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웹소설 시장이 커지긴 했네요

작성자
Lv.55 풍운고월
작성
19.06.12 21:07
조회
523


한때 로만의 검공, 환생좌 하면 문피아 대표작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선풍적이었는데, 현재 독주 중인 전독시가 가뿐히 유료 결제수에서 많이 앞서는군요.


확실히 시장 자체가 커진 것 같습니다.


Comment ' 11

  • 작성자
    Personacon 적안왕
    작성일
    19.06.12 21:34
    No. 1

    정말 잘 자라고 있죠. @_@;

    찬성: 1 | 반대: 1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적안왕
    작성일
    19.06.12 21:38
    No. 2

    기사 찾아보니 2017년 대비 2018년 매출 약 30%, 영업이익 약 14% 올랐네요.

    찬성: 1 | 반대: 1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적안왕
    작성일
    19.06.12 21:41
    No. 3

    2017년 매출액 168억, 영업이익 47억.
    2018년 매출액이 220억, 영업이익 54억.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34 편곤
    작성일
    19.06.12 21:41
    No. 4

    근데 난 왜... ㅠ

    찬성: 6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16 아마나아
    작성일
    19.06.12 21:58
    No. 5
  • 답글
    작성자
    Lv.41 은빛노을
    작성일
    19.06.13 00:52
    No. 6

    힘내세요ㅠㅠ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40 외노자데싸
    작성일
    19.06.12 22:15
    No. 7

    전독시 전에는 재막이 짱이었죠. 문피아에서 환생좌보다 더 구매수 많았으니.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0 연람
    작성일
    19.06.13 05:43
    No. 8

    아마 환생좌->재막의 간격 만큼 재막->전독시의 간격이 있을 겁니다. 딱 그 간격만큼 시장이 더욱 커졌다는 증거겠죠.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상대적인 상업성으로만 따졌을땐 전 재막이나 전독시보다 환생좌를 더 쳐주고 싶습니다.
    당시대비 성공정도를 따지자면, 다 비슷비슷하지만 시대적 상황으로 봣을땐 차이가 있기 때문이죠. '소설속 엑스트라'나 그 밖의 현재 대성한 소설들 보면 전독시 급은 아니더라도 그 정도에 약간 못미치는 소설들은 꽤 있습니다.
    하지만, 환생좌는 달라요.
    당시 환생좌는 독보적이었습니다. 2만인가 3만인가? 아무튼 당시 1만이 넘는 '몇 만'이라는 조회수의 포문을 연 게 그 글이었기때문이죠.
    솔직히 말해선, 그 뒤에 환생좌의 뒤를 잇는 대성 소설인 '탑 매니지먼트'도 환생좌의 덕을 본 거에요. 시장이 그만큼 커진 상황이었으니까요.
    애초부터 시장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볼 수도 있겠지만, 어쨌건 눈으로 보이는 결과를 낸 건 환생좌였죠.
    재막또한 환생좌 탑매니지먼트의 뒤를 이은 것이기에 앞의 두 소설의 덕을 본 거고. 전독시는 현재 그만한 대성 소설들이 있는 것을 보면, 시장의 규모가 커진 덕분이라고 볼 수 있죠.
    아, 물론 그렇다고 해서 앞의 소설들이 더 잘쓰고 더 재밌다는 건 아닙니다.
    물론 알라님도 산경님도 글을 잘쓰시지만, 제 개인적인 판단으로는 탑매니지먼트와 전독시쪽이 글의 흡입력이 더 있고 더 잘쓴다는 생각입니다. 특히 탑매와 전독시는 감정선의 조절을 기가막히게 하는 데에 점수를 더 주고 싶군요.
    웹소설에 들어서면서 한편한편에 힘을 주다보니 기승전결과 그로 인한 결과의 절정이 다소 미약해진 점이 있는데, 탑매와 전독시는 한편한편에 힘을 주면서도(혹은 짧은 몇편에 힘을 주면서도) 이 절정을 끌어내는 힘이 탁월합니다.
    그럼에도 제가 환생좌를 쳐준다는 것은 앞서 말한 이유대로, 시대적 상황때문이죠. 시장의 규모를 커지게 하는 포문을 연 소설이니까요.
    그래프로 따지자면 일정비율로 늘어나던 선이 포물선을 그리게 만든 작품이랄까요?
    아무튼 그렇습니다.

