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작성자
Lv.41 치타리아
작성
24.05.16 21:04
조회
85

저번 글과 마찬가지로 끝맺음을 잘 하기 위해 열심히 쓰고 있습니다. 연중은 없습니다. 재미까지 드릴 수 있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제국익문사 후예의 스파이 대장 성공기 - 웹소설 문피아 (munpia.com)


글 소개 : 

[대한제국 정보부 제국익문사 요원의 손자 정 한(鄭韓). 20세기 초 미국에서 변호사가 되어 잘 먹고 잘 살고 싶었다. 그런데, 아버지로 인해 미래 지식을 알게 되어 버렸다.

징집될 리가 없는 전쟁에 징집되어 벌지 대전투 전장 한 가운데 떨어진 정 한(鄭韓). 독일군의 반격에 죽고싶지 않으면 미래 지식으로 전황을 바꾸어야 한다. 이것이 인생 최대의 난관일 줄 알았다. 시작일 뿐인 것을...

 

1940년대 말 동양인 변호사에게 취직도, 클라이언트도 없었다. 군에서의 인연들 덕에 정부 자문 의뢰 건수라도 겨우 건졌다. 하필이면 그 정부 자문을 의뢰한 기관이 막 설립된 CIA. 20세기 후반 막강파워, 정보기관의 왕좌에 군림했던 조직이 아니었다. 우왕좌왕, 천방지축에 힘도 없고 돈만 많은 호구에 사고뭉치 기관이었다.

 

자신 앞에 놓인 문제는 해결을 해야만 하는 일잘러 정 한(鄭韓), 지고는 못 사는 지못러. 그래서 역사를 뒤집어 버린다. 자기 마음에 드는 방향으로.

'힘 좀 덜 쓰고 세상을 품자'라는 정 한(鄭韓).

'힘을 써서 세계를 이끌자'는 주인공의 숙적 키신저.

첩보계와 외교계의 두 인물이 부딛친다.

 

그러나, 세상이 호락호락하지 않다. 빨갱이도 많고, 독재자도 많고, 광신도도 많고, 갈등은 더 많다.

대통령들의 요구는 끝이 없고, 기대치는 더 올라가고. 일잘러는 괴롭다.

때로는 새로운 아이디어로, 때로는 운으로, 때로는 어거지로, 많은 경우 CIA답게 기만과 거짓으로 문제를 해결한다.

 

이왕 이 세계에 발 담근 김에 CIA 국장까지 한번 노려보자! 아무래도 체질인 것 같다.]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5374 홍보 그래 정말 그래 기대 너무도 좋은 것 Lv.66 Foolish 24.06.12 56 0
155373 한담 축구소설 제목 찾아요 Lv.72 내공20년 24.06.11 34 1
155372 홍보 누군 가가 나의 글이 "무게가 없다 " 말을 . Lv.66 Foolish 24.06.11 62 0
155371 홍보 100화 감사드립니다. Lv.20 한스그레텔 24.06.10 35 0
155370 한담 100화 감사드립니다. Lv.20 한스그레텔 24.06.10 26 0
155369 홍보 글을 눈으로만 읽는 사람 있습니다. Lv.66 Foolish 24.06.10 72 0
155368 홍보 그리움의 삶은 Lv.66 Foolish 24.06.09 62 0
155367 홍보 인생살이 내 마음대로 되는 게 아니다. Lv.66 Foolish 24.06.08 71 0
155366 홍보 미련은 그리움을 만들고 Lv.66 Foolish 24.06.07 67 0
155365 한담 20만 조회수 감사합니다. Lv.20 한스그레텔 24.06.06 33 0
155364 홍보 자기의 삶을 확장해 나가는 사람은. Lv.66 Foolish 24.06.06 64 0
155363 홍보 사랑이 있다면 Lv.66 Foolish 24.06.06 55 0
155362 한담 슬슬 힘이 부치네요 Lv.20 한스그레텔 24.06.05 50 0
155361 홍보 사랑은(情迹) Lv.66 Foolish 24.06.05 60 0
155360 홍보 사람이 짐승과 다른 점이 있다면 Lv.66 Foolish 24.06.04 79 0
155359 홍보 100화 까지 머지 않았네요. Lv.20 한스그레텔 24.06.03 22 0
155358 홍보 장마가 오기 전에 지혜로운 농부는 Lv.66 Foolish 24.06.03 64 0
155357 홍보 각성 없이 초월급 헌터가 되다 Lv.13 분홍슬리퍼 24.06.02 22 0
155356 홍보 막연하고~ 앞이 안 보이네요~~ Lv.66 Foolish 24.06.02 79 0
155355 홍보 덮으면 덮힐 줄 알았는데 Lv.66 Foolish 24.06.01 69 0
155354 홍보 파도 소리를 들으며 눈을 뜬다면 Lv.66 Foolish 24.05.31 72 0
155353 홍보 미움은 가질수록 저속하고 Lv.66 Foolish 24.05.30 77 0
155352 홍보 미워할수록 미움은 더하고 Lv.66 Foolish 24.05.29 88 0
155351 홍보 작살 맞은 고래 Lv.66 Foolish 24.05.28 97 0
155350 홍보 무식함은 Lv.66 Foolish 24.05.27 83 0
155349 홍보 무골충(無骨蟲)인가? Lv.66 Foolish 24.05.26 89 0
155348 홍보 내가 정도전이라고? Lv.16 빼꼬밍 24.05.26 86 0
155347 홍보 妙香山 Lv.66 Foolish 24.05.25 101 0
155346 홍보 각성 없이 EX급 헌터가 됐습니다 Lv.13 분홍슬리퍼 24.05.25 89 0
155345 홍보 29년 모태 솔로의 첫날밤에 소환당했다. Lv.16 빼꼬밍 24.05.24 97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