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솔직히 말하죠

작성자
Lv.45 가출마녀
작성
19.05.27 14:52
조회
340
게임때문에 인생이 망가집니까?

그런사람 있기는 합니다

하지만 아주극소수입니다

다른것을 예로 들어볼까요?

등산때문에 가정파괴되는 사례가 있습니다

자동차에 쓰는돈 때문에 생활비가 쪼들리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쇼핑중독으로 재산다날리고 신용불량자되고

사체쓰는 사람있습니다

취미생활 때문에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례 하는일이

생각보다 비일비제 합니다

낚시는 어떻습니까?


외 다른 취미생활은 모른척하면서

게임만가자고 이럴까요?

제일 만만하니까 그런것 아닙니까?




Comment ' 7

  • 작성자
    Lv.45 가출마녀
    작성일
    19.05.27 14:58
    No. 1

    아그리고 아주심각한 질병하나있군요
    주식 중독 이건 질병으로 등제안하나요?
    주식때문에 자살 하는 사람 한해 몇명이고
    주식관련 범죄가 얼마나 심각합니까?

    찬성: 8 | 반대: 3

  • 작성자
    Lv.40 어푸
    작성일
    19.05.27 16:01
    No. 2

    제일 만만하다기보단 돈이 많으니까 그렇죠.
    사회인식 나쁘니 만만한것도 이유가 되겠지마는
    어마어마한 경제적 가치를 지니고 있으니 돈 뽑아 먹기 쉬운겁니다.
    정부는 중독세를 받아먹고 의사는 환자가 늘어나고 윈윈이죠.
    아무튼 독신도 장애의 일종이라고 주장하는데 뭐든 못하겠습니까?

    찬성: 6 | 반대: 2

  • 작성자
    Lv.76 슬로피
    작성일
    19.05.27 16:26
    No. 3

    빌미로 학생들이 피해보는 일이 없었으면 하네요.
    막연히 질병이라고만 들리니 부모입장에서는 한두시간만해도 중독처럼 보게될 수도 있는거죠.

    찬성: 2 | 반대: 2

  • 작성자
    Lv.31 아람지
    작성일
    19.05.27 17:05
    No. 4

    리니지때문에 대부업 성황이었단 소리가 우스개소리만은 아니었죠.

    찬성: 2 | 반대: 3

  • 작성자
    Personacon 적안왕
    작성일
    19.05.27 17:05
    No. 5

    만만하고 접근성이 좋고 해서가 아닌가 합니다.

    찬성: 2 | 반대: 4

  • 작성자
    Lv.45 신비한미래
    작성일
    19.05.27 17:15
    No. 6

    정치인들이 표를 얻기 좋습니다 학생들은 투표권이 없고 20대는 남성위주인데 튜표율이 약하지요 학부모 특히 엄마들의 표를 얻기에 이보다 좋은게 없습니다

    찬성: 1 | 반대: 2

  • 작성자
    Lv.75 베르튜아스
    작성일
    19.05.27 19:30
    No. 7

    음 저도 질병 지정 반대이기는 한데, 님들이 생각하는거랑 게임 중독은 수준이 다릅니다... 실제로 학부모들의 표를 얻기는 좋은데, 게임 중독은 학생보다 성인에서 더 많이 발생할 듯 싶습니다.
    현재 잡힌 기준은 게임에 대한 통제 부족 + 삶의 다른 관심사 또는 일상생활보다 게임을 우선 + 그런 부정적인 결과가 일어남에도 불구하고 게임 중단 불가가 1년 이상 지속 이니까요...
    이런 학생은 진짜 거의 없습니다. 진짜 심각한 사람들이죠...

    근데 진짜 문제가 되는 점은 뭐냐면, 질병으로 지정이 되게 된다면, 정신병의 일종으로 들어가게 될거고, 그렇다면 그걸 판단내리는 사람은 '전문가'가 되도록 의료법에 적혀있으므로, 그걸 판단 내리는 사람은 '의사'가 되는거고, 의사들은 엘리트이므로 게임에 대한 접근성이 부족하고 게임을 해본 경험도 적어서 판단을 내리는 기준이 정확하지 않겠다는거죠.
    이건 정신의학적, 뇌과학적 판단 외에도 문화학적, 사회학적 판단이 개입되야되는 문제인데, 그게 무시되는게 문제인겁니다.

