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배우물 과다

작성자
Lv.75 베르튜아스
작성
19.05.29 22:11
조회
281

나쁜 건 아니지만, 언제부턴가 현판 소설에 배우물이 엄청 많아진거 같아요.

솔직히 제 취향은 배우보다는 가수나 아이돌물인데요... ㅠㅠ 매니저도 괜찮구요...

근데 별로 안나오는거 같네요... 


개인적으로 가수물은 억지든 진텐이든 카타르시스를 노래 부르고 그 반응에서 받을 수 있는데, 배우물은 고구마를 꾸역꾸역 참다가 영화나 드라마 반응을 보고 거기서 한번 터트리고 다시 또 고구마를 씹어야되서 별로 안좋아해요..

사실 배우물에 심취했을때도 있었지만, 너무 많이 봐서인지 요즘은 아무리 잘썼어도 질리게되네요..

제일 취향이었던 장르중 하나가 배우물에서 나오는 영화시나리오가 감동적인 경우였는데, 이제는 배우물 제목만 봐도 질리게되었네요.. 이제 좀 쉬어야겠어요..


Comment ' 5

  • 작성자
    Lv.44 데르데르곰
    작성일
    19.05.29 22:22
    No. 1

    저랑 반대시네요. 가수물 재미없고 매니저물은 자꾸 똑같은 패턴이라 지겨워서 요즘엔 배우물만 보게 되던데. 배우물은 그나마 극중극이 다 이야기가 달라서요. 반응 보는 재미도 더 낫고.

    찬성: 7 | 반대: 0

  • 작성자
    Lv.90 엔쥬인
    작성일
    19.05.29 22:45
    No. 2

    가수물의 최대 단점 : 가사 오글거리는게 너무 많음.
    그리고 가수든 아이돌이든 노래 몇개 대박치고 공연다니고 예능나가다 인기 터지면 배우로 진출하는 루트 타는게 많아서...

    그리고 최근 연예인물 트렌드(?)가 배우물인듯 싶어요. 근데 좀 예전꺼 검색해 보시면 배우물보다 가수,아이돌물이 더 많습니다.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75 베르튜아스
    작성일
    19.05.30 01:29
    No. 3

    가수물 배우물 둘다 좋아하다가, 배우물에 질린 케이스랄까요?
    추천글도 배우물 많이 올렸었는데, 이제는 제가 스스로 배우물에 질려버려서 말이죠...
    극중 이야기가 흥미로운 글이 제 취향이었는데 ㅠㅠ 이제는 그 극중스토리 제외하고는
    뜨게 되는 계기부터, 다음 스토리 고르고, 촬영하고, 무대 인사하고, 개봉하고 반응보고,,, 다 똑같아 보여요 ㅠㅠ
    그리고 예전 가수물들도 많이 봤는데, 다 좋아하는 건 아니고, 애착가는 작품은 많지 않아요...
    예전 소설은 왠만하면 안읽는 주의라서, 1년만 지나도 느낌이 넘 없어지는 거 같아서 유행도 안맞고, 그래서 신작만 보는 편이에요..

    찬성: 0 | 반대: 4

  • 작성자
    Lv.45 외노자데싸
    작성일
    19.05.30 10:08
    No. 4

    가수물이라고 하긴 좀 애매하지만 "성스러운 아이돌"만 보는 중입니다. 탑 매니지먼트 가 진짜 꿀잼이었는데 작가 개객기.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75 베르튜아스
    작성일
    19.05.30 17:13
    No. 5

    성스러운 아이돌 저한테도 최애작 .... 3일후 유료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5993 아, 두통아.... +5 Personacon 적안왕 19.07.03 134
245992 심심해서 써봤습니다. Lv.49 고지라가 19.07.03 110
245991 혹시 환불사례 있나요 +1 Lv.60 천년그리고 19.07.03 135
245990 산경작가님 소설은 비따비가 젤 재밋엇는데 +3 Lv.47 뿌잉1뿌잉 19.07.03 240
245989 포텐 케미 작가님 시리즈로 가셨나봐요 +5 Lv.38 류하므 19.07.03 293
245988 방구석 여포에서 전쟁광. +3 Personacon 볼께요 19.07.02 212
245987 애인이 성공의 지표는 아닌 것 같아요. +1 Lv.21 geunmok3 19.07.02 193
245986 재밋는 소설들이 다들 완결하고 있네요 Lv.79 주차장알바 19.07.02 244
245985 증발하다. +2 Personacon 적안왕 19.07.02 127
245984 회귀 안 한 재벌이나 헌터물.. +3 Lv.44 데르데르곰 19.07.02 187
245983 추천게에 재밌는게 안올라오네요ㅠ +7 Lv.47 뿌잉1뿌잉 19.07.02 208
245982 장르마다 지겹게 나오는 놈들 +7 Lv.45 외노자데싸 19.07.02 393
245981 안녕하세요 문피아 5년차 초보입니다 +10 Lv.22 숲괴 19.07.02 246
245980 언브레이커블 완결이나 보고 싶다. +3 Lv.46 crxn 19.07.01 222
245979 지갑송 작가 일부러 이러는 건가요? +6 Lv.39 눈물의날 19.07.01 430
245978 점점 기어나오기 시작하네요. +14 Lv.5 평안하길 19.07.01 396
245977 연참대전 골드 질문 +2 Lv.22 여름구름 19.07.01 156
245976 역주행은 거의 없다고 봐도 될까요? +12 Lv.10 명징(明澄) 19.07.01 457
245975 유료작 접기 전에 기회를 얼마나 주나요? +16 Lv.45 외노자데싸 19.07.01 425
245974 내 몸에 모르는 멍이 있다! +9 Personacon 적안왕 19.07.01 182
245973 모바일 게임 포레스트 매니아 저작권침해금지 등 청구 사... +1 Lv.78 사래긴밭 19.07.01 237
245972 작품 추천받고 싶습니다 +5 Lv.55 스이와트 19.06.30 264
245971 참 오늘 엄마보고 놀랏음요 +4 Lv.47 뿌잉1뿌잉 19.06.30 326
245970 볼륨매직 vs 펌 +7 Lv.24 시우(始友) 19.06.30 205
245969 드디어 내일이네요 +4 Lv.5 평안하길 19.06.30 303
245968 편도결석의 악취 +14 Personacon 적안왕 19.06.29 364
245967 커피쿠폰 +7 Lv.51 가을이개 19.06.29 169
245966 이제 얼마 안남았네요 +3 Lv.83 달의아이룬 19.06.29 188
245965 왜캐 부모님을 죽이고 시작할까요? +10 Lv.47 뿌잉1뿌잉 19.06.29 379
245964 하루 3시간밖에 못 잔지 2주째입니다. +11 Lv.49 고지라가 19.06.29 29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