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18 실무액세스
작성
21.09.22 13:31
조회
676
표지

선독점 무림 속 외노자가 되었다

유료웹소설 > 연재 > 무협, 퓨전

새글 유료

함초소금
연재수 :
201 회
조회수 :
3,229,302
추천수 :
115,431

대부분의 무협지는 사람보다는 '무'에 집착해서 무에 잡아먹힌 이야기들입니다.


점소이로 시작했건, 명문세가의 외동아들로 태어나건, 무림 숙수, 마교 


어떤 출발지점을 가진 어떤 무협지던


결국 나중에 주인공의 경지가 올라가는데 이야기가 주력 되고 올라간 경지를 차별화하여 표현하기 위해 철학적이고 현학적인 이야기를 끌어올 수 밖에 없습니다.


옛날 삼류잡배 시절에는 동네 흑도와 벽을 부수고, 권각을 겨루고, 칼 싸움 하면서 박진감 넘치고 처절한 아귀다툼을 벌이다가, 수련을 쌓고 더 강해져 절정을 넘어서니 검강을 뿜어내 일검에 적 일류고수의 목을 쳐버립니다.


독자는 ‘절정의 경지에 이른 주인공이 이렇게 멋있고 전투신도 훌륭한데, 과연 여기서 더 강해지면 어쩔까?’ 이런 기대감으로 두근두근하면서 밤잠을 못이룹니다.


하지만 올라갈 수록 상위경지에 도달하기 어려운 무협의 특성상 정말 각고의 노력이 필요하며 그에 걸맞는 특이한 수련과 시련의 여정은 필수입니다.


그리고 그렇게 수 권의 분량을 더 잡아먹고 간신히 상승의 경지, 초절정을 넘어서는 절대지경에 도달하니 갑자기


'물극필반의 이치가 어쩌고~'


'내가 얻은 묘리는 앉아서 밥을 먹을때 누울수 없다는 것이요~'


주역 같은 철학서나 고문서에서 차용해서 폼 잡는 내용이 나오면 솔직히 기대를 배반 당하는 느낌이라 좀 그렇습니다. 


우리가 바랬던건 일검에 적 절정고수들의 합격진을 분쇄하고 목을 단체로 잡아뽑는다던가.. 


손가락 한 번 허공에 스윽 그으니 앞산 봉우리가 잘려나가 지각변동을 일으킨다던가..


단 한번의 보법으로 금의위를 무력화시키는 자연재해 수준의 강함과 활약을 보고 싶은것이지. 동양 철학서에 나오는 윤리와 사상 배틀을 보고 싶은 것이 아닙니다.


그런데 무림 외노자는 다릅니다. 알아듣기 쉽습니다.


무공을 익히면 확실히 세지는 건 맞는데 강해져봐야 사람이라서 고수도 칼 맞으면 바로 북망산 가버립니다. 


단적인 사례로 시왕이라 불리던 전대의 마두. 이 얼마나 무시무시한 설정입니까.


이 절정의 경지에 오른 전대의 마두도 삼류 무인 주인공이 매복해서 칼침 한 방 놓으니까 한방에 저승으로 훅 가버렸습니다.


수련도 내면의 깨달음이 어쩌고 ~ 이런거 안합니다.


그냥 동네 헬스장마냥 무거운 거 많이 휘두르고, 발 어떻게 쓰고, 자세 어떻게하고, 웅보로 몇 시진 걷고 딱 직관적이고 무슨 짓을 무슨 의미로 하는지 알 수 있게 머릿속에 딱 그려지게 설명해줍니다.


이런 폼잡기를 배제한 묘사로 차감한 분량을 어디다 할애하는가 ?


바로 개그와 사람 중심의 이야기입니다.


보통 무협은 재능 그 자체인 주인공의 잘나가는 인생을 서술하는데 옆에 조연들도 죄다 천재고 최소 초절정 언저리는 찍어야 3류 조연 쯤 하면서 스토리를 따라갈 자격이 있습니다.


사실 숫자는 이삼류 무인이 제일 많은데 묘사는 초절정, 절정, 절대지경 일색입니다.


단역으로 학살 당하는 정예병사들도 최소 일류는 되야 출현 가능합니다. 학살당할 권리를 얻는 것도 일류부터 가능하다는게 참 가슴아픕니다.


그럼 그 밑에 바닥을 깔아주는 이삼류 하류 인생들은 전부 다 어디로 갔는가 ?


무림 외노자는 그 이삼류들이 허술한듯 치열하게 인생을 살아가는 모습을 묘사해주는 부분이 참으로 맘에 들었습니다.


