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비평란

읽은 글에 대한 비평을 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황제의검

작성자
Lv.3 서람
작성
08.11.09 00:15
조회
2,881

작가명 : 임무성

작품명 : 황제의 검

출판사 : 드림북스

저는 황제의 검을 사서 읽을 정도로 임무성 작가님의 전작들을 무척이나 재밌게 읽었습니다. 하지만 이번 3부에서는 조금 아쉬운 부분들이 많아 미력하나마 비평을 좀 해볼까 합니다.

1. 황제의 검 <3부>

- 이번 3부는 1,2부보다 타이틀에 걸맞는 이야기라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3부라는 말이 무색하게 1,2 부와는 아무런 연관이 없습니다. 등장인물 몇몇이 이름만 같을 뿐 전혀 다른 세계관에서의 내용이랄 수 있지요. 작가님께서 황제의 검이라는 제목을 사용하시기 위하여 3부라 칭하신 듯한데말입니다만 작가님의 실책으로 여겨지더군요.

제가 책방에 가서 보면 황제의 검 1,2권만이 꽂혀있더군요. 책 상태를 살펴보니 대여하는 책이라 볼 수 없이 거의 새책 상태였습니다. 책방 아저씨에게 물어보니 3부라는 부분 때문에 대여를 안해가는 사람들이 태반이라 더군요.

3부를 읽기 위해서는 1,2부를 읽어야한다. 하지만 그것은 21권에 이를 정도의 막대한 분량... 보통 사람이라면 기가 질려 읽을 엄두를 내지 못하게 만드는 분량입니다. 이러다가는 얼마 안가 반납크리라는 치욕을 맛보는 작품이 될지도 모른다는 것이 참으로 안타까워지더군요.

2. 방대한 설정 그것은 장점인 동시에 단점.

- 3부에서 가장 흥미로운 부분이 뭐냐라고 물으신다면 임무성 작가님 특유의 방대한 설정을 들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없었던 한 시대의 절대자들이 환혼하여 모인 무림! 거기다 그 힘의 끝을 알 수 없는 마족, 용족, 요정족! 강력한 주술사들의 등장! 이런한 것들로부터 앞으로의 절대자들 간의 치열한 접전을 예상할 수 있지요.

  

  1,2권을 읽을 당시에는 초반이니 설정 설명에 많은 설명을 하는 것은 그러려니 하고 별 생각 없이 넘어갔습니다. 3권에서는 설명보다는 이야기 위주가 많았지만 이야기 진행이 좀 느린 편이어서조금 실망했습니다만 4권 부터는 본격적으로 시작될것이다! 라 생각하고 4권을 기대했습니다. 하지만 4권에서도 주술 개념과 여러가지설정 설명이 너무 많더군요.

  

확실히 임무성 작가님의 방대한 세계관과 설정은 그만큼 흥미와 기대가 생기게 하지만 이해해야 할 것이 너무 많고 설명하셔야하는 부분이 너무 많아서 재미라는 것을 느낄 틈이 없더군요. 부디 5권부터는 설명도 좋지만 독자들에게 재미라는 부분을 충족시켜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부족한 글을 지금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글을 잘 쓰는 편은 아니지만 조금씩 실력을 늘려 개념 비평을 올리시는 분들처럼 되고 싶군요. 예를 들어 까망님처럼 말입니다~


Comment ' 11

  • 작성자
    Lv.1 이토
    작성일
    08.11.09 04:45
    No. 1

    황제의 검에 제대로된 세계관이 존재하긴 했나요? 어린 학생들의 정제되지 않은 상상의 나래 정도로만 느꼈던 건 저뿐?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6 금원
    작성일
    08.11.09 09:19
    No. 2

    황제의 검 1,2부도 먼저시작해서 시장을 선점했기에 그렇게 뜬거지 지금이라면, 별볼일이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 인형법사
    작성일
    08.11.09 10:55
    No. 3

    무엇보다도 지금 궁금한건 용랑기는 버렸나 입니다. 저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악련
    작성일
    08.11.09 13:40
    No. 4

    용랑기? 그거 임무성 작가님이 쓰신건가요?

