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슬픔] 오늘 대여점에 갔다가...

작성자
Lv.1 유마거사
작성
02.10.19 00:13
조회
2,399

참으로 슬픈 일을 겪었다.

대풍운연의가 대여가 잘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7권 이후로 들이지 않고.. 이제 곧 반품 한다는 얘기를 들었다.

그리곤... 한번 읽고 말 소설들을 대여 횟수가 높다는 이유로 들인다는 소리도..

들었다..

사람들 마다 보는 시각이 다르겠지만은..

참으로 슬프지 않을수 없었다.. 가치가 있는 책들은 대여 횟수가 적다는 이유로

우리의 눈 앞에서 점점 사라져만 가고.. 그냥 스쳐지나 잊어버릴 책들은..

대여 횟수가 높다는 이유로.. 당당하게 우리 눈앞에 자리잡고 있다..


Comment ' 5

  • 작성자
    진소백
    작성일
    02.10.19 00:29
    No. 1

    아쉽지만... 그 것이 이른바 자본주의 논리 아니겠습니까...

    휴... 언제 좋은날이 오려나...

    찬성: 0 | 반대: 0 삭제

  • 작성자
    Lv.8 全柱
    작성일
    02.10.19 00:49
    No. 2

    그것은 아마 소장용이기 때문입니다.

    소장용은 대여가 잘 안 되지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2 행호사
    작성일
    02.10.19 03:01
    No. 3

    그냥 일반 적인 이야기 입니다만,

    만약 어떤 글이 가치가 있어 일시적으로 독자로 부터 외면받는 다면 그것은 작가로서 영광이라고 생각합니다. 가치있는 글은 영구히 살아남아 먼 훗날 고전으로 불리게 되는 것이지요. 따라서 길게 보면 현재의 베스트셀러(그중 가치없는 것)보다 훨씬 더 판매된다고 생각합니다.

    고전들이 수백년의 세월을 이겨내고 서점가에 꽂혀 있는 걸 보면 정말 무한한
    교훈을 주죠. 되풀이 읽어도 질리지 않는 글만이 나중에 고전이 되고, 한번 읽고 버릴 글은 금방 잊혀져 버리는 것은 불변의 진리같습니다.

    고전이 될 한 권의 책을 쓴 사람이 금방 잊혀져 갈 수만권의 베스트셀러를 쓴 사람보다 훨씬 낫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작가분들이 생계때문에 인위적으로 상업적인 글을 쓰고 싶은 유혹을
    받게 되시는 것 같은데, 한번 그 선을 넘게되면 먼 훗날 반드시 후회하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자신이 쓰고 싶은 글을 썼는데 흥행이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질을 높이면 흥행에 어려운 게 일반적인 현상이죠.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어느 것이 그럼 가치있는 글인가의 평가는
    최소한 그 작품이 나오고 나서 십년 이상 지나야 가능하지 않을 까 생각됩니다.
    가벼운 글이라고 사람들이 욕하는 글이라도 세월로서 검증받으면 그건 이미
    가벼운 글이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물론 세월이 더 흐를 수록 정확한 평가가 나겠지요.

    남이 알아주지 않아도 소신대로 글을 써 나가시는 분들의 작품엔 그분의 진실된 사상이 담겨져 있는 것이니 일시 독자들이 외면해도 후세의 독자들이 반드시 인정해 줄겁니다. 그것은 돈으로 따질 수 없는 것이지요.

    작가 스스로 부끄러움이 없다면 천만인이 욕해도 상관없지만, 아무리 책이 많이 팔려 수십억을 가진 재벌이 되어도 스스로 부끄럽게 느껴진다면 늘 공허함에 빠지게 되고 자기 합리화에만 몰두하게 되죠. 자신만은 압니다.

    다시 원래대로 순수한 때로 돌아가고 싶은 생각을 늘 가지지만 그것은 매우
    어렵죠. 대체로 그런 분들은 스스로 부끄러워 대외적으로 당당하지도 못합니다. 물론 은자처럼 조용히 지내시는 작가분들도 계시지만 그 분들은 언제든
    당당하게 나설수 있는 준비가 되어 있으시죠.

    횡설수설한 것 같네요.

    요컨대 너무 슬퍼하지 마시라는 이야기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둔저
    작성일
    02.10.19 10:06
    No. 4

    왜 대풍운연의가 잘 안나가는지 아십니까?
    그것은!!!!!
    .........주로 사서보는 탓이라서 비려보는 사람의 숫자가 적은 탓이지요!!(오오!)