    찬성: 7 | 반대: 3

  • 작성자
    Lv.33 야웅이
    작성일
    19.06.13 19:29
    No. 9

    재막이 뭐죠?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73 슬로피
    작성일
    19.06.13 20:06
    No. 10

    재벌집 막내아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3 야웅이
    작성일
    19.06.14 10:36
    No. 11

    아아!!!전편 다 구매해 보고는,,,,
    감사~~~~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6293 이벤트 창좀 안보게 해줘요 +2 Lv.83 슬픈악마 19.07.09 101
246292 귀환자 헌터물의 흔한 힘 잃어버리는 클리셰..... +6 Lv.44 Vo호랭이 19.07.09 225
246291 재미있는 무협겜판은 없을까요 +10 Lv.53 스이와트 19.07.09 135
246290 아니, 제가 이해가 안 가는 것인지 이분이 무슨 말씀을 ... +19 Lv.31 기회균등 19.07.08 383
246289 지명도 있는 작가가 확실히 훨씬 유리한 듯 +11 Lv.40 외노자데싸 19.07.08 348
246288 아무거나 보고 싶어도 안 됨 +10 Lv.38 데르데르곰 19.07.08 266
246287 헌터 헌씨 23대 종손입니다 글 잠긴 이유 아시는분? +2 Lv.24 천월연 19.07.08 238
246286 꿈에서 Lv.6 아온스토리 19.07.08 69
246285 소설 마스터이신 독자 선생님들!! +4 Lv.44 컵라면의깊이 19.07.08 146
246284 왜 로그 2차 전직이 어쌔씬? +6 Lv.44 Vo호랭이 19.07.08 129
246283 인방물이 트렌드 소재로서의 가치가 큰가 싶네요. +4 Lv.25 현도(玄盜) 19.07.08 197
246282 롱 엄브렐라.... +3 Lv.35 limeing1.. 19.07.07 99
246281 크롬에서 갑자기 드래그나 우클릭이 안되는 경우는 왜그... +1 Lv.2 dsfo 19.07.07 74
246280 묵향(2부 판타지)가 만화로 나왔는데 생각보다 괜찮네요 +5 Lv.25 나이슈우 19.07.07 211
246279 라면 하나 찾아주세요~! +6 Lv.43 트래픽가이 19.07.07 113
246278 1~5편에서 개연성 +7 Lv.71 노는도깨비 19.07.07 141
246277 소시오패스+머리 괜찮은 주인공? +12 Lv.40 외노자데싸 19.07.07 133
246276 중국은 한족? +10 Lv.47 이제백수개 19.07.07 117
246275 등장인물에 천재좀 등장 안시켯으면... +18 Lv.39 뿌잉1뿌잉 19.07.07 244
246274 독자의 욕구??가독률? +10 Lv.47 이제백수개 19.07.07 124
246273 비판 +10 Lv.38 소설맨맨 19.07.07 151
246272 음악재벌 어디갔나요? +1 Lv.70 베르튜아스 19.07.07 129
246271 농심 냉라면 후기. +8 Lv.73 슬로피 19.07.06 184
246270 글의 내용이 작가를 욕할 문제인가? +28 Lv.66 구글.구글 19.07.06 350
246269 골드 충전 이벤트가 필요합니다 ㅠㅠ +9 Lv.61 드래고니언 19.07.06 77
246268 차에 크게 치일뻔 함 +14 Personacon 볼께요 19.07.06 150
246267 외모 +31 Lv.25 에리카8 19.07.06 193
246266 전세자금 +7 Lv.25 에리카8 19.07.06 127
246265 미로 +1 Lv.47 이제백수개 19.07.06 38
246264 톨킨의 이야기 중 반지의 제왕의 비중은? +1 Lv.55 풍운고월 19.07.06 76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