    찬성: 0 | 반대: 0 삭제

  • 작성자
    Lv.15 무판비
    작성일
    08.11.09 13:59
    No. 5

    저도 황제의검 1,2부를 안본상태라 3부를 본다는게 꺼려지네요
    아무리 관계없는 독립적인 작품이라고 해도 3부라고 해놓으니 1,2부를 안보면 안될거 같아서요...만약 정말로 1,2부와 아무 상관이 없다면 3부라고 내놓은 출판사와 작가님의 실책이신거 같습니다..
    그리구 황제의 검1부 잠깐 보다가 접은 저로서는 다른 이야기라고는 하나 읽어볼 마음이 별로 없네요...차라리 다른 소재로 다른 제목으로 나왔으면 어떨까 하는 아쉬움이 크네요...
    지존은 하나다 인가? 했던 작품은 어떻게 된건지...작가님의 책임감이 부족해 보임니다. 지존은 하나다 꽤 재미있게 읽어서 후속작 기대했는데 1년 넘게 후속작 안나오더니 이건뭔지...뜬금없이 황제의검3부가 나오다니요...책임감있게 한편 마무리 짓고 다른 작품 써야 하는 거 아닙니까? 다른작품을 쓰더라도 기존의 작품도 같이 내면서 써야 아!!이작가님 그래도 성실히 자신의 작품은 마무리 짓는구나 하고 확신이 들고 책을 읽죠 이렇게 무책임하게 나오시면 어떻게 믿습니까...지금 황제의검3부도 잘 안나가는걸로 알고 있는데 잘 안나가면 이것도 접으실 건지 하는 의문이 드네요...작가는 책으로 말합니다..책을 성실히 어떤식으로든 조기 종결이든 머든 완결짓는 모습이 필요하지 않을까 하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거서간
    작성일
    08.11.09 16:46
    No. 6

    1부 맛 보기만 잠깐 1권 정도 보고 만 저는 3부는 아무런 문제 없이 잘 읽었습니다.

    제목과는 다르게 황제의 검 1~2부와 연관 되는 부분이 안 보이구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0 용문신
    작성일
    08.11.09 23:21
    No. 7

    용랑기는 임무성 작가님 작품인지 모르겠고...
    지존은 하나다 이게 궁금하군요..ㅎ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6 대마21
    작성일
    08.11.10 02:11
    No. 8

    용랑기는 임무성작가님이 쓴게 아니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7 PaLcon
    작성일
    08.11.15 21:43
    No. 9

    ....황제의검... ㅋㅋㅋ처음 무협소설 접햇을떄쯤 본거라 재미잇게 봣지만 2부에서는 글쎄....어떤게 재미잇는건지 구별이 제대로 안선 저에게도 벅찬 그런 내용이엇죠...무슨..자연검 우주검....머시기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90 블랙템플러
    작성일
    08.11.15 23:11
    No. 10

    처음 접해봤을때가 초창기가 아니라 어느정도 구무협도 봤었고.. 신무협이라는 이름으로 쏟아지는 작품들에 단련되어 갈때쯤 소문을 듣고 읽어봤는데 엄청 실망했었죠.
    뭐 가장 먼저봤다면 재밌게 봤을수도 있지만 말이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인중인격자·X
    작성일
    08.12.07 03:17
    No. 11