직관적이고 알아먹기 쉬운 '武'에 관한 묘사와 알기 쉬운 파워 밸런스


그리고 사람 중심의 이야기


물론 정통무협은 아니고 퓨전무협 쪽에 가까운 가벼운 분위기지만


그래도 전 이 소설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황금웅묘 에피소드 시절, 땡칠이 게이트 당시 작가님의 피드백도 몹시 기민했고


무엇보다 8시 10분에 나와서 하루 시작하는 루틴으로 읽기 매우 좋습니다.


정말 재밌게 보고 있는 소설로 추천드립니다.



Comment ' 17

  • 작성자
    Lv.81 글밤
    작성일
    21.09.22 14:17
    No. 1

    황금웅묘때 하차했는데 다시 도전하게 만드네여 흠..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69 kalris
    작성일
    21.09.22 14:58
    No. 2

    무협이 이정도만 되도 만족합니다.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Lv.56 근타님
    작성일
    21.09.22 17:02
    No. 3

    무협지 주인공보다는 주인공 옆에서 혓바닥으로 먹고사는 조연남캐가 있잖습니까

    그 조연남캐가 주인공인 소설이라고 보면 될듯.

    뭐 손가락질 한번에 심검이 어쩌고 산이 갈아엎어지니 백인일섬이니 그딴건 뭐 어딘가엔 있겠습니다만 주인공 주변엔 없는거나 다름없고...약간 무협판 슬기로운 사회생활? 그런느낌도 들고 미생에 무협지 한사발 끼얹은소설같기도하고

    여튼 무협 하면 생각나는 주인공 최강같은걸 하지않아도 충분히 재미를 챙길수있구나 하는걸 느낄수있는소설이죠.

    다만 약간 그건 있을수있어요 어쨌거나 주인공이 '전 현대인'이기때문에 '고대인'들은 잘 모르는부분을 교육받아서 알고있는부분이 좀 나오긴 합니다. 덕택에 주변 평가는 '뭔가 잡스럽게 할줄아는게 많은 만능인재'같은느낌이 되긴했죠. 근데 그렇다고 '현대인 천재설'같은느낌으로 가는건 아니라서 이부분도 크게 거슬리진 않을거예요.

    어쨌거나 저도 재밌게 보고있어서 개인적으로 추천하고싶은 소설입니다...

    찬성: 6 | 반대: 1

  • 작성자
    Lv.61 크크크크
    작성일
    21.09.23 12:10
    No. 4

    개그물이라 재밌게 보고 있지만 가끔 너무 편의주의적인 전개가 나와서 좀 몰입을 깰 때가 있더군요.
    주인공이 이것저것 추리하는 과정에서 이건 좀 너무 억지 아닌가 싶은 논리였는데데 실제로 벌어진 사건이었다던지 이런..ㅋㅋ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46 또복이
    작성일
    21.09.23 23:51
    No. 5

    손가락 하나로 허공에 스윽 대폭팔?
    아브눈나? 눈나아아아아아아!!!!!!!

    찬성: 1 | 반대: 2

  • 작성자
    Lv.36 므므므므
    작성일
    21.09.24 00:31
    No. 6

    점점 할렘물 느낌내면서 주인공 억지고자 연출내는 부분부터 재미가 떨어집니다..하지만 할렘물 좋아하시면 그부분부터 더 좋아하실수도 있을 듯.

    찬성: 1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8 휘파람휘파
    작성일
    21.09.25 01:26
    No. 7

    저도 사회성 만렙이 주인공이
    연애고자되서 억지하렘 만드는거 보면서 하차했네요
    정도껏 해야하는데 챙겨줄건 다하면서 모른척하는거 보면서
    영 이런거 좋아하시면 추천드립니다

    찬성: 8 | 반대: 0

  • 작성자
    Lv.67 탈충
    작성일
    21.09.24 07:14
    No. 8

    무관 빼앗긴여자 교관? 나오는 부분에서 접었던 기억이 있네요
    황금웅묘때 까지는 어찌 넘겼는데 하렘 느낌 팍팍내면서
    온갖 여캐들 끌고오면서 흥미가 사라져버린 작품

    찬성: 6 | 반대: 0

  • 작성자
    Lv.76 무적독자
    작성일
    21.09.24 08:53
    No. 9

    무협물에서 개그랑 인간 중심이면 재미를 포기했다는거임

    찬성: 2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74 k5263
    작성일
    21.09.25 00:58
    No. 10

    글쎄요. 무협의 정석이 있는 것도 아니고... 개그, 인간 중심이라도 충준히 재밌을 수 있죠. 취향의 문제일뿐.

    찬성: 2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47 구르믈너머
    작성일
    21.09.25 13:32
    No. 11

    빙고! 무협의 정수를 아시는 분.
    이 글은 무협이 아닙니다. 재미도 없습니다. 유치오글 만발입니다.

