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Personacon NaNunDa
작성
19.11.25 16:03
조회
281

https://www.instagram.com/p/B5PzC2PH4gp/ 입니다


허지웅이 아프고 난후로 하는 행동이나 글들이 이전과는 좀 다르다고 느낍니다... 글을 곱씹으면서 생각해보았는데


사람이 죽겠다는 생각이 든다거나 죽고싶다거나 아예 아무 생각을 못하겠다거나 하는 식으로 아프다면.. 그 아픔이 몸이든 호르몬이든 머리든 어떤 질병이든 간에 사람을 완전히 잡아먹기 전에 도움을 달라고 해야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무슨 질병이든 비슷하겠지만 치료가 가능한 시기가 있을테고... 이게 너무 늦어져버리면 손써도 연명만 겨우 된다거나 하는 식으로 회복이 안될수 있겠다 싶습니다 


우울증같은걸 앓게 되면 참 위험한 것이 내 생각이 내 생각이 아니게 될정도로 사람이 변화하게 되버리고 나의 의식이 변하고 생각이 변하는데, 도움을 청해야 하는 그 상황이 저렇게 죽겠다는 생각이 들었을때는 아니지 않을까(그 이전에 해야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아직 아무것도 확정되지는 않았으나 편지한통이라도 보내보지 못하고 손써보지 못해 제 스스로가 착잡하지만... 곰곰히 생각해보니 설리의 일 이후 구하라에 대해서 주위의 지인들,친한사람들이 정말로 신경을 안썼을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사람들이 그렇게 안일할리는 없다고 믿고 싶습니다.. 구하라의 지인들이 그렇게 남의일 보듯이만 보았다고 여기면더 슬퍼질듯 합니다


그렇다면 구하라의 경우 언제 여러가지 도움을 받았어야 할까 감은 안잡히지만 꽤나 오래전부터 의료적인 것은 물론이고 주위사람들이 신경을 써야만 했던것 아닌가 싶습니다. 이미 위험한 시도를 한적이 있었는데 정말 잘풀린다해도 그이후로 정말 많은 도움이 있어야만 위기를 헤쳐나갈수 있었을것 같아요.


저는 제가 호르몬적으로 문제가 생겨버리거나, 혹은 문제가 있지도 않은데도 향정신성 약물을 복용한다면 제 수치가 정상인의 수치가 아닐때의 행동과 선택들은 제가 원해서 하는것이 아닐것이라고 생각하고있기에


저는 우울증과 같은 정신이 힘들어져서 하는 자살은 그 결정을 그 사람의 온전한 결정이라고 쉬이 여기고 마냥 존중하기가 어려운것 같습니다... 옛날에 자결과 같은것으로 스스로의 의지를 드러내는 사람들과는 차이가 많다고 생각해요 구하라의 마지막 선택을 조롱하거나 하려는것은 전혀 아닙니다... 마지막 선택을 존중하고 좋은 길을 가기를 바라고 싶습니다 그러나 그러기에는 계속해서 그 선택이 진정으로 자신이 내린 결정인 것인지 의문이듭니다


글을 적으면서도 계속해서 정말로 이번 일은 막을 수 없었던 일인것인지 생각하게 되네요... 역사에 만약은 없다는것을 앎에도 시간이 지날수록 회의적이게 되고.. 아무것도 도움을 주지 못해서 미안해지네요... 손으로 편지라도 한장 써써 보냈더라면 하는 생각을 하면서도 정말 주위사람들이 그런 편지 한장 이상의 케어도 못해주었을까? 싶기도 하고, 바보같이 계속 가정하게 됩니다...


요 몇년 사이에 나이차이 얼마 안나는 유명인 친구들이 너무 여러명이 가다보니 그들과 함께 늙어가지 못하고 늙은 모습을 보지 못하는것이 훨씬 체감이 크게 되네요... 아무튼 참 별 생각이 다드는 요즘입니다


Comment ' 5

  • 작성자
    Lv.65 크라카차차
    작성일
    19.11.25 19:33
    No. 1

    요즘 이런 사건들을 보면 여자든 남자든 사귀는사람을 잘만나야하고 공개연애는 최대한 들키지않게 조용히 하는게 좋은거 겉음...설리가 악플에 시달린게 최자와 사귀고나서부터 헤어지고 나서도 그렇고 최자가 설리랑 사귄후 쓴 노래때문에 더 심한 악플에 시달렸고 구하라도 악플이 시작된건 최모씨와의 사건때문에...누가폭행했니 몰카찍었니 뭐니 한참 시끄러웠었는데 그때 최모씨보단 구하라에게 욕이 더 집중됬었지...그래서 엄청난 충격을 받았을듯...우울증도 오고 정싱적으로 엄청 힘든 시기...자살시도까지했었죠...그상황에서 설리가 죽고 절친인데 일때문에 빈소에 안왔다고 악플러들의 공격을 엄청 심하게 받음...또 그와중에 전남친이 무혐의로 풀려났지...온갖 비난은 구하라가 다 받고 전남친은 그걸 자랑스레 SNS에 올리고 결국 구하라는 극단적인 선택을...그런남자말고 좋은남자만났으면 지금쯤 활발하게 활동하면서 대중들에게 사랑받고 그랬을텐데...둘다 정말 안타까움...이제 겨우 20대 중반 인데...

