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59 풍운고월
작성
19.05.11 08:36
조회
278


취향이 갈릴 뿐이지만 이거 하나만으로도 제겐 하차각인지 아닌지가 갈리는 것 같습니다.


먼저, 제 취향을 밝히자면


어떤 위기가 찾아옵니다. 그 위기를 벗어나기 위해선 다 같이 힘을 합쳐도 극복이 될지 안될지 모릅니다.  소설에서만이 아니라 실제 현실에서도 가장 영웅적인 사람은 어떤 사람일까요. 전 바로 이런 불확실성에 대한 자세에서 찾습니다.


전 이 위기속에서 나라면 하지 못할...그러니까 겉포장은 나와 같은 보통사람일지라도 위기의 순간 기지를 발휘하는 사람, 그 기지를 몸소 행할 줄 아는 용기를 갖고 있는 사람의 이야기를 보고 싶어 합니다. 초반에 힘이 있고 없고는 무관하며, 작가마다 다르겠지만 위기를 극복할 아이디어를 어떻게 내는가에 따라 글의 성격이 매력이 달라지는것 같습니다.  어떤 주인공은 공학도로서의 지식을 활용할 것이고, 또 어떤 사람은 탁월한 지도력으로 사람들의 합심하여 큰 힘을 내게 할 줄 아는 사람일테고... 


다른 타입의 주인공도 있습니다. 처음에는 겁을 먹고 피신하는 사람들 틈에 섞여 안전한 선택을 한 후 미처 따라오지 못한 사람들이 죽어가는 모습을 방치하다 피신이 늦은 사람들이 다 죽고나서...뒤늦게 후회하고 다시는 그렇게 살지 않겠다며 결심하고 결국 점점 더 성장해 나가는... 


전 두번째 타입은 잘 안 봅니다. 제가 생각하는 소설은 남들과 같은 조건에서 다른 선택을 할 줄 아는...용기를 가진 사람의 이야기거든요. 


몬스터가 지구를 침공해 왔는데 다 같이 자기만 살려고 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이겠죠. 지구방위수비대(소설마다이름이다른) 가 구출하러 오기 전까지 일단 내가 먼저 살고자 하는 사람이 다수일테고, 세계 어디서나 그렇겠지만 그런 사람들은 그런 사람들이고....또한 대부분이 죽고 살아 남은 일부 중에서도 반성하고 달라지는 경우가 잇는가 하면 그렇게 이기적으로 살아남아놓고 반성없이 계속 반복하는 인간도 있겠죠. 반성하고 성장하는 경우가 두번째 유형이랄 수 있겠지만 제 취향은 아니라는...


어리석게 힘도 없으면서 나서면 그게 더 이상한거 아니냐 하는 분들도 있을 텐데요. 전 사람이 쉽게 안바뀐다고 봅니다. 힘이 있을 때나 없을 때나 주어진 환경이 어떠하든 가진 한도 내에서 대책을 궁리하고 그러다가 실패해서 쓴 맛을 보더라도...용기를 낼 줄 아는 사람이니..그러니까 주인공이라 보는 것입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제 취향입니다. 전 나 살자고 남이 죽는걸 외면하는 사람이 나중에 반성하고 각성해서 강력한 능력자로 거듭난다 해도 ... 주인공 주변인물 중에 하나 정도면 어울린다고 보기 때문에...



 


Comment ' 5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5833 웹소설 시장이 커지긴 했네요 +11 Lv.59 풍운고월 19.06.12 632
245832 충격 +6 Personacon 적안왕 19.06.12 441
245831 유튜브 광고 없이 시청하는 방법 입니다. +5 Personacon 빨간몸빼 19.06.12 330
245830 명 13대황제 만력제가 사기결혼 사건에 휘말린 사연 +7 Lv.35 태하(太河) 19.06.12 246
245829 빛-광-연 +3 Lv.75 19.06.12 222
245828 슬펐던 기억. +4 Personacon 볼께요 19.06.11 210
245827 아는형님-악동뮤지션 +8 Lv.67 dlfrrl 19.06.11 262
245826 혹시 이 소설 알고 계시는 분 있을까요? Lv.46 울새 19.06.11 254
245825 탁목조님 글은 언제나 읽기가 힘드네요 +2 Lv.81 검은연꽃 19.06.11 342
245824 차 사실려는 분 유의 +1 Lv.66 ysdp 19.06.11 288
245823 모던 보이, 모던 걸. +3 Personacon 볼께요 19.06.10 151
245822 오버로드가 착각물이었군요 +8 Lv.5 dd68923 19.06.10 317
245821 요즘 AMD평가 어떤가요? +5 Lv.94 골드버그 19.06.10 176
245820 엉성한 스토리 vs 무매력 캐릭터 +24 Lv.44 데르데르곰 19.06.10 373
245819 카카오ㅍㅇㅈ 모 작품 이용권이 계속 쌓이네요. +16 Personacon 적안왕 19.06.10 357
245818 2020년 최고 기대작의 CG수준 +2 Lv.59 풍운고월 19.06.10 328
245817 이 스토리 어떠신가요 +6 Lv.29 수면드래곤 19.06.10 202
245816 문피아 이미지가 안 보이네요. +3 Lv.57 반송된편지 19.06.10 119
245815 '존 윅 3: 파라벨룸'... 외골수 킬러의 개인적 전쟁 +6 Personacon 윈드윙 19.06.10 165
245814 여러분은 판타지 그러니깐 중세물에서 한자어 사용에 대... +16 Lv.39 cks1129 19.06.10 277
245813 빙의러vs회귀러 시대를 앞서간 소설. +12 Personacon 볼께요 19.06.09 293
245812 작가들의 닉네임 세탁 종종 보이네요 +14 Lv.45 외노자데싸 19.06.09 515
245811 재벌물 장르... +8 Lv.31 불꽃서리 19.06.09 261
245810 작가와 독자의 입장차이.. +7 Lv.90 구경꾼이얌 19.06.09 312
245809 u20 선수들 정말 잘 하네요. +3 Lv.17 아마나아 19.06.09 142
245808 머리쓰는 주인공 없나요? +12 Lv.43 [NPC]촌장 19.06.09 254
245807 책 제목좀 알려 주실분? +1 Lv.83 달의아이룬 19.06.09 108
245806 개피리 어플 효과 죽이네요... +4 Lv.10 게르의주인 19.06.09 191
245805 본 소설 중 가장 최악의 인간 +6 Lv.77 Barebug 19.06.08 415
245804 알브레히트 일대기 작가님 정말 대단하네요. +10 Lv.17 아마나아 19.06.08 427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