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Comment ' 3

  • 작성자
    Lv.8 SunnySid..
    작성일
    22.07.05 22:14
    No. 1

    추천글에 실수를 해서 댓글을 다는 것조차 조심스럽네요.
    여기저기 찾아봤지만 '작가 본인이 본인 작품을 추천하는 글에 댓글을 달면 안된다는' 조항은 발견하지 못해서 이렇게 감사 인사를 달아봅니다.
    재밌게 봐주셔서, 부족한 글을 추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한타요 님.
    뭐라 감사를 드려야할지... ㅜㅜ
    언급하신대로, 포기하지 않고 계속 열심히 쓰는 수밖에 없을 듯싶습니다.
    매일은 못 올리고 있지만 약속한 연재 주기에 맞춰 성실히 올리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찬성: 3 | 반대: 1

  • 작성자
    Lv.85 likeasal..
    작성일
    22.07.06 11:08
    No. 2

    소재도 괜찮고, 글도 잘 쓰시는데, 요즘 취향이랑 조금 맞지 않아서 다들 읽지 않는 것 같네요.

    전 요괴나 동양 판타지릉 좋아하는 편인데, 이런 쪽 글을 읽을때 오싹함, 알 수 없는 긴장감, 사건 속 조연들의 희노애락이 담긴 뒷 이야기를 기대하는 편인데, 무섭지 않은 전래동화 읽는 느낌이랄까요. 긴장감이 살짝 떨어져 읽기 지루한 감이 있습니다.

    나중에 이야기가 더 진행되면 어떨지 모르겠네요.

    작가님 건필을 기원합니다.
    (친분 이런거 1도 없어요.그냥 추천글 탐색하러 왔다가 쓰고 갑니다.)

    찬성: 1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8 SunnySid..
    작성일
    22.07.06 14:15
    No. 3

    likeasal..님, 건설적인 지적 감사드립니다. 역시 웹소설이란 장르가 낯설다보니 그럼 요즘의 취향이란 부분을 아직 제대로 캐치하지 못하고 시작한 듯합니다. 이어지는 글에서 그것들을 구현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계속 글을 쓰게 된다면 앞으로 그런 부분에 초점을 두고 개발해보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찬성: 3 | 반대: 1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목록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