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99 만리독행
작성
24.03.11 19:47
조회
277

조금 전에 ‘박종인의 땅의 역사’ 채널에 가서 새로 올라 온 동영상을 보고 왔습니다. 황현필의 거짓말이 낱낱이 드러납니다. 근거가 되는 원자료를 제시해 버리니, 뭐라고 반론할 거리도 없습니다. 황현필이 일방적으로 매를 맞게 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TsCDfdU9mNM


논쟁에서 참말을 하는 자는 승리할 것이고, 거짓말을 하는 자는 패배할 것입니다. 

논쟁에서 일차 자료를 읽는 자는 승리할 것이고, 일차 자료를 읽지 않는 자는 패배할 것입니다. 







Comment ' 14

  • 작성자
    Lv.99 금원
    작성일
    24.03.11 20:52
    No. 1

    무너진건 오래되었고 지금이야 지지자들만 끌어안고 발버둥치고 있죠.

    찬성: 5 | 반대: 9

  • 작성자
    Lv.91 8walker
    작성일
    24.03.11 22:56
    No. 2

    쉽게 선동되시네요.

    이사람은 황현필이 자료를 취사선택하고 과장하고 오역한다고 말하고 있는데....
    이사람이 말한거 다 인정하더라도 여전히 이승만의 잘못이 쉴드가 안되죠.
    또한 이사람은 사소한 부분적인 오류를 지적하면서 전체적인 신뢰를 무너뜨리는 작업을하고 있죠. people을 황현필은 민간인으로 해석했는데 그 people에는 민간인 외에 군인이랑 경찰도 있을 수 있다 그러니 틀렸다라고 주장하는데 그게 무슨 큰 의미가 있죠? 다리위엔 1000~1600명 뚝방까지 4천명이었는데 황현필은 다리위에 4천명이 있다고 주장했다. 네 분명 황현필이 잘못해석했죠. 그런데 다리위에 4천명이 있으면 폭파하면 안되고 천몇백명이 있으면 폭파해도 되나요?

    또한 황현필과 똑같이 자료를 취사선택하고 있습니다.
    이사람꺼 보니깐 방송야사는 못믿고 미군감청을 믿을만하다고 하죠?
    미군감청내용 역시 서울시민들을 못떠나게 꼬시고 있습니다.
    이승만 자기는 무서워서 도망가놓고

    미군감청 해석할때 이승만이 미국의 해군 공군 워조 공격을 이루어질거란 이야기 앞에 "기쁜소식을 전합니다."란 부분을 빼버리고 해석하고 있죠. 그러고는 상황에 대해 덤덤하게 사실만 말했고 서울시민들이 대피안한건 이승만 때문이 아니라고 하죠.
    또한 황현필의 오역을 지적하면서 미군기 자의 문장 북쪽 강둑으로 허둥지둥 달렸다란 말은 인용하면서도 그 사람이 쓴 다리 위의 수백명의 희생은 인정안하고 종로 경찰서의 76명만 공식적인 자료다라고 말하죠.
    대전에서 방송이라는게 비밀이라는 말은 없었다라고 황현필의 날조라고 하지만 그 방송이 왜 서울에서만 이루어졌는지는 전혀 설명하지 않습니다.

    찬성: 16 | 반대: 4

  • 답글
    작성자
    Lv.99 만리독행
    작성일
    24.03.11 23:11
    No. 3

    음... 먼저 제 입장을 말씀드리자면, 저는 이승만을 엄청 싫어하고 미워합니다. 독재와 학살 이렇게 두 가지만으로도 가루가 되도록 까도 된다고 생각합니다.

    논쟁을 할 때는 근거를 제시하면서 주장을 펴게 되는데, 황현필은 일차 자료를 읽지 않았거나, 읽었지만 잘못 이해한 것/잘못 기억한 것으로 추측됩니다. 그래서 이 논쟁에서는 황현필이 패배했다고 생각합니다.

    일반인은 일차 자료까지 읽어 가면서 논쟁할 필요가 없습니다. 하지만 논쟁의 당사자라면 일차 자료를 읽어야 합니다. 왜 그러냐 하면, 인간은 취사선택을 하고, 잘못 기억하기도 하기 때문에 원문과 똑같은 정보를 전달한다고 기대할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어떤 사람의 경험담도 함부로 믿을 수 없기는 마찬가지입니다. 특히 수십 년 전의 경험담이라면 더더욱 그렇겠지요.

