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범불안장애

작성자
Lv.19 버저비터
작성
19.02.10 16:32
조회
100

오래 됐습니다.

까닭없이 불안하고 초조하여 견딜수가 없었습니다.

결국 제 발로 병원을 찾아갔는데 검사 결과 ‘범 불안장애’라는 진단을 받았습니다.

그 진단을 내린 분이 얼마전 타계하신 ‘임세원 교수님’이죠.

그렇게 15년을 치료를 받았지만 제 병은 나아졌다 심해졌다를 반복합니다.

그런데 이 병이 겨울이 되면 좀 더 심해집니다.

임교수님 말씀에 의하면 햇볕 영향이 크다고 하더군요.

일조량이 풍부한 봄 여름은 비타민D를 많이 취할 수 있고 노출되는 시간이 많기 때문에 몸 상태가 좋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가을, 특히 겨울은 그렇지 못하다는 거죠.

 

이제는 우울증까지 겹쳐 더욱 악전고투 하는데 오늘 아침 고향 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뒷산 차밭에 금강송 소나무 세 그 루만 심어달라고 부탁을 했습니다.

저희 집에 녹차 밭이 있거든요.

왜 그러느냐고 묻기에 내가 죽으면  수목장을 하려는데 지금 심어 놓으면 적당한 크기로 자랄 것 같다고 했더니 버럭 화를 내는군요.

‘정초 부터 친구에게 전화해서 할말이 그렇게도 없느냐면서’ 욕설까지 뱉는군요.

교수님이 타계하고 다른 의사가 정해져 첫 진료를 받았는데 ‘대 실망’ 입니다.

참다 못해 ‘교수님 내 직업이 뭔지 물어보지도 않으세요?“

내가 결혼은 했는지, 자녀는 몇인지, 지금 어떤 상황에서 사는지 궁금하지 않느냐고 쏘아붙였더니 움찔하네요.

정신과 의사보다 내가 더 알아버린 듯 해서 미안하기도 했죠.

집에 왔는데 간호사가 전화를 했어요.

다른 의사선생님으로 바꿔주겠다구요. 그래서 너무 성급한 것 같아 한번 더 진료를 받아 보겠다고 했습니다.


힘든 세상임에는 분명합니다.

그러나 최대한 긍정적인 마인드를 갖으려고 노력들 하십시오.

정신병은 한번 앓아 버리면 완치가 거의 불가능합니다.

그래서 정신 당뇨라고 부르죠.

날이 꾸물거린 탓인지 오늘따라 더욱 마음이 불편합니다.

우리 문피즌 여러분 힘내시고, 새해에는 절대 아프지 마세요.

아자잣!



Comment ' 4

  • 작성자
    Lv.45 고지라가
    작성일
    19.02.10 17:01
    No. 1

    힘내세요. 막막한 사람이 한 둘 이겠습니까. 버저비터님을 불안하게 만드는건 많겠지만 반대로 불안이나 우울에 중독되는 복잡한 기전도 있는것 같습니다. 어쨌든 파이팅.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6 마법사로이
    작성일
    19.02.10 20:48
    No. 2

    불안, 우울은 현대인이 가진 보편적인 질병이니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심하시면 약을 복용하면 되고요.
    여기에 들어오는분 중 대부분은 조금식 그런 증상이 있을 것입니다.
    저는 그걸 뭔가에 몰두하는 거로 이겨내는데 요새 몰두 하는 것은 글쓰는 것입니다.
    글쓰고 같이 글쓰는 분들과 카톡하니 연휴증후군도 없네요.
    버저비터님 힘내시고 아자잣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6 마법사로이
    작성일
    19.02.10 21:05
    No. 3

    이글을 읽고 서울역개방무사를 봤는데 재미있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3 도깨비꾼
    작성일
    19.02.11 03:55
    No. 4

    전 약을 먹어도 낫지를 않더군요. 병원도 3군데나 들렀는데 하나같이 실망만 하고 나왔습니다. 15년이라.. 어떻게 그리 긴 시간을 견디신 걸까요. 이제 겨우 1년 지났을 뿐인데, 이전과는 완전히 달라져 버린 스스로가 보입니다.
    힘들어요. 가장 슬픈 건, 희망이 보이지를 않는다는 것.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1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5,748
245435 으아 ㅠㅠ 접촉사고 내버렸습니다. NEW +3 Personacon 플라워 19.02.23 63
245434 게임 배틀그라운드 어려워서 포기하셧던분들 NEW +7 Lv.52 드렁큰진 19.02.23 83
245433 킹덤 (약스포)에서 젤로 불쌍한 아저씨... NEW +1 Lv.9 게르의주인 19.02.23 75
245432 작년에 정담에 있었던 일 중 기억에 남는 두가지 NEW +11 Lv.72 낙시하 19.02.23 155
245431 야한 내용은 어느 정도까지 묘사가 가능할까요? NEW +7 Lv.4 마중물. 19.02.23 78
245430 정담을 보면 NEW +3 Lv.39 藝香(예향) 19.02.23 101
245429 그녀의 마지막 숨소리. NEW +6 Lv.13 불펜대기 19.02.23 103
245428 서울 먼지 충북도 먼지 NEW +2 Lv.34 일민2 19.02.23 51
245427 문피아 아카데미 못가는데 주말에는 전화를 안받으시나요? NEW +4 Lv.98 은색빗방울 19.02.23 95
245426 아 ~ 개운 하다 NEW Lv.16 별줍는아이 19.02.23 59
245425 글을 볼 때 +5 Lv.46 출근이개 19.02.22 150
245424 신입 작가님들 힘내세요! +13 Lv.14 한방인생 19.02.22 244
245423 분란 원치않습니다 사실을 말할 뿐이지요 +28 Lv.16 별줍는아이 19.02.22 274
245422 정담에 오는 이유는 +8 Lv.9 게르의주인 19.02.22 132
245421 댓글 모음 이것도 삭제될까 ? +2 Lv.16 별줍는아이 19.02.22 129
245420 대추토마토님 증거 가져 왔습니다 +5 Lv.16 별줍는아이 19.02.22 192
245419 일단 닭요리는 대충 해도 다 맛있는듯. +2 Lv.49 마흑련 19.02.22 60
245418 요즘 깨달은 음식 맛나게 하는 요령 +6 Lv.52 풍운고월 19.02.22 66
245417 심시티물 없을까요? +4 Lv.11 아마나아 19.02.22 59
245416 '헬 조선'을 벗어날 방안은 없는가. +6 Lv.34 일민2 19.02.22 108
245415 금요일 월차쎴습니다 +3 Lv.57 장과장02 19.02.22 86
245414 어떤 형태의 주인공을 좋아하시나여? +6 Lv.38 End1ess 19.02.22 111
245413 방금 Lv.43 dlfrrl 19.02.22 56
245412 생각이 많은날,, +4 Lv.20 에리카8 19.02.22 80
245411 북한이 망한다면 어떻게 될까요. +7 Lv.45 고지라가 19.02.22 112
245410 예전엔 드래곤 환생물이 많았었는데 요즘은 전멸인거같네요 +5 Lv.26 로망스. 19.02.22 109
245409 글을 지우는게 게시판 관리인가요? +3 Lv.46 출근이개 19.02.21 137
245408 먹이를 주지 마세요 +6 Lv.52 풍운고월 19.02.21 225
245407 드래곤 환생류 소설에 관한 궁금증 +8 Lv.60 바람친구 19.02.21 92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