한 일본도 쌀 시장을 개방하지 않겠다고 공언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TPP에 원체결국으로 참여하면서 관세율을 지키는 대신 미국, 호주에서 저관세 의무수입 방식으로 매년 
쌀 8만t 가량을 추가로 수입하기로 했습니다.

한국은 쌀 시장을 개방하면서 WTO에 관세율 513%를 고지했습니다. 
그런데 이 관세율에 WTO 가입국들은 이의를 제기할 수 있습니다. 
실제 중국, 미국 등 5개 국이 관세율에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규정상 한국은 이의를 제기한 국가가 이의를 철회할 때까지 협상을 벌여야 합니다. 
정부가 얘기하는 ‘관세율 유지를 위한 협상’이란 게 바로 이것입니다. 협상 기간 동안에는 
쌀 수입국이 통보한 관세율이 부과됩니다.

정부는 2014년 7월 ‘쌀 관세화 결정’을 발표합니다. 2015년 1월1일부터 쌀 시장이 개방되는 겁니다.

11월11일은 ‘농업인의 날’입니다. 농민들은 이날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누리당과 박근혜 정부가 
한·중 FTA와 TPP 등 반농민적 정책을 밀어붙이고 있다”며 쌀값 폭락 대책 마련과 한·중 FTA 비준 반대를 촉구했습니다. 
이어 “올해 쌀값은 지난해보다 20% 떨어진 수준인데 1990년대 쌀값으로 쌀을 팔아 2015년을 살라고 하면 살 수 있겠느냐”
고 반문합니다.


14일 ‘민중총궐기 투쟁대회’에서 농민들은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참여 반대, 밥쌀용 쌀 수입 중단, 
기초농산물 가격안정대책 마련 등을 촉구했습니다. 참석자들은 정부가 수입 의무가 없는 밥쌀용 쌀을 계속해서 들여오는 
등 식량주권을 소홀히 하고 있다며 정부의 농산물시장 개방확대 정책을 비판했습니다


Comment ' 1

  • 작성자
    Lv.69 붉은마늘
    작성일
    19.04.10 17:15
    No. 1

    님 글들 조금 읽어봤는데 목적이 정당하다고 수단이 정당한 건 아닙니다.

    애초에 해당 시위는 경찰차 방화 및 전복시도를 한 폭력 시위가 맞아요.
    아무리 그 시위의 정당성을 주장해봤자 폭력시위가 된 이상 불법인 거죠.

    그리고 살수차를 이용한 과잉대응으로 권력남용이라는 판결을 받은 건 경찰쪽 문제죠.

    권력남용이란 판결이나 시위의 정당성이 있다고 해서폭력시위가 평화시위가 되지는 않아요.
    애초에 모 아니면 도가 아니라 별개의 이야기입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토론마당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290 연재작 덧글 작업(?)에 대해서 +2 Lv.77 치킨생맥 20.01.22 89
9289 박정희의 업적은 경제성장 뿐이었나?????????? +24 Lv.35 sunpawor.. 20.01.18 310
9288 댓글 삭제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세요? +9 Lv.41 [탈퇴계정] 20.01.16 77
9287 연중 관련 건의합니다. (더 이상 못참겠습니다.) +1 Lv.87 seounsu 20.01.14 129
9286 무료구간 유료구간 사이구간에 대해서 개선 +41 Lv.41 이스트s 19.12.31 125
9285 야구팬님들에게 질문드려욤^^ , 메쟈 감독이라면 다음... Lv.59 꼬물로봇 19.12.28 29
9284 결제 할때 익스플로어 사용해야되서 놀람 +3 Lv.79 검도장 19.11.20 80
9283 모바일 리뉴얼했던데... +2 Lv.74 gastank7.. 19.11.11 103
9282 이정도 댓글을 다는 실력이면 문피아 작가님 아닐까요? +2 Lv.12 휘내림 19.11.10 245
9281 요즘 문득 든 생각.... Lv.34 고룡생 19.11.03 73
9280 아이폰 어플 관리자님!! Lv.59 황혼에서 19.10.28 58
9279 알바가 계시판에 정치질 하길래 내가 생각하는 보수를 ... +9 Lv.50 candyguy 19.10.11 194
9278 추석이벤트... 장난하는것도 아니고.. Lv.66 독자3호 19.10.02 114
9277 고생들 하셨어요~. Lv.1 [탈퇴계정] 19.09.30 64
9276 모바일 "이어볼래요" 너무 불편합니다.(관리자님 보세요) +1 Lv.51 이리애 19.09.22 90
9275 문피아담당자께 드리는 부탁말씀.. Lv.59 는개2 19.09.15 130
9274 작가님들께 드리는 부탁말씀,, Lv.59 는개2 19.09.15 168
9273 추석이벤트 +4 Lv.94 josimha4 19.09.12 102
9272 누군가를 비난할목적으로 글을 쓴다면 최소한 사실 확... +11 Lv.34 어쩌느냐 19.09.01 307
9271 썬영감님 보삼. +2 Lv.59 꼬물로봇 19.08.28 105
9270 문피아 관리자님들도 이제보니 쉬운 직업이 아니겠네요. Lv.59 꼬물로봇 19.08.27 123
9269 고등학생 2학년이 의학논문 제1저자??? +32 Lv.55 왕십리백수 19.08.21 452
9268 전문직의 자질의 문제 +23 Lv.55 왕십리백수 19.08.20 385
9267 조국 이냐 매국이냐 +2 Lv.12 피망피클 19.08.25 137
9266 총독부 왜곡자료가 실증자료? 친일실증사학 Personacon 좌공 19.08.13 121
9265 그분의 심기를 거스르면 일어나는 일 +4 Lv.13 하늘을쓰다 19.08.09 228
9264 일본이 좋아요? 북한이 좋아요? +3 Lv.13 하늘을쓰다 19.08.09 145
9263 나치와 반일 숨은 그림 찾기 +1 Lv.13 하늘을쓰다 19.08.09 98
9262 김정숙과 문재인. 그리고 성접대 좌로남불이란 무엇인가? +1 Lv.13 하늘을쓰다 19.08.09 110
9261 대한 민국의 친일파 +16 Lv.13 하늘을쓰다 19.08.09 17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