    감청 기록도 함부로 믿을 것은 못 됩니다. 통역자의 취사선택이 개입되었을 가능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제일 좋은 것은 이승만의 목소리를 녹음한 것이 있으면 좋은데, 그건 아마 발굴하기가 어렵지 않을까 합니다...

    찬성: 3 | 반대: 12

  • 답글
    작성자
    Lv.91 8walker
    작성일
    24.03.11 23:23
    No. 4

    자신의 논리로 상대방의 주요 논리를 혁파하지 못하면서 주제를 지엽적으로 끌고나가 대화를 질질끌다가 사소한 실수나 오류가 보이면 그걸 토대로 공격하는 사람들을 종종 봅니다.
    개인적으로 굉장히 대화하기 싫어하는 사람이고 박종인 저분 방송에서 그런 스타일이 보이네요.

    찬성: 12 | 반대: 3

  • 작성자
    Lv.94 shot9
    작성일
    24.03.12 04:15
    No. 5

    이승만이 잘하고 잘못하고를 떠나서 황현필이 오로지 까고 폄하하기 위해
    정보를 고의로 임의선택하고 자기 필요한 부분만 짤라붙인건 팩트죠
    황현필 주장을 반박하겠다고 올린 영상들이 이승만을 찬양할 근거는 안된다고 보지만
    황현필의 그간 주장을 헛소리로 만들기에는 충분하다 못해서 넘칩니다
    그냥 정보습득이 힘들던 시절 자기 멋대로 설치다가 퇴물된 사짜로 남게 될 인물입니다
    뭐 그래도 굳건히 지지하는 사람들로 밥벌어먹고 사는데는 아무 지장은 없긴 하겠습니다만...

    찬성: 2 | 반대: 7

  • 작성자
    Lv.97 戰劍神
    작성일
    24.03.12 20:36
    No. 6

    조선일보 출신 기자가 하는 이야기는 믿을 수 있나요? 웃고 갑니다.

    찬성: 8 | 반대: 3

  • 답글
    작성자
    Lv.99 만리독행
    작성일
    24.03.12 21:34
    No. 7

    사기꾼이라고 해서 하는 말이 전부 거짓말일까요?
    다른 사람의 말을 함부로 참이라고 믿어서는 안 됩니다.
    의심이 가면 본인이 직접 확인하면 되거든요.
    일반인은 의심이 가더라도 본인이 직접 확인하기가 어렵습니다.
    일반인을 대신해서 누군가가 자료를 확인한다면, 못 믿을 이유가 없죠.
    저는 박종인이라는 사람을 전혀 모르고, 조선일보 기자 출신이라면 콧방귀를 뀌지만,
    그렇다고 해서 이 동영상에 나온 주장을 함부로 배척하지도 않습니다.
    조선일보 기자라고 해서 항상 편향된 이야기만 하는 것은 아닐 테니까요....

    찬성: 1 | 반대: 5

  • 작성자
    Lv.94 동방현자
    작성일
    24.03.12 20:56
    No. 8

    보셨다고 한게 조선일보기자.. 거기다가 식민사관

    찬성: 4 | 반대: 3

  • 작성자
    Lv.15 레릭비
    작성일
    24.03.12 21:39
    No. 9

    얼마전부터 정치병자가 자꾸 여길 기웃거리네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Lv.8 금마왕
    작성일
    24.03.13 02:25
    No. 10

    누구 물어본 사람?

    찬성: 4 | 반대: 0

  • 작성자
    Lv.67 검은돛배
    작성일
    24.03.13 06:51
    No. 11

    조선일보 기자를 믿을 바에는 김일성이가 .솔방울로 수류탄 만들고 모래알로 쌀 만들었다는 개소리가 더 신빙성있게 들립니다

    찬성: 3 | 반대: 3

  • 답글
    작성자
    Lv.99 만리독행
    작성일
    24.03.13 07:05
    No. 12

    논쟁을 하는데, 내 편 이야기만 들을 수는 없는 것이죠.
    귀를 닫을 생각이라면, 논쟁을 해서는 안 되고요.
    저 유투브 동영상을 보시면 누구의 말이 참말인지 거짓말인지 여실히 드러납니다.