    찬성: 2 | 반대: 5

  • 작성자
    Lv.24 落花
    작성일
    21.09.24 17:34
    No. 12

    괜찮은 작품이에요

    찬성: 1 | 반대: 2

  • 작성자
    Lv.42 포제
    작성일
    21.09.25 02:27
    No. 13

    너무 재밋음

    찬성: 1 | 반대: 2

  • 작성자
    Personacon 글검객
    작성일
    21.09.25 15:28
    No. 14

    재미가 없어서 보기가 힘드네요

    찬성: 1 | 반대: 1

  • 작성자
    Lv.39 KravMaga
    작성일
    21.09.27 15:04
    No. 15

    이게 후반부 갈수록 하렘 착각물이 되어가고 있음.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49 덜렁덜렁
    작성일
    21.09.28 21:03
    No. 16

    딱 무틀딱이들 허파 뒤집어지는 소설임ㅋㅋ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51 재밋어
    작성일
    21.09.30 21:31
    No. 17

    독득해서 좋았는데 소재가 점점 떨어지시는지 점점 여케 떡칠물로 고자하렘 만들면서 재미었어짐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추천 : 2 표지
리뷰가디언 배지 아빠아들   등록일 : 21.09.27   조회 : 581   좋아요 : 17
판타지, 전쟁·밀리터리 기갑천마 | 거짓이슬
추천 : 3 표지
22유로   등록일 : 21.09.27   조회 : 768   좋아요 : 18
스포츠 풀백이 축구를 너무 잘함 | 김군0619
추천 : 4 표지
썩을큼   등록일 : 21.09.27   조회 : 402   좋아요 : 5
판타지, 퓨전 잡식성 미친 과학자 | 김즙
추천 : 2 표지
리뷰가디언 배지 40075km   등록일 : 21.09.27   조회 : 235   좋아요 : 11
현대판타지, 드라마 흙수저 잡은 전직 재벌 | 글로노동자™
추천 : 1 표지
리뷰가디언 배지 은머리   등록일 : 21.09.27   조회 : 97   좋아요 : 5
스포츠, 현대판타지 NBA 득점왕이 돌아왔다 | 자유수달
추천 : 4 표지
봄빛   등록일 : 21.09.26   조회 : 907   좋아요 : 12
판타지, 퓨전 인간을 위하여 | 브랜드킴
추천 : 2 표지
밤의귀족   등록일 : 21.09.26   조회 : 866   좋아요 : 74
현대판타지, 판타지 사이비 교주가 구원해드립니다 | 금물빛
추천 : 2 표지
coya   등록일 : 21.09.26   조회 : 707   좋아요 : 13
현대판타지 고래 | 불량집사
추천 : 1 표지
고토월   등록일 : 21.09.25   조회 : 504   좋아요 : 3
스포츠, 현대판타지 야신의 전설 | 일필(一筆)
추천 : 4 표지
ysm0413   등록일 : 21.09.25   조회 : 423   좋아요 : 9
판타지, 퓨전 인간을 위하여 | 브랜드킴
추천 : 1 표지
공돌이푸   등록일 : 21.09.24   조회 : 509   좋아요 : 5
현대판타지, 퓨전 이집트의 검은머리 조사관 | 밀렘
추천 : 1 표지
리뷰가디언 배지 은머리   등록일 : 21.09.24   조회 : 606   좋아요 : 20
판타지 폭군은 살고 싶다 | 단열
추천 : 4 표지
n5705_ie..   등록일 : 21.09.24   조회 : 414   좋아요 : 5
대체역사, 현대판타지 수령님 적당히 좀 하세요! | 글헌터
추천 : 2 표지
이어흥   등록일 : 21.09.24   조회 : 600   좋아요 : 23
판타지, 공포·미스테리 다차원의 강령술사 | FromZ
추천 : 1 표지
썩을큼   등록일 : 21.09.23   조회 : 695   좋아요 : 1
퓨전, 판타지 절대 반지로 SSS등급 용병. | Primus
추천 : 4 표지
Lianmei   등록일 : 21.09.23   조회 : 367   좋아요 : 7
현대판타지 악당, 지옥에 떨어지다. | 아버지
추천 : 1 표지
리뷰가디언 배지 어린어른   등록일 : 21.09.23   조회 : 625   좋아요 : 8
현대판타지, 게임 최후의 헌터 | 디다트
추천 : 1 표지
리뷰가디언 배지 동팔찌   등록일 : 21.09.23   조회 : 854   좋아요 : 9
판타지 4서클 마법사의 회귀 | 맥치
추천 : 2 표지
악소진   등록일 : 21.09.22   조회 : 1,039   좋아요 : 4
|
추천 : 11 표지
실무액세스   등록일 : 21.09.22   조회 : 677   좋아요 : 16
무협, 퓨전 무림 속 외노자가 되었다 | 함초소금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