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배우물 과다

작성자
Lv.73 베르튜아스
작성
19.05.29 22:11
조회
270

나쁜 건 아니지만, 언제부턴가 현판 소설에 배우물이 엄청 많아진거 같아요.

솔직히 제 취향은 배우보다는 가수나 아이돌물인데요... ㅠㅠ 매니저도 괜찮구요...

근데 별로 안나오는거 같네요... 


개인적으로 가수물은 억지든 진텐이든 카타르시스를 노래 부르고 그 반응에서 받을 수 있는데, 배우물은 고구마를 꾸역꾸역 참다가 영화나 드라마 반응을 보고 거기서 한번 터트리고 다시 또 고구마를 씹어야되서 별로 안좋아해요..

사실 배우물에 심취했을때도 있었지만, 너무 많이 봐서인지 요즘은 아무리 잘썼어도 질리게되네요..

제일 취향이었던 장르중 하나가 배우물에서 나오는 영화시나리오가 감동적인 경우였는데, 이제는 배우물 제목만 봐도 질리게되었네요.. 이제 좀 쉬어야겠어요..


Comment ' 5

  • 작성자
    Lv.42 데르데르곰
    작성일
    19.05.29 22:22
    No. 1

    저랑 반대시네요. 가수물 재미없고 매니저물은 자꾸 똑같은 패턴이라 지겨워서 요즘엔 배우물만 보게 되던데. 배우물은 그나마 극중극이 다 이야기가 달라서요. 반응 보는 재미도 더 낫고.

    찬성: 7 | 반대: 0

  • 작성자
    Lv.89 엔쥬인
    작성일
    19.05.29 22:45
    No. 2

    가수물의 최대 단점 : 가사 오글거리는게 너무 많음.
    그리고 가수든 아이돌이든 노래 몇개 대박치고 공연다니고 예능나가다 인기 터지면 배우로 진출하는 루트 타는게 많아서...

    그리고 최근 연예인물 트렌드(?)가 배우물인듯 싶어요. 근데 좀 예전꺼 검색해 보시면 배우물보다 가수,아이돌물이 더 많습니다.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73 베르튜아스
    작성일
    19.05.30 01:29
    No. 3

    가수물 배우물 둘다 좋아하다가, 배우물에 질린 케이스랄까요?
    추천글도 배우물 많이 올렸었는데, 이제는 제가 스스로 배우물에 질려버려서 말이죠...
    극중 이야기가 흥미로운 글이 제 취향이었는데 ㅠㅠ 이제는 그 극중스토리 제외하고는
    뜨게 되는 계기부터, 다음 스토리 고르고, 촬영하고, 무대 인사하고, 개봉하고 반응보고,,, 다 똑같아 보여요 ㅠㅠ
    그리고 예전 가수물들도 많이 봤는데, 다 좋아하는 건 아니고, 애착가는 작품은 많지 않아요...
    예전 소설은 왠만하면 안읽는 주의라서, 1년만 지나도 느낌이 넘 없어지는 거 같아서 유행도 안맞고, 그래서 신작만 보는 편이에요..

    찬성: 0 | 반대: 4

  • 작성자
    Lv.43 외노자데싸
    작성일
    19.05.30 10:08
    No. 4

    가수물이라고 하긴 좀 애매하지만 "성스러운 아이돌"만 보는 중입니다. 탑 매니지먼트 가 진짜 꿀잼이었는데 작가 개객기.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73 베르튜아스
    작성일
    19.05.30 17:13
    No. 5

    성스러운 아이돌 저한테도 최애작 .... 3일후 유료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6226 아니, 제가 이해가 안 가는 것인지 이분이 무슨 말씀을 ... +19 Lv.34 기회균등 19.07.08 562
246225 지명도 있는 작가가 확실히 훨씬 유리한 듯 +11 Lv.43 외노자데싸 19.07.08 443
246224 아무거나 보고 싶어도 안 됨 +10 Lv.42 데르데르곰 19.07.08 345
246223 헌터 헌씨 23대 종손입니다 글 잠긴 이유 아시는분? +2 Lv.27 천월연 19.07.08 305
246222 꿈에서 Lv.5 평안하길 19.07.08 94
246221 소설 마스터이신 독자 선생님들!! +4 Lv.46 컵라면의깊이 19.07.08 192
246220 왜 로그 2차 전직이 어쌔씬? +6 Lv.46 Vo호랭이 19.07.08 179
246219 인방물이 트렌드 소재로서의 가치가 큰가 싶네요. +4 Lv.27 현도(玄盜) 19.07.08 249
246218 롱 엄브렐라.... +3 Lv.37 limeing1.. 19.07.07 144
246217 크롬에서 갑자기 드래그나 우클릭이 안되는 경우는 왜그... +1 Lv.2 퀀텀리프 19.07.07 108
246216 묵향(2부 판타지)가 만화로 나왔는데 생각보다 괜찮네요 +5 Lv.27 나이슈우 19.07.07 323
246215 라면 하나 찾아주세요~! +6 Lv.47 트래픽가이 19.07.07 212
246214 1~5편에서 개연성 +7 Lv.75 연쇄뒷북마 19.07.07 250
246213 소시오패스+머리 괜찮은 주인공? +12 Lv.43 외노자데싸 19.07.07 257
246212 중국은 한족? +10 Lv.49 가을이개 19.07.07 184
246211 등장인물에 천재좀 등장 안시켯으면... +18 Lv.43 뿌잉1뿌잉 19.07.07 359
246210 독자의 욕구??가독률? +10 Lv.49 가을이개 19.07.07 225
246209 비판 +10 Lv.38 소설맨맨 19.07.07 216
246208 음악재벌 어디갔나요? +1 Lv.73 베르튜아스 19.07.07 195
246207 글의 내용이 작가를 욕할 문제인가? +28 Lv.70 구글.구글 19.07.06 488
246206 골드 충전 이벤트가 필요합니다 ㅠㅠ +9 Lv.64 드래고니언 19.07.06 149
246205 차에 크게 치일뻔 함 +14 Personacon 볼께요 19.07.06 222
246204 외모 +31 Lv.27 에리카8 19.07.06 316
246203 전세자금 +7 Lv.27 에리카8 19.07.06 206
246202 미로 +1 Lv.49 가을이개 19.07.06 92
246201 톨킨의 이야기 중 반지의 제왕의 비중은? +1 Lv.58 풍운고월 19.07.06 129
246200 장르 소설가를 급으로 나눌 수 있을까요? +13 Lv.48 고지라가 19.07.06 341
246199 작가를 포기 할 수 없는 이유. +8 Lv.20 창조소설러 19.07.06 343
246198 일본 불매운동 중이던데, +24 Lv.48 고지라가 19.07.06 400
246197 유튜브는 진짜 방대한 정보의 세계인거 같아요. +6 Lv.24 시우(始友) 19.07.05 271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