    찬성: 0 | 반대: 4

  • 답글
    작성자
    Lv.88 네크로드
    작성일
    24.03.13 14:51
    No. 13

    알고리즘이라는게 편견을 강화해 줍니다.
    자기 유튜브 알고리즘만 믿고 있으면....제 정신을 유지하기 힘들겁니다.
    정치성향 관계없이, 유튜브 알고리즘은 시청자의 편견을 강화하면 강화했지 균형을 잡아주진 않습니다.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15 레릭비
    작성일
    24.03.13 16:33
    No. 14

    이런 주제로 이야기 하고 싶으면 일베나 보배를 가심이... 여긴 소설 사이트인데

    찬성: 1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4404 요즘? 좀 된? 문피아 +8 Lv.59 뷔니 24.04.03 230
254403 [질문] 보통 웹 소설 1회분 쓰는데 얼마나 걸리나요? +7 Lv.24 별랑(別狼) 24.04.03 224
254402 후 새로운 소설로 복귀했습니다. +6 Lv.23 치맥세잔 24.04.03 126
254401 소설 재탕하기..의사물.. +2 Lv.51 끙냥 24.04.03 115
254400 1명만 더오면 나의 즐거움이 커질텐데 +1 Lv.46 류하므 24.04.02 107
254399 올해 출산율 0.72에서 0.66까지 내려가겠는데요 +4 Lv.30 積雪沙果 24.04.01 165
254398 한국산 귀농힐링이 싫은 이유는여.. +2 Lv.69 고지라가 24.04.01 178
254397 요즘 소설이 안 읽혀요 +7 Lv.56 바른말 24.04.01 181
254396 볼게없다.. +1 Lv.99 소설필독중 24.03.31 126
254395 선호작 내서재 Lv.71 윗층삼촌 24.03.31 118
254394 아이템드랍률 경험치몇배 이런소설 없나요?? +3 Lv.56 소설바라 24.03.31 102
254393 작가들의 귀농 편견 +7 Lv.77 우와와왕 24.03.30 239
254392 갑자기 든 생각. 아포칼립스 +3 Lv.73 천극V 24.03.29 117
254391 최근 좀 많이 보이는 소설 전개 +11 Lv.67 ja******.. 24.03.28 321
254390 늘어나는 이혼, 저출산 Lv.99 만리독행 24.03.28 102
254389 아 진짜 손이 근질근질 거리는데 참아야겠네. +6 Lv.24 별랑(別狼) 24.03.27 309
254388 주인공은 자기의 앞날을 모른다. +4 Lv.37 트수 24.03.27 148
254387 소설 정보가 없습니다. 증상이 계속된다면... Lv.59 파워드 24.03.27 83
254386 소설제목이 기억 안 나네요 +1 Lv.72 상제 24.03.27 67
254385 다 비슷비슷 +5 Lv.73 천극V 24.03.25 264
254384 공지쓰는게 그렇게 어렵냐!!!! +2 Lv.64 바야커펴 24.03.24 254
254383 가상현실물 볼 때 마다 생각하는 점 +3 Lv.37 트수 24.03.24 138
254382 회빙환 말고 f 시작말고 +4 Lv.50 줄담배커피 24.03.24 159
254381 와웅 여긴 글리젠이 참... +1 Lv.24 별랑(別狼) 24.03.23 181
254380 유료연재는안하고 새연재만하는.. +1 Lv.77 우와와왕 24.03.22 258
254379 3번째..소설 1화적어봤습니다 Lv.18 머슬링 24.03.22 114
254378 ㅋㅋㅋ문피아 진짜 볼거없다.. +9 Lv.37 트수 24.03.20 429
254377 글 제목 좀 알려주세요. Lv.70 사수자리 24.03.18 79
254376 드디어 프로그래밍하는 인공지능이 만들어졌다네요.. +2 Lv.99 만리독행 24.03.18 152
254375 제목을 찾습니다 ! Lv.31 혈사암 24.03.18 73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