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상식적으로 공부는

작성자
Lv.13 9차원소년
작성
19.05.23 17:47
조회
177

타고나는 것 같습니다,,


옛말에 콩심는데는 콩나고 팥심은데는 팥나는게 시간이 지나니간 왜 그런지 알것 같음


시간이 지나니간 머라도 한개쯤은 타고났으면 했습니다 좀 어찌보면 내가 재능이라는 것을 논하기에는 노력이라는 게 부족한게 아닌가 싶기도하고


육체적이든 외모든 공부든 간에 먼 가 한개라도 타고난 사람이 있으면 부럽다는 생각이 듭니다


Comment ' 6

  • 작성자
    Lv.73 슬로피
    작성일
    19.05.23 18:55
    No. 1

    + 환경...
    개천에서 용나기 어려웠고 요새는 더 어려워진 듯합니다.
    돈이 없으면 머리가 세계구로 놀지 않는한 돈질이기기 힘들어보입니다.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43 아메노스
    작성일
    19.05.23 20:26
    No. 2

    너무 상심하지 마세요. 노력하면 뇌가 발달해요. 어느정도까진 따라잡을수 있답니다.

    찬성: 0 | 반대: 2

  • 작성자
    Lv.25 에리카8
    작성일
    19.05.24 00:28
    No. 3

    그냥 지나치려다가 마음이 쓰여서 댓글 달아요.
    님에 처지나 나이나 그런 걸 자세히 몰라서 뭐라고 말하기 어렵지만, 공부 좀 못해도 괜찮고, 외모도 남들보다 뛰어나지 않으면 어때서요. 재능은 누구나에게나 있지만 잘 모르고 살아 가는 것 같고요.
    다만, 님이 남과 자신을 비교하지는 않았으면 해요.
    남들과 비교하다보면 자존감이 떨어지고 그러면 뭔가 해보기도 전에 좌절부터 하는 것 같아요.
    제가 제일 경계하고 싫어 하는 게 실패를 되풀이 하는 인생이에요.
    사람은 누구나 실패도 하고 성공도 하고 운이 좋아 재능도, 외모도, 머리도 괜찮은 사람으로 태어날 수 있지만 여기에 재력있는 조부모 정도, 학력있는 부모정도 좋겠지만 그렇게 태어나지 못한 사람이 평생을 좌절하고 살라는 법은 없어요.

    작은 성공이라도 자꾸 성공을 해보면 습관처럼 성공과 가까워져요.
    하지만, 주변환경을 탓하고 살다보면 습관처럼 남을 탓하게 되고, 사람이 어느 순간 타성에 젖어서 한탄하고 나아가지 못해요.
    예로 몸무게를 2kg 줄여 보겠다라는 작은 목표를 세우고 일주일안에 혹은 이주안에 해보겠다 결심을 하고 성공하면 성취감이 생겨요.
    그렇게 조금씩 변화를 주고 몸도 가벼워지고 얼굴도 좀 갸름해지고 하면 자신감도 생기고 그 다음에는 또 다른 목표,,이런식으로 접근하면 좋을 것 같아요.

    저도 남한테 이런 충고를 해도 되는 처지인가에 대해 한참 생각을 해보았지만, 그냥 지나치기 어려워서 한말씀드려요.

    힘내세요..

    찬성: 0 | 반대: 2

  • 작성자
    Lv.37 세마포
    작성일
    19.05.24 13:26
    No. 4

    맞음. 머리 나쁘면 하루에 14시간을 해도

    머리좋은놈이 1시간 공부한거만도 못함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49 두부요정
    작성일
    19.05.24 13:31
    No. 5

    노력도 재능입니다 ㅠ

    찬성: 0 | 반대: 3

  • 작성자
    Lv.47 고지라가
    작성일
    19.05.24 23:39
    No. 6

    나 노력할때 남들은 더 노력하니까요. 노력은 재능이 아닙니다. 그러나 지능은 타고난 것이죠. 가진게 노력밖에 없다면 노력만으로 올릴수 있는걸 해야합니다. 그러나 지능은 올릴 수 없습니다.

    찬성: 1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강호정담을 사용하시기 전에... Rev.1.0.0 +43 Personacon 정담지기 13.10.16 16,254
246183 비염수술 후기. NEW +8 Lv.73 슬로피 19:02 31
246182 유투브에 '창의성이란 것은~' 하는 광고 NEW +4 Lv.58 장과장02 18:22 46
246181 컴퓨터가 계속 신기해지고 있습니다. NEW +2 Lv.48 신기淚 17:57 52
246180 아미타불과 관세음보살은 같은 존재... NEW +4 Lv.88 곽일산 17:55 32
246179 (잡담) 보조 모니터를 구입했습니다. NEW +6 Lv.34 구팽이 15:27 57
246178 카카페에는 이런 소설이 많다 NEW +3 Lv.70 베르튜아스 12:52 191
246177 전문가물 NEW +12 Personacon 볼께요 19.06.19 213
246176 먼치킨 스포츠물 추천 부탁드립니다~ NEW +6 Lv.22 pkok1122 19.06.19 87
246175 아 요새 아기나오는 소설보는데 미치겠음... +10 Lv.39 뿌잉1뿌잉 19.06.19 288
246174 게임 시스템이 쓰기도, 읽기도 좋은 것은 맞지만 +6 Lv.42 흑염룡 19.06.19 140
246173 배우물에 질리는 이유를 알겠어요 +15 Lv.70 베르튜아스 19.06.19 253
246172 상품권 환전해야하는데.... +6 Personacon 적안왕 19.06.19 54
246171 웬만큼 잘쓴소설 아니면 댓글 안봐야겟네요 +7 Lv.39 뿌잉1뿌잉 19.06.19 263
246170 문피아 모바일 인터페이스 바뀐거예요? +2 Lv.76 총독 19.06.18 115
246169 이거 연재중단하면요 +8 Lv.5 아온스토리 19.06.18 324
246168 투베 컷이 많이 올라갔네요.. +1 Lv.19 아지드 19.06.18 188
246167 제 취향을 깨달았습니다. +4 Lv.30 에벱베베 19.06.18 154
246166 3화안에 주인공의 매력과 능력을 보일 장을 만들자. +13 Lv.55 풍운고월 19.06.18 233
246165 시스템창은 진짜 뜬금포로 다 갖다쓰네 +8 Lv.37 세마포 19.06.18 298
246164 모니터를 지르고 싶은데 질러도 의미가 없네요. +15 Personacon 적안왕 19.06.18 142
246163 80년대 무협인데 군림천하 라고, 그게 뭔지 아시는 분 +5 Lv.7 n3523_si.. 19.06.18 182
246162 보급관은 정말 잘 못 가고 있을까. +9 Lv.55 풍운고월 19.06.18 230
246161 아무나 글쓴다고 관리안하더니 +5 Lv.63 달리자런던 19.06.18 224
246160 작품이름이 기억이 안나요 +4 Lv.21 dnlwnd12 19.06.18 80
246159 장르 소설에서 쓰레기가 되는 캐릭터들 +7 Lv.39 외노자데싸 19.06.18 261
246158 인헌고 사태를 아시나요 +30 Lv.55 풍운고월 19.06.17 270
246157 모든 글들 순위 매기는 건 없나요? +8 Lv.5 아온스토리 19.06.17 130
246156 홍콩시위 +10 Lv.47 이제백수개 19.06.17 129
246155 한컴오피스 한글 2018 +10 Personacon 볼께요 19.06.17 148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