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조급할 줄 알았어요.

작성자
Lv.33 고룡생
작성
19.06.03 13:22
조회
154

인터넷 중독은 아니지만 근접한 상황이었는데 과연

끊고 글만 쓸 수 있을까?

고민이 많았죠. 나조차도 자신을 잘 모르겠더군요.

어떻게 바뀔지 모르겠었는데 막상 당하고 보니....

편안하더군요.

지금은 추리소설에만 전념하여 하루하루 조금씩 써내려가고

있습니다.

투고할 출판사도 서너 개 정도 알아놓았구요.

약간은 심심하지만 그런대로 견딜만 합니다.

추리설은 의외로 술술 내려가는 편입니다.

막히는 부분이 없는데 언제 어느 때 들이닥칠 지는 저도 모릅니다.

그때는 쉬었다가 다시 집필해야겠죠.

하여튼 지금은 순조롭습니다.

출판사에 원고 투고할 예정이니 괜히 가슴이 부푸는 군요.

예전에는 정말 자주 했었는데.....


마치 예전처럼 그 일상으로 돌아간 듯합니다.

그래서 행복합니다.




Comment ' 4

  • 작성자
    Lv.27 에리카8
    작성일
    19.06.04 01:58
    No. 1

    네, 건필하세요.
    즐거우시다니 부럽기도 하고, 잘 쓴 글을 읽고 싶은 마음도 듭니다.
    출판사에 투고 하셔서 좋은 결과 얻으시길,,,
    좋은 하루 되세요.

    찬성: 0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3 고룡생
    작성일
    19.06.04 16:55
    No. 2

    결과야 장담할 수가 없죠.
    그저 글을 쓰고 완결하여 투고한다는 그런 과정이 참으로 즐겁습니다.
    되다면, 금상첨화겠죠?
    고맙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1 藝香(예향)
    작성일
    19.06.04 06:43
    No. 3

    생각보다 의외로 TV가 업는 집이 많습니다
    문명의 이기가 반드시 좋은 것만은 아니라 봅니다
    저도 IPTV를 없애고 라디오를 들으니 사색이나 명상을 할 수 있는
    시간도 많아지고 살아온 삶을 반추도 해보고 자연을 바라보니
    많은 생각이 정리가 되더군요

    처음이 힘들지 일주일이 넘으니 타성이 생기더군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3 고룡생
    작성일
    19.06.04 16:59
    No. 4

    TV에서 전 미스 트롯을 즐겨보다가 하지 않으니 섭섭한데 간혹...
    효도 쇼 같은 걸 보여주더군요.
    그리고 오늘 8시 30분에 MBC에서 비디오스타를 하는데 1분에 미스트롯
    5인방이 나왔죠. 오늘 2부를 하는데 기대됩니다.
    홍자의 자동드릴 개인기 들었으면 대경실색했을 것입니다.
    그리고 한 가지 더... 윤식당 할 때 팬이었는데 아직 요원하고, 지금은
    현지에서 먹힐까(목요일)를 기다립니다.

    아직은 모르겠지만 지금은 하루하루가 즐겁습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3446 요청 소설제목좀 ㅜ +2 Lv.49 콩케 19.07.27 121 0
153445 한담 선생님들 +3 Lv.46 컵라면의깊이 19.07.24 166 1
153444 한담 예전에 머니퀘스트라는 글 쓰셨던 Lv.47 kruim 19.07.24 106 0
153443 요청 작가가 주인공인 소설을 찾습니다 +1 Lv.72 궁하 19.07.24 109 0
153442 홍보 [작연/공포,미스터리] 유쾌한 공포물? 호곡리를 홍... Personacon 밝은스텔라 19.07.24 96 1
153441 요청 소설 제목좀 아시는분 알려주세요 Lv.42 snchoiis 19.07.24 110 0
153440 한담 인생이 노잼이니 쓰는 글도 노잼이군요. +2 Lv.3 피탄 19.07.22 223 0
153439 한담 제주도와 남부 쪽에 사시는 분들 태풍과 비 조심하... +1 Lv.9 아라운 19.07.20 105 0
153438 홍보 '4살이 헌터로 살아가는 법' 홍보합니다! Lv.5 평안하길 19.07.19 176 0
153437 한담 여러분이 가장 글을 잘 보지 않는 시간대는? +8 Lv.16 공달 19.07.18 229 0
153436 요청 소설 제목 찾습니다. +2 Lv.41 바아탈 19.07.18 91 0
153435 한담 글 업로드 이외에 한담은 여기에 처음 써봅니다. +8 Lv.9 아라운 19.07.17 184 1
153434 홍보 <퓨전판타지>증오의 강령술사 홍보입니다. Lv.8 대운해 19.07.17 110 0
153433 요청 소설을 찾습니다 Lv.55 七星 19.07.17 104 0
153432 한담 이번 여름은 최악이 될듯하네요. +11 Lv.34 말로링 19.07.16 306 1
153431 한담 앗. 규정 어긴 홍보글. 고쳤는데 빛처럼 빠른 신고;; +2 Personacon 밝은스텔라 19.07.16 149 0
153430 공지 제글 7월 15일부터 격일로 업데이트 합니다. +1 Lv.8 백수존자 19.07.15 146 0
153429 한담 수정 보완은 정말 어려운 작업입니다. +4 Lv.33 고룡생 19.07.14 137 0
153428 한담 주간베스트 상위 탑텐 작품들을 보면 +1 Lv.9 두드려만듦 19.07.13 336 1
153427 한담 추리소설 수정 작업 중에..... +8 Lv.33 고룡생 19.07.12 180 0
153426 한담 요즘 제가 활자 폐기물을 만드는 기분입니다. +6 Lv.35 아휀 19.07.10 359 1
153425 홍보 [판타지] ' 달토끼 스토리아 ' +3 Lv.6 석류하늘 19.07.09 185 1
153424 요청 소설 제목을 찾습니다. Lv.20 슈겔 19.07.09 150 0
153423 한담 7만년전 Lv.8 백수존자 19.07.09 129 0
153422 요청 갑자기 소설제목이 안떠오르네요(세피라나오는데) Lv.34 펩시젠 19.07.08 134 1
153421 홍보 [작연/무협] 제가 쓰는 정통무협풍의 마지막 글이 ... Lv.43 능운생 19.07.07 189 1
153420 한담 믿음 가지신 분들이 오해없기를. Lv.8 백수존자 19.07.07 187 0
153419 한담 전개 짜는게 굉장히 힘드네요 +4 Lv.19 지갑승 19.07.07 306 1
153418 한담 39일 만에 완성했습니다. +6 Lv.33 고룡생 19.07.05 356 1
153417 홍보 시간이 되돌려진 그들의 이야기 Lv.5 평안하길 19.07.05 148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