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한담

연재와 관련된 이야기를 합시다.



작성자
Lv.35 태하(太河)
작성
19.06.03 13:34
조회
138

대항해시대 이야기 94


(중략) 영녕공주 주요영은 선대황제 융경제의 딸이며 당금 명 황제인 만력제의 친동생이다. 역사를 전공한 사람이라도 황실의 공주 이름까지 기억하는 사람은 없다. 정치에 관련되어 역사에 이름을 남기지 않는 이상 공주의 이름이 역사에 등장하는 일은 거의 없기 때문이다.

 

그러나 영녕공주 주요영은 그녀의 불행하고 어처구니없는 운명 때문에 야사에 이름을 남기고 많은 사람의 입에 오르내렸다. 올해 15살 된 영녕공주의 결혼은 현대인의 시각으로 보면 완전히 사기 결혼이었다.

 

선대 황제의 딸이고, 당금 황제의 친동생이며, 그녀의 생모인 효정황태후가 두 눈을 시퍼렇게 뜨고 살아있는데, 천하에 둘도 없이 귀한 그녀가 사기 결혼을 당해 불행하게 일생을 마치는 것이다.

 

이 사건을 이해하려면 먼저 명 황실의 혼인 풍습을 알아야 한다. 명나라에서는 부마가 조정에 영향을 미치는 것을 꺼려하여 부마를 들일 때 명문가의 자제들을 피하고 평민의 가문에서 부마를 골랐다.

 

공주의 혼인을 하가(下嫁)라고 하는데 낮은 집안으로 시집보낸다는 뜻이다. 평민 중에서 부마를 고르다 보니 자연히 돈 많은 부잣집에서 부마가 뽑히기 마련이었다. 아무리 조정 일에는 참견하지 못한다고 하더라도, 공주의 배필이 되면 황실 가족의 위엄이 따르게 되니 서로 부마가 되려고 애쓰는 것은 당연한 일이었다.

 

그래서 공주가 혼인할 때가 되면 돈 많은 집안의 자제들이 부마가 되려고 권력자들에게 줄을 댔다. 그런데 문제는 황실에서 평민들의 정보가 어두운 것이 화근이었다. 조정에 출사하는 명문가의 집안이라면 황실에서 웬만한 정보를 다 꿰뚫고 있었지만, 평민들은 그렇지 못했다.

 

이런 상황에서 북경의 부호 양 씨 집안의 자제가, 그 당시 환관 중에 실세였던 대태감 풍보에게 많은 뇌물을 먹이고 부마가 되었다. 그런데 문제는 부마로 뽑힌 양방서가 큰 병에 걸린 중환자였던 것이다. 양 씨 집안에서는 양방서의 병세가 호전될 것이라는 희망을 품고 혼인을 추진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양방서의 병세는 점차 심해져서 결혼식장에서 식을 올리는 도중에 피를 토했다. 신랑이 식을 올리는 도중에 피를 토할 정도면 누가 봐도 위중한 상태였다. 하지만 신부가 양 씨 집안의 문턱을 넘어 결혼식을 올리는 중이었기 때문에, 가엾고 불쌍한 공주에게는 다른 방법이 없었다.

 

천하에서 가장 고귀한 신분의 공주가 혼례식을 치렀지만, 그녀의 신랑은 병들어 죽어가는 병자였다. 결국 영녕공주는 시집가서 첫날 밤도 못 치르고 두 달 만에 과부가 되었다. 남편이 죽어 과부가 되었지만, 그녀는 평생 처녀의 몸이었다.

 

참혹한 운명의 무게를 견디지 못한 그녀는 시름시름 앓다가 27살의 젊은 나이로 한 많은 생을 하직했다. 이것이 역사에 남겨진 영녕공주 주요영의 기막힌 일생이었다. (중략)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연재한담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3431 한담 앗. 규정 어긴 홍보글. 고쳤는데 빛처럼 빠른 신고;; +2 Personacon 밝은스텔라 19.07.16 149 0
153430 공지 제글 7월 15일부터 격일로 업데이트 합니다. +1 Lv.8 백수존자 19.07.15 146 0
153429 한담 수정 보완은 정말 어려운 작업입니다. +4 Lv.33 고룡생 19.07.14 137 0
153428 한담 주간베스트 상위 탑텐 작품들을 보면 +1 Lv.9 두드려만듦 19.07.13 336 1
153427 한담 추리소설 수정 작업 중에..... +8 Lv.33 고룡생 19.07.12 179 0
153426 한담 요즘 제가 활자 폐기물을 만드는 기분입니다. +6 Lv.35 아휀 19.07.10 359 1
153425 홍보 [판타지] ' 달토끼 스토리아 ' +3 Lv.6 석류하늘 19.07.09 185 1
153424 요청 소설 제목을 찾습니다. Lv.20 슈겔 19.07.09 150 0
153423 한담 7만년전 Lv.8 백수존자 19.07.09 129 0
153422 요청 갑자기 소설제목이 안떠오르네요(세피라나오는데) Lv.34 펩시젠 19.07.08 134 1
153421 홍보 [작연/무협] 제가 쓰는 정통무협풍의 마지막 글이 ... Lv.43 능운생 19.07.07 189 1
153420 한담 믿음 가지신 분들이 오해없기를. Lv.8 백수존자 19.07.07 187 0
153419 한담 전개 짜는게 굉장히 힘드네요 +4 Lv.19 지갑승 19.07.07 306 1
153418 한담 39일 만에 완성했습니다. +6 Lv.33 고룡생 19.07.05 356 1
153417 홍보 시간이 되돌려진 그들의 이야기 Lv.5 평안하길 19.07.05 148 0
153416 요청 소설 제목 아시는분 있으신가요? Lv.40 n7368duy.. 19.07.05 127 0
153415 한담 토이카 소설 욕도 안썼는데 글쓰는거 차단당함ㅋㅋㅋ +3 Lv.63 산마 19.07.04 420 0
153414 요청 소설제목까먹음.. 제목좀 알려주세요.. +1 Lv.51 월령신검 19.07.04 137 0
153413 요청 이 소설 아시는 분...? +2 Lv.30 tksqortj.. 19.07.04 249 0
153412 홍보 [작연/현판] 사상 최강의 스트리머 Lv.21 날없는창 19.07.04 127 0
153411 한담 문피아 아카데미 2기 신청 +3 Lv.47 취랑(醉郞) 19.07.03 242 0
153410 한담 홍보 3연참이 안타까워 한담 +5 Lv.9 두드려만듦 19.07.01 351 0
153409 한담 길고도 긴 어둠의 끝 Lv.8 백수존자 19.06.29 170 0
153408 홍보 현재 판타지 [우리는 축구 스타]를 홍보합니다. Lv.33 선들 19.06.28 154 0
153407 한담 역시 사람은 자기 경험 내에서 밖에 글을 뽑아낼 ... +5 Lv.9 두드려만듦 19.06.27 375 1
153406 한담 불법 사이트의 운영자 처벌에 관한 [탄원서]가 필... +3 Personacon 미네나인 19.06.26 309 3
153405 한담 기억이 안나네요 Lv.59 00602 19.06.25 202 0
153404 한담 연참대전이 시작되나보네요 +1 Lv.9 두드려만듦 19.06.25 286 0
153403 홍보 [자연/SF] 종말 다음에 홍보합니다. +1 Lv.4 오영진 19.06.25 122 0
153402 요청 제목 좀 알려주세요. Lv.1 마법의가을 19.06.24 131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