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강자에 대한 믿음과 지지

작성자
Lv.99 만리독행
작성
24.04.10 13:42
조회
113

 문피아에서 연재된 [후문의비]라는 작품이 있습니다. 

요즘 다시 이 작품을 복습하고 있습니다.

얼마 전에 매우 신선하고 충격적인 문장을 하나 발견했습니다. 

강자에 대한 믿음과 지지.....

대충 이런 말이 들어간 문장이었습니다. 


안전을 위해서 무리(집단)를 이루어 사는 동물들이 있는데요, 

이 무리의 안전을 보장해주는 강자 또는 우두머리에 대해서 호감을 느끼게 됩니다.

이런 유전형질이 생존에는 더 유리했을 것입니다. 

그래서 무리를 이루고 사는 인간종도 이 유전형질을 갖고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강자에 대한 믿음과 지지’는 여러 가지 현상을 잘 설명해 주는 가설입니다. 



Comment ' 1

  • 작성자
    Lv.69 여행가즈아
    작성일
    24.04.14 21:07
    No. 1

    부족사회에서 강자란 사냥 잘하거나 마찰이 생긴 옆 부족과 싸움 잘하는 건장한 남자 아니면, 그런 남자들의 지지를 받는 경험많은 제사장 정도 되지 않았을까 합니다.
    이들은 실제로 생존에 필요한 힘을 가진 강자 맞았습니다.

    지금 현대의 강자는 국가의 공권력과 경제력을 좌지우지 할수 있는 권력가입니다.
    헌대 과연 이들이 국민의 '생존에 필요한 힘'을 가진 강자인지 의문입니다.

    전 '믿음과 지지'란 단어보다 추종이란 단어가 현대사회에 더 어울린다고 생각합니다.
    대중이나 서민은 힘이 없기 때문에 힘을 추종할수 밖에 없겠지요.
    힘과 권력가는 동일시 되고 현실이 힘들면 추종하는 무리들은 늘어나더군요.

    과거에도 지금도 미래에도 힘은 권력가들에게 독점될수 밖에 없고, 인간사회는 크게 변하지 않을 거라는데 하루 일당을 걸겠습니다. ㅎㅎ

    그저 개인 생각입니다.

    이런 인간 사회의 시스템을 극복하는 스토리를 계속 구상중입니다.
    필력이 조금이라도 있었으면 문피아에 취미로 올렸을 터인데... 글 쓰는데는 재주가 없더군요. ㅋ

    '국가의 품격'의 무형에너지 같은 그런 획기적인 것이 발견되지 않는 한 인공지능의 특이점이 그나마 가깝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4458 엔터테이먼트 회사 정치질 엄청 심하구나. +2 Lv.23 치맥세잔 24.05.01 143
254457 독선(獨善)은 선(善)이 아니다. +6 Lv.65 녀르미 24.05.01 139
254456 댓글 삭제 문제에 대해서 이런 대안은 어떨까요 +6 Lv.11 일만자 24.05.01 226
254455 작가 차단기능좀 만들어 주세요 +8 Lv.89 사월이아빠 24.04.30 173
254454 댓글에 대한 갑론을박이 있어서 글을 써봄. +5 Lv.24 별랑(別狼) 24.04.30 148
254453 뭔 100위권 제목보니까.. 죄다 권력급 이딴거나 쓰고;; +6 Lv.99 소설필독중 24.04.30 177
254452 댓글 차단할거면 그냥 전체차단 하고 쓰면 안되나봐요? +18 Personacon 맨닢 24.04.30 238
254451 윤석열괜히뽑았다. +1 Lv.53 rl******.. 24.04.29 194
254450 작가가 댓글 지우는 것 +19 Lv.98 9월29일 24.04.29 268
254449 소설에서 안 썼으면 하는 제목과 내용 +2 Lv.67 검은돛배 24.04.28 287
254448 작품 추천글이나 써볼까 +11 Lv.37 트수 24.04.28 199
254447 문피아가 메니지먼트도 하나? Lv.80 크라카차차 24.04.27 129
254446 문피아 나만 느리나? +2 Lv.99 소시지에그 24.04.26 108
254445 문모전 Lv.53 사마택 24.04.26 114
254444 오늘 가장 핫했던 민희진 기자회견! +5 Lv.86 백우 24.04.26 200
254443 문피아 왤케 느려요 +1 Lv.95 dlfrrl 24.04.26 64
254442 오우 댓차단작가 추가요~ +20 Lv.37 트수 24.04.25 245
254441 여러분은 달에 얼마씩 저축하나요. +2 Lv.53 사마택 24.04.23 264
254440 자기 설정이 이상한걸 모르는건지 +24 Lv.37 트수 24.04.21 508
254439 강호정담을 보질 말아야 하는데 +1 Lv.28 섬작 24.04.21 231
254438 추천게시판에 선발대글 사라졌네.. Lv.37 트수 24.04.21 137
254437 작가가 댓글을 지우면 기록이 남았으면 좋겠네 +6 Lv.99 아이젠 24.04.21 148
254436 글을 쓰는 걸 좋아한다는 건 정말 개이득이 아닐까? +2 Lv.22 pascal 24.04.21 111
254435 (펌)독서율 +5 Lv.73 천극V 24.04.21 92
254434 제목알려주실준 계신가요 Lv.60 맹그 24.04.21 57
254433 아니, 작가는 독자 아니냐? +7 Lv.24 별랑(別狼) 24.04.20 226
254432 문피아 홈페이지만 휠 돌아감이 안되길래 마우스 고장인 ... Lv.23 치맥세잔 24.04.20 70
254431 소설을 쓰다가 왜이렇게 선호작이 안 늘지?라는 생각에 ... +2 Lv.23 치맥세잔 24.04.20 155
254430 글 제목 찾습니다 +1 Lv.66 해피바쿤 24.04.20 60
254429 문피아가 해야 할 것 +16 Lv.37 트수 24.04.20 24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