    찬성: 7 | 반대: 2

  • 작성자
    Lv.73 부정
    작성일
    19.11.25 20:46
    No. 2

    설리양이 그렇게 떠나간 뒤에 많은 팬들이 그 뒤 조심해야할 사람이 구하라, 태연이라고 했죠. 팬들도 안 걸 지인들은 몰랐을까. 아니면 주변에 지인이랄 수 있는 이들이 없었을까 많은 생각이 들더군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6 탕모
    작성일
    19.11.25 20:48
    No. 3

    아직 너무 어리고 어린 나이인데 떠났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4 데르데르곰
    작성일
    19.11.26 16:27
    No. 4

    일이 벌어지고나서 주변인이 왜 막지 못했냐 말하기는 쉽습니다. 그럼 손내밀고 함께 아파하고 상처 다독였던 사람들은 죄인이 돼요. 가족이나 지인이 죽으면 남은 사람은 평생 죄인입니다. 어쩌면 따라가는 사람이 생길 정도로요. 분명 곁에 있는 사람들이 있었을 텐데도 극단적인 선택을 할 정도로 상처가 컸던 겁니다. 상처를 치유해주는 사람보다 압도적으로 많은 악플러들이 있었던 겁니다. 그저 안타깝고 안타깝기만 한 일이 계속 반복되고 있는데 진짜 법 개정을 하든 뭘 하든 저런 익명의 살인마들이 제대로 벌 좀 받았으면 합니다.

    찬성: 1 | 반대: 0

  • 답글
    작성자
    Personacon NaNunDa
    작성일
    19.11.28 14:16
    No. 5

    네... 스스로가 괜히 자책하는 마음이 들어서 좀더 생각해보니 주변인들이 신경을 안쓴게 아니라 아주 예전부터 케어를 했어야 하는 상황이 아닌가 생각들어서 적은글이었습니다 미리미리 신경썼어야 한다는 힐난의 의도는 없었고요, 다만 췌장암마냥 적절한 진단과 빠른 치료가 참 어려운 경우가 아닐까 싶은 마음입니다
    가족들은 말씀대로 죄인이 된 기분일것 같습니다. 구하라 오빠가 사진올린걸보면서 떠나간자와 함께 하던 남겨진자는 죄인이 될뿐 아니라 정말 가슴속에 오래도록 상처로 남을일이 될것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7569 안녕하십니까 아주 어려운 소설의 제목을 찾습니다 부탁... +1 Lv.37 늉늉 20.01.17 126
247568 아무래도 내글구려병 말기인거 같습니다. +10 Lv.9 두드려만듦 20.01.17 142
247567 예전에 봤던 소설 찾습니다 ㅠㅠ +1 Lv.8 보호주의 20.01.16 48
247566 외과의사 소설 부탁드립니다. +12 Lv.55 rhwlq 20.01.16 71
247565 골드이벤트 했나요? +3 Lv.59 슈밍 20.01.16 80
247564 좀 있으면 브라우저에서 플래시 지원이 끝나는데.. +4 Lv.61 아하즈 20.01.16 163
247563 회귀/빙의 소재에서 제일 걸리는 점 +5 Lv.45 외노자데싸 20.01.16 176
247562 아이언맨이 인피니티스톤을 어떻게 버텼을까요. +11 Lv.76 슬로피 20.01.15 143
247561 으 댓글수정 안되는거 너무 불편... Lv.46 뿌잉1뿌잉 20.01.15 40
247560 감동의 뮤지컬 OST 3곡 추천 +3 Lv.59 풍운고월 20.01.15 49
247559 재밌네요 +1 Lv.48 천극V 20.01.15 77
247558 법의 무서움... +1 Lv.76 슬로피 20.01.15 134
247557 이것이 전독시의 힘인가... +18 Personacon 적안왕 20.01.15 311
247556 전에 봤던 무협 찾아요 Lv.26 존경합니다 20.01.15 57
247555 예전에 봤던 소설 찾습니다ㅠㅠ +2 Lv.16 n6592_kw.. 20.01.15 73
247554 점심에 밥하고 스팸을 먹었으니 글쓰는데 배 안고프겠지? +1 Lv.16 이나다 20.01.15 52
247553 모바일로 연재하려면 도대체 어디서 해야하죠? +2 Lv.1 khk01076.. 20.01.15 74
247552 좋은여자구분방법?? +17 Lv.16 사랑사라 20.01.15 153
247551 26세, 가면라이더를 보는게 이상한가요? +11 Lv.16 이나다 20.01.14 136
247550 본죽 맛탱이 없네여... +9 Lv.76 슬로피 20.01.14 127
247549 안녕하세요. 이게 표절이 될지 궁금해서 질문 올립니다. +10 Lv.16 n4901anr.. 20.01.14 231
247548 글 쓸 때 배고파서 술안주를 사왔습니다. +1 Lv.16 이나다 20.01.14 96
247547 카페에서 전독시 올라온거 봤는데... +4 Personacon 적안왕 20.01.14 297
247546 가끔씩 소설에 달리는 댓글중에... +4 Lv.19 목재장난감 20.01.14 158
247545 승리 불구속이 대체 뭐라고 난리랍니까? +19 Lv.24 제멋 20.01.14 263
247544 운영진들은 조아라처럼 홈페이지 인터페이스 바꿔보세요. +2 Lv.14 도메인 20.01.14 132
247543 자동응답같은 댓글 뭐가 제일 나은가요? +14 Lv.46 뿌잉1뿌잉 20.01.13 167
247542 점점 읽을게 없어지는 느낌 +6 Lv.45 독서왕선구 20.01.13 261
247541 불안하다...불안해... +6 Lv.53 비단연꽃 20.01.13 223
247540 유쾌한 표절,도작물 추천부탁드립니다. +2 Lv.39 창월등야 20.01.13 205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