    솔직히 저도 질병 지정 반대이지만, 이거에 대해 반박글을 적는 사람 다수가 '게임'을 좋아하기에 '게임'에 대한 정부의 개입을 반기지 않거나, 예전 음악 문화가 '딴따라'로 취급받듯이 게임문화가 하류문화로 취급받는 거에 대해 반발 감정이 들기에 그러는 사람이 많을 거라는 겁니다... 근데 솔직히 그 사람들 대부분이 게임중독일리가 없습니다... 한달동안 학교 끝나면 피시방 가서 게임에 빠져있는 학생, 쉬는 타임만 되면 모바일 게임을 하는 사람,, 이정도론 게임중독이 안됩니다 ㅋㅋㅋ

    찬성: 5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5975 모바일 게임 포레스트 매니아 저작권침해금지 등 청구 사... +1 Lv.78 사래긴밭 19.07.01 237
245974 작품 추천받고 싶습니다 +5 Lv.55 스이와트 19.06.30 264
245973 참 오늘 엄마보고 놀랏음요 +4 Lv.46 뿌잉1뿌잉 19.06.30 326
245972 볼륨매직 vs 펌 +7 Lv.24 시우(始友) 19.06.30 205
245971 드디어 내일이네요 +4 Lv.5 평안하길 19.06.30 303
245970 편도결석의 악취 +14 Personacon 적안왕 19.06.29 364
245969 커피쿠폰 +7 Lv.51 가을이개 19.06.29 169
245968 이제 얼마 안남았네요 +3 Lv.83 달의아이룬 19.06.29 188
245967 왜캐 부모님을 죽이고 시작할까요? +10 Lv.46 뿌잉1뿌잉 19.06.29 379
245966 하루 3시간밖에 못 잔지 2주째입니다. +11 Lv.49 고지라가 19.06.29 290
245965 한국에 장르 소설 작가는 모두 몇 명일까요? +1 Lv.49 고지라가 19.06.29 273
245964 고교 대선배 Personacon 볼께요 19.06.29 129
245963 이 소설 제목 뭔지 아시는분? 있나요 Lv.38 나랏말사미 19.06.29 130
245962 이해 안 가는 댓글 +7 Lv.51 가을이개 19.06.28 325
245961 조회수 바닥인데도 계속 연재하는 분들 보면 +15 Lv.45 외노자데싸 19.06.28 506
245960 골드충전 이벤트 이젠 안하려나 +7 Lv.17 아마나아 19.06.28 182
245959 대체역사소설에서 로맨스넣는거보다 답없는게 있네요 +25 Lv.46 뿌잉1뿌잉 19.06.28 438
245958 추천란에서 자추 +7 Lv.67 dlfrrl 19.06.28 301
245957 양판소는 왜쓰는지 모르겠음.. +11 Lv.49 End1ess 19.06.28 355
245956 운이좋았다는건 재밌는 말인거같아요 +2 Lv.47 카뮴 19.06.28 170
245955 왕겜과 스타워즈를 반면교사 삼자는 의미에서 +2 Lv.59 풍운고월 19.06.27 206
245954 전생검신51 +5 Lv.24 떠중이 19.06.27 314
245953 슬슬 망나니물 너무 질리네요.. +3 Lv.55 스이와트 19.06.27 256
245952 헌터물인데 완전 현실적인 헌터물보고싶어요 +15 Lv.47 카뮴 19.06.27 314
245951 몰아볼 때와 하나씩 볼 때 재미가 확실히 다른 작품들 +5 Lv.45 외노자데싸 19.06.27 293
245950 어제 114 전화. +2 Personacon 볼께요 19.06.26 221
245949 스포츠물 소설 완전 꿀잼 두 개만 추천해주세요 +5 Lv.29 성성성 19.06.26 191
245948 냉병기 최강은 무엇이라 생각하시나요. +20 Lv.59 풍운고월 19.06.26 390
245947 빛과 어둠의 설정에 대해 +3 Lv.59 풍운고월 19.06.26 203
245946 보게 되면 바로 버리는 설정들 +10 Lv.45 외노자데싸 19.06.26 386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