    아는동생이 빌려온 3부1편을 보고 나름 괜찮은 느낌을 접해서 1부를 죄다 빌려서 베개로 베고 잤었죠 저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비평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찬/반
1250 무협 [수정] 마존유랑기 : 스타작가의 탄생 +22 Lv.1 현석1 08.11.21 3,976 7 / 13
1249 무협 천하제일이인자, 기대에 못 미친다. +23 Lv.79 아스트리스 08.11.20 4,229 16 / 3
1248 무협 자우님의 일시참룡 +5 Lv.23 청도검사 08.11.16 2,845 16 / 3
1247 무협 아까운 작품 만인지상. +9 Lv.67 열혈마왕 08.11.13 2,759 5 / 0
1246 무협 요녕성을 배경으로 하는 무협소설 +20 Lv.1 선물개미 08.11.09 3,114 27 / 6
» 무협 황제의검 +11 Lv.3 서람 08.11.09 2,882 2 / 1
1244 무협 향공열전-무협의 설정과 역사적 고증 +41 Lv.9 시후 08.11.07 3,524 34 / 8
1243 무협 진호전기 +5 Lv.21 落淚悲哀 08.11.05 3,726 2 / 1
1242 무협 만인지상9권 이럴줄 몰랐다... 의도적인가 실수인가. +16 전통 08.11.03 4,017 3 / 10
1241 무협 이계로 판타지에 대한 비판 +18 Lv.1 샤에린 08.11.01 3,075 4 / 10
1240 무협 무협에서 정절은 무엇인가? 독보군림7권 +12 Lv.28 질풍아저씨 08.10.31 3,413 17 / 2
1239 무협 화산검종...한성수작가님..정말 실망.. +21 Lv.1 사휴 08.10.30 3,633 4 / 24
1238 무협 [추천]풍사전기(완결) + 잡설 +9 Lv.4 한뉘 08.10.29 6,394 25 / 4
1237 무협 불선다루 가면갈수록 점점.. +5 Lv.25 삽살할매 08.10.26 2,529 7 / 0
1236 무협 2%부족한 김빠진 상왕진우몽 +7 Lv.9 간다라고승 08.10.26 2,295 7 / 3
1235 무협 낚여버린 당문소공자당사독 +21 Lv.14 비발쌍부 08.10.23 8,570 11 / 5
1234 무협 황궁법사, 참을수 없는 상상력의 부재 +4 Lv.86 금원 08.10.23 3,865 9 / 9
1233 무협 똑같은 시나리오 그만좀... +7 Lv.80 맛잇는키스 08.10.21 3,319 3 / 4
1232 무협 묵향 [1-24], 뭐 그런 이야기 +27 Lv.1 엘디쉬 08.10.19 2,367 4 / 20
1231 무협 [필살기] 무협소설에 무와 협이 없다? +9 Lv.81 검은연꽃 08.10.18 3,876 8 / 6
1230 무협 취향의 문제일 수도 있습니다. 무영무쌍(지극히 주... +12 Lv.30 만월(滿月) 08.10.16 2,869 21 / 2
1229 무협 김한승씨의 신존기 후속인 낭인무적과 신존 대실망... +7 Lv.64 에즈 08.10.11 6,521 9 / 2
1228 무협 천년용왕 너의 패턴은 이미 파악되었다. +17 사지무하 08.10.10 3,101 34 / 4
1227 무협 천마조종을 읽고..(약간의 미리니름) +4 Lv.62 LBM 08.10.09 5,025 5 / 1
1226 무협 뒷골이 땡겨오는 일검쟁천 5권 +10 Lv.1 샤바샤바 08.10.05 3,322 6 / 0
1225 무협 <뇌신>, 재미와 난관이 함께 보인다 +19 Lv.35 까망군 08.10.05 3,425 14 / 7
1224 무협 임영기작 대마종(미리니름) +25 무협낭인 08.10.04 3,300 12 / 8
1223 무협 대법왕 4권 빌어먹을 편집 +7 Lv.61 테디베어 08.10.01 3,506 12 / 0
1222 무협 어린시절 읽었던 묵향을 다시 읽어본 후... +30 Lv.1 청림학사 08.10.01 3,963 8 / 11
1221 무협 악공전기 6권을 보고 난후에 +13 Lv.1 아狼 08.09.27 3,902 7 / 8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