    .........아~~ 나도 어서 사서 봐야하는데~~~ 돈이 없어서 못 사겠네~~ ㅡㅡ;

    찬성: 0 | 반대: 0 삭제

  • 작성자
    곤륜일괴
    작성일
    02.10.19 23:21
    No. 5

    작가의 책을 모두 읽으신 분들은 대풍운연의가
    고월과 별다르지 않아서가 아닐까.....
    그리고 일종의 실망이 .......
    10년의 기다림이 겨우......

    찬성: 0 | 반대: 0 삭제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89 한담 수염님의 글 공수분리가 100회를 맞았습니다~~~ +5 Lv.1 미르엘 03.01.10 2,645 0
688 한담 귀도와 천마군림에는.... +2 草影 ▩ 03.01.10 3,160 0
687 한담 작가님들 힘내세요!! +5 송인근 03.01.10 2,442 0
686 한담 난 좌백님의 1인칭 소설이 보고싶다. +5 Lv.38 있소 03.01.10 3,616 0
685 한담 [자유연재] 릴레이 풍운강호 028.... 올렸습니다. +9 草影 ▩ 03.01.09 2,296 0
684 한담 부산 언저리에 사시는 고무림동도님들 보세요 +6 Lv.16 아자자 03.01.09 2,395 0
683 한담 풍운강호 다음 주자는 누구인가?! +24 Personacon 검우(劒友) 03.01.09 2,823 0
682 한담 김도진님의 근황이 궁금합니다... +3 Lv.79 무적 03.01.09 2,615 0
681 한담 여러부~운, 풍운강호 27편이 떳답니다. +7 Lv.21 다라나 03.01.09 3,919 0
680 한담 크헐...ㅡㅡ;;;;; +4 ㅇ-ㅇ;; 03.01.08 2,763 0
679 한담 이제...좌백님에 대한 선입견을 버렸슴다...<(^^) +13 Lv.1 신독 03.01.08 4,530 0
678 한담 경사났네 경사났어~ +7 Lv.26 비와우뢰 03.01.08 5,137 0
677 한담 흠.. 연참신공이라니...그리고 작가분들에 협박을 ... +4 Lv.20 흑저사랑 03.01.08 3,453 0
676 한담 제가 아는 무협소설사이트 전부 다 입니다. +1 血劍 03.01.08 41,362 0
675 한담 [추천] 송진용님의 \"귀도\" - 불꽃연재라고 아시... +12 Lv.1 신독 03.01.07 3,555 0
674 한담 일반연재 게시판 반납하겠습니다. +9 Lv.65 슬픈그림자 03.01.07 3,193 0
673 한담 논검비무.... +5 녹슨 03.01.07 2,772 0
672 한담 카오스의 새벽을 반추하며... +2 녹슨 03.01.07 2,837 0
671 한담 초우님 이제 새해도 밝았는데 글좀 올려주심이...... +4 Lv.19 黑旋風 03.01.07 2,699 0
670 한담 풍운강호가 잠잠해졌군요@[email protected] +3 Lv.23 바둑 03.01.07 2,735 0
669 한담 제가 자유연재에서 퇴출을 당했습니다...^^;;;; +9 추마 03.01.07 3,589 0
668 한담 좌백님의 천마군림 +4 梁上君子▩ 03.01.07 4,189 0
667 한담 [필독] 연재광고에 대해서.... +5 Personacon 금강 03.01.07 3,103 0
666 한담 설봉님 소설 좀 가르쳐주세요.. +3 환영문주 03.01.07 3,484 0
665 한담 연재 광고는 자제해 주세요....ㅡㅡ +6 Lv.20 흑저사랑 03.01.06 3,150 0
664 한담 이 글을 보고 욕하시는 분도 계실 테지만......? +10 추마 03.01.06 3,256 0
663 한담 자유연재란에 연재하고 계시는 작가분덜께...(특히... +5 Lv.1 신독 03.01.06 3,688 0
662 한담 파천수라 第 二 十 九 邈 올렸어요. (그런데?) 류민 03.01.06 2,869 0
661 한담 금강님 본명이.... +9 Lv.40 CodeCrea.. 03.01.06 3,633 0
660 한담 [추천]꼭 읽어보세요!! +3 ™에스프리_ 03.01